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해외, 국내의 #Metoo 운동, 차이점은?

by 8기김세현기자 posted May 08, 2018 Views 207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3월 기사 사진.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김세현기자]

 

이 시대에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많은 나라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사회 운동은 무엇일까. 어쩌면 너무 오랫동안 자연스럽게 생각했던 것들, 옳은 것이라고 생각 없이 믿었던 것들이 틀렸다는 것을 알려주기 위한 운동이 많이 이루어지고 있다. 요즈음 가장 영향력 있고 또는 파급력이 크고 세계를 뒤흔들고 있는 '#Metoo' 운동에 대해 이야기해보고자 한다.

 

먼저 '#Metoo' 운동에 대해서 이야기하면 영어로는 'Me too movement'라고 하고 2017년 하비 와인스타인이 성폭력이나 성희롱 같은 행위을 비난하기 위해서 해시태그를 다는 행동에서 시작되었다. 우리나라보다는 미국과 같은 해외의 선진국에서 시작이 되었다. 미국보다는 조금 늦었지만, 많은 사람들이 미투 운동에 관심을 가지고 보고 용기를 내서 피해자들이 세상에 나오고 있다. 하지만, 미국과 같은 나라와는 조금 다른 점이 없지 않아 있는데, 그 차이점은 무엇이고 차이가 왜 나는 것일까?

 

먼저, 우리보다 미투 운동이 먼저 일어났고 반응이 엄청난 미국의 미투 운동과의 차이점을 알아보자. 미국과 우리나라의 가장 큰 차이점을 찾아보자면 유명인사들이 미투 운동에 대해 발언을 하고 그 사람들이 직접 나섰던 미국과 달리 우리나라는 학생, 신입사원, 등 사회적 약자라고 불리는 사람들이 피해를 당했기 때문이다. 사회적 약자는 사회에서 큰 힘을 발휘하지 못하고 발언을 하거나 행동을 해도 큰 영향을 미치지 못하는 사람들이 일컫는 말이다. 사회적 약자인 여성, 학생, 신입사원 같은 사람들이 피해를 당하고 있기 때문에 발언할 기회조차 주지 않았고, 용기를 내어 발언을 한 사람에게는 역고소와 같은 2차 피해를 받게 되었다. 이렇게 사회 구조적으로 사회적 약자에 대한 생각이 삐뚤어져 있는데, 미투 운동이 미국과 같이 활발하게 이루어질 수 있을까?

 

이렇게 미투 운동은 점점 범위가 넓어지고 있고, 많은 이야기들이 나오면서 사회적인 인식과 생각이 바뀌고 있다. 미투 운동과 같은 사회 운동을 통해서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다른 나라들도 어떠한 고정관념에 대한 사회적인 인식이 변화하고, 사회적 약자에 대한 생각도 변화했으면 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6기 김세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19525
최저임금, 어떻게 생각하나요? 2 file 2018.06.08 노시현 2111
학교폭력, 교육의 문제다 3 2018.06.07 주아현 1838
북미회담의 결과는 어떻게 될까 1 file 2018.06.05 양희원 1438
5월 22일 진행된 文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의 만남 1 2018.06.05 변성우 1251
포항 지진 결국 원인은 '지열발전소' 2 file 2018.05.31 한유성 4878
국회의원 체포 동의안. 방탄국회 만드나 2 file 2018.05.31 함현지 1560
학생들의 시선에서 본 2018 남북정상회담 2 file 2018.05.28 박문정 2075
북한은 왜 핵무기를 버리는가 2 file 2018.05.28 황수환 1746
몰카피해자, 정부가 나선다 2 2018.05.28 이채원 1990
한 사람에게 평생의 상처를 남긴 수완지구 집단폭행 사건 3 file 2018.05.25 박한영 4734
직장 내 여성 왕따, 어디서 부터 잘못된 것일까 3 file 2018.05.25 하예원 1672
재건축 안전진단이 뭔가요? 1 2018.05.25 이영재 1907
남북 경제협력주, 안전한 걸까? 2 file 2018.05.25 오명석 2007
자유한국당 해산심판 청원 등록...'들끓는 민심' 2 file 2018.05.25 양성민 2050
정부 VS 시민단체 "노동자상은 어디에?" 2 file 2018.05.25 서고은 1485
북 핵실험장, 남 취재진만 접수 받고 풍계리로 1 file 2018.05.24 노원준 1595
누구를 위한 법인가? 2 file 2018.05.24 심윤지 1658
조작되는 정치 여론, 국민은 무엇을 해야 하나 3 2018.05.24 황지은 2115
대한민국의 흐린 하늘을 만드는 주범, 미세먼지 2 file 2018.05.24 노채은 1487
그해 봄은 뜨거웠네 2 file 2018.05.23 최시원 1694
우리의 생명을 위협하고 있는 주범, 미세먼지를 알아보자 2 file 2018.05.23 배민정 1392
하나된 한반도, 눈부신 경제성장 6 file 2018.05.23 박예림 5226
평화, 새로운 시작 2 file 2018.05.21 김혜민 1645
아직은 시작 단계인 남북정상회담. 2 2018.05.21 권오현 2098
국내 최대 포털 ‘네이버’ 서버 오류 발생..네티즌들 “나만 안 되나” file 2018.05.18 디지털이슈팀 2024
뜨거운 한반도, 따뜻한 봄바람 불어올까 3 file 2018.05.17 정민승 2513
우리가 즐겨하는 게임, 과연 바람직하게 하는 방법은? 2 file 2018.05.16 석근호 1439
젠트리피케이션, 주거지에서 상업지로... 도시 활성화 vs 주민들의 피해 2 file 2018.05.14 김민경 4257
최저임금 인상의 문제점 2 file 2018.05.14 유근영 7853
경제 성장과 환경 보호, 중국이 쥔 양날의 검 3 file 2018.05.11 김명진 2200
유명 브랜드의 고객 폭행 사건 2 file 2018.05.11 구희운 1781
인천 초등생 살인 사건.. 13년으로 감형? 불만 표출 1 file 2018.05.09 이승원 2004
140416 단원고.. 그리고 잊혀진 사람들 2 2018.05.08 김지연 1501
해외, 국내의 #Metoo 운동, 차이점은? 1 file 2018.05.08 김세현 2076
보행자의 안전을 지키는 LED 조명등 2 file 2018.05.04 박소윤 1844
‘4.27 판문점 선언’에 복잡한 속내를 감추지 못하는 중국 1 file 2018.05.03 박현규 2848
상암동 장례식장 건립, 주민들 반대 운동 확산 1 2018.05.03 도예준 2346
한반도에 봄이 온다 1 file 2018.05.02 강예진 2038
한반도 평화 물꼬 튼 '평창 동계올림픽' 1 file 2018.05.02 이선철 2050
한반도, 통일을 외치다! 2018.05.02 김하영 1894
EPR. 생산자도 폐기물에 대한 책임을 문다. file 2018.04.30 이기원 2006
남북정상, 한반도 평화시대 선언.."올해 종전선언·평화협정 전환 추진" file 2018.04.27 디지털이슈팀 2745
[남북정상회담] "한반도 평화와 번영" 두 정상 손 맞잡아 file 2018.04.27 디지털이슈팀 3336
미세먼지 이렇게 대처하자! 1 file 2018.04.27 서효정 1819
술을 판 판매자는 유죄, 술을 산 청소년은 무죄? 1 file 2018.04.27 곽태훈 2300
심판들의 치솟는 권위, 아무 말도 할 수 없는 선수들. file 2018.04.26 김동현 1832
평생 잊혀지지 않는 상처 file 2018.04.26 손어진 179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9 Next
/ 3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