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5월, 그리고 가짜 뉴스

by 11기안광무기자 posted May 20, 2019 Views 53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2, 자유한국당 소속 이종명, 김순례 의원은 광주 민주화 운동이 폭동이라는 말들을 당당하게 발언했다. 이것에 대해 ‘5.18 기념재단자유한국당이 5월의 광주에 대해 망언한 의원들을 제명하라고 성명서를 냈다. 하지만 솜방망이 처벌로 그쳤고, 이후 5월에 접어드는 지금까지도 이런 발언들은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발언들을 옹호하는 가짜 뉴스 또한 위와 같은 발언이 늘어날수록 증가하는 추세이다. 그중 유튜브의 비중은 무시를 못 할 정도로 큰데, 옥스퍼드 대학 산하 로이터저널리즘연구소가 공동으로 발표하는 2018 디지털 신문 리포트에 따르면, 실제로 대한민국은 언론 신뢰도가 25%로 세계 최저 수치를 기록했지만 78%가 스마트폰으로 온라인 뉴스 비디오나 팟캐스트를 들었다고 밝혀 사회 관계망 의존도는 최상위권을 차지했다. 또한 로이터는 소셜 플랫폼의 증가는 허위 정보와 가짜 뉴스에 대한 우려를 촉발시켰다.’고 언급했다.


2018IMG_1547-.JPG1543816682.jpg

[이미지 제공=5.18 기념재단,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가를 받음.]


‘5.18 기념재단5월의 광주에 대한 가짜 뉴스가 확대 재생산되는 곳으로 개인 블로그와 유튜브를 꼽았으며, 유튜브 모니터링을 강화하겠다고 했을 정도로 유튜브를 통한 가짜 뉴스의 파급은 심해지고 있다. 그렇다면 이런 가짜 뉴스들의 문제는 무엇일까.

 

여러 문제들이 있겠지만, 가장 큰 문제는 바로 가짜 뉴스를 진짜 뉴스로 착각하게 될 가능성이라는 것이다. 이재진 한양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교수는 20172, 기자협회 세미나 발제문인 가짜뉴스 문제점과 대응 방안에서 확인 과정을 거치지 않고 주요 언론사가 이를 인용하여 보도하거나, 영향력 있는 정치인들이 이를 공식적인 자리에서 언급하며 자신들의 주장을 뒷받침하는 데 사용하거나 리트윗 등 공유를 함으로써 이용자들은 사실 인증을 받은 것으로 여기게 된다.”라고 말하며 이 점을 비판했다.

 

이러한 일들을 막는 방법은 가짜 뉴스에 속지 않는 것이다. 이 교수는 이용자들이 합리적 의심을 가지고 뉴스를 소비하도록 유도하는 것이라고 이 사실을 부각시켰다. 그렇다면 합리적 의심은 무엇일까.

 

합리적 의심이란, 구체적이고 명확한 사실에 기반한 의심이다. 주제와 연관 지어 예시를 들자면, ‘그 정보가 믿을만한 출처가 사용되었는가?’, ‘그 정보와 관련된 전문가가 그 정보와 연결되어 있거나, 그 사람이 직접 작성하였는가?’, ‘저작권이 있는가?’와 같은 의심들이다.

 

허위 정보 유포는 간단하나 그 정보에 대한 해명은 쉽지 않다, 유튜브와 같은 사회 관계망 서비스의 파급력은 크기 때문이다. 5월의 광주에 대해 ‘5.18 기념재단이 허위 사실을 바로 잡고 진상규명을 하고 있지만, 광주에 대한 허위 사실은 유튜브를 통해 계속 재생산되고 있다. 이를 바로 잡기 위해서라도 언론과 정부가 합동해 허위 정보를 막고, 바로잡는 법안을 발의해 추가 피해를 보는 사람들을 막아야 하지 않을까.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1기 안광무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5085
정말 물가는 월급 빼고 다 상승하는 것일까? 1 file 2019.06.03 송수진 742
과학, 왜 어렵게 느껴질까? file 2019.05.31 박현준 750
청소년 불법 사이버 도박 2 file 2019.05.31 박지예 1018
버스 파업, 이대로 괜찮을까? 2 file 2019.05.31 방민경 629
뉴욕타임스 전직기자 앤드류 새먼이 전하는 "한국이 매력적인 이유" 2019.05.31 공지현 759
오프라인 쇼핑몰의 위기.. 사실 온라인 쇼핑몰 매출 상승 때문이 아니다? file 2019.05.31 김도현 1071
Snapmaker 2.0 , 킥스타터에서 3D프린터의 틀을 깨다 2019.05.30 박진서 1483
날로 커지는 중국의 영향력, 중국어 자격증 HSK 전격 해부 file 2019.05.30 장윤서 854
인천 동구의 경제,, 이대로 무너지는가 file 2019.05.30 이가영 659
5·18민주화운동과 희생자를 기리며 file 2019.05.29 박고은 673
덴마크 - 한국 수교 60주년 file 2019.05.29 남윤서 723
대구시민의 관심이 집중된 신청사 건립, 대체 무엇일까? 1 file 2019.05.29 김민정 618
헌법재판소, '낙태죄 헌법불합치 결정' file 2019.05.28 김민준 1229
길거리 흡연, 그만 하세요! file 2019.05.27 유재훈 1454
27년 만에 깨어난 사람도 있다! 안락사는 허용되어야 할까? file 2019.05.27 배연비 1290
아직도 갈 길이 먼 시리아 난민 문제 file 2019.05.27 백지수 1194
'이천 수간 사건' 국민청원 게시 file 2019.05.27 허서인 860
美 워싱턴주, 시신을 흙으로 만드는 법안 통과 1 file 2019.05.24 이현 1889
백두산이 폭발한다? file 2019.05.24 백지은 827
학교가 가르치는 흡연 2 file 2019.05.24 김현지 1860
피로 물든 광주, 진실은 어디에? file 2019.05.24 안서경 835
수단의 대통령, 30년만에 물러나다 file 2019.05.23 이솔 727
노인 자살, 도대체 왜? file 2019.05.23 진찬희 958
리디노미네이션(Redenomination), 과연 한국에서 필요한가? file 2019.05.23 황채연 580
"잊지 않겠습니다" 지난달 16일 안산서 세월호참사 5주기 기억식 열려 file 2019.05.23 황수빈 622
제39주년, 우리가 갖추어야 할 최소한의 예의 file 2019.05.22 박문정 585
우크라이나의 '개그맨' 출신 대통령 file 2019.05.22 이서준 943
아직 받지 못한 사과, 당신은 알고 계십니까? 3 file 2019.05.22 이송이 742
마이크로소프트, 개발자를 위해 혁신하다 file 2019.05.22 박수혁 651
대통령의 경제공약, 어디까지 왔는가 file 2019.05.22 김의성 1307
노트르담 대성장 화재, 그리고 한 달 file 2019.05.21 최예주 654
미래의 물병, '오호' file 2019.05.20 유다현 1653
LGBTQ, 아직도 차별받고 있다 file 2019.05.20 배연비 700
5월, 그리고 가짜 뉴스 2019.05.20 안광무 532
청소년 운동 부족 이대로 괜찮을까? 3 file 2019.05.17 김이현 2188
노트르담 대성당의 붕괴 file 2019.05.14 양재성 658
5G, 이제 우리의 곁으로 다가왔다 1 file 2019.05.13 11기이윤서기자 2025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재건 해야 하나? file 2019.05.10 유예원 1416
'있어빌리티'는 이제 그만 file 2019.05.07 신아림 1324
슬럼 투어리즘, 어떻게 봐야 하나 file 2019.05.07 이채빈 2554
우리 사회의 문제, 평균 결혼 연령 상승의 원인은? file 2019.05.07 서민영 1148
인류가 소비하는 제품의 절반 이상에 포함되어있는 그것! file 2019.05.07 김어진 690
점점 더 극심해지고 있는 사회 양극화 현상 3 file 2019.05.07 송수진 1101
시험 기간 청소년의 카페인 과다 섭취, "이대로 괜찮을까?" 16 file 2019.05.03 윤유정 2405
다문화 가정의 증가, 혼혈을 어떻게 바라보고 있나 2019.05.02 박경주 1337
한반도 문제의 판이 커진다? - 북러 정상회담과 중국의 반응 file 2019.05.02 맹호 1158
시원한 걸 원해? 노치, 구멍 없는 풀 스크린 스마트폰 file 2019.04.30 홍창우 1059
인공지능과 머신러닝, 그게 정확히 뭐죠? 2019.04.29 박수혁 109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 3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