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다음, 카카오톡에 이어 이제는 네이버까지...

by 11기이채린기자 posted Jun 26, 2019 Views 89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79e2ee19632554056f58d8f39c5125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1기 이채린기자]


현재 미국과 중국, 양국 간의 갈등이 심하게 고조되고 있다. 그러나 미국뿐만 아니라 한국 또한 그 전부터 생긴 여러 상황으로 인해 막심한 피해를 보고 있다. 시민들은 뉴스, 신문, 라디오 등 각국의 다양한 매체로 정보를 얻는다. 그러나 중국에서는 특이하게도 百度(baidu, 바이두)'를 사용하며 다른 국가의 신문이나 매체로는 거의 접속이 불가하다. 이는 중국 정부가 보기에 부적절하고 불건전하다고 생각되는 매체들과 그 기관들은 불법이라고 붙여지는 말과 함께 바로 차단되기 때문인데, 실상은 중국 검열 당국에 의해 차단되는 매체들은 중화사상과 관련해 중국의 독재 정권에 반()하거나 위협을 가할 수 있다고 생각되어 미리 엄격하게 통제하는 것이다.

 

중국 검열 당국은 2010년부터 미국의 구글에 이어 페이스북, 인스타그램과 같은 SNS(Social Network Service,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도 차단했다. 그러나 미국만이 아닌 세계 각국의 주요 매체들은 가차 없이 중국 정부의 차단 대상이 되었었다. 한국 또한 이 검열을 피할 수 없었는데, 다음을 시작으로 카카오톡도 큰 제재를 받았으며 현재 중국 정부에서 차단한 매체들과 사이트들은 VPN(virtual private network)이라는 가상의 네트워크 없이는 접속이 불가하다.

 

약 한 달 전에는 네이버 블로그와 카페를 미리 차단함으로 네이버 사용에 제한을 뒀다. 그러다 최근 일주일 동안에는 네이버 뉴스를 포함해 네이버라는 하나의 사이트를 아예 차단시켜버렸다. 최근에는 홍콩의 시위에서 시민들이 부른 영화 ‘Les miserable(레 미레자블)'의 노래 음원을 가차 없이 삭제해버리는 등 무자비한 모습을 보여주며 중국 정부는 많은 비난을 받았다. ‘중국의 카카오톡이라고 불리는 전 국민이 사용하고 있는 微信(weixin, 위챗)'에서도 관리를 더욱 강화하고 있다. 당과 국가, 그리고 사회에 불리하고 법에 어긋나는 내용의 글을 올리면 안 되며 중국에 불리한 화제의 글을 올리는 개인은 엄숙한 처리와 법적인 제재를 받을 것이라는 중요 통지가 위챗 상으로 올라옴으로 위챗을 사용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확실하고도 강한 경고를 남겼다.

 

중국에서 살고 있는 한인들은 이러한 제재 속에서도 큰 위험 없이 대처할 수 있도록, 또다시 다가올 상황을 대비해 특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1기 이채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2646
코시엘니 사태로 바라본 정당하지 않은 선수들의 태업 file 2019.07.15 이준영 1639
세금은 왜 내야 하는 걸까? file 2019.07.11 송수진 1195
미국 수능 SAT의 불편한 진실 file 2019.07.03 이민재 1690
모두의 은행, 블록체인 1 file 2019.07.02 봉하연 978
유기견들의 다양한 기다림 그리고 인내 file 2019.07.02 정수민 927
정규직과 비정규직에 대해서 file 2019.07.02 송수진 986
조현병, 사회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고 있는가 file 2019.07.01 박경주 1077
세종시 공공임대아파트 분양전환 갈등 2019.06.27 황수빈 1302
다음, 카카오톡에 이어 이제는 네이버까지... file 2019.06.26 이채린 896
전자파의 엄청난 영향 file 2019.06.25 오윤주 1033
신생아 낙상사고 후 3년간 사실 은폐... 의료윤리는 어디로? 2019.06.24 한웅희 928
말 한마디 없이 광고의 의도를 전달한다고? 2019.06.24 김여진 628
홍콩 국민들을 하나로 모은 범죄인 인도법 file 2019.06.21 이서준 1307
업사이클링?, 업사이클링 인지 정도에 대해... file 2019.06.17 김가희 860
"우리는 동물 실험을 반대합니다!' 영국 국민들의 바뀌는 태도, 한국이 배워야 할 자세 file 2019.06.14 이채린 1059
독도는 협상 조건이다? file 2019.06.13 맹호 1272
소셜그래프, 청소년 도박 중독의 시작 file 2019.06.13 양재성 1435
마카롱에 숨겨진 비밀 1 file 2019.06.12 이주희 1504
그람 염색, 세균을 눈으로 직접 확인해보자 file 2019.06.12 양지윤 1566
환경을 파괴하는 아보카도? file 2019.06.10 김예진 1345
패스트푸드는 이제 안녕, 오늘부터는 슬로푸드 file 2019.06.07 이채은 1180
퀴어 퍼레이드 그 스무 번째 도약, 평등을 향한 도전! 서울 도심 물들인 무지개 file 2019.06.07 정운희 1491
꿈꾸는 광고, 드림 애즈 Dream Ads 2019.06.07 봉하연 678
코에 빨대가 꽂혀있는 거북이가 발견된 그 이후, 지금 file 2019.06.07 박서연 1093
다뉴브강 유람선 침몰 사고 file 2019.06.07 최예주 676
치사율 100% '아프리카돼지열병' file 2019.06.07 이지수 713
5G 그것이 알고 싶다 1 file 2019.06.05 봉정근 1936
스타링크 프로젝트 시작되... 스타링크 위성 60기 발사 성공 file 2019.06.05 김병국 774
중국에선 벌써 열풍! 우리는? file 2019.06.05 최민경 676
무개념 팬들의 SNS 테러에 얼룩지는 축구계 1 file 2019.06.05 이준영 1503
‘학폭 미투’ 지울 수 없는 기억, 돌이킬 수 없는 과거 file 2019.06.04 장예주 642
중국의 일대일로, 그들의 야망이 드러나다 file 2019.06.03 김도윤 586
언론의 힘, 그리고 언론의 빛과 어둠 file 2019.06.03 박은서 755
정말 물가는 월급 빼고 다 상승하는 것일까? 1 file 2019.06.03 송수진 632
과학, 왜 어렵게 느껴질까? file 2019.05.31 박현준 653
청소년 불법 사이버 도박 2 file 2019.05.31 박지예 806
버스 파업, 이대로 괜찮을까? 2 file 2019.05.31 방민경 560
뉴욕타임스 전직기자 앤드류 새먼이 전하는 "한국이 매력적인 이유" 2019.05.31 공지현 667
오프라인 쇼핑몰의 위기.. 사실 온라인 쇼핑몰 매출 상승 때문이 아니다? file 2019.05.31 김도현 953
Snapmaker 2.0 , 킥스타터에서 3D프린터의 틀을 깨다 2019.05.30 박진서 1265
날로 커지는 중국의 영향력, 중국어 자격증 HSK 전격 해부 file 2019.05.30 장윤서 701
인천 동구의 경제,, 이대로 무너지는가 file 2019.05.30 이가영 585
5·18민주화운동과 희생자를 기리며 file 2019.05.29 박고은 578
덴마크 - 한국 수교 60주년 file 2019.05.29 남윤서 593
대구시민의 관심이 집중된 신청사 건립, 대체 무엇일까? 1 file 2019.05.29 김민정 538
헌법재판소, '낙태죄 헌법불합치 결정' file 2019.05.28 김민준 1107
길거리 흡연, 그만 하세요! file 2019.05.27 유재훈 1105
27년 만에 깨어난 사람도 있다! 안락사는 허용되어야 할까? file 2019.05.27 배연비 90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 3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