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프란츠 카프카를 손님으로 받았던 그곳

by 14기정유진기자 posted Feb 28, 2020 Views 3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0ac266edee668898b76264949033bb19.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4기 정유진기자]

체코 프라하 중심가에서 가까운 곳에 있는 카페 루브르. 카페 루브르는 1902년 처음 문을 열어 정치적· 문화적 다양한 분야에 영향을 미친, 이론 물리학자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소설가 프란츠 카프카가 자주 들렸던 카페로 유명하다. 118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카페는 거장들의 발길을 따라오는 관광객들로 붐빈다.

알베르트 아인슈타인은 당시 프라하 독일 대학에서 일하고 있었다. 그는 카페 루브르의 단골손님 중 한 명이었다. 그는 조지 픽과 카페에서, 그리고 후에 체코 대학의 천문학 교수인 블라디미르 하인리히와 함께 시간을 보내곤 했다. 프란츠 카프카의 친구 맥스 브로드는 프란츠 카프카와 다른 철학적 집단을 나와 카페 루브르에서 다른 친구들과 모임을 가졌다. 

d90cea868d70eb15e4941fb630f2d5a6.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4기 정유진기자]

카페의 내부 실내장식은 알베르트 아인슈타인과 프란츠 카프카가 다녀갔던, 그들의 눈에 익었던 카페 특유의 웅장함과 카페만의 독특한 개성을 그대로 간직해, 계단을 올라가는 순간부터 약 100년 전 그들이 방문했을 때와 같은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계단을 올라가면, 카페의 입구가 보인다. 입구를 향해 들어가면 오후 4시에서 5시면 해가 지는 프라하의 겨울과 달리 카페 안의 분위기는 북적거렸다. 카페로 들어가 빈자리에 앉아있으면 직원이 와 주문을 받는다. 혹시라도 직원이 오지 않는다고 해서 손을 들거나 직원을 소리 내어 부르는 행동은 하지 않는 것이 좋다. 유럽의 거의 모든 국가에서 직원을 부를 때 위와 같은 행동을 하는 것은 매우 무례한 행동으로, 대신 직원과 눈을 마주치는 게 좋다.

‘카페’라고 해서 대부분의 우리나라 카페처럼 커피나 디저트 종류만 판매한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이 카페에서는 식사류를 포함한 이것저것을 다양하게 판매했다. 주문한 메뉴가 나오고 메뉴를 다 먹은 다음에는 따로 계산대에서 계산하지 않고 앉은 테이블에서 계산할 수 있다.

이때도 직원과 눈을 마주치면 계산을 할 수 있다. 팁 문화가 다른 유럽의 나라들보다는 대중화되지 않았지만 그래도 체코의 몇몇 식당과 카페에서 팁을 내야 하는 예도 있다. 물론 필수적으로 팁을 꼭 내야 하는 곳들은 계산하기 전 팁이 포함되어 있지 않다고 말하며 시킨 메뉴들의 5에서 10%를 팁으로 요구하기도 한다. 하지만 카페 루브르는 따로 팁을 요구하지 않았다. 이 같은 경우에는 팁을 내도 괜찮고, 계산하고 남은 잔돈을 팁으로 줘도 괜찮고, 아예 내지 않아도 괜찮다.

덧붙여 카페에서 인종차별이나 동양인이라고 차별을 두고 대우하는 일은 없었다. 마주쳤던 대부분 직원이 유쾌하고 친절했다. 물론 사람마다 다를 수 있지만, 혹시라도 인종차별을 걱정한다면 그 부분은 마음을 놓아도 괜찮을 듯하다.

체코 프라하에서 약 100년 전의 유럽과 그 시대를 살았던 사람들의 분위기를 느껴보고 싶다면 한 번쯤 방문해봐도 괜찮다. 혹시 시끄러운 분위기를 싫어한다면 사람이 꽤 붐비는 저녁 시간은 피하는 게 좋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4기 정유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페이스북, 윈도우와 맥용 메신저 앱 정식 출시 2 new 2020.04.08 김정환 164
만개한 벚꽃과 함께 이 노래 한번 들어볼래? 1 new 2020.04.08 이다원 175
하노이의 문화를 엿보는 '이색 카페' newfile 2020.04.08 정진희 135
마스크에 대한 서로 다른 생각 2 updatefile 2020.04.03 백진이 385
샤오미, 3월 27일 신제품 라인업 다수 발표 2020.04.01 김정환 391
코로나19로 인한 전세계 스포츠의 마비 1 updatefile 2020.03.31 이정원 224
변화되어야 하는 종교 file 2020.03.31 최준우 285
우리 생활 속 숨어있는 수학 원리 file 2020.03.30 장서윤 348
코로나19도 막지 못한 봄꽃 축제 1 file 2020.03.30 천수정 180
코로나19 시대의 슬기로운 독서 생활, 전자 도서관 1 file 2020.03.30 박민아 301
3월의 끝, 유관순과 함께 2 file 2020.03.30 박병성 192
'K-좀비', <킹덤>의 귀환 4 file 2020.03.27 조은솔 393
코로나19 걱정이 없는 세계, '모여봐요 동물의 숲' 5 file 2020.03.27 하건희 763
한국인들의 도전 정신을 깨운 달고나 커피 2020.03.27 14기이아현기자 289
남녀 모두가 좋아하는 달고나 커피 file 2020.03.26 윤예솔 337
'봉준호가 만든 스타' 언어 장벽을 파괴하는 기생충의 그녀 정체는? 2 file 2020.03.25 서예은 312
코로나19 사태에도 동아리 목표를 보여준 씨밀레의 ‘온라인 캠페인’ file 2020.03.25 조윤혜 276
화려한 회전목마의 이야기 1 file 2020.03.25 이연우 194
마음에 와닿는 감성영화 추천! BEST 4! 6 file 2020.03.24 민아영 682
코로나19의 영향을 받은 OTT서비스 1 file 2020.03.23 이서연 212
손쉽게 만들 수 있는, 요즘 유행하는 홈카페 레시피 5 file 2020.03.19 박효빈 550
코로나가 불러온 스포츠계 사상 초유의 사태 file 2020.03.18 김민결 180
효율적인 공부를 위한 준비물부터 유용한 활용법까지! 2 file 2020.03.17 김윤채 321
영화 '기생충'의 오스카 4관왕 얼마나 대단한 것인가? file 2020.03.13 정호영 233
면역력을 높이자, 무엇이 면역력에 좋은 식품일까? 1 file 2020.03.12 차예원 274
2020 프로야구 개막전 잠정 연기, 야구 볼 수 있나요? 4 file 2020.03.11 정다은 1338
전 세계의 축구에도 손을 뻗는 코로나19 file 2020.03.11 엄선웅 543
영화 '감기', '컨테이젼' 현실이 되다 file 2020.03.09 조은솔 266
ACL에서 저조한 성적.. 코로나19 영향 크나? 7 file 2020.03.09 조기원 326
선비의 고장 file 2020.03.06 김혜원 303
우리를 따스하게 해 줄 책 3권 3 file 2020.03.04 김윤채 853
제주가 품고 있던 슬픈 역사, 제주 4.3 사건 2 file 2020.03.04 유해나 302
왜곡된 생리 찾아 삼만 리, “나 생리한다!” 2020.03.02 최은아 449
올해의 컬러, 클래식 블루 4 file 2020.03.02 천수정 595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현장에 투입되는 웨어러블 카메라? 3 2020.03.02 김기용 949
2020 씨밀레, 높은 도약의 첫걸음 file 2020.03.02 조윤혜 366
세상에서 가장 재미있는 천문학, 청소년을 위한 코스모스 1 file 2020.02.28 김유민 349
호캉스로 즐기는 힐링여행 베트남 다낭 3 file 2020.02.28 송용빈 436
이탈리아에 특별한 도시가 있다? file 2020.02.28 여승리 304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프란츠 카프카를 손님으로 받았던 그곳 file 2020.02.28 정유진 317
베트남 어디까지 가봤니? 1 file 2020.02.25 문연주 405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이뤄낸 보람 4 file 2020.02.17 박효빈 1008
유전자 조작이 낳은 계급사회 1 file 2020.02.17 조윤혜 2276
캄보디아의 아픈 기억, 킬링필드(Killing Fields) file 2020.02.14 윤하은 712
새 학년을 즐겁게 보내게 해 주는 새 학기 필수 아이템 2 file 2020.02.12 박서현 1701
유명 브랜드 신발이 하롱 야시장에서는 만원? 1 file 2020.02.10 홍세은 738
빙판 위의 호랑이, 팀 '아이스타이거즈' 1 file 2020.02.06 김민결 1670
독특한 향기의 문화를 담은 중남미문화원 file 2020.02.04 맹호 84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2 Next
/ 72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