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종교, 얼마나 알고 있나요?

by 9기전서진기자 posted Oct 25, 2018 Views 114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대한민국에서는 다양한 종교가 존재한다. 그중 기독교가 인구의 20%를 차지한다. 그만큼 기독교의 영향이 커지고 있다. 기독교 중 가장 긴 역사를 가지고 있는 것은 천주교이다.


20181020_16533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9기 전서진기자]


천주교의 정식명칭은 로마가톨릭이다. 로마의 교황을 교회의 대표자로 인정하는 종교이다. 신자수는 2017년 12월 31일 기준으로 5,813,770명이다. 현재 천주교주교회의에서 운영하는 시설이 유치원~고등학교, 대신학교, 전문대학, 의료기관, 사회 복지기관 등이 1,755곳이나 있을 정도로 영향력이 크다.

 

천주교의 오해와 진실

많은 사람들이 기독교라 하면 교회를 생각한다. 하지만 기독교는 그리스도교를 한자로 바꾼 것이다. 그리스도란 예수 그리스도를 뜻하는 것으로 주님을 믿는 종교를 그리스도라 한다. 따라서 교회의 정식 명칭은 개신교라 하며 천주교도 기독교이다. 따라서 천주교, 개신교 모두 기독교이다. 또한 많은 사람들이 천주교라 하면 마리아를 믿는 종교라 생각한다. 이것 또한 진실이 아니다. 마리아는 예수님의 어머니로서 천주교에선 고귀한 분이시니 숭배가 아닌 존경을 하는것이다. 마리아는 예수님을 낳으신 분이지만 인간이기 때문에 숭배하지 않는다.


개신교와 천주교의 차이점

개신교와 천주교는 같은 기독교이지만 차이점이 있다. 가장 큰 차이점은 개신교는 교회, 천주교는 성당이라는 차이점이 있다. 또한 개신교에서는 유일신 사상을 강조하기 위해 하나님이라 부르지만 천주교에선 천주(하늘천, 주인주)으로 하늘의 주인이라는 뜻으로 하늘님이라 불렀지만 표준 표기법의 정립으로 하느님이라고 한다. 또한 개신교는 장로교, 감리교, 침례교 등으로 여러 분파로 나누어져 있지만 천주교는 하나의 분파로 이루어져 있다. 이 밖에도 많은 차이점이 있다.


성직자

천주교에는 사제라는 성직자가 있다. 사제는 흔히 신부라고 부르며 일정 품급의 자격을 구비하고 성사와 미사를 집행하는 일을 한다. 사제가 되기 위해선 대학교와 같은 신학교를 입학해서 10년 과정을 수료해야 될 수 있다. 또한 사제는 결혼을 하고 가정을 꾸릴 수 없어서 독신으로 살아야 한다.


종교를 가진다는 건 좋은 일이지만 가지기 전에 충분한 지식과 정보를 가져야 하며 종교인이 된 후에도 타종교를 비하하거나 배척하면 안 되고 올바른 신앙생활을 하도록 노력해야 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9기 전서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9기김수현기자 2018.10.26 23:05
    종교에 대해 다시한번 생각해볼 수 있어서 좋았어요. 저도 타 종교, 무신론자를 배려하는 종교인이 진정한 종교인이라고 생각합니다
  • ?
    9기김민성기자 2018.10.28 16:44
    저는 모태신앙으로서 15년 넘게 교회를 다니며 지금은 신실한 크리스천임에도 불구하고 기독교, 개신교, 천주교 등 용어대해서 알지 못하고, 천주교와 개신교의 차이점에 대해서도 생각해보지 않았던 것에 부끄러움을 느낍니다. 이 기사를 계기로 앞으로라도 내가 믿는 종교에 대해 확실히 알고, 타 종교와는 어떻게 다른지 조사해봐야 겠습니다. 저의 지식을 채워준 기사 잘 봤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대한민국 쇼트트랙, 자존심을 회복하다 file 2018.11.23 정재근 935
없는 게 없다. “자동판매기의 진화” 1 file 2018.11.22 김다경 1336
날아라 국제고 꿈꾸라 국제고인, 전국 국제고 연합 학술제: WELCOME TO GGHS file 2018.11.22 윤수빈 1085
주거빈곤에 대한 더 많은 관심을 위해서! file 2018.11.22 이은서 1053
한국은 지금 '젠트리피케이션' 몸살 중 file 2018.11.21 박태준 896
석오 이동녕 선생, 그 발길을 따라서 file 2018.11.21 김단아 878
중국에서 AI 앵커, 교사 등장...'미래 인간의 직업은 사라지나?' file 2018.11.21 한민서 1243
트와이스의 3년, 이제 변화구를 던질 차례 1 file 2018.11.20 이수민 1623
지구를 과학관 안에 담다 file 2018.11.16 백광렬 1213
카이스트가 해냈다! 이제 집에서 신경치료 하자! file 2018.11.16 백광렬 1551
남북 교류의 장, '제5회 아리스포츠컵 국제유소년(U-15) 축구대회' 폐막 file 2018.11.16 이휘 964
'호모포비아'라는 단어가 존재하는 세상 5 file 2018.11.14 김유진 1650
전국 국제고 연합 학술제, 축제의 장이 열리다 3 file 2018.11.13 김현아 2730
다문화의 재능을 살려... 다문화 학생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 열리다 1 2018.11.13 조정원 1014
2018년도 10월달에 열린 제3회 충북과학교육축제에 가다! file 2018.11.12 조서현 1019
3D 펜을 체험해보다 2 file 2018.11.12 손준서 1766
소프트웨어, 체험하면서 배워요! '2018 광주SW 체험축전' file 2018.11.12 손민경 1951
신리성지에 가다 file 2018.11.12 전서진 969
첫 '남녀부 분리 운영'의 V-리그, 무엇이 달라졌을까 1 file 2018.11.12 김하은 1772
별들의 축제,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개막식 1 file 2018.11.09 김민정 1505
강북구청의 역사를 위한 노력 file 2018.11.09 한승민 1148
그 사태를 겪은 사람들은 덜 서러워야 눈물이 나온다고 말한다 2018.11.09 하예원 1085
독도, 세종실록지리지 50쪽에는 없다 3 file 2018.11.09 박상연 2279
삼성생명공익재단, 2018 삼성행복대상 시상식 개최...청소년 분야 5명 수상 file 2018.11.08 디지털이슈팀 2240
E스포츠 최대 축제, 롤드컵 결승 인천서 성황리에 개최 2018.11.08 김창훈 1686
[KS특집 1. SK와이번스] 6년 만의 한국시리즈, 8년 만의 우승 이끌 수 있을까 1 file 2018.11.07 정승호 954
태조어진을 봉안한 국내 유일의 박물관, 어진박물관 file 2018.11.07 김보선 1171
세상 밖을 볼 수 있는 마음, 박범신 작가를 만나다 file 2018.11.06 김다영 1277
생명을 살리는 치안드론 file 2018.11.05 손준서 979
청소년을 위한 정책, 청소년이 만들어나가다 2018.11.05 김성백 1097
중앙고의 수학여행으로 알아보는, Vietnam 1 file 2018.11.05 권오현 2507
학생독립운동기념일 ‘함께 만든 대한민국, 함께 만들 대한민국’ file 2018.11.02 오수환 1204
소프트웨어, 체험하면서 배워요! '2018 광주SW 체험축전' file 2018.11.02 손민경 1097
전주하면 비빔! 전주비빔밥축제에 가다 1 file 2018.11.02 김수인 989
2018 부산국제음식박람회, 성황리에 폐막 file 2018.11.02 김도경 940
차준환, 남자 피겨의 역사를 새로 쓰다 file 2018.11.01 정재근 1213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update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33056
국화꽃 만발한 함평 ‘대한민국 국향대전’ file 2018.10.30 조햇살 2061
자장면?짜장면! 짜장면의역사를 알아보자! <짜장면박물관> 2018.10.29 심화영 1284
부산에서 열린 <제15회 부산국제음식박람회> file 2018.10.29 이수영 803
복세편살~ 신조어에 대해 알아보자! 2 file 2018.10.29 현주희 1263
전북 현대 모터스 6번째 우승의 별을 달아라! file 2018.10.29 김수인 871
'서울의 끝을 예술로 채우다' 북서울 아트 페어 file 2018.10.29 장민주 850
다채로운 과학체험의 향연, 제41회 사이언스데이 file 2018.10.26 명소윤 904
전북 현대, 조기 우승 후 마음 편한 스플릿 경기 file 2018.10.26 박상은 925
[베스트셀러 추천 도서] 국내 베스트셀러 1위, ‘돌이킬 수 없는 약속’ 2 file 2018.10.26 정하현 1519
드론과 우리의 삶 file 2018.10.25 박솔희 959
종교, 얼마나 알고 있나요? 2 2018.10.25 전서진 114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9 Next
/ 6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