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진정되어가는 마스크 대란, 전 세계의 상황은?

by 15기유지은기자 posted Apr 06, 2020 Views 31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전 세계적 대유행을 의미하는 팬데믹이 내려진 지 약 한 달 정도 지났다. 월드 오 미터 통계 자료에 따르면 현재까지의 확진자 수는 이미 백만 명을 넘어섰고, 사망자 수도 6만 명을 훌쩍 넘겼다. 지난 1월 중국에서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한창 유행하던 때, 한국과 중국에서는 마스크 사재기 현상이 벌어졌다. 그로 인해 우리 정부는 지난 39일부터 마스크 5부제를 시행하였다. 이를 시행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에서는 마스크 관련 사기 범죄가 판을 쳤다. 그러나 지난 329, 한국의 코로나19 바이러스 완치율이 50%를 넘어서면서 사람들의 공적 마스크를 사기 위한 줄 서기는 끝나가는 듯 보인다. 아직까지는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예방하기 위해 마스크를 사고자 하는 사람이 줄을 섰지만, 이 또한 지난 3월 보다 크게 공적 마스크로 판매하는 것을 줄었고, 방문했던 약국 중 한 곳은 다 팔지 못한 공적 마스크 몇 장을 다음 날 오전 파는 것을 목격할 수 있었다


마스크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5기 유지은기자]


그렇다면 전 세계의 상황은 어떨까? 전 세계 246개 국가 중 207개의 국가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발병하면서 전 세계의 84%가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나오고 있다. 이는 에볼라, 사스, 메르스 때와는 다르게 전 세계적 확산을 실감하게 한다. 미국에서는 30만 명이 넘는 확진자가 나왔고, 스페인과 이탈리아는 12만 명을 넘기며 엄청난 확진자 수 증폭을 보였다. 이로 인해 지난 4월 4일, 미국의 트럼프 대통령과 CDC(질병예방통제센터)는 "모든 국민에게 자발적 마스크 착용을 권고한다"라고 말하며 한 달 전 "건강한 국민에게는 마스크 착용을 권장하지 않는다"라고 했던 것과는 다른 방향으로 급선회하였고, 이는 유럽도 마찬가지이다. 한국, 이탈리아, 일본에서만 공적 마스크를 공급하는데, 한국과는 다르게 이탈리아와 일본은 공적 마스크를 집으로 배달해 주어서 마스크 사재기는 없지만, 일본과 미국에서는 휴지 사재기와 생필품 사재기가, 이탈리아 등 전 세계에서는 생필품 사재기가 이어지고 있다. 또, 영국의 한 간호사는 "사재기 없는 나라는 오직 한국뿐"이라고 말하며 사재기로 인한 어려움을 호소했다.  


팬데믹으로 인해 전 세계가 사회 경제 문화 및 국가 유지의 전반적 측면에서 곤란한 상황이 지속되고 있지만 사재기를 하지 않고 질서를 지키며 이 위기를 극복해 나가려고 모두가 한마음으로 노력한다면 국제적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5기 유지은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7기이채원기자A 2020.04.10 20:24
    마스크 5부제를 실시한 효과가 나는 모습이 조금씩 보이는 군요!ㅎㅎ코로나19,,얼른 사라졌음 합니다..!
  • ?
    14기김도연기자 2020.04.15 17:57
    초반에는 정말 전쟁이었습니다. 아침 일찍가서 약국에 줄 서있는 분들도 계셨어요. 당연히 위험하다는 것을 알지만 마스크를 구하기 위해서 위험을 감수하며 기다리시 더라구요.. 마스크 사재기를 하는 분들도 계셨고 인터넷에 비싸게 파는 분들도 계셨지만 마스크 5부제 덕분에 사는 수량도 정해져 있어서 마음편히 시간이 언제든 갔다옵니다. 마스크 5부제 효과 정말 눈에 많이 보입니다. 지금 확진자가 없다고 해서 다행이다.라고 하면서 벚꽃보러 가시는 분들 정말 많으십니다. 제발 안그러셨으면 좋겠습니다. 벚꽃은 언제든 볼 수 있지 않습니까? 지금 아직도 고생하시는 의료진분들이 계십니다. 얼른 사태가 나아졌으면 좋겠습니다.
  • ?
    14기남지영기자 2020.04.17 18:10
    세계적으로 마스크 뿐만아니라 생필품 사재기가 한창이라는 소식들었습니다! 반면, 한국은 이런 행위가 좀 덜하고, 다같이 도와주는 '나누기'활동도 볼 수 있다고 하니 다행입니다.
  • ?
    15기민아영기자 2020.04.25 14:28
    마스크5부제 실시함으로써 코로나로부터 안전을 챙길 수 있는것은 다행인 부분이지만 마스크를 사기위해 약국 앞에 끊임없이 이어진 줄을 볼 때마다 가슴이 철렁합니다ㅠㅠ 부디 확진자가 더 이상 나오지 않기만을 바라며 우리 모두 마스크착용, 손씻기, 사회적 거리두기 꼭 지킵시다! 화이팅이에욤 ★♥
  • ?
    14기조윤혜기자 2020.04.27 00:12
    마스크 5부제가 좋은 효과를 내서 다행입니다. 마스크 사재기 문제가 매일 뉴스에 나와서 정말 걱정이 많았었는데 이제야 좀 진정이 됐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79986
마스크를 착용할 때 이것만은 알고 가자 2 file 2020.04.22 박지환 1284
이게 선진국 일본의 코로나19 대처방식이라고? 2 file 2020.04.21 이예빈 2088
한나라의 대통령이...비난받는 브라질 대통령 1 2020.04.17 조은우 877
코로나19(COVID-19), 알수록 안전해요! 2020.04.17 정미강 1172
코로나가 환경을 살리다?_떠오르는 환경이슈 1 2020.04.14 남지영 1099
베트남에서 점점 심해지고 있는 코로나19 2 2020.04.14 김정원 1023
코로나 사태로 인한 총선 판도의 변화 2020.04.13 김경민 2247
코로나19가 IT 업계에 미친 영향 1 2020.04.13 이혁재 1426
코로나19 예방하는 ‘향균 필름’ 5 file 2020.04.13 윤소영 3823
해외 거주 가족에게 마스크 묶음 배송이 가능해지다? 3 file 2020.04.09 이윤우 2293
각 나라의 코로나19 대처법은? file 2020.04.09 이채영 4924
역대 최장 길이 '48.1cm' 비례대표 투표용지, 18년 만에 100% 수기 개표 9 file 2020.04.09 김대훈 3517
코로나19가 항공업계에 미친 영향 file 2020.04.08 이혁재 3613
KF80 마스크로도 충분하다 2 file 2020.04.08 김동은 1133
코로나-19 사태 발발 4달, 지금은? 2020.04.08 홍승우 1081
더 나은 대한민국을 만들 첫걸음, 4·15 총선 file 2020.04.08 박소명 1067
유권자가 투표할 후보를 볼 때 더 중요한 것은 학교 정보인가? 경력 정보인가? file 2020.04.08 오주형 1723
개인투자자 급증, 이대로 괜찮을까 file 2020.04.06 이민기 1223
진정되어가는 마스크 대란, 전 세계의 상황은? 5 file 2020.04.06 유지은 3110
텔레그램 n번방 사건, 과연 '박사방'이 끝인가? file 2020.04.06 류현승 1109
코로나19, 그에 따른 환경오염? file 2020.04.06 김호연 2202
다시 도마 오른 소년법, 이번에는 바뀔까? file 2020.04.06 한규원 1342
민식이법 시행, 달라지는 것은? file 2020.04.03 한규원 1366
초·중·고교 사상 초유의 ‘온라인 개학’···문제점은? 2 file 2020.04.02 유시온 1415
마스크 사재기를 잠재운 마스크 5부제 1 file 2020.04.02 남유진 773
反 중국 넘어 反 아시아 감정, 코로나바이러스가 위협하는 또 다른 부작용 file 2020.04.02 차예원 1229
전 세계 학교 상황은 어떨까? 1 file 2020.04.01 여승리 1087
코로나-19, 노인혐오로? file 2020.03.31 김서원 1605
'독서실', '스터디카페' 코로나19 방역 거대 구멍 1 file 2020.03.31 박지훈 5655
'n번방' 들어가기만 해도 처벌받는 개정안 추진 중 1 file 2020.03.31 전아린 1874
코로나를 통한 사재기와 우리의 태도 file 2020.03.30 이수연 890
트럼프 "기생충 수상, 한국이 왜?" 1 file 2020.03.30 남정훈 755
코로나19 진단법, 정확히 알아보자! file 2020.03.30 김상규 1934
투표하는 고3, 무엇이 필요한가?: 범람하는 가짜 뉴스의 인포데믹과 청소년 시민 교육의 필요성 file 2020.03.30 황누리 832
장·차관 세비 30%반납에 이어 국회도 반납 릴레이 1 file 2020.03.30 김다인 664
인류를 돕는 인공지능, 코로나19에도 힘을 보탰다 file 2020.03.27 이소현 720
3월 9일부터 실시된 마스크 5부제의 현재 상황은? file 2020.03.27 박가은 889
만 18세도 유권자! file 2020.03.27 지혜담 1115
'코로나19'로 소상공인 피해 입다 2020.03.26 이수미 782
그것이 알고 싶다, 텔레그램 n번방 file 2020.03.26 오경언 2045
문 대통령 'n번방' 회원 전원 조사 강조, "필요하면 특별조사팀 구축", n번방이란? file 2020.03.26 김서진 1447
구로 콜센터 확진자 100명 넘어...서울 최대 집단 감염 사례 file 2020.03.25 배선우 770
이란교민 전세기 귀국 2 file 2020.03.25 신동민 1121
착취 당한 수많은 여성들과 26만 명의 남자들 "텔레그램 n번방" 12 file 2020.03.24 김예정 3159
텔레그램 n번방 피의자 신상공개, 국민청원 200만 넘어 file 2020.03.24 김지혜 1832
청와대 해명에도 불구하고 점점 가중되는 '차이나 게이트' 의혹 file 2020.03.24 임재완 1034
우리가 쓰는 화장품에 가려진 동물실험 3 2020.03.23 신재연 1511
코로나19로 인한 국민의 소비율 감소. 실업자 증가 1 file 2020.03.23 정다현 178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48 Next
/ 48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