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일본의 교과서 왜곡과 영유권 주장

by 11기백지수기자 posted Aug 16, 2019 Views 67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독도3.jpg

▲독립기념관 홈페이지 보도자료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1기 백지수기자]


일본은 우리의 '독도'를 자신의 '다케시마'라고 명명하며 영토 분쟁 문제를 제기하고 있다. 2006년도부터 꾸준히 일본 교과서에 독도 영유권과 소유권이 일본 것이라는 주장을 교과서에 싣는 중이다. 200912월에는 중학교에서의 학습을 바탕으로 일본의 입장에 기초하여 영토 문제에 대한 이해를 심화시킬 필요라고 명시된 고교 학습지도요령 해설서 개정판을 발표했다. 20103월에는 독도 영유권 주장을 강화한 초등학교 교과서 5, 2011년에는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12종이 검정에서 통과돼 큰 파문을 일으켰다. 20123, 고교 교과서 검정을 통과한 사회과 교과서 39종 가운데 21종이 독도 영유권 주장 내용이 포함돼 있다.


이 뿐만 아니라 사람이 살지 않고 주인 없는 땅인 독도를 먼저 영토에 편입 시켜 세상에 알린 것은 일본이므로 선점권에 의하여 국제법상으로 일본 땅이라는 주장을 내세웠다. 청일전쟁 이후 승리한 일본은 대한제국의 실질적인 지배권을 장악하였다. 그 뒤 19051월 일본의 지배로 독도를 일본영토로 결정하였고 같은 해 2월에는 독도를 시마네현 관할 섬으로 공포했다. 독도는 주인 없는 땅이라는 독도 무주지 선점론에 의해 일본영토로 편입한 것이다. 이러한 사실을 국제적으로 공표하였기 때문에 국제법상 독도는 일본의 영토이다. 한국은 그 이후 을사늑약이 체결되었고, 외교권이 박탈되었기 때문에 독도의 일본영토로의 편입은 강제성이 없었다고 주장한다.


우리는 독도에 대해 더더욱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 단순히 지식을 전달하는 것이 아니라 영토 분쟁을 바라보는 역사적 의식, 태도, 지리적 위치 등 독도에 대한 교육을 강화해야 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1기 백지수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0965
물가 하락, 디플레이션이라고? newfile 2019.09.17 박고은 69
인천시민의 필수품 '인천e음카드' file 2019.09.09 하늘 212
지소미아로 보는 협정, 조약, 선언의 차이 file 2019.09.04 유승연 296
키즈 유튜브, 이대로 괜찮은가? file 2019.09.02 선혜인 496
홍콩, 자유를 지키기 위해 거리로 나가다 file 2019.09.02 선혜인 391
홍콩의 외침, 송환법을 반대한다! file 2019.08.30 박고은 245
사지 않습니다, 가지 않습니다, NO JAPAN file 2019.08.29 선혜인 457
일본 불매운동, 왜? file 2019.08.28 김민경 583
한일 갈등과 불매 운동, 그 속으로 file 2019.08.27 박은서 491
日 불매운동, 끝까지 간다 file 2019.08.26 최은서 623
북한의 연이은 도발 1 2019.08.26 윤대호 241
대한민국, 일본 계속 되는 무역전쟁 우리가 받는 피해만 있을까? file 2019.08.20 정예람 2195
벼랑 끝에 선 한의학, 해결 과제는? file 2019.08.19 최양현 262
한일 무역전쟁과 깊어지는 한일 갈등 file 2019.08.19 윤대호 264
달라진 미국 비자 발급... 내 개인정보는? file 2019.08.16 유예원 738
일본의 교과서 왜곡과 영유권 주장 file 2019.08.16 백지수 679
일본의 경제 보복, 그 진실에 대하여 file 2019.08.12 박고은 864
플라스틱 폐기물에 전 세계가 몸살 file 2019.08.05 유승연 743
좁혀지지 않는 일본과의 갈등 file 2019.08.05 백지수 828
날마다 변화하는 “매미나방의 피습” file 2019.08.05 김선우 388
칭다오 세기공원의 한글 사용 실태 file 2019.08.02 유채린 781
시민의식, 이대로 괜찮을까? file 2019.08.01 엄태강 517
스마트폰 중독, 이대로 괜찮을까? file 2019.08.01 유재훈 404
가게에 직원이 없다? 커져가는 키오스크 시장 file 2019.08.01 김사랑 718
인천공항 노숙자들은 와이셔츠를 입고 다닌다? file 2019.07.31 김도현 1707
이제는 종이컵이 아닌 리유저블컵 1 file 2019.07.31 방민경 954
아이들이 듣는 성차별 언어 file 2019.07.31 김현지 678
일본과 한국, 또 다른 갈등 2019.07.30 이지환 377
일본 불매운동의 시작, 그리고 의문 file 2019.07.29 안광무 1170
"NO JAPAN" file 2019.07.29 김의성 1528
10대 범죄 문제 약하게 처벌하면 제자리걸음 file 2019.07.23 김이현 929
오랜 침묵을 깬 국제앰네스티, '군형법 제 92조 6조항을 폐지하라' 2019.07.19 신주한 353
일본 수출 규제와 한국의 불매운동 6 2019.07.19 양지훈 1523
국제우주정거장의 민영화 file 2019.07.15 이민재 1320
과연 우리가 사는 곳은 보안이 잘 지켜지고 있을까? file 2019.07.15 신여진 969
코시엘니 사태로 바라본 정당하지 않은 선수들의 태업 file 2019.07.15 이준영 1381
세금은 왜 내야 하는 걸까? file 2019.07.11 송수진 987
미국 수능 SAT의 불편한 진실 file 2019.07.03 이민재 1508
모두의 은행, 블록체인 1 file 2019.07.02 봉하연 821
유기견들의 다양한 기다림 그리고 인내 file 2019.07.02 정수민 788
정규직과 비정규직에 대해서 file 2019.07.02 송수진 853
조현병, 사회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고 있는가 file 2019.07.01 박경주 892
세종시 공공임대아파트 분양전환 갈등 2019.06.27 황수빈 1067
다음, 카카오톡에 이어 이제는 네이버까지... file 2019.06.26 이채린 786
전자파의 엄청난 영향 file 2019.06.25 오윤주 918
신생아 낙상사고 후 3년간 사실 은폐... 의료윤리는 어디로? 2019.06.24 한웅희 794
말 한마디 없이 광고의 의도를 전달한다고? 2019.06.24 김여진 519
홍콩 국민들을 하나로 모은 범죄인 인도법 file 2019.06.21 이서준 106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 3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