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인공 신경망에 관한 거대한 프로젝트

by 14기박지환기자 posted Mar 13, 2020 Views 3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사람들은 인공지능이 사람처럼 생각할 수 있다고 생각할까아마 아니라고 생각하는 분이 많을 거다일단 인공지능이 인간처럼 생각하려면 뇌가 있어야 한다그 뇌는 뉴런이라는 신경세포로 구성돼 있다그래서 인공 신경망에 관한 대표적인 두 가지 거대한 프로젝트를 소개하겠다. (여기서 인공 신경망은 사람의 두뇌와 비슷한 방식으로 정보를 처리하기 위한 알고리즘이다)

  

   첫 번째는 '휴먼 브레인 프로젝트'헨리 마크람 교수팀이 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슈퍼컴퓨터 속에 가상의 두뇌를 만드는 연구를 꾸준히 해오고 있다그 방법은 뇌 신경세포의 기본인 뉴런 하나를 컴퓨터 속에 가상으로 만들어 내고 이런 뉴런을 계속 연결해 인간 뇌 구조를 실제와 똑같이 가상으로 만들어 보는 것이다그 결과  2011년에는 뇌세포 100만 개로 구성된 '메조서킷'을 구연하는 데 성공했다. '메조서킷'은 생각할 수 있는 두뇌 속 기본 단위인 의식 신경 상관 100개를 모아 만든 뇌 구조다.


424c341fb36c247bba1aa932d9a98097.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4기 박지환기자]

 
  
두 번째는 '오바마 뇌 로젝트'전 미국 대통령 버락 오바마 연구 사업으로, 인간의 뇌 지도를 만들어 알츠하이머, 간질과 같이 발병 이유가 밝혀지지 않은 난치병의 치료제를 개발하는 대규모 프로젝트이다민간 연구소의 기존 연구를 보완해 두뇌 기능 장애의 원인을 명확히 찾아냄으로써 효과적인 치료제를 만드는 토대로 활용한다고 언급했다.


  이렇게 '인공지능이 사람처럼 생각할 수 있을까?'라는 주제로 연구자와 대통령이 열심히 연구하여 현재보다 더 나은 인공지능이 나올 것이라고 예상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14기 박지환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35535
해외 거주 가족에게 마스크 묶음 배송이 가능해지다? 1 newfile 2020.04.09 이윤우 142
각 나라의 코로나19 대처법은? newfile 2020.04.09 이채영 146
역대 최장 길이 '48.1cm' 비례대표 투표용지, 18년 만에 100% 수기 개표 newfile 2020.04.09 김대훈 249
코로나19가 항공업계에 미친 영향 newfile 2020.04.08 이혁재 271
KF80 마스크로도 충분하다 2 newfile 2020.04.08 김동은 192
코로나-19 사태 발발 4달, 지금은? new 2020.04.08 홍승우 137
더 나은 대한민국을 만들 첫걸음, 4·15 총선 newfile 2020.04.08 박소명 186
유권자가 투표할 후보를 볼 때 더 중요한 것은 학교 정보인가? 경력 정보인가? newfile 2020.04.08 오주형 337
개인투자자 급증, 이대로 괜찮을까 file 2020.04.06 이민기 339
진정되어가는 마스크 대란, 전 세계의 상황은? file 2020.04.06 유지은 644
텔레그램 n번방 사건, 과연 '박사방'이 끝인가? file 2020.04.06 류현승 269
코로나19, 그에 따른 환경오염? file 2020.04.06 김호연 171
다시 도마 오른 소년법, 이번에는 바뀔까? file 2020.04.06 한규원 203
민식이법 시행, 달라지는 것은? file 2020.04.03 한규원 386
초·중·고교 사상 초유의 ‘온라인 개학’···문제점은? file 2020.04.02 유시온 361
마스크 사재기를 잠재운 마스크 5부제 1 file 2020.04.02 남유진 202
反 중국 넘어 反 아시아 감정, 코로나바이러스가 위협하는 또 다른 부작용 file 2020.04.02 차예원 188
전 세계 학교 상황은 어떨까? file 2020.04.01 여승리 266
코로나-19, 노인혐오로? file 2020.03.31 김서원 212
'독서실', '스터디카페' 코로나19 방역 거대 구멍 file 2020.03.31 박지훈 389
'n번방' 들어가기만 해도 처벌받는 개정안 추진 중 file 2020.03.31 전아린 225
코로나를 통한 사재기와 우리의 태도 file 2020.03.30 이수연 165
트럼프 "기생충 수상, 한국이 왜?" file 2020.03.30 남정훈 177
코로나19 진단법, 정확히 알아보자! file 2020.03.30 김상규 144
투표하는 고3, 무엇이 필요한가?: 범람하는 가짜 뉴스의 인포데믹과 청소년 시민 교육의 필요성 file 2020.03.30 황누리 207
장·차관 세비 30%반납에 이어 국회도 반납 릴레이 file 2020.03.30 김다인 134
인류를 돕는 인공지능, 코로나19에도 힘을 보탰다 file 2020.03.27 이소현 182
3월 9일부터 실시된 마스크 5부제의 현재 상황은? file 2020.03.27 박가은 186
만 18세도 유권자! file 2020.03.27 지혜담 157
'코로나19'로 소상공인 피해 입다 2020.03.26 이수미 167
그것이 알고 싶다, 텔레그램 n번방 file 2020.03.26 오경언 521
문 대통령 'n번방' 회원 전원 조사 강조, "필요하면 특별조사팀 구축", n번방이란? file 2020.03.26 김서진 239
구로 콜센터 확진자 100명 넘어...서울 최대 집단 감염 사례 file 2020.03.25 배선우 163
이란교민 전세기 귀국 2 file 2020.03.25 신동민 334
착취 당한 수많은 여성들과 26만 명의 남자들 "텔레그램 n번방" 7 file 2020.03.24 김예정 818
텔레그램 n번방 피의자 신상공개, 국민청원 200만 넘어 file 2020.03.24 김지혜 318
청와대 해명에도 불구하고 점점 가중되는 '차이나 게이트' 의혹 file 2020.03.24 임재완 267
우리가 쓰는 화장품에 가려진 동물실험 2 2020.03.23 신재연 342
코로나19로 인한 국민의 소비율 감소. 실업자 증가 1 file 2020.03.23 정다현 211
코로나19 양성 의심 청소년 사망, 누구도 방심할 수 없다 2 file 2020.03.20 김수연 310
대왕 카스텔라의 부활 1 file 2020.03.19 강민경 249
초유의 '4월 개학' 확정 2 file 2020.03.19 류경주 242
마스크의 대란 어디까지인가 2020.03.18 김도연 309
성숙한 시민의식 file 2020.03.17 전혜은 170
코로나19가 불러온 고통 file 2020.03.16 최서윤 220
인공 신경망에 관한 거대한 프로젝트 file 2020.03.13 박지환 311
늘어난 14만여 명의 유권자들, 총선거에 어떤 영향 미칠까 file 2020.03.13 이리수 190
마스크 대란을 잡기 위해 내놓은 정부의 대책 file 2020.03.12 신지홍 18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 Next
/ 42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