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6.pngsidebanner_04.png
시사포커스

줄어드는 대중교통 분담률, 해결방안은?

by 7기곽준환기자 posted Jun 18, 2018 Views 6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국토교통부가 2010년부터 2016년까지 국가교통조사 자료를 토대로 분석한 결과, 승용차 분담률은 60.4%에서 61%로 늘어났지만, 대중교통 분담률은 오히려 39.3%에서 38.0%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나 홀로 차량 비율이 82.5%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면서 그동안 수도권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에 쓰인 수십억 원의 세금이 혈세 낭비라는 지적을 받고 있다. 이렇듯이 시민들의 대중교통 이용률이 저조한 이유는 무엇일까?


20170705.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곽준환기자]

1. 불편하다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대중교통 이용자 만족도 조사에서는 7점 만점에 4.87점으로 2016년 대비 0.03점 상승하였지만, 여전히 낮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으며 특히 쾌적환경서비스 분야에서는 3.91점으로 가장 낮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다.

2. 느리다
국토교통부가 이용자가 인식하는 서비스 중요도와 만족도 점수에 따라 우선적으로 개선이 필요한 서비스를 분석한 결과, 배차증편이 가장 시급하다고 발표하였다. 서울특별시는 2004년 서울특별시 버스 개편 때부터 버스의 표정속도를 증가시키기 위해 중앙버스전용차로를 본격적으로 도입하기 시작했으며 세종특별자치시는 중앙버스전용차로와 동시에 간선 급행버스(BRT)를 도입하면서 표정속도가 획기적으로 증가하였다. 하지만 이 두 도시를 제외한 나머지 도시들은 일부 도로에서만 중앙버스전용차로를 실시하여 버스의 표정속도가 크게 증가하지 않고 있다.

이에 대해 국토교통부 황성규 종합교통정책관은 “대중교통 이용자가 집중되고 있는 광역교통 결절점에 혼잡도가 높고 대중교통 이용이 불편한 점을 감안하여 환승센터 구축, M버스의 증편과 같은 광역교통대책에 정책의 우선순위를 두고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하면서 “올해는 축적된 대중교통 데이터를 국민에게 공개하여 정책문제 해결과 신규사업 창출 등에 활용 가능한 참신한 아이디어를 적극 발굴할 수 있도록 국민참여형 대중교통 데이터 활용 공모전도 개최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최근 미세먼지와 같은 대기오염의 심각성이 대두되면서 자가용보다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협조가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생각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7기 곽준환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평화실현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선 2018.06.19 이민영 608
줄어드는 대중교통 분담률, 해결방안은? file 2018.06.18 곽준환 620
북미정상회담 결과에 미소짓는 시진핑 file 2018.06.18 박현규 543
2018년 지방선거 1 file 2018.06.18 조은지 685
남아공 육상영웅 세메냐: 영광 뒤에 숨겨진 성별 논란 1 file 2018.06.14 박성우 664
재개된 북미 정상회담, 성공적인 개최 가능할까 1 file 2018.06.12 박채영 641
'재팬 패싱'은 현실화될 것인가 1 file 2018.06.12 이후제 758
미국의 극적인 승부수, '회담 취소 선언'이 가져온 효과 2 file 2018.06.11 김세민 1053
아픈 우리 아이, 치료방법 있나요? 1 file 2018.06.11 이승현 722
끊이지 않는 몰래카메라의 공포 2 file 2018.06.11 마하경 964
Marketing Taste Test - 블라인드 시음 1 file 2018.06.11 조찬미 573
최저임금, 어떻게 생각하나요? 2 file 2018.06.08 노시현 819
학교폭력, 교육의 문제다 3 2018.06.07 주아현 811
북미회담의 결과는 어떻게 될까 1 file 2018.06.05 양희원 663
5월 22일 진행된 文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의 만남 1 2018.06.05 변성우 527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11588
포항 지진 결국 원인은 '지열발전소' 2 file 2018.05.31 한유성 3742
국회의원 체포 동의안. 방탄국회 만드나 2 file 2018.05.31 함현지 613
학생들의 시선에서 본 2018 남북정상회담 2 file 2018.05.28 박문정 1104
북한은 왜 핵무기를 버리는가 2 file 2018.05.28 황수환 837
몰카피해자, 정부가 나선다 2 2018.05.28 이채원 917
한 사람에게 평생의 상처를 남긴 수완지구 집단폭행 사건 3 file 2018.05.25 박한영 3248
직장 내 여성 왕따, 어디서 부터 잘못된 것일까 3 file 2018.05.25 하예원 742
재건축 안전진단이 뭔가요? 1 2018.05.25 이영재 1006
남북 경제협력주, 안전한 걸까? 2 file 2018.05.25 오명석 970
자유한국당 해산심판 청원 등록...'들끓는 민심' 2 file 2018.05.25 양성민 1022
정부 VS 시민단체 "노동자상은 어디에?" 2 file 2018.05.25 서고은 529
북 핵실험장, 남 취재진만 접수 받고 풍계리로 1 file 2018.05.24 노원준 767
누구를 위한 법인가? 2 file 2018.05.24 심윤지 669
조작되는 정치 여론, 국민은 무엇을 해야 하나 3 2018.05.24 황지은 1200
대한민국의 흐린 하늘을 만드는 주범, 미세먼지 2 file 2018.05.24 노채은 650
그해 봄은 뜨거웠네 2 file 2018.05.23 최시원 683
우리의 생명을 위협하고 있는 주범, 미세먼지를 알아보자 2 file 2018.05.23 배민정 530
하나된 한반도, 눈부신 경제성장 6 file 2018.05.23 박예림 2698
평화, 새로운 시작 2 file 2018.05.21 김혜민 720
아직은 시작 단계인 남북정상회담. 2 2018.05.21 권오현 929
국내 최대 포털 ‘네이버’ 서버 오류 발생..네티즌들 “나만 안 되나” file 2018.05.18 디지털이슈팀 1254
뜨거운 한반도, 따뜻한 봄바람 불어올까 3 file 2018.05.17 정민승 1692
우리가 즐겨하는 게임, 과연 바람직하게 하는 방법은? 2 file 2018.05.16 석근호 611
젠트리피케이션, 주거지에서 상업지로... 도시 활성화 vs 주민들의 피해 2 file 2018.05.14 김민경 2506
최저임금 인상의 문제점 2 file 2018.05.14 유근영 2248
경제 성장과 환경 보호, 중국이 쥔 양날의 검 3 file 2018.05.11 김명진 1084
유명 브랜드의 고객 폭행 사건 2 file 2018.05.11 구희운 771
인천 초등생 살인 사건.. 13년으로 감형? 불만 표출 1 file 2018.05.09 이승원 750
140416 단원고.. 그리고 잊혀진 사람들 2 2018.05.08 김지연 644
해외, 국내의 #Metoo 운동, 차이점은? 1 file 2018.05.08 김세현 1030
보행자의 안전을 지키는 LED 조명등 2 file 2018.05.04 박소윤 974
‘4.27 판문점 선언’에 복잡한 속내를 감추지 못하는 중국 1 file 2018.05.03 박현규 137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
new_side_05.png
new_side_06.png
new_side_07.png
new_side_08.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