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전자담배 광고인 줄”... 보건복지부 ‘노담’ 광고에 여론은 ‘싸늘’

by 18기박지훈기자 posted Jan 25, 2021 Views 235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보건복지부와 국가금연지원센터의 노담’(청소년 흡연 예방 캠페인) 광고 가운데 하나가 그 내용이 금연 관련 공익 광고와는 적절치 않다는 평가를 받으면서 여론의 비난을 받고 있다.

 

노담이란 아니 안 돼 등 부정적 진술을 나타내는 영어 단어 ‘NO’ 담배의 합성어이다. 이 신조어는 보건복지부가 2020 6월경부터 금연 캠페인을 벌이며 널리 알려진 것으로 추정된다. 보건복지부와 부처 산하의 한국건강증진개발원, 국가금연지원센터는 작년(2020) 6월부터 유튜브 대한민국 보건복지부 계정과 금사빠(금연 사랑에 빠지다) TV’ 계정, 페이스북 보건복지부 금연캠페인 계정 등을 통해 노담 광고를 게재하고 있다.

 

문제가 된 광고는 1 4일과 5일에 걸쳐 각 계정에 게재되었다. 해당 광고는 약 2분 길이의 동영상 광고로, 청소년으로 설정된 배우들이 담배를 사용하는 4가지 일상적 상황과 전자담배를 피우지 말자는 내용이 담긴 마지막 1가지 상황으로 구성되어 있다.

 

첫 번째 상황은 고등학생 역으로 추정되는 2(이하 A B)이 학교 강당에서의 체육 수업에서 교사에게 들키지 않고 전자담배를 흡입하려는 상황이다. A B에게 전자담배를 건네며 교사 몰래 전자담배를 피울 것을 미션(임무)으로 제안한다. B는 망설이지만, 곧 전자담배를 흡입하고 연기를 내뿜는다. 담배 소지가 교사에게 발각되는 듯했으나 걸리지 않았다. 다른 이들이 전자담배를 알아보기 어려워하는 것에 A가 즐거워하는 것으로 첫 번째 상황은 마무리된다.

 

두 번째 상황은 B가 귀가 전 전자담배를 흡입하는 상황이다. A B에게 담배 냄새가 배어 가족들에게 흡연 사실이 알려지면 어떡하냐고 묻는데, 이에 B는 일반 담배를 피웠을 때는 아버지가 혼을 내지만 전자담배를 피웠을 때는 반려견도 알아채지 못한다고 답한다. 흡연 중인 B의 옆에는 한 마리 개가 있다. A는 머리를 내미는 이 개를 향해 전자담배의 딸기 향이 좋으냐고 물어본다.

 

세 번째 상황은 교실에서 A B가 친구들과 대화를 나누는 상황이다. A, B는 책상에 여러 필기구와 전자담배를 내려놓으며 친구들에게 전자담배를 찾아보라고 말한다. 한 명이 전자담배로 생각되는 것을 골라 보지만, 필기구와 전자담배의 겉모습이 비슷해 맞히지 못한다. 곧이어 A는 전자담배를 들며 봐도 모른다니까.” 하고 말하며, 주변에서는 , 이거 펜이랑 똑같이 생겼어.”라고 말한다.

 

네 번째 상황은 A B B의 집에서 식탁에 앉아 식사하려는 상황이다. A B는 가위바위보를 하는데, 여기서 진 A는 냄비 받침에 게임기 모양의 전자담배를 내려놓는다. 찌개가 담긴 냄비를 받침에 놓으려는 B의 어머니는 위에 놓인 것을 전자담배가 아닌 게임기로 보고, 게임기를 치우라고 말한다. B의 어머니가 뒤돌아서자 A B는 아무도 전자담배인 줄 모른다며 기뻐한다.

 

식사 후 A B B의 방으로 들어간다. 그런데 B는 첫 번째에서 네 번째 상황까지 전자담배를 거리낌 없이 피우던 것과는 다른 태도를 취하며, 전자담배 또한 담배의 일종임을 재인식한다. 이어서 전자담배를 들고 있는 B의 손으로 화면이 확대되며 전자담배와 일반 담배의 모습이 겹쳐 비치고, “아무도 몰라도 우린 안다. 전자담배도 담배라는 걸.”이라는 내레이션이 더해진다. 갑자기 B의 동생으로 추정되는 여아가 방에 들어와 전자담배를 가로채고 이게 무어냐고 물어보자 A B는 깜짝 놀라며 B는 전자담배를 뺏어 든다. “가장 솔직한 노담: 전담도 안 피움이라는 자막, 내레이션과 함께, 전자담배를 버리는 B와 이런 B를 향해 잘했다는 A의 모습으로 광고는 끝이 난다.

 

광고와 관련해 여론의 입장은 싸늘하다. 대체로 담배인지 알아보기 어렵고, 냄새가 나지 않는 전자담배의 특성을 부각하는 것이 금연 캠페인과는 맞지 않는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 전자담배 사용 상황과 금연 권장 상황 간 개연성이 떨어지며, 금연 권장 내용이 영상 뒤쪽에 제시되어 광고를 넘겨버리는 시청자들이 많다는 의견도 있다.

 

캡처-1.PN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6기 박지훈기자]


유튜브 금사빠TV’의 게시물 댓글 창에는 어떤 종류의 전담이 있는지 홍보하는 금연 광고 같네요’, ‘이렇게 전담 배우면 되는 건가요... 이게 청소년 흡연 권장 광고인지 금연 권장 광고인지...;;’, ‘ㅋㅋㅋㅋ실컷 담배 권유하는 영상처럼 만들고 마지막에만 쓰레기통에 버리면 끝임..??? 이거 누가 기획한 건데...’ 등의 광고 내용을 비판하는 댓글이 달렸다.

 

코로나 방역 지침 미준수에 관한 지적도 제기되었다. 첫 번째 강당에서의 상황과 세 번째 교실에서의 상황에서 A B를 비롯해 5인 이상의 배우들이 출연하였는데, 모두 마스크를 쓰지 않았고, 아주 가까운 거리에서 대화를 나누는 모습도 영상에 담겼다. 이와 관련해서도 유튜브 대한민국 보건복지부의 게시물 댓글 창에는 마스크 안 씌우냐 또 보건복지부 ㄹㅇ 해체해라 등의 댓글이 달렸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이와 비슷하게 약 보름여 전 SNS 계정을 통해 집콕 댄스 영상을 게재하여 여론의 뭇매를 받은 바 있다. 당시 정부는 코로나19 예방으로 오랜 기간 집에 머무르는 국민들을 위로하기 위함이었다고 설명했지만, 네티즌들을 중심으로 층간 소음 문제와 촬영 과정에서의 코로나19 집단 감염 위험 문제가 제기되었다. 결국 정부는 문제 제기된 점을 사전에 충분히 고려하지 못했다며 고개를 숙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6기 박지훈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PICK] 여자배구 대표팀, 2021 VNL 참가 18인 명단 공개...도쿄올림픽 향한 첫걸음 1 file 2021.04.12 김하은 4750
[포토]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이재준 고양시장 인터뷰 진행 file 2020.11.10 디지털이슈팀 74531
월드 스타 방탄소년단, 유 퀴즈 온 더 블럭 단독 출연! 2021.03.03 전채윤 706
난항 겪고 있는 애플카 프로젝트, 생산은 누가? 2021.03.02 김광현 639
온택트로 활성화된 동아ST 환경교육 2021.03.02 이수민 683
야생 동물, 사람을 헤칠 수도 2021.03.02 이수미 541
익명 질문 애플리케이션, 사용하시겠습니까? file 2021.03.02 신아인 540
코로나19가 불러온 '원격 수업' 계속 될까? file 2021.03.02 김민희 575
껍데기만 남은 축구계 'Black Lives Matter' 캠페인... SNS가 문제? file 2021.03.02 성민곤 852
4박 5일 간의 GLL 프로젝트 마무리 file 2021.02.26 이준용 627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 폐지, 그 이유와 앞으로의 서비스 방향은? file 2021.02.26 유채연 2086
코로나19로 인해 바뀐 우리 사회의 영화관의 모습 file 2021.02.26 유정수 729
빅브라더는 소설 속에서만 살지 않는다 file 2021.02.26 문서현 681
‘한국 문학의 영원한 거장’ 박완서 작가 타계 10주기 산문집 <모래알만 한 진실이라도> file 2021.02.26 김민주 692
책으로 떠나는 '언택트 피크닉' 5 file 2021.02.25 정다빈 883
코로나19에 맞서는 다양한 방법 '집콕' file 2021.02.25 김수연 667
중국의 문화 동북공정, 이제는 하다 하다 김치를? file 2021.02.25 김민성 1080
5G, 내 귀에 전자레인지? file 2021.02.24 이지민 802
저는 공짜 음악은 듣지 않습니다 file 2021.02.24 송서연 667
코로나19로 바뀐 문화생활 file 2021.02.24 이소현 817
공정무역, 과연 안전하고 공정한가? file 2021.02.23 원규리 696
"점점 늘고 있는 청소년 흡연" 2 file 2021.02.23 노윤서 1697
2021 LCK 스프링 스플릿 1라운드 Review file 2021.02.22 김형근 670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 전격 폐지... file 2021.02.22 이지연 823
국민만 디지털 시대? 이제는 정부도 디지털 시대다! file 2021.02.22 정예람 897
한일교류회, <82년생 김지영>을 말하다 file 2021.02.19 김연주 1149
'스포티파이', 드디어 대한민국에... 여전히 없는 '아이유' file 2021.02.18 최다빈 1029
'코사무이' 랜선 여행 2 file 2021.02.16 서지수 919
NBA를 흔드는 선율, 유타 재즈의 상승세 2021.02.15 이대성 1314
“이번 설은 집에서 영상통화 무료로 즐기세요!” 1 file 2021.02.15 김태림 1012
'코로나 시대' 설 명절 선물로 나마네카드 각광..."가족사진 담아 선물했어요" file 2021.02.10 디지털이슈팀 988
다이소-나마네카드, “부모님 힙한 과거사진을 담아 즐거움 선물하세요” 설 이벤트 진행 file 2021.02.10 디지털이슈팀 1117
나는 생각한다, 고로 물류한다 <한국청년물류포럼 20기 물류콘서트> 1 file 2021.02.08 김민희 1567
우리 반에 다문화 학생이 10명이라면? '2021 다문화학생 밀집지역 학교 발전 방안 토론회' file 2021.02.08 김성희 1784
4차 산업혁명의 떠오르는 별 희토류의 문제 file 2021.02.05 김나영 3584
백신, 도대체 어떻게 만들어 지는 것일까? file 2021.02.03 김해승 1194
2020년 정부 기관이 바라본 국내외 게임 동향은 어떨까? 1 file 2021.02.01 김동명 1264
코로나가 만든 신조어 1 file 2021.02.01 임은선 1665
2021년 새해를 여는 국내와 해외 기업들의 협업 컬렉션! file 2021.01.27 권유경 1107
코로나 악조건 속 흥행 중인 영화 소울, 어떤 영화길래? 2021.01.27 유채연 1443
팬들의 마음에 불을 지핀 세븐틴의 온라인 콘서트 file 2021.01.27 김민결 1514
당신 팀의 전력은 안녕하십니까? 2021 프로야구 전력 분석 file 2021.01.26 문청현 2000
1월의 '충남도서관' 탐방 file 2021.01.26 노윤서 1598
백신을 맞아도 우리는 마스크를 벗지 못한다 1 file 2021.01.26 김자영 932
2021 도쿄하계올림픽과 패럴림픽 개최 혹은 취소, 정답은? file 2021.01.25 박수영 1160
친환경 기업임에도 정상에 선 '앱솔루트 보드카' 이야기 file 2021.01.25 권태웅 1256
발전하는 전기 재료 file 2021.01.25 정시언 856
한옥 체험 리얼리티, 힐링 예능 <윤스테이> file 2021.01.25 권나원 1141
주린이들의 마음을 사로잡다…유쾌하고 유익한 ‘개미는 오늘도 뚠뚠’ file 2021.01.25 김진영 1485
“전자담배 광고인 줄”... 보건복지부 ‘노담’ 광고에 여론은 ‘싸늘’ file 2021.01.25 박지훈 235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3 Next
/ 83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