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우리가 쓰는 화장품에 가려진 동물실험

by 14기신재연기자 posted Mar 23, 2020 Views 68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우리가 사고 쓰는 화장품은 어떤 과정을 거쳐서 우리에게 올까. 많은 화장품 브랜드에서 동물실험을 진행하고 제품을 판매한다. 여러 매체에 동물실험이라는 단어를 검색해보기만 해도 보기 힘들 정도로 끔찍한 실험을 가하는 영상들과 고통받고 있는 동물들의 사진을 볼 수 있다. 토끼, 비글, 고양이, 쥐 등 여러 동물들이 끔찍한 동물실험을 당한다. 토끼는 마스카라 안전성 테스트를 당하고 비글은 샴푸 안전성 테스트를 당한다. 실험을 당하는 동물들 모두 우리와 마찬가지로 고통을 느낄 수 있는데 인류의 편리와 안전을 위해 희생당하고 있다.  


C7E60A89-8A7D-40C0-A7C8-7F6285DDEE9F.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4기 신재연기자]


 그렇다면 어떻게 동물실험 여부를 확인할 수 있을까? 방법은 간단하다. 크루얼티프리(Cruelty-free) 인증 마크를 살펴보면 된다. 동물실험을 안 하는 브랜드라면 토끼가 그려져 있는 인증 마크가 있다. 크루얼티프리 인증 마크를 일일이 찾기 힘들다면 '동물권 행동 카라'의 동물실험 안 하는 브랜드 리스트를 확인해볼 수도 있다. '동물권 행동 카라' 외에도 여러 블로그와 사이트에 크루얼티프리 브랜드 리스트를 정리해놓아 검색창에 '동물실험 안 하는 브랜드'라고 검색을 하면 꽤 많은 검색 결과를 볼 수 있다. 동물실험을 안 하는 대표적인 브랜드로는 러쉬(Lush), 버츠비(Burt's bees), 비욘드(Beyond) 등이 있고 이외에도 다양한 브랜드가 있다.


 동물실험을 대체할 수 있는 방법으로는 오가노이드, 장기 칩 등이 있다. 오가노이드는 '미니 장기', '유사 장기'라고도 불린다. 세포조직을 이용해 장기와 아주 유사하게 만드는 것이고 오가노이드를 이용해 인공 피부 등을 만들어 실험을 할 수 있다. 장기 칩은 전자회로 위에 살아있는 장기를 구성하는 세포를 인공적으로 키우는 것이다. 2010년 미국 하버드대학 위스연구소 허동은 교수팀에서 개발되었다고 한다. 장기 칩은 눈칩, 허파칩, 자궁칩, 골수칩 등 다양하게 개발되고 있다.


 이처럼 동물실험을 대체할 수 있는 방법은 점점 확산되고 있으므로 동물실험을 하지 않는 게 안전하지 않다고 생각하지 않아도 된다. 우리와 같은 고통을 느낄 수 있는 동물을 위해 크루얼티프리 브랜드의 화장품을 찾는데 조금 시간을 투자해 동물실험을 하지 않는 제품을 쓰도록 노력하는 게 좋을 것 같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4기 신재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4기조윤혜기자 2020.03.21 13:15
    동물실험을 대체하는 방법 중에서 세포조직을 이용해 장기와 아주 유사하게 만든 '장기칩'을 사용하는 방법이 가장 인상깊었습니다. 저는 인간의 편의를 위해 동물들이 안타깝게 동물실험으로 희생을 당한다는 사실은 알고 있었지만 이를 해결하기 위해 어떻게 해야되는 몰랐는데 오늘 이 기사를 통해 '크루얼티프리 인증 마크'에 대해서, 동물실험을 하지 않는 브래드들을 알 수 있었습니다. 오늘 이후로 동물실험을 하지 않는 제품만을 골라 사용해야겠다고 다짐할 수 있었습니다.
  • ?
    14기김도연기자 2020.03.23 16:15
    저도 영상을 봤는데 정말 너무 잔인했습니다. 강아지를 키웠던 사람으로서 동물실험을 강력하게 반대합니다.
    더 이상 동물들이 실험으로 인해 희생되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기술이 좋아진만큼 동물실험을 대처할 수 있는 것도 많은니까요..강아지의 종류인 비글은 충성심이 강해서 아무리 자신을 괴롭혀도 절대로 짖거나 물지 않는다더군요.. 그런데도 계속 실험을 하고있습니다. 목적은 단지 인간을 위한, 부작용이 있을지 없을지 동물들에게 실험을 합니다. 저는 인간의 이기심이라고 생각합니다. 더이상 인간을 위해 잔인하게 희생 당하는 동물들이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모두가 동물실험을 하지않는 제품을 사용하는 그날까지..
  • ?
    15기이채원기자 2020.04.10 13:31
    매우 안타깝네요...아무리 사람도 생명이고 소중하다지만 동물들의 생명은 소중하지 않을까..생각이 들기도 하고 동물들,특히 화장품 실험으로 많이 사용된다고 알려진 쥐들은 가족이 없는것도 아니고,사람들을 위해 몸을 받혀 희생하겠다는 듯이 태어난 것도 아닐텐데 불쌍하고 완전 잔인하네요...이미 세계 곳곳에서 화장품 뿐만 아니라 여러 실험들에 동물들이 많이 사용되고 많이 죽어가는데 하루빨리 동물실험이 사라지고 동물,사람 모두 잔인하게 죽는 일이 일어나지 않았음 좋겠네요ㅜ
    이런 안타까움과 흔한 동물실험 얘기에 대해 많이 읽었었는데 이 기사 같이 자세한 설명은 거의 처음인 듯 해요.이런 뜻 깊은 기사 감사합니다!!ㅎㅎ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43854
문 대통령 'n번방' 회원 전원 조사 강조, "필요하면 특별조사팀 구축", n번방이란? file 2020.03.26 김서진 633
구로 콜센터 확진자 100명 넘어...서울 최대 집단 감염 사례 file 2020.03.25 배선우 391
이란교민 전세기 귀국 2 file 2020.03.25 신동민 560
착취 당한 수많은 여성들과 26만 명의 남자들 "텔레그램 n번방" 12 file 2020.03.24 김예정 2019
텔레그램 n번방 피의자 신상공개, 국민청원 200만 넘어 file 2020.03.24 김지혜 804
청와대 해명에도 불구하고 점점 가중되는 '차이나 게이트' 의혹 file 2020.03.24 임재완 568
우리가 쓰는 화장품에 가려진 동물실험 3 2020.03.23 신재연 687
코로나19로 인한 국민의 소비율 감소. 실업자 증가 1 file 2020.03.23 정다현 642
코로나19 양성 의심 청소년 사망, 누구도 방심할 수 없다 2 file 2020.03.20 김수연 521
대왕 카스텔라의 부활 1 file 2020.03.19 강민경 518
초유의 '4월 개학' 확정 2 file 2020.03.19 류경주 466
마스크의 대란 어디까지인가 2020.03.18 김도연 524
성숙한 시민의식 1 file 2020.03.17 전혜은 398
코로나19가 불러온 고통 1 file 2020.03.16 최서윤 481
인공 신경망에 관한 거대한 프로젝트 file 2020.03.13 박지환 495
늘어난 14만여 명의 유권자들, 총선거에 어떤 영향 미칠까 file 2020.03.13 이리수 418
마스크 대란을 잡기 위해 내놓은 정부의 대책 file 2020.03.12 신지홍 384
<주중대한민국대사관 톈진 현장대응팀> 中,한국인 강제 격리에 신속한 대응 file 2020.03.10 차예원 449
에이즈 치료제를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에 이용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file 2020.03.09 김서연 672
의도적인 트럼프의 발언? 1 file 2020.03.06 권수현 511
아파트 근처에 있는 코로나 선별진료소 과연 괜찮을까? file 2020.03.05 김묘정 994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5천 돌파... 다른국가는? 3 file 2020.03.04 빙도운 1800
변화하는 아프리카, 세네갈 풍력발전소 출시 file 2020.03.04 정윤지 496
기후변화 때문에 지구가 위험하다고 생각하십니까? file 2020.03.03 조윤혜 555
대한민국을 뒤흔든 '차이나게이트' file 2020.03.03 정승연 1036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불러온 'Sinophobia', '아시안 포비아'로 확산중 file 2020.03.02 김수진 571
운치 있는 해안가 산책로, 쓰레기 투기 빗발친다 file 2020.03.02 이승연 480
코로나19의 분야별 피해 현황과 그 해결책은? file 2020.03.02 전지영 810
한국인은 잠재적 확진자? 늘어나는 한국인 입국 금지 국가 file 2020.03.02 김예정 645
전 세계가 패닉! 코로나는 어디서 왔는가? file 2020.03.02 차예원 804
정부, ‘중국인 입국 금지'에 대한 견해를 밝히다 file 2020.03.02 전아린 461
코로나의 피해.. 어느 정도? file 2020.02.28 민아영 686
32번째를 맞이하는 2020년 도쿄 올림픽, 과연 예정대로 열릴 수 있을까? 6 file 2020.02.28 장민우 2647
한국은 지금 마스크 전쟁중 1 file 2020.02.27 차현서 962
안전띠 그것은 왜 필요한가? 1 file 2020.02.27 오경언 1184
납치범이 드라마를 보여준다고? 3 file 2020.02.26 안효빈 1666
위기 경보 '심각' 격상... 초중고 개학 연기 file 2020.02.26 김다인 474
코로나바이러스 자세히 알아보자 4 file 2020.02.24 이수연 4063
개 구충제인 펜벤다졸, 정말로 암 치료에 효과가 있을까? 5 2020.02.24 배선우 1141
대설주의보와 대설경보, 미리 알고 대비하자 1 file 2020.02.21 우선윤 559
모두 마스크를 쓰세요, 코로나바이러스 5 file 2020.02.20 이도현 1003
여성과 청소년들에게 뻗는 담배회사들의 검은 손 1 file 2020.02.19 남진희 895
우리가 한번쯤 생각해봐야 할 문제, 고독사 2020.02.19 이수미 656
'기생충' 축하로 시작해 '코로나바이러스'로 끝난 수석·보좌관 회의 1 file 2020.02.14 김도엽 743
점점 사라져가는 생물들...생물 다양성을 보전하자! 1 2020.02.13 윤혜림 680
반복되는 바이러스 2 file 2020.02.13 전혜은 692
리디노미네이션, 그게 뭐야? file 2020.02.12 박하진 745
희망을 주는 무료 급식소와 취약계층의 피해... file 2020.02.12 정다현 63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 Next
/ 44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