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불매운동, 자주적 화합의 계기 될 수 있을까

by 12기박문정기자 posted Oct 15, 2019 Views 102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최근 거리나 인터넷상에서 ‘NO Japan’ 마크를 쉽게 볼 수 있다일본에 대한 불매운동을 홍보하는 이 슬로건은 이제 국민들에게 익숙하다일본의 반도체 소재 수출 규제 조치와 화이트리스트 제외를 계기로 시작된 무역 전쟁은 모두의 예상보다 길게 이어지고 있다.


  한일 간의 무역 갈등 속에서 국민들에게 가장 피부에 와닿는 것은 바로 일본 제품에 대한 전국민적인 불매운동이다단기적이고 미약할 것이라는 모두의 예상과 달리 불매운동은 빠른 속도로 퍼져 나갔으며 약 3달이 지난 현재도 이어지고 있다.


  일본 불매운동은 표면적으로 일본 기업들에 큰 타격을 주고 있다우리나라에서 성행하던 일본의 자동차 산업을 예로 들자면 올해 8월 일본계 브랜드(렉서스도요타혼다닛산인피니티승용차 등록 대수는 1398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3247대가 팔린 것에 비해 56.9%가 감소했다이외에도 의류주류 등 많은 일본 기업들의 매출이 감소하고 있다.


기사사진.jpg

[이미지 제공=청와대 홈페이지,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또 불매운동은 우리나라의 자주성을 다시 한번 일깨우는 계기가 되었다고 생각한다불매운동은 정부의 추진 없이 국민들에 의해 주체적으로 실행되었으며, 우리 국민들의 마음이 하나로 뭉쳐 이뤄낸 성과이다그 과정에서 국민들은 조직적으로 행동하였고 우리 스스로 우리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독립성에 대한 확신을 가지게 되었다.


  이번 불매운동은 단지 일본에 대한 저항에서 나아가 전 국민적 의식에 영향을 끼쳤다는 깊은 의미가 있다이 불매운동이 냉랭한 사회 분위기 속에서 국민들을 화합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2기 박문정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3기우상효기자 2019.10.16 08:12

    세계적인 기업으로서 1년 매출 160조인 도요타, 그리고 다른 여러 기업들이 한국 시장에서 자동차를 고작 몇 백, 몇 천대를 못 팔게 되었다고 치명적인 타격을 입을 것 같지 않아요. 그리고 그런 기업들의 한국지사에서 근로자들에게 무급휴가를 주게 되거나, 아예 지사들이 철수하게 되면 오히려 우리나라에 더 큰 혼란으로 다가오지 않을까싶습니다. 그리고 불매운동을 정말 정부에서 추진하지 않았는지, 정말로 다른 누군가의 장려 없이도 "우리 국민들"이 주체적으로 진행한 운동인지 묻고 싶습니다. 어떤 이유로 이렇게 글을 쓰셨는지 참 궁금해요. 불매운동을 위한 아주 굵직한 예산 책정 같은 게 없었기 때문입니까? 애초에 불매운동이라는 것이 잘 일어나도록 하기 위해서는 무슨 지원금 같은 걸 마련하는 것보다는 여론을 형성하려드는 게 맞지 않을까요? 그리고 민주당과 정부는 그 역할을 아주 열심히 해왔거든요.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32&aid=0002957989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52&aid=0001330313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119&aid=0002341104
    그리고 "우리 국민들"이라는 말은 사실 참 무서운 표현이에요. 어떠한 행동을 당연히 해야 할 일로 만들어 버리고, 거기에 동참하지 않으면 우리 국민으로 불릴만한 자격이 없는 사람으로 만들어버리는 말이기 때문이죠.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7151
지소미아 연기로 고비 넘겼지만...방위비 분담금 협상에 주목 2019.12.05 박채원 281
대한민국 가요계의 그림자, 음원 사재기 file 2019.12.02 조은비 648
국공립 어린이집의 확대 file 2019.11.29 임소원 394
SNS는 사람이다 file 2019.11.29 전혜은 403
어린이가 안전한 나라...? file 2019.11.28 김두호 413
클라우드 기술, IT 업계가 주목하는 이유는? file 2019.11.27 이선우 441
한국 청소년들, 정치에 관심 없다 1 updatefile 2019.11.25 이세현 473
일본군 '위안부' 피해, 오해와 진실 file 2019.11.25 정혜인 440
불거지고 있는 인터넷 실명제 논쟁... 해결책은? 3 file 2019.11.18 박수빈 753
하늘의 별이 된 설리, 우리가 해야할 숙제는? 2 file 2019.11.15 정다은 1466
올해만 7차례 지나간 것은 무엇인가 1 file 2019.11.15 김선우 494
미국 캘리포니아주 '한글날' 제정 1 file 2019.11.15 이지현 770
과연 본인 돈으로는 본인 표만을 사면 안 되는 것일까? file 2019.11.14 조서윤 459
정시 확대, 조국이 쏘아올린 작은 공 2019.11.11 정혜원 604
유니클로 광고 논란, 일본 불매운동 재점화 file 2019.11.08 권민서 1185
영국, 12월 12일 조기 총선 실시 확정 file 2019.11.07 김지민 708
솔라페인트, 페인트로 에너지를! file 2019.11.06 최지호 454
아침밥은 왜 먹어야 하나요? 1 file 2019.11.01 12기우가희기자 1071
오늘날의 신소재 2019.11.01 김이수현 576
미-중 무역전쟁의 시초 file 2019.10.31 김효정 515
영국 산업단지서 시신 39구 실린 화물 컨테이너 발견... file 2019.10.31 김지민 615
미디어, 가벼운 매체가 가진 무거운 영향력 2019.10.30 김우리 511
산사태와 폭우 피해를 줄여주는 사방댐 file 2019.10.28 윤혜림 585
자유 찾아 다시 광장으로 나온 시민들, 국정 대전환을 촉구하다 2 file 2019.10.24 우상효 671
난민 수용, 어디까지 가야 할까? 1 file 2019.10.22 전순영 1427
'우리는 독립을 요구합니다!', 카탈루냐의 독립 요구 시위 2019.10.22 신주한 630
홍콩 시위, 소녀는 왜 싸늘한 시신으로 돌아왔나 file 2019.10.21 박채원 1372
불매운동, 자주적 화합의 계기 될 수 있을까 1 file 2019.10.15 박문정 1026
아프리카돼지열병에 따른 전 세계 고기류 인플레 file 2019.10.11 유승연 719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현재 상황과 대처방안은? 2 file 2019.10.11 정예람 4010
권리와 자유를 지키는 홍콩의 목소리 1 file 2019.09.30 김하민 759
올림픽인가 실험인가 2 2019.09.30 이지환 687
Greta Thunberg, 스웨덴의 만 16세 소녀가 UN에 서게 된 까닭은? 1 file 2019.09.30 이채린 725
세계는 미투를 외친다 file 2019.09.30 김사랑 704
모두가 방관하여 발생한 일의 책임은 누구에게 있는가? file 2019.09.27 유예원 684
한국 남성, 일본 여성 폭행... 과연 반일감정? 1 file 2019.09.26 김지은 682
일본과의 전쟁 그에 맞선 대한민국 file 2019.09.25 박채리 642
OCN의 긴급 편성 변경, 논란이 되고 있는 이유 1 file 2019.09.25 정은재 654
초콜릿은 모두에게 달콤하기만 한 것일까? file 2019.09.23 이채윤 1210
와하! 난민 신청 여성 이주민들의 오아시스 같은 공간 file 2019.09.23 최윤영 677
조국 청문회가 남긴 숙제는? file 2019.09.20 정예람 13083
물가 하락, 디플레이션이라고? file 2019.09.17 박고은 2329
인천시민의 필수품 '인천e음카드' file 2019.09.09 하늘 1058
지소미아로 보는 협정, 조약, 선언의 차이 file 2019.09.04 유승연 1348
키즈 유튜브, 이대로 괜찮은가? file 2019.09.02 선혜인 2478
홍콩, 자유를 지키기 위해 거리로 나가다 file 2019.09.02 선혜인 1221
홍콩의 외침, 송환법을 반대한다! file 2019.08.30 박고은 1096
사지 않습니다, 가지 않습니다, NO JAPAN file 2019.08.29 선혜인 163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