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마음을 나눌 수 있는 곳 '느림우체국'

by 4기이다은A기자 posted Mar 21, 2017 Views 205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느림우체국.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이다은A기자]


인천시 부평구 삼산동 굴포천 시냇물공원 내에는 ‘느림 우체국’이 있습니다.
이 ‘느림 우체국’에서 편지를 쓰면 1년 후에 편지를 배달해 주는 곳입니다.

느림 우체국은 인천시 부평구 자원봉사센터에서 '부평역사박물관' 주차장 뒤편에
버려진 공중전화 부스를 재활용하여 근사하게 하여놓았습니다.
하루하루 빠르게 돌아가는 세상 속에서 1년 후라는 말에 여유로움이 느껴지기도 합니다.
내 가족을 생각하는 마음, 좀 더 발전되어 있을 자신을 기대하며, 자신의 글을 볼 누군가에게 전하는 축복의 한마디 등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그냥 지나칠 수도 있는 곳이지만 발걸음을 멈추고 관심을 두고 보니 소중한 추억을 함께 나눌 수 있는 곳이 바로 이곳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이 ‘느림 우체국’을 통해 마음을 나눌 수 있는 여유를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예쁜 시냇물 공원 내에 있는 ‘느림 우체국’과 함께 부평역사박물관, 부평 두레놀이보존회도 있고 기찻길과 자전거 길, 산책코스도 있으니 따뜻한 봄날 아이들과 함께 나들이 나오기 좋은 곳입니다. 여러분들도 사랑하는 사람에게, 고마운 사람에게 마음이 담긴 편지를 써보세요. 그 마음이 고스란히 전해질 것입니다. 그리고 1년 후의 나에게 보내는 편지에 여러분들의 꿈과 사랑을 담아 자신에게 전해보세요. 그 꿈은 이루어져 있을 것입니다.


느림우체국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이다은A기자]



[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문화부= 4기 이다은A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4기신예진기자 2017.03.23 12:38
    1년 뒤에 1년 전에 자신이나 남에게 쓴 편지가 발송된다면 일반 편지보다 더 뜻깊고 기분이 남다를 것 같아요. 흥미롭고 신선한 우체국이네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4기김유경기자 2017.03.25 18:44
    가끔 저도 미래의 제 자신에게 쓴 편지를 그 미래에 와서 읽을 때면 감회가 새롭고 옛날 생각도 많이 나고 또 제가 걸어온 길을 되짚어 보는 계기가 되어서 좋았던 것 같아요. 느림 우체국이 더 많은 지역에도 분포되어 있으면 좋겠어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마음을 나눌 수 있는 곳 '느림우체국' 2 file 2017.03.21 이다은 2050
4차 산업혁명이란 무엇일까? 1 2017.03.21 박소연 4221
우리 동네에서 만나는 작은 '청소년 의회' file 2017.03.21 이가영 2330
핑크카펫은 과연 임산부의 것일까? 4 file 2017.03.21 임수연 4064
악마의 5달러 1 file 2017.03.21 정가원 2218
우리가 몰랐던 초콜릿의 씁쓸한 맛 3 file 2017.03.21 정가원 2272
녹슬지 않는 철? 1 file 2017.03.21 손시연 3570
어린아이부터 청소년, 일반인들을 위한 숨어있는 과학특강! 금요일에 과학터치를 찾아가다! file 2017.03.21 김동수 2173
기하학 건축 게임 "Euclidea(유클리드)" file 2017.03.20 전제석 4785
“화폐 없는 나라” 디지털 사회 속에서 구현되나 file 2017.03.20 김다영 2190
U-20 대한민국 대표팀 ‘죽음의 조’에 발을 담그다... file 2017.03.20 한세빈 1784
대학교 신입생 OT, 술 먹으러 가는 곳 아닌가요? 1 file 2017.03.20 이윤지 2996
우리 속의 경제! 무한하거나 유한하고 따로 사거나 같이 산다, 자유재와 경제재/대체재와 보완재 1 file 2017.03.20 김지원 2681
청소년들에게 일상이 되어버린 비속어 1 file 2017.03.20 김재윤 15259
김수영 문학관을 방문하다 1 file 2017.03.20 김주연 2180
가족과 함께 하는 봉사, 어렵지 않아요! 3 file 2017.03.20 한정원 2137
고등학생들을 위한 필드 - THE BASE! file 2017.03.20 이현중 2037
동물보호법 개정, 그리고 모두가 행복한 세상 file 2017.03.20 박수지 2061
하나되는 내일을 꿈꾸다, 느티나무 가족봉사단 1 file 2017.03.20 오가연 2143
다른 세상으로, 풀다이브 기술 file 2017.03.20 김세원 13959
꿈을 키우는 구세군 안산 다문화센터 file 2017.03.20 주수진 2671
와인계의 혁명, 빈 퓨전 (Vinfusion) file 2017.03.20 이소영 1929
풍겨오는 꽃내음을 그리너리와 함께 file 2017.03.19 방가경 2726
우리나라의 문화를 알리기 위한 노력, 청소년 해설학교 2 file 2017.03.19 박지현 2634
'페이스 북 = 영화공유소'? 7 file 2017.03.19 김다현 1965
춘천시 학생회 연합 체육대회 개최! 2 file 2017.03.19 윤정민 2322
삼월 바람에 설늙은이 얼어 죽는다. 1 file 2017.03.19 이주형 1979
평창 올림픽의 꽃 자원봉사자 면접을 가보다! file 2017.03.19 김채현 2397
한국뇌연구원 대강당에서 2017 세계뇌주간 행사 개최 1 file 2017.03.19 박은서 2605
이제 곧 봄인데, 벚꽃 보러 가세요 ! - 2017 벚꽃 축제 1 file 2017.03.19 임하은 3200
이주민들의 희망센터, 로뎀 1 file 2017.03.19 김다은 2817
'브랙시트에 대한 학생의 생각은?' - 13th ESU Korea Public Speaking Competition file 2017.03.19 김세흔 2965
어르신들을 향한 사랑과 정성을 담은 급식 봉사, 우리 모두 함께해요! file 2017.03.19 송채은 1643
세상을 바꿀 뇌과학! 세계 뇌주간을 맞아 고려대에서 강연 개최 file 2017.03.19 김도연 3657
동산고, 송호고와 함께하는 영어책 읽어주기 멘토링 '리딩버디' file 2017.03.18 김명진 2772
왕의 걸음으로 걷는 창덕궁 file 2017.03.19 정유진 1791
'더 멀리' 가기 위해 더 천천히 가요, 『더 멀리』 2017.03.18 황지원 2209
해외의 고등학교 축제, 한국과 많이 다를까? 10 file 2017.03.18 한태혁 5435
수용자를 집에서도 만날 수 있다고? 1 file 2017.03.18 노유진 2446
실험 견들을 도와주세요. 3 file 2017.03.18 정재은 2066
[일본 관서지방 여행기] pt 4 오사카 (完) 2 file 2017.03.18 박소이 3523
아이의 화장 이대로도 괜찮을까? 5 file 2017.03.18 김윤지 2906
원광대, 2017 세계 뇌주간 행사 개최 file 2017.03.18 김도연 2521
농업선진국을 향한 도약, 스마트팜(smart farm) file 2017.03.18 오지현 6165
[인터뷰] 우리의 소원은 통일? 1 file 2017.03.18 조은가은 2237
치매, 치료의 길 열린다! file 2017.03.18 장현경 2928
새로운 재활용 방법 '업사이클링'의 등장 file 2017.03.18 4기기자전하은 2076
얼음이 녹자 드러나는 살인의 비밀, <해빙> file 2017.03.18 이경하 326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4 45 46 47 48 49 50 51 52 53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