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필리핀 보라카이 잠정폐쇄, 그 이후는?

by 7기박지현기자 posted May 28, 2018 Views 304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달 필리핀 정부의 보라카이 잠정폐쇄 결정 이후 보라카이는 많은 변화를 겪고 있다. 우리 국민에게 휴양지로 잘 알려져 있고 인기가 많은 보라카이는 관광산업 종사자가 대부분인지라 이번 필리핀 정부의 폐쇄 결정은 이들에게 많은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예상된다. 과연 보라카이 섬의 많은 관광산업, 상업 종사자들은 어떤 생활을 하고 있을까? 보라카이 현지인 Jorey(21) 씨와의 인터뷰를 통해 자세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


image3.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박지현기자]

image1.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박지현기자]


 Jorey 씨는 현재 보라카이에 2년 동안 거주하고 있으며 모 리조트의 직원이다. 먼저 정부의 결정 이후 자신의 생활에 어떠한 변화가 생겼냐는 물음에 그는 보라카이 폐쇄 이전과 같이 리조트에 여전히 근무하고 있으나 다른 업무를 맡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동시에 “관광객이 한 명도 없기 때문에 예전과 비교했을 때 근무시간이 비생산적이고 지루한 시간을 보낼 때가 많다”라고 하였으며 자신의 동료 중 대부분은 해고당하거나 미리 떠났다고 한다. 관광객이 없어 물론 리조트도 운영하지 않는 상태이고 Jorey씨는 현재 관광객의 발길이 닿지 않는 동안 리조트를 지키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 한다.


 현지인들의 필리핀 정부의 결정에 대한 생각은?

Jorey씨는 보라카이 폐쇄에 대한 정부의 결정을 지지한다고 하였다. 그는 “얼마나 많은 행상인과 쓰레기들이 있는지 봤다면 이에 대한 정부의 일시적인 폐쇄 결정을 찬성할 것입니다. 그리고 그들은 섬을 다시 정화하고 회복시키려고 노력하고 있으며 잘 해내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라고 하였다.


 그러나 이와 반대의 목소리도 존재한다.

필리핀 일로일로 시티에 거주 중인 Jane(27) 씨에게 인터뷰를 요청했다. 그녀는 자신이 필리핀 정부에 대해 긍정적인 시각을 가지고 있으나 이번 결정에 대해서는 비판적인 시각을 가져야 한다고 전했다. 그녀는 “보라카이에서 일하던 제 주변 친구들과 친척들은 현재 거의 모두 해고되었으며 그들은 섬 밖으로 나와야만 했어요”라고 하였다. 그뿐만 아니라 보라카이가 오염된 건 정말 사실이지만 보라카이 폐쇄에 대한 정부의 결정이 환경정화를 위해서라는 것은 이야기의 한 부분만을 보는 것과 같다고 하였다. 현지 몇몇 필리핀 국민들 사이에선 카지노 건설을 위해 정부가 폐쇄 결정을 내렸다는 의견이 분분하다고 한다. 그녀는 필리핀 정부가 지금까지 환경에 대해 엄격하게 다루지 않았고 그로 인해 환경오염이 심화하였다며 비판의 목소리를 냈으며 그녀의 주변 사람들도 이번 정부의 결정에 대해 반대의 관점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이 많다고 전했다.


image4.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박지현기자]


 이처럼 인터뷰를 통한 현지 필리핀 국민들의 보라카이 폐쇄에 대한 의견과 진행 상황을 통해 알 수 있듯이 여전히 보라카이 폐쇄는 국민들 사이 뜨거운 감자이며 여러 가지 의견이 따르는 상황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 7기 박지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45669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에서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알자! file 2018.06.18 김태희 1709
발레리노를 꿈꾸는 소년, 'Billy Elliot'라는 영화를 아시나요? file 2018.06.18 최아령 1737
신재생에너지, 2018 세계태양에너지엑스포 file 2018.06.18 박세경 1713
부산모터쇼 출시 차종은? 2018.06.14 안디모데 2359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e-스포츠 시범운영, 세계 1위 한국 참가 1 2018.06.14 문준형 2556
여성, 페미니스트에 대한 설문조사 5 2018.06.14 김서현 3758
김해시 교직원 친선 배구 대회 구산중학교 우승! 1 file 2018.06.12 최아령 2335
기업들이 생각하는 미래 자동차 산업은? 2018.06.12 안디모데 1832
지친 청춘들을 위한 박지선과 폴킴의 강연, <청춘강연> 1 file 2018.06.12 김지민 2599
석유비축기지, 새롭게 태어나다 1 2018.06.11 여도영 1868
환경을 다시 생각해볼 수 있는 시간 '서울환경영화제' 1 file 2018.06.11 진현용 2028
제3회 학교 흡연예방을 위한 '블루리본 주간' 운영! 2 file 2018.06.08 김리나 3047
호국보훈의 달, 진해 근대사 거리를 걷다 1 file 2018.06.08 이승원 2915
아름다움의 기준은 없기에, 바비인형의 대변신 2 file 2018.06.07 김채용 2120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시네마그린틴>, 청소년들에게 환경의 소중함과 중요성을 일깨우다 1 file 2018.06.05 정재은 1808
우리 고장을 사랑하는 방법, 배곧 초∙중∙고 마을 연계 교육! file 2018.06.05 양세영 2780
새로운 단일 염기교정 가위 발명...더 가까워진 유전자 치료 file 2018.06.04 최재원 2252
제2회 운암골 융합(STEAM) 과학·소프트웨어 축전 file 2018.06.04 오경찬 2679
현충원의 뜻깊은 호국 문예 백일장과 그림 대회 file 2018.06.04 정유경 2245
장미도시, 울산에서의 향기로운 축제 [제12회 울산대공원 장미축제] file 2018.06.04 엄윤진 2058
굽네치킨-초록우산어린이재단, ‘기적을 만들어가는 학생들’ 응원 file 2018.06.04 디지털이슈팀 2135
장애인 편의시설, 복지국가를 향한 도움닫기 3 file 2018.06.04 이유진 1990
방탄소년단, 컴백 첫 주 음악방송 '1위 올킬' 1 file 2018.06.01 성효진 2385
인천의 꽃, 따스했던 '제6회 디아스포라 영화제' file 2018.06.01 조해나 2070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 이변은 없었다 file 2018.06.01 반고호 2086
도시별 버스 요금 인상 2 file 2018.06.01 허찬욱 2609
'감독' 없는 인천, 울산과의 경기에서 1대 1 극적의 무승부를 이루다 file 2018.05.31 김도윤 1738
도심 속 환경으로, 서울환경영화제(SEFF) file 2018.05.31 박선영 2165
'2018년도 화성시 청소년 종합예술제'에서 여러분의 끼를 발산하라! file 2018.05.30 김태희 1729
책과 함께, 경의선 책거리 file 2018.05.30 최금비 1668
길거리에 버려지는 쓰레기... 어디에 버려야할까? 1 file 2018.05.30 진현용 4173
6자회담, 부산에서 열리다 1 file 2018.05.30 이시영 1883
미래를 위한 도약,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30 장서진 1515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독전' 시사회 및 레드카펫 행사가 열리다! file 2018.05.29 문지원 2763
'데미안', 한 권의 책으로 진정한 '나'를 찾기 1 file 2018.05.29 황유라 2208
환경에 대한 새로운 생각,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9 정하현 1835
5/15, 가족의 날! file 2018.05.29 강지희 1830
외교부와 함께하는 국제법 타운홀 미팅 제2탄, 부산으로 오이소! file 2018.05.29 김태연 2156
지구온난화의 정지? file 2018.05.29 금해인 2227
[기획] 사회적 경제를 위해 청소년은 무엇을 해야 하는가? file 2018.05.29 김민우 2299
똑똑한 악동 토끼와의 당근밭 전쟁! 영화 '피터 래빗' file 2018.05.28 김수인 2546
휴일 100배 즐기기 '서울환경영화제'에서! 2018.05.28 김예나 2160
필리핀 보라카이 잠정폐쇄, 그 이후는? file 2018.05.28 박지현 3040
다양한 환경 이슈를 다룬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8 김지은 2060
어린이, 청소년들에게 환경감수성을 채워주는 시네마그린틴 프로그램 file 2018.05.28 정하영 1824
뮤지컬이 나아가야 할 길 - 뮤지컬에서의 가수 출현은 합당한가 1 2018.05.28 김수현 2134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 열리다 1 file 2018.05.28 조햇살 3006
에메랄드빛 바다, 휴양지 괌 2018.05.28 이다해 248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70 Next
/ 7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