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국민들에게 희로애락을 안겨주다.

by 6기최다영기자 posted Mar 06, 2018 Views 312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이 개최했다. 이번 올림픽은 15개 종목에서 93개국에서 2,925명 출전한다. 이번 평창 동계 올림픽의 장소는 대한민국이다.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24회 서울 올림픽도 대한민국에서 개최됐다. 기간은 1988년 09월 17일부터 10월 2일까지 대한민국에서 열렸고 금메달 12개, 은메달 10개, 동메달 11개를 수상했다. 이번 평창 동계 올림픽은 지금까지 금메달 5개, 은메달 8개, 동메달 4개를 수상했다.


P20180223_204459436_9271B6C1-E63F-4C03-85C4-6589F130FAF2.JPG

[이미지 제공=박상현,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이번 평창 동계 올림픽은 좀 특별하게 이루어졌다. 각종 다양한 상품들을 판매하고 있다. 예를 들어 패딩, 스니커즈, 인형, 잠옷 등을 판매하고 있다. 소개할 첫 번째로 패딩이다. 패딩은 오프라인 또는 온라인에서 판매를 하고 가격은 약 149,000원으로 판매하고 가볍고 따뜻하다는 평이 많다. 다음으로는 인형이다. 인형은 수호랑과 반다비로 나뉜다. 가방걸이용은 10,000원, 20cm는 25,000원, 수호랑 한복 시리즈는 110,000원, 30cm는 25,000원이다.


P20180223_204542065_FF9EB4FD-87B0-4243-8EF3-4269C1C1CBAE (1).JPG

[이미지 제공=김제준,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 종목은 알파인 스키, 바이애슬론, 봅슬레이, 크로스컨트리, 컬링, 피겨스케이팅, 프리스타일 스키, 아이스하키, 루지, 노르딕 복합, 쇼트트랙, 스켈레톤, 스키점프, 스노보드, 스피드스케이팅인 15개의 종목이 있다. 모든 종목에서 우리 선수들은 그날의 컨디션에 따라 실수도 하고 메달을 얻었다.


최고의 인기를 끌며 사상 첫 결승 진출이라는 새 역사를 일궈낸 한국 여자컬링 대표팀이 뜨거운 홈 팬들의 응원 속에 운명의 결승전을 치렀다. 컬링 종목에서 영미의 비밀이 밝혀진다. “영미~” 는 스위핑 시작해, “영미야!”는 스위핑 더 빨리, “영미 영미 영미~”는 스위핑 그만, “영미야~”는 스위핑 멈춰이고 “영미 가야돼·영미 헐”은 스위핑 서둘러, “영미, 업”은 스위핑 멈추고 기다리라는 의미다.


이번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에는 북한 응원단이 방문했다. 북한 응원단은 저번 올림픽 방문 때와 다르게 단순한 소품과 박수로 응원을 했다. 그들은 붉은 응원단복을 입고 경쾌하고 흥겨운 안무와 격렬하고 열정적인 안무로 올림픽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P20180223_204449791_9E7E9C3F-D5D1-4E8A-8954-67A96EB84207.JPG

[이미지 제공=박상현,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P20180223_204519241_56EEE908-B19C-474D-9487-4A3CAD94F0E6.JPG

[이미지 제공=김제준,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은 02월 09일부터 02월 25일까지 이루어졌다. 02월 25일까지 총 17일간 경기가 이루어졌다. 한편 우리나라는 금메달 5개, 은메달 8개, 동메달 4개의 상을 가지고 있고 종합 7위의 성적을 거두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6기 최다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6기정진화기자 2018.03.07 19:46
    올림픽 덕분에 즐거웠던 이번 2월이었네요^^
  • ?
    7기김승찬기자 2018.03.16 23:32
    4년간의 노력이 헛되지않았기를 빌며 다들 정말고생하셨고 덕분에 동계올림픽을 잘즐긴것같습니다. 좋은기사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42432
OECD 국가 중 만 18세에게 선거권을 주지 않는 나라는 우리나라 뿐 2 file 2018.04.05 김선웅 8795
'회복되는 남북관계' 기대와 우려의 목소리 2018.04.04 마준서 2591
미투운동의 딜레마 file 2018.04.04 정유민 3485
무너지는 교사의 인권 2 file 2018.04.02 신화정 3760
비트코인 지속적인 하락세…정부의 대처 눈여겨봐야 2 file 2018.04.02 민솔 2680
정부의 부동산 시장 규제 대책과 토지공개념 도입 file 2018.03.30 신유진 3029
靑, 토지공개념... 찬반여론 팽팽히 맞서 2 file 2018.03.30 이종훈 3691
문 대통령 “회담은 세계사적인 일” 1 2018.03.30 박연경 2681
40년 전 그땐 웃고 있었지만…국정농단의 주역들 구치소에서 만나다 file 2018.03.30 민솔 2813
30년 만에 발의되는 개헌안, 새로운 헌법으로 국민의 새로운 삶이 펼쳐진다. 2 file 2018.03.27 김은서 3017
과연 한반도의 봄은 다가올 것인가? file 2018.03.27 이지훈 2636
병봉급 인상, 병사들 어디에 쓸까? file 2018.03.27 윤보석 3480
연극계에 이어 교육계도, 연이어 나타나는 미투 폭로 2 file 2018.03.26 조유나 3167
미투운동, 변질되다? file 2018.03.26 마하경 4994
서울 시내버스 음식물 반입금지조례 "과도한 규제 vs 합당한 대응" 1 file 2018.03.26 정준교 5157
보이지 않는 칼날 2 file 2018.03.26 김다연 2915
최저임금 차등화, 불붙은 논쟁 1 file 2018.03.26 조현아 3262
MB 21시간의 조사…결국 구속영장 청구 file 2018.03.22 허나영 2341
안희정, 국민에게 사과 … 피해자에게는? file 2018.03.22 박소현 2824
‘사형 선고’ 이영학, 판결불복 항소에 이어 재판부에 반성문 제출 1 file 2018.03.20 이정은 3443
서울 M 중학교 교사, 그동안 학생들 상대로 상습적인 성추행 일삼아·· 5 file 2018.03.15 허기범 3377
소방관들의 처우, 그들이 마주한 현실 6 2018.03.14 성채영 3702
美 트럼프 대통령 대북제재 사상 최대 규모, 어디까지 가나 file 2018.03.12 이지민 2363
지진 교육 이대로 괜찮은가, 지진 교육의 충격적인 민낯 3 file 2018.03.12 한유성 3736
한반도 비핵화 운전대 잡은 韓, 떨떠름한 中,日 file 2018.03.08 박현규 2686
한국의 보수가 영국의 보수당에서 배울점은 무엇인가? file 2018.03.08 김다윗 3584
4차 산업혁명을 향한 중국의 도약, 우리나라 이대로 괜찮은가 file 2018.03.07 김명진 3143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국민들에게 희로애락을 안겨주다. 2 file 2018.03.06 최다영 3127
평창이 낳은 스타 file 2018.03.06 김동현 2800
이시종 충북지사 “청주 서문시장 삼겹살 거리 활성화될 것” file 2018.03.06 허기범 3228
미투운동-대한민국의 확산 2 2018.03.05 안승호 3252
끔찍했던 학교폭력...2018년은 어떨까? 1 file 2018.03.05 진현용 4746
매일 총소리가 울리는 땅, 시리아 1 file 2018.03.05 구희운 3829
#Me too, 당신은 혼자가 아니며 우리는 함께 연대할 것 2018.03.05 최은준 2864
잇따르는 티베트 분신, 그러나 국제사회는 무관심... file 2018.03.02 박현규 3352
교칙, 학생 자유 침해 92.6%···인권위, 학생 인권 증진 권고 1 file 2018.03.02 이형섭 5266
GM 군산공장 폐쇄, 그 속내는? file 2018.03.02 백다연 3166
미투 운동, 누가 진실을 말하고 있는가 file 2018.03.02 이승현 4102
엄지영 연극배우 '오달수 영화배우로부터 성추행 피해' 실명 폭로···· 1 file 2018.03.02 허기범 4762
간호사들의 악습, '태움 문화' 1 file 2018.03.02 김고은 6359
'청와대 국민청원 및 제안', 이제는 대책을 세워야 한다. 1 file 2018.03.02 이단규 3974
화재 발생의 원인, 외장재 및 건물 구조가 영향 크게 미쳐 file 2018.03.01 정예현 6149
양심적 병역거부, 인정되어야 할 안건인가? file 2018.03.01 김은서 3671
왜 대한민국은 트럼프 대통령에 반감을 가지게 되었는가 2018.03.01 박세준 2785
겨울철 끊이지 않는 레저스포츠사고, 이대로 괜찮을까? file 2018.03.01 강민지 2470
SRF 열병합 발전소 신재생에너지의 빛인가? 어둠인가? 1 file 2018.02.28 이현규 6303
다시 불거진 문단 내 성폭력, 문단계도 '미투' file 2018.02.28 신주희 3664
[단독] 국내 유명 청소년단체 사칭하는 ‘대한민국청소년협회’ SNS서 활개쳐..네티즌 피해 주의해야 file 2018.02.27 디지털이슈팀 1743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44 Next
/ 44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