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9.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우리끼리 해냈다' 삼성화재, 2018 제천·KAL컵 남자프로배구대회 우승...MVP 송희채

by 8기김하은기자 posted Sep 20, 2018 Views 109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이변이 일어났다. 지난 16일 충청북도 제천에서 열렸던 2018 제천·KAL컵 남자프로배구대회에서 대전 삼성화재 블루팡스 배구단(이하 삼성화재)이 의정부 KB손해보험 스타즈 배구단(이하 KB손해보험)을 세트 스코어 3:0(25-18, 25-16, 25-20)으로 승리를 거두며 2009KOVO컵 후 9년 만에 우승을 차지하였다.


결코 쉽게 얻은 우승은 아니었다. 삼성화재의 주 공격수인 외국인 선수 타이스 덜 호스트(등록명 타이스)가 자국(네덜란드)의 국가대표로 선출되어 이번 대회에 참가하지 못했기 때문에 우승권에 가깝다고 할 수는 없었다. 하지만 삼성화재의 토종 거포 박철우와 FA로 이적한 이적생 송희채의 활약이 돋보였다. 어려운 하이볼의 반격 상황에서 타이스 대신 박철우가 해결해주었고, 지난 시즌까지 주로 리시브를 담당하고 군입대한 류윤식을 대신하여 공격력이 추가된 송희채가 삼성화재를 우승으로 이끌었다. 또한 군 제대 후 복귀전을 가진 지태환, FA 송희채의 보상선수로 생긴 부용찬의 부재를 채운 김강녕, 이번 시즌부터 주전 세터 자리를 꿰찬 2년 차 김형진 등 경기를 뛴 모든 선수들이 자기 몫을 톡톡히 해내었다.


KakaoTalk_20180919_003020689.jpg[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김하은기자]


결승전도 마찬가지였다. 송희채가 서브 에이스 2개 포함 17득점을 올리며 대회 MVP를 차지하였고, 준결승전 승리의 1등 공신이었던 박철우도 체력 관리를 하며 10득점을 올렸다. 이번 대회 삼성화재의 주전 세터로써 과감하면서도 안정된 플레이를 보여준 김형진이 라이징 스타상을 수상하였다. 준우승 KB손해보험은 마무리가 아쉬웠다. 주 공격수 알렉스 페헤이라(등록명 알렉스)와 이강원의 득점이 쉽게 나오지 않았다. 강서브가 강점이었던 KB손해보험은 서브 범실을 속출하며 오히려 이것이 약점이 되었다. 조별리그부터 꾸준히 경기에 출전한 3년 차 주전 세터 황택의가 MIP로 선정되었다.


3위는 초반 우승 후보로 꼽히던 천안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 배구단(이하 현대캐피탈)이 차지하였다. FA로 이적한 전광인과 토종 거포 문성민, 검증된 외국인 선수 파다르가 함께 뛰면서 막강한 공격력을 보일 거라 예상했지만 FA 전광인의 보상선수로 주전 세터 노재욱을 잃으며 현대캐피탈 특유의 스피드 배구를 보이지 못하였다. 또한 문성민-전광인의 리시브가 계속 흔들리면서 준결승전에서 삼성화재에게 무릎을 꿇었다.


인천 대한항공 점보스 배구단(이하 대한항공)은 비록 조별리그에서 탈락했지만 김학민의 부활 가능성을 볼 수 있었고, 서울 우리카드 위비 배구단은 2013-2014시즌 후 오랜만에 V-리그를 밟는 아가메즈의 위력을 느낄 수 있었다. 프랜차이즈 스타 전광인을 잃은 수원 한국전력 빅스톰 배구단은 예상외로 노재욱과 꾸준히 제 몫을 해주던 서재덕 등 선수들 간의 호흡이 잘 맞았고 외국인 선수 사이먼의 활약도 인상적이었다. 2년 연속 최하위 안산 OK저축은행 러시앤캐시 배구단은 조별리그 내내 자체 범실에 발목을 잡혔다. 초청팀 JT 선더스는 일본 특유의 끈끈한 수비력을 보여주었다.


지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남자배구대표팀이 은메달을 획득하면서 VNL 동안 잃었던 팬들의 신뢰를 받으며 인기를 끌고 있다. 한 달 뒤 개막할 2018-2019시즌 V-리그의 주인공은 '타이스가 함께하는' 삼성화재일지, '막강한 공격력'의 현대캐피탈일지, '디펜딩 챔피언' 대한항공일지, 혹은 '하위권 팀들의 반란'이 있을지 겨울을 기다려본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8기 김하은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16033
벤투가 뿌리내린 한국, 결실을 맺을 수 있을까 1 file 2018.10.24 강민재 762
방탄소년단, 이번에는 역대 최연소 문화훈장 수훈자까지 2018.10.24 방산들 1767
충남, 과학愛(애) 빠지다 file 2018.10.24 유어진 2862
제17회 연산대추축제, 그 문을 열다 file 2018.10.23 정호일 530
'취약계층, 다문화 가정 어린이들을 위한' 한국-대만 연예인 야구대회 열리다 file 2018.10.23 조다현 2138
제2회 퀴어문화축제와 레알러브 시민축제를 가다 file 2018.10.22 제라향 669
해미읍성에서 597년 전 조선을 만나다. '서산해미읍성축제' 2018.10.22 손민기 559
과거축구와 현대축구의 만남, 풋볼 팬타지움 2018.10.19 서성준 573
역사 속으로, 동래읍성 역사축제 file 2018.10.18 유채영 606
K-FOOD를 통해 한국을 알리는 (주필)문화외교 선두주자 백종란 요리 연구사 4 file 2018.10.18 유채현 2863
애플 Product(RED) 색상 괜찮은가? 2 file 2018.10.17 이재혁 1241
'2018 푸드아트페스티벌' 순천의 맛과 멋에 빠지다 2 file 2018.10.17 최민지 593
대한민국 축구를 만나다, 풋볼 팬타지움 2 file 2018.10.16 김하은 1449
독수리의 기적, '나는 행복합니다' file 2018.10.16 이수민 746
군포시 청소년 자원봉사 대축제, '안녕, ReAction' file 2018.10.15 강동형 692
V-리그의 새로운 얼굴, 2018-2019시즌 여자배구 신인선수 드래프트 실시 file 2018.10.12 김하은 1308
고풍스러운 '전통한복' VS 예쁜 '퓨전한복' 여러분의 선택은? 10 file 2018.10.11 채유진 3107
인생이란 한 상자의 초콜릿 같다 4 file 2018.10.10 노현빈 835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장소, 풋볼 팬타지움 1 file 2018.10.08 성진화 1001
[생활 속에서 아이디어를 찾다] 디자인 요소가 가미된 중소기업 기능성 밀봉 제품 2 file 2018.10.08 김다경 1377
모리를 통해 느끼는 삶의 의미와 죽음 1 file 2018.10.05 박채윤 1039
모드리치, 호날두·메시 시대의 막을 내리다. file 2018.10.01 전도헌 1093
부활하는 한국 축구.. 벤투호에 거는 기대 1 file 2018.10.01 이준영 1638
지속가능개발목표를 이행하기 위해 대한민국의 청년들이 나서다 file 2018.10.01 김예림 659
날아다니는 스파게티 괴물, 종교란 무엇인가 2 file 2018.10.01 염정윤 708
유럽 축구의 새로운 도전, UEFA 네이션스리그 2018.09.28 최용준 667
진도 울돌목에서 '명량대첩' 재현하다 file 2018.09.28 조햇살 2408
'제5회 포항 운하 축제' 개최 2 file 2018.09.28 정수민 727
베트남과 대한민국은 쌍둥이 1 file 2018.09.28 이지현 720
중국 속에 숨겨진 티베트의 진실 2 file 2018.09.28 서은재 597
익숙한 이들의 유튜브 진출 3 file 2018.09.27 서한슬 1345
제64회 백제문화제 9월 15일 성황리에 개막...‘한류원조’ 백제를 즐기다 file 2018.09.27 전예민 606
젊은 에이스에게 거는 기대, 무거워진 박세웅의 어깨 file 2018.09.21 이수민 1072
'우리끼리 해냈다' 삼성화재, 2018 제천·KAL컵 남자프로배구대회 우승...MVP 송희채 file 2018.09.20 김하은 1096
나의 스마트폰 속 비서? 1 file 2018.09.19 김찬빈 992
기억해야 할 우리 역사, 서대문 형무소 역사관 3 file 2018.09.18 윤지원 1157
전 세계인의 축구 축제, EPL의 개막 file 2018.09.17 최용준 764
2018 한울타리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에서 자신의 꿈을 외치다 2018.09.14 조정원 692
익선동 한옥마을로 지키는 우리 유산 file 2018.09.14 구유정 698
'책 읽는 충주' 홍보 플래시몹 지난 2일 개최 file 2018.09.14 이정주 828
[책] 삶의 공감을 함께 해주는 '처음 살아보니까 그럴 수 있어' file 2018.09.13 정유희 747
아이돌 인기에 버금가는 한국 축구 열기, 앞으로도 계속될까.. 1 file 2018.09.13 오다혜 937
남해독일마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file 2018.09.12 최아령 810
다양한 나라의 체험을 해보고 싶다면, '부산국제관광전'으로, 2018.09.12 이수영 873
모모귀신, 실제로 존재할까? 4 2018.09.12 고유진 1525
혹시, 어떤 음식을 제일 좋아하시나요? 2018.09.11 차혜린 633
쇼트트랙, 새로운 시즌이 시작되다 file 2018.09.11 정재근 954
벤투 선장의 성공적인 첫 출항 2018.09.11 서성준 75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6 Next
/ 66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