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불거지는 미국과 이란의 국제 관계...경제적 영향 끼칠것

by 13기김수진기자 posted Jan 16, 2020 Views 44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us iran.pn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3기 김수진기자]


이란은 8 새벽에 미군이 주둔하는 이라크 아인 아사드 공군기지에 수십 발에 달하는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 이란 혁명수비대는 공습은 지난 3 이란 군부 최고 권력자 가셈 솔레이마니 사령관이 미군의 드론 공격을 받아 사망한 것에 대한 보복 차원이라 밝혔다.

양측이 전략적 진보와 정치적 보수를 주장할 수는 있지만, 수십 동안 적들 간의 가장 위험한 대립은 양국을 새롭고 더 위험한 단계로 전환했다. 이란과 양국이 관련된 핵협정을 파기한 민족주의적 미국 행정부 간의 갈등 구조와 외교적 단절이 여전히 일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문제는 위기를 촉발시킨 이란 장군 가셈 솔레이마니의 살해에 대한 트럼프의 근거를 둘러싼 당파적 논쟁이 확대되고 있는 워싱턴에서 치열한 논쟁을 불러일으켰다트럼프 대통령은 이란의 공격에 대한 대응 차원에서 옵션들을 계속 평가하고 있는 가운데 미국은 즉각적으로 살인적인 경제 제재를 이란 정권에 대해 추가로 부과할 이라며, 이란이 행동을 바꿀 때까지 강력한 제재는 계속될 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그는 우리가 위대한 군과 장비를 갖고 있다는 사실이 우리가 그것을 사용해야 한다는 의미는 아니다라며 미국은 군사력 사용을 원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많은 제재를 약속하면서 적어도 당분간은 양국 최악의 긴장이 완화될 것을 시사했다. 위기에서 물러나면 양측에 새로운 외교적 과정을 시작할 있는 인센티브가 생길 것이라는 기대가 있지만, 40 동안 우세했던 상호 혐오의 상태로 돌아갈 가능성이 높다고 전문가들은 말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3기 김수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4기최준우기자 2020.01.16 16:58
    미국이 경제적 재제를 가해도 다른 시장이 있고, 피해를 키울려면 UN을 거쳐야 되는데 중동 내에 이란 영향력이 세다는 데 과연 재제가 의미가 있을까요?
  • ?
    13기김수진기자 2020.01.17 22:56
    미국의 경제 제재 영향이 이란에게 아직 최악은 아니지만 만약 이 경제 제재가 지속된다면 이란은 피해를 크게 입을 수 있어요. 지금 이란 정권이 많이 불안정한 상태라 이란인들은 경제 제재 여파로 굶주릴 정도까지는 아니더라도 실로 절박한 상황에 직면해 있어요. 게다가 가뜩이나 부족한 수자원 관리가 엉망인 것도 경제에 장기적으로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어요. 이란 국토의 약 97%가 가뭄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총체적인 물 관리 능력 결여와 그로 인한 피해로 인해 이란의 수자원 상황은 더 악화되고 있어요. 또, OPEC 국가의 하나로써 이란은 미국의 경제 제재가 지속되면 원유 가격 상승으로 크게 타격을 입을 수 있어요. 물론 다른 시장도 있지만 현제 정세 불안과 정치적 문제까지 겹쳐있는 상태라 미국의 경제 제재가 이란뿐만 아니라 국제 경제에도 큰 타격을 줄 수 있어요. (+Since U.S. is one of the P5 countries as well as the world's leading economic country, I believe that the impact of the economic sanction toward Iran wouldn't be small. Plus, it doesn't necessarily have to pass the UN for a bigger impact; UN is only an international organization which seeks international peace and security that helps nations resolve certain issues. It's not an organization that exists to double-up the impact of a war but to rather solve it.)
  • ?
    14기전태현기자 2020.01.16 19:08
    이란과 미국이 빨리 서로 좋은 관계가 되길 바랍니다!
  • ?
    13기김수진기자 2020.01.17 22:59
    그러게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34158
코로나의 피해.. 어느 정도? newfile 2020.02.28 민아영 110
32번째를 맞이하는 2020년 도쿄 올림픽, 과연 예정대로 열릴 수 있을까? newfile 2020.02.28 장민우 195
한국은 지금 마스크 전쟁중 newfile 2020.02.27 차현서 257
안전띠 그것은 왜 필요한가? newfile 2020.02.27 오경언 132
납치범이 드라마를 보여준다고? file 2020.02.26 안효빈 674
위기 경보 '심각' 격상... 초중고 개학 연기 file 2020.02.26 김다인 114
코로나바이러스 자세히 알아보자 2 file 2020.02.24 이수연 418
개 구충제인 펜벤다졸, 정말로 암 치료에 효과가 있을까? 3 2020.02.24 배선우 244
대설주의보와 대설경보, 미리 알고 대비하자 1 file 2020.02.21 우선윤 159
모두 마스크를 쓰세요, 코로나바이러스 4 file 2020.02.20 이도현 275
여성과 청소년들에게 뻗는 담배회사들의 검은 손 file 2020.02.19 남진희 365
우리가 한번쯤 생각해봐야 할 문제, 고독사 2020.02.19 이수미 291
'기생충' 축하로 시작해 '코로나바이러스'로 끝난 수석·보좌관 회의 1 file 2020.02.14 김도엽 393
점점 사라져가는 생물들...생물 다양성을 보전하자! 1 2020.02.13 윤혜림 261
반복되는 바이러스 file 2020.02.13 전혜은 260
리디노미네이션, 그게 뭐야? file 2020.02.12 박하진 304
희망을 주는 무료 급식소와 취약계층의 피해... file 2020.02.12 정다현 257
교육부, 대학 개강 시기 "4주 이내 조정 권고" file 2020.02.12 박가은 231
미 전역서 4번째 '여성행진'..."여성들이여, 일어나 소리쳐라" file 2020.02.11 박채원 304
중국 전역을 덮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이에 대한 우리 정부의 대책은? 3 file 2020.02.03 고기찬 926
노동자들의 파업, 비난 아닌 연대의 시선으로 1 file 2020.01.23 박효빈 860
"그는 집을 잘못 골랐어" 괴한을 물리친 82세 할머니의 이야기 file 2020.01.22 김수현 459
'통제된 화재'가 무엇인지 아시나요? file 2020.01.22 권민서 325
미 하원에서 통과된 트럼프 탄핵안, 상원에서는? 1 file 2020.01.20 전순영 620
'세월호 기억의 벽'을 지켜주세요 2 file 2020.01.17 하늘 721
조국 전 장관의 서초동집회 근황 file 2020.01.17 윤태경 430
불거지는 미국과 이란의 국제 관계...경제적 영향 끼칠것 4 file 2020.01.16 김수진 449
전쟁의 변화 속 고찰 2 file 2020.01.16 최준우 416
악성 댓글, 이대로 괜찮을까? 2 file 2020.01.13 조연우 1625
흔들리던 새벽, 우리도 더 이상 안전하지 않다 file 2020.01.06 정다은 732
음원차트 순위 꼭 있어야 하나? 1 file 2020.01.02 전혜은 555
미중 무역전쟁, 승패없는 싸움의 끝은? file 2020.01.02 임수빈 408
계속 더워지는 지구... 최근 5년이 가장 더웠다 file 2019.12.31 유승연 539
학생참여가 가능한 캐나다 선거 Student Vote Day file 2019.12.30 이소민 982
주한 외국인 증가율 file 2019.12.27 김희서 470
부정선거와 선거 불복...혼돈의 볼리비아 2019.12.26 신주한 503
Netflix가 시작한 OTT서비스, 과연 승자는 누구일까? file 2019.12.24 이지현 1292
한중정상회담의 개최, 향후 전망은? file 2019.12.24 신주한 495
세계의 양대산맥, 미국-중국의 무역전쟁 file 2019.12.23 전순영 634
영국의 조기 총선 file 2019.12.23 홍래원 554
영국 총선, 보수당 승리... 존슨 총리의 향후 과제는? file 2019.12.20 김지민 1212
경제효과 5조 원, ‘방탄이코노미’ 1 file 2019.12.11 백지민 1209
지소미아 연기로 고비 넘겼지만...방위비 분담금 협상에 주목 2019.12.05 박채원 675
대한민국 가요계의 그림자, 음원 사재기 file 2019.12.02 조은비 1597
국공립 어린이집의 확대 file 2019.11.29 임소원 977
SNS는 사람이다 file 2019.11.29 전혜은 1297
어린이가 안전한 나라...? file 2019.11.28 김두호 1148
클라우드 기술, IT 업계가 주목하는 이유는? file 2019.11.27 이선우 124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 Next
/ 4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