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교사들의 유튜브 영상 1223개...불법은 아닐까?

by 14기배선우기자 posted Apr 28, 2020 Views 103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우리가 흔히 '교사'라고 하면 학교에서 엄격하게 학생들을 가르치며 쉽게 다가가기는 힘든 사람이라고 생각할 수 있다. 사생활 따위 없을 것 같은 그들이지만, 최근 들어서 교사들의 이미지가 조금은 달라지고 있다. 21세기인 지금, 가장 유명한 동영상 플랫폼인 유튜브에서 교사들의 얼굴이 보이고 있다는 것이다. 교사들이 나오는 유튜브 영상은 교육부에 따르면 약 1223개라고 한다. 교사들이 이리도 유튜브에 도전하는 이유는 대체 무엇일까? 그것은 아무래도 남녀노소 누구나, 나이에 상관없이 참여하여 어떠한 소재의 영상이든 자유롭게 만들어서 올릴 수 있는 유튜브만의 특징 때문일 것이다.


그림2.pn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4기 배선우기자]


교사들이 올리는 영상들의 공통된 주제는 대체로 '교육'이다. 자신이 학생들에게 공유하고 싶은 지식을 자신들만의 아이디어와 발상으로 만들어서 제공한다. 한 국어 선생님은 현대소설을 주제로 한 연극을 반의 학생들과 직접 찍어서 올린다. 또 다른 공통된 주제는 '브이로그'이다. 브이로그는 일상 영상을 의미하는데, 촬영과 제작이 편하기 때문에 사실상 유튜버들이 가장 선호하는 주제의 영상이기도 하다. 보통 초등학교, 중학교 선생님의 비중이 가장 크지만, 고등학교 선생님들의 영상 또한 많은 편이다. 어떤 고등학교 선생님은 야간자율학습, 시험 브이로그를 찍기도 하고, 또 어떤 초등학교 선생님은 급식을 먹는 등 자신의 하루 일과를 담은 영상을 찍기도 한다.


교사들의 유튜브 활동이 잇따르자, 우려의 목소리 또한 적지 않다. 교사가 유튜브를 하는 것은 '투잡'을 뛰는 것이 아닌가, 유튜브에 몰입하다 보면 본업에 소홀해지지 않는가 등의 의혹들이 불거지고 있다. 이에 대해서 교육부가 공식적인 해명에 나섰다. 유튜브 광고 수익의 최소 조건인 '구독자 1000명과 누적 시청 시간 4000시간'에 달성 시에 겸직 허가를 받는다면 얼마든지 유튜브 활동을 할 수 있다는 것이다. 오히려 교육부는 교사들의 유튜브 활동을 교육의 연장선으로 보고 이를 장려하고 있다. 전북교육감인 김승환은 "교사의 유튜브 활동은 표현의 자유 보장 차원에서 인정하더라도 영리 행위는 안 된다."라며 주의를 표했다.


동료 교사들의 유튜브 겸직에 대한 의견은 어떨까? 10명 중 8명은 동료 교사의 유튜브 활동에 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 이유로는 '재능기부이며 동료 교사에게 도움이 된다', '사적인 영역이다' 등이 있었다. 학계에서는 교사들의 유튜브 활동에 긍정적인 의견을 보이는 듯하다. 하지만 학생들을 가르치는 것이 본분인 교사들은 유튜브를 취미 생활로만 해서 본업에 충실하도록 해야 할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4기 배선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5기서수민기자 2020.04.29 12:20
    교사들의 유튜브 영상을 저도 본 적이 있는데, 유익한 내용도 많더라고요
    교사들의 유튜브를 하는 것은 투잡이다, 등등을 운운하며 유튜브 활동을 하는 것을 막는 것은 저는 지나친 억압이라 생각해요, 물론 기사의 내용대로 일단은 본업에 충실해야겠죠? ㅎㅎ
  • ?
    14기신동현기자 2020.04.30 08:59
    교사와 학생의 학교외 상호작용이 많아지는것은 학생들과의 유대관계형성에 큰 도움을 줄것 같아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79987
전 세계적으로 겪는 문제, '코로나19와 겹친 금값 폭등' 1 file 2020.05.21 허예진 1834
사회적 거리두기 무시한 채 이태원 간 연예인들 file 2020.05.21 배선우 2191
그날을 기억하다 file 2020.05.21 최유림 641
전 세계를 강타한 코로나19 바이러스, 그 근원지는 어디? file 2020.05.20 김가희 934
세계 성평등 지수 국가 7위인 뉴질랜드와 115위인 한국이 바라보는 페미니즘은 다를까? 2020.05.19 박혜린 2358
코로나19, 전 세계는 휴교 중 1 file 2020.05.18 임상현 1149
코로나19 재유행, 해외의 상황은? file 2020.05.18 유지은 3798
코로나19로 인해 바뀐 삶 3 file 2020.05.18 김혜원 3889
연예 기사 댓글 폐지, 지속되어야 할까? 1 file 2020.05.18 서하연 1240
한국의 조용한 축제 제21대 총선 file 2020.05.18 이가빈 724
가짜 뉴스, 당신도 속고 있나요? 1 2020.05.14 김호연 1200
이태원 클럽 코로나, 언론인이 맞닥뜨릴 딜레마 2020.05.14 오유민 953
환경영향조사 마친 나주SRF 결정은? file 2020.05.14 김현수 830
코로나로 무너진 세계 file 2020.05.13 이채영 1315
코로나 아직 끝나지 않았다, 생활 속 거리두기 함께 하기 file 2020.05.12 임효주 772
이종 간 이식 성공, '이종장기이식' 괜찮을까 2020.05.12 윤소영 1224
일주일 또 미뤄진 '등교 개학'...개학 현실화 언제? 7 file 2020.05.12 서은진 4594
온라인 개학 한 달, 등교개학은 언제쯤? 1 file 2020.05.11 홍승우 723
21대 총선에서의 준연동형 비례대표제 첫 시도, 결과는? file 2020.05.07 장민서 1191
코로나19: 인간에게는 장애물, 환경에는 백신 file 2020.05.06 이유정 895
365일 우리와 함께 하는 화학물질 file 2020.05.06 이유정 751
상업적 대리모 그리고 인간 존엄성 1 file 2020.05.06 임효주 1532
전세계의 마트와 가게 텅텅...우리나라는? 1 file 2020.05.04 허예지 840
코로나19 예방하는 마스크! 알고 쓰자 file 2020.05.04 윤혜림 1166
끊이지 않는 아동 성범죄, 사회는 강력한 처벌을 원한다 2020.05.04 한채연 708
공익과 사익의 충돌_이해관계충돌방지법 file 2020.05.04 임효주 3100
생활 방역 시대, 청소년이 가져야 할 마음가짐 file 2020.05.04 서하연 703
고3 학생들과 함께한 이번 선거 file 2020.05.04 손혜빈 813
청와대, "5월 13일부터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준비" file 2020.05.04 박가은 630
쓰레기 무단투기...양심도 함께 버려진다 2 file 2020.04.29 정하늘 4521
텔레그램 신상 공개 언제쯤 file 2020.04.29 김소연 1084
코로나19! 어디가 가장 위험할까? 충격적인 결과! file 2020.04.29 민아영 731
청주 서원구 미래통합당 최현호 후보 연이은 아쉬운패배 file 2020.04.28 한재원 825
뉴질랜드 속 코로나19 2020.04.28 박혜린 852
교사들의 유튜브 영상 1223개...불법은 아닐까? 2 file 2020.04.28 배선우 1034
선거연령 하향 이후, 청소년들의 정치적 태도 변화는? file 2020.04.28 이승연 911
원격수업을 주제로 한국 - 아랍에미리트 원격회담...전 세계로 퍼지는 온라인개학 file 2020.04.27 정태민 895
방위비협상, 아직도 현재 진행 중 file 2020.04.27 윤영주 756
대한민국 정부 핀란드에 방역 노하우 전하다 file 2020.04.27 신동민 694
지역구 득표율로 바라본 제21대 총선 결과 file 2020.04.27 위동건 1356
"독도는 한국땅" 명백한 증거 찾다 1 file 2020.04.27 김태희 849
논란의 중심 배달의민족 file 2020.04.27 박채니 772
유행처럼 퍼지는 우울, 무기력....혹시 ‘코로나 블루’ 아니야? file 2020.04.27 정예진 1312
737 MAX 다시 운행해도 괜찮을까? file 2020.04.24 이혁재 762
한국 드디어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하나? 김빛내리 교수와 코로나19 바이러스 file 2020.04.24 윤혜림 1693
전 세계가 감탄한 대응책 중 하나, '마스크 5부제' 1 file 2020.04.24 박아연 801
수면 위로 떠 오른 'n번방' 사건의 진실 file 2020.04.23 김햇빛 883
일상 속의 과학기술, 한국의 코로나19 진단키트 속에? 2 file 2020.04.22 서수민 153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8 Next
/ 48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