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이제는 종이컵이 아닌 리유저블컵

by 11기방민경기자 posted Jul 31, 2019 Views 435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KakaoTalk_20190724_220048812rte.jpg

[이미지 제공=트위터 @hyunbit_0506,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최근 가수 엑소 백현이 음악방송에 자신을 응원하러 와준 팬들을 위해 준비한 음료를 종이컵이 아닌 리유저블컵(reusable)을 사용하여 화제가 되었다리유저블컵은 현재 해외 스타벅스에서도 사용되고 있고한국에서는 프랜차이즈 카페 빽다방에서 수박 스무디를 주문하면 리유저블컵을 사용해 음료를 제공한다리유저블컵이 무엇이기에 화제가 되고 많은 사람이 사용하려 하는 것일까?

 

'재사용할 수 있는 컵'이란 뜻을 지닌 리유저블컵은 외관은 많은 카페에서 사용되고 있는 테이크아웃 종이컵과 똑같이 생겼지만종이 재질이 아닌 친환경적 소재로 제작되어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에코 컵을 의미한다이 컵은 인체에 해로운 작용을 하는 비스페놀 성분이 없는 BPA Free 소재로 환경호르몬이 나오지 않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카페에서 사용되고 있는 대부분의 종이컵을 재사용할 수 없다음료나 액체가 종이에 스며드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서 플라스틱 기반의 폴리에틸렌 라이너가 포함되어 있기 때문이다폴리에틸렌 라이너와 종이컵을 분리하기 위해서는 특수 장비가 사용되어야 하므로 해외에서는 종이컵을 쓰레기 매립장이나 소각장으로 보내고 있다우리나라의 경우는 일반 종이류와 분리해 종이컵만 따로 재활용 업체에 보내야 하지만 종이컵만 따로 수거해서 가져가지 않는 이상 재활용이 힘들고폐기물 수거·선별 업체 고양 재활용센터 이용기 대표는 '카페 일회용 컵의 경우 다 따로 분류하면 재활용하여 새 제품으로 만들 수 있지만 분류할 인건비가 나오지 않아 대부분 소각장으로 간다.'라고 말했다대부분 소각장으로 가는 종이컵을 한 사람이 테이크아웃으로 커피를 한 잔 산다면 그 사람은 일 년 중 23파운드의 온실가스를 배출하고 16파운드의 종이 쓰레기를 배출하는 것과 같다.


전 세계적으로 지구온난화를 비롯한 환경문제는 더욱 심각해져 가고 있다이런 상황을 해결하기 위해 우리는 카페에서 종이컵이 아닌 리유저블컵을 사용하는 사소한 일 하나부터 실천해 나가 조금씩 환경문제를 해결해 나가야 할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1기 방민경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0기백휘민기자 2019.07.31 16:39
    요즘 환경에 대한 관심이 많이 생겼었는데 리유저블컵이라는 것도 있었군요! 정말 사소한것부터 시작하여 큰변화를 만들수있으면 좋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56621
난민 수용, 어디까지 가야 할까? 1 file 2019.10.22 전순영 3330
'우리는 독립을 요구합니다!', 카탈루냐의 독립 요구 시위 2019.10.22 신주한 2008
홍콩 시위, 소녀는 왜 싸늘한 시신으로 돌아왔나 file 2019.10.21 박채원 2880
불매운동, 자주적 화합의 계기 될 수 있을까 1 file 2019.10.15 박문정 2105
아프리카돼지열병에 따른 전 세계 고기류 인플레 file 2019.10.11 유승연 1646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현재 상황과 대처방안은? 2 file 2019.10.11 정예람 6198
권리와 자유를 지키는 홍콩의 목소리 1 file 2019.09.30 김하민 1709
올림픽인가 실험인가 2 2019.09.30 이지환 1428
Greta Thunberg, 스웨덴의 만 16세 소녀가 UN에 서게 된 까닭은? 1 file 2019.09.30 이채린 1592
세계는 미투를 외친다 file 2019.09.30 김사랑 1449
모두가 방관하여 발생한 일의 책임은 누구에게 있는가? file 2019.09.27 유예원 1440
한국 남성, 일본 여성 폭행... 과연 반일감정? 1 file 2019.09.26 김지은 1515
일본과의 전쟁 그에 맞선 대한민국 file 2019.09.25 박채리 1486
OCN의 긴급 편성 변경, 논란이 되고 있는 이유 1 file 2019.09.25 정은재 1438
초콜릿은 모두에게 달콤하기만 한 것일까? file 2019.09.23 이채윤 2201
와하! 난민 신청 여성 이주민들의 오아시스 같은 공간 file 2019.09.23 최윤영 1659
조국 청문회가 남긴 숙제는? file 2019.09.20 정예람 20254
물가 하락, 디플레이션이라고? file 2019.09.17 박고은 3631
인천시민의 필수품 '인천e음카드' file 2019.09.09 하늘 2454
지소미아로 보는 협정, 조약, 선언의 차이 file 2019.09.04 유승연 3072
키즈 유튜브, 이대로 괜찮은가? file 2019.09.02 선혜인 4317
홍콩, 자유를 지키기 위해 거리로 나가다 file 2019.09.02 선혜인 2388
홍콩의 외침, 송환법을 반대한다! file 2019.08.30 박고은 2050
사지 않습니다, 가지 않습니다, NO JAPAN file 2019.08.29 선혜인 3530
일본 불매운동, 왜? file 2019.08.28 김민경 3803
한일 갈등과 불매 운동, 그 속으로 file 2019.08.27 박은서 2877
日 불매운동, 끝까지 간다 file 2019.08.26 최은서 3018
북한의 연이은 도발 1 2019.08.26 윤대호 1533
대한민국, 일본 계속 되는 무역전쟁 우리가 받는 피해만 있을까? file 2019.08.20 정예람 5020
벼랑 끝에 선 한의학, 해결 과제는? file 2019.08.19 최양현 1644
한일 무역전쟁과 깊어지는 한일 갈등 file 2019.08.19 윤대호 1571
달라진 미국 비자 발급... 내 개인정보는? file 2019.08.16 유예원 2961
일본의 교과서 왜곡과 영유권 주장 file 2019.08.16 백지수 2934
일본의 경제 보복, 그 진실에 대하여 file 2019.08.12 박고은 2829
플라스틱 폐기물에 전 세계가 몸살 file 2019.08.05 유승연 2705
좁혀지지 않는 일본과의 갈등 file 2019.08.05 백지수 2811
날마다 변화하는 “매미나방의 피습” file 2019.08.05 김선우 2048
칭다오 세기공원의 한글 사용 실태 file 2019.08.02 유채린 3223
시민의식, 이대로 괜찮을까? file 2019.08.01 엄태강 3316
스마트폰 중독, 이대로 괜찮을까? file 2019.08.01 유재훈 2046
가게에 직원이 없다? 커져가는 키오스크 시장 file 2019.08.01 김사랑 4266
인천공항 노숙자들은 와이셔츠를 입고 다닌다? file 2019.07.31 김도현 5346
이제는 종이컵이 아닌 리유저블컵 1 file 2019.07.31 방민경 4353
아이들이 듣는 성차별 언어 1 file 2019.07.31 김현지 2398
일본과 한국, 또 다른 갈등 2019.07.30 이지환 1657
일본 불매운동의 시작, 그리고 의문 file 2019.07.29 안광무 4709
"NO JAPAN" file 2019.07.29 김의성 4453
10대 범죄 문제 약하게 처벌하면 제자리걸음 file 2019.07.23 김이현 290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46 Next
/ 46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