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조선명탐정 : 흡혈괴마의 비밀'. 시리즈의 흥행을 이어가다?

by 6기이예원기자 posted Feb 26, 2018 Views 24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8175767_2003194576601758_9797259_n.jpg

[이미지촬영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이예원기자]

조선명탐정 : 흡혈괴마의 비밀이 지난 28일 개봉하였다.

조선명탐정3는 앞선 2011년 개봉한 조선명탐정 : 각시투구꽃의 비밀’, 2015년 개봉한 조선명탐정 : 사라진 놉의 딸을 잇는 3번째 시리즈다. 이 영화는 강화에서 기이한 불에 사람이 타 죽는 연쇄살인사건을 김민(김명민 분)과 서필(오달수 분)이 조사를 하는 도중 기억을 잃은 묘령의 여인 월영(김지원 분)을 만나 사건을 해결해 나가는 이야기다. 전작과는 다르게 이번 영화에서는 여주인공의 비중이 크게 늘었고, 여주인공이 중심축이 된다. 영화를 관람한 김** 양은 전작들을 재미있게 봐서 그런지 이번 작품도 기대가 컸는데, 역시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재미있게 봤다. 특히 새롭게 등장한 월영의 캐릭터가 마음에 들었다. 월영을 통한 스토리가 웃음뿐 아니라 마음 한편에 울림을 주는 내용도 있어서 좋았던 것 같다. 친구나 연인, 가족 모두 다 함께 보면 좋을 적극 추천하는 영화이다.”라고 하였다. 3편을 함께한 김민과 서필의 케미, 새롭게 합류한 월영에 대하여 개봉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아온 조선명탐정3는 개봉일 박스오피스1위를 당당히 차지하였다. 그 뿐 아니라 개봉 후 6일 간 박스오피스 1, 6주 차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블랙팬서, 골든슬럼버 등 많은 인기작이 개봉한 가운데 아직까지도 박스오피스 2, 3위를 오가며 흥행을 이어나가고 있다. 전작인 조선명탐정1478만 명, 조선명탐정2387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였다. 과연 조선명탐정3가 전작들의 관객 수를 넘을 수 있을지 의문인 가운데, 지난달 17일 진행된 V앱 무비토크에서의 공약이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이날 김명민, 오달수, 김지원 배우는 500만 관객이 넘으면 영화에 나온 트리오 댄스를 추겠다는 공약을 걸었다조선명탐정3는 개봉 3주 차인 현재 200만 관객을 돌파하였다. 과연 세 배우의 공약이 이루어질 수 있을지 지켜봐야 할 것 같다.

여전히 흥행을 이어나가고 있는 '조선명탐정 : 흡혈괴마의 비밀'.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6기 이예원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산업혁명이 또 일어난다고? 2 file 2018.03.01 손정해 2153
평창 패럴림픽 마스코트, '반다비' 2 file 2018.03.01 이가영 3108
'한국식 나이' 폐지하고 '만 나이'로 통일? 1 file 2018.03.01 김서진 6127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념 특별전 '동아시아의 호랑이 미술-한국·일본·중국' 열려... file 2018.03.01 류태원 2562
그들의 작은 움직임 file 2018.03.01 이다솜 1692
평창 동계 올림픽, 남북 외교의 발판 될까? file 2018.03.01 안성연 2319
<4차 산업혁명> 이런 직업 어떨까? file 2018.02.28 임현호 5885
후쿠오카, 그 고즈넉함으로 빠져들다 file 2018.02.28 강예빈 2547
추운 겨울날, 마음을 따듯하게 지펴줄 겨울영화 추천 1 file 2018.02.28 이예린 2763
청라국제도시의 새로운 교통망, GRT 2 file 2018.02.28 고동호 3966
평창 동계올림픽, 그 화제의 현장 속으로 2 2018.02.28 안효진 2734
김광석 거리, 그 시절 그때로 4 file 2018.02.27 구승원 4537
2018 세븐틴, 2번째 팬미팅 열리다 1 file 2018.02.27 여혜빈 2524
잊지 못할 또 하나의 아픈 우리 역사, 제주 4.3 사건 1 file 2018.02.27 강진현 3547
추리소설의 기적,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3 file 2018.02.27 이예준 3034
대한민국 최초, 영등포 청소년 오픈 스페이스 1 file 2018.02.27 박선영 3171
평창 동계올림픽의 경제적 효과, 그 속사정은? 2 file 2018.02.27 윤성무 2386
추억을 따라 걷다, 도심 속 '추억의 거리' 1 file 2018.02.27 최금비 4052
쓸 만한 인간 '배우 박정민' 1 file 2018.02.27 강서빈 3531
청소년들이 만들어낸 '노란 나비'의 나비효과 1 file 2018.02.26 신다인 2418
'조선명탐정 : 흡혈괴마의 비밀'. 시리즈의 흥행을 이어가다? 2 file 2018.02.26 이예원 2410
인기폭발! 평창스타 '수호랑' 1 file 2018.02.26 정윤하 5356
눈 위의 마라톤, 평창동계올림픽 크로스컨트리 경기를 보러 가다. 6 file 2018.02.22 마준서 2932
결과는 나왔고, 돌이킬 순 없다. 4 file 2018.02.22 이건 2201
팬들과 함께한 청하의 생일파티! '2018 Chung Ha'ppy Birthday' 2 file 2018.02.22 최찬영 2484
믿을 수 없는 대역전극! 3 file 2018.02.22 김수린 2091
4차 산업혁명, '이것' 모르면 위험하다. 6 file 2018.02.22 이정우 5597
애완동물과 같이 자란 아이 질병 덜 걸린다? 2 file 2018.02.21 조성범 2483
영화 '골든 슬럼버' 설 연휴도 잊은 뜨거운 무대 인사! 1 file 2018.02.21 이경민 2319
전북, 가시와레이솔 징크스 깨며 짜릿한 역전승 1 file 2018.02.21 6기최서윤기자 2596
2018평창동계올림픽 개막 1 file 2018.02.21 문지원 3027
99년전, 동경 유학생들의 외침 1 2018.02.21 최운비 3104
너, 아직도 영국 안가봤니? 3 file 2018.02.21 신유라 2474
北과의 화해의 길? 남북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 1 file 2018.02.21 김예준 2460
전 세계 사람들의 의미있는 순간을 담았다! [LOOK SMITHSONIAN:스미스소니언 사진展] 1 file 2018.02.20 엄윤진 2223
이번 설에는 가족들과 낭만의 도시 여수로! 1 file 2018.02.20 박채윤 2410
영화 '타이타닉' 20주년 맞아 국내 2월 재개봉 2 file 2018.02.20 김다연 3025
[평창] 여자 아이스하키 일본 vs 스웨덴, 단일팀 코리아의 7, 8위전 상대는? 2 file 2018.02.20 이정찬 3008
국립 중앙 박물관에 자리 잡은 세 나라의 호랑이들 1 file 2018.02.20 이시현 2553
꿈을 잃은 어린이들에게 희망과 사랑을: 컴패션 1 file 2018.02.20 장새연 2287
이웃나라의 세뱃돈 풍습은? 1 file 2018.02.20 윤현정 2238
전국은 지금 빙판주의보 1 file 2018.02.20 서효정 2041
새로운 혁명의 시작? 1 file 2018.02.19 김동희 1965
지금, 아이오와주는 1 file 2018.02.19 강지희 2767
중국 춘제(春节)에 대해 알아보자 2 file 2018.02.14 전병규 2872
지구촌 최대 축제 개막!..독도 없는 단일기? 4 file 2018.02.13 김나경 3130
일상의 과학을 만나러, ‘두뇌 스타트! 과학 놀이터’ 1 file 2018.02.12 우소영 3085
대한민국 그 자체, 아름다웠던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 5 file 2018.02.12 서태란 337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