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카멀라 해리스, 美 최초의 여성 부통령으로 당선

by 임이레대학생기자 posted Nov 09, 2020 Views 26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7일(현지 시간)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 조 바이든의 당선이 확정되면서, 조 바이든의 러닝메이트였던 카멀라 해리스가 공식적으로 부통령 자리에 앉았다. 

미국 국기-min-min.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임이레 대학생기자]

카멀라 해리스는 아시아계 흑인으로, 2011년 캘리포니아주 법무부 장관을 역임했다. 2016년 캘리포니아주 연방 상원 의원직을 시작으로 정계 활동을 시작했으며, 지난해 대선 후보에 올랐으나 모금액의 부족과 지지율의 하락으로 포기 의사를 밝혔다. 이후, 조 바이든이 카멀라 해리스를 러닝메이트(부통령 후보)로 선택했고, 지난 7일(현지 시각) 부통령으로 당선되었다. 

당선 이후 카멀라 해리스는 자신의 SNS에 조 바이든에게 전화로 당선 소식을 알리는 영상을 게재했고 영상 속에서 카멀라 해리스는 "우리가 해냈어요, 조! 당신은 미국의 대통령이 될 거예요!(We did it, we did it Joe. You're going to the next president of United States!)"라며 들뜬 모습을 보였다. 영상에서 그는 전적으로 조 바이든에게 축하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지만, 사실 카멀라 해리스 자신의 역사적인 순간이다. 누리꾼들은 카멀라 해리스의 부통령 당선 확정 이후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는데, 이는 카멀라 해리스가 미국 최초의 여성·유색인종 부통령이기 때문이다. 인종차별이나 성차별 문제가 심각한 요즘, 그의 부통령 당선 소식은 큰 의미를 가진다. 

카멀라 해리스의 부통령 당선은 셀럽들 사이에서도 화제의 중심이 되었다. 카멀라 해리스의 당선에 관련하여 미국 드라마 'Veep'에서 여자 부통령을 연기한 줄리아 루이스 드레이퍼스는 지난 7일(현지 시간) 조 바이든의 당선 확정 이후 자신의 트위터에 "여자 부통령은 더 이상 허구의 캐릭터가 아니다"라는 글을 남겼고, 인도계 미국인 코미디언 민디 케일링은 인스타그램에 '딸을 안고 울며 "이것 봐, 아가. 그는 우리와 닮았어"라고 말해주었다'는 딸과의 대화를 공개하며 벅찬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외에도 영국 밴드 블러의 기타리스트 그레이엄 콕슨과 퀸의 멤버 브라이언 메이 등 전 세계에서 축하글을 올렸다. 

한편 카멀라 해리스는 지난 7일(현지 시각) 승리 연설에서 "제가 첫 번째 여자 부통령이지만, 제가 마지막은 아닐 것입니다"라는 메시지를 남기며 승리의 기쁨을 누렸고, 빠르게 화제가 되어 조 바이든과 카멀라 해리스의 공약과 앞으로의 행보에 대해 세간의 이목이 모이고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기 대학생기자 임이레]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68888
더불어민주당 예비당원협의체 ‘더 새파란’, 회원정보 유출돼...논란 newfile 2020.12.03 김찬영 252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우리는 가장 심각한 상황을 극복했다" 2 newfile 2020.12.01 김민수 161
조 바이든, 공식적으로 정권 인수 착수 1 file 2020.11.30 차예원 118
트럼프, 바이든에 협조하지만 대선 결과 승복은 ‘아직’ 1 file 2020.11.27 김서현 190
1년에 한 번뿐인 대학수학능력시험 1 2020.11.27 김준희 164
3차 재난지원금 지급! 당신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file 2020.11.27 김성규 3894
최대 90% 효과? 코로나 백신 화이자 1 file 2020.11.26 김태완 140
조 바이든 당선인과 첫 통화 후 2주, 한미 관계는? 1 file 2020.11.26 임솔 199
미국 대선의 끝은 어디인가? 1 file 2020.11.25 심승희 478
코로나19 시대, 학교는 어떻게 바뀌었나? 1 file 2020.11.25 전혜원 160
미리 보는 2022 대선, 차기 서울시장 재보궐 선거 조사분석! 2020.11.25 김성규 4071
코로나19 백신, 팬데믹 해결의 열쇠가 되나 1 file 2020.11.24 임성경 193
야심 차게 내놓은 '서민·중산층 주거안정 지원방안' 과연 효과는? file 2020.11.24 김아연 141
유력 美 국방장관 후보 플러노이, '72시간 격침' 기고문서 군사 혁신 강조 1 file 2020.11.24 김도원 171
심상치 않은 미국대선, 존재하는 변수는? file 2020.11.24 정예람 357
블라디보스토크, 첫눈처럼 눈보라로 가겠다 2020.11.23 오예린 170
"우한은 코로나19 기원지 아니다" 다시 시작된 중국의 주장 file 2020.11.23 박수영 200
GDP 추정치로 알아본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타격, 어느 정도인가? 1 file 2020.11.23 김광현 200
변종 코로나바이러스, 밍크에서 발견 1 file 2020.11.23 오경언 192
정세균 총리, '코로나 대규모 확산의 길에 서 있는 일촉즉발의 상황' 1 file 2020.11.23 명수지 191
선거인단, 그게 무엇일까? 2 file 2020.11.19 김나희 257
국내 인구 60%가량 접종할 백신, 그 효력은? 1 file 2020.11.19 임윤재 227
'전태일 정신 계승' 전국노동자대회 그리고 전태일 3법 1 2020.11.19 이정찬 233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19일 0시부터 1.5단계로 격상 file 2020.11.18 이유진 274
코로나19 나흘째 확진자 200명 대, 좀처럼 끝나지 않는 줄다리기 file 2020.11.18 이준형 269
빌 게이츠의 꿈, 원자력 발전소로 이룬다 file 2020.11.17 최준서 192
조작된 공포. 외국인 이주노동자 1 2020.11.16 노혁진 214
조 바이든, 미 대선 승리 1 file 2020.11.13 최서진 395
코로나 백신, 가능할까? 1 file 2020.11.13 이채영 264
‘2020 삼성행복대상’ 수상자 발표..김하늘 학생 등 청소년 5명 수상 file 2020.11.11 디지털이슈팀 317
카멀라 해리스, 美 최초의 여성 부통령으로 당선 2 file 2020.11.09 임이레 265
영국의 코로나 거리두기 3단계 선포, 과연 우리나라와는 어떻게 다를까? 3 file 2020.11.05 염보라 470
아파트 값과 전세값 앞으로는? 1 file 2020.11.05 박범수 640
복잡한 미국의 대선 방식, 어떻게 진행되고 왜 그럴까? file 2020.11.04 김진현 464
바이든을 지지한 "너희가 멍청한 거야", 전 민주당 소속 여성 리더가 말하다 1 file 2020.11.03 김태환 3273
미 대선 마지막 토론… 트럼프, 김정은과 “특별한 관계”…바이든, “비핵화 위해 김정은 만날 것” file 2020.11.02 공성빈 1391
독감 백신, 대체 어떤 종류가 있길래? 4 2020.11.02 김태은 1134
삼성그룹 회장 이건희, 78세의 나이로 별세 1 2020.11.02 조은우 268
1년째 계속되는 산불, 결국 뿌린 대로 거두는 일? 1 2020.10.29 김하영 230
독감백신 사망자 점차 증가 1 file 2020.10.29 박정은 230
'의료계 총파업', 밥그릇 챙기기인가 정당한 투쟁인가 file 2020.10.29 유서연 180
문재인 대통령, 유명희 지지 총력전 1 file 2020.10.28 명수지 281
대선 전 마지막 TV 토론, 코로나19 대응 관련 주제로 팽팽히 맞선 트럼프-바이든 file 2020.10.27 박수영 190
예방인가? 위협인가? file 2020.10.27 길현희 183
인천국제공항 드론 사건 1 file 2020.10.26 이혁재 316
공포가 된 독감백신‧‧‧ 접종 후 잇따른 사망 1 file 2020.10.26 윤지영 284
불법 신상 유포 웹사이트 발목 잡는 '사실적시 명예훼손죄' file 2020.10.26 나영빈 438
백신, 안전한가? 1 file 2020.10.22 홍채린 39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8 Next
/ 48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