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코로나바이러스가 만들어 낸 재앙, 층간 소음

by 16기이수미기자 posted Nov 12, 2020 Views 47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코로나바이러스가 세상을 휩쓴 마당에 우리들의 주거 단지에서의 층간 소음 문제가 수면위로 떠 오르고 있다. 이는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집에만 있는 시간이 늘어나고 외출을 하는 것이 현저히 적은 것이 이유이다. 물론 이것은 아파트나 공용 주택에서 일어나는 일이지 단독 주택은 이에 해당하지 않는다. 우선 층간 소음이란, 아파트와 같은 공동 주택에서 아랫집에 들리는 윗집의 생활 소음을 말하며 벽간 소음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IMG_20201025_174826.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6기 이수미기자]


이런 층간 소음으로 인해 사람들 간에 불화가 생기고 여러 문제들이 발생하기도 한다. 그렇다면 층간 소음으로 인한 갈등 사례를 알아보자. 


울산에 사는 A 씨 2020년 3월 10일 오후 11시 경남 한 아파트 공동 현관 앞에서 평소 층간 소음 문제로 다툼이 있었던 위층 거주자 B 씨를 불러냈다. 그는 B 씨를 주먹과 발로 여러 차례 때려 상해를 입힌 혐의로 기소됐다. 울산 지방 법원 김경록 판사는 상해 혐의로 기소된 A 씨에게 벌금 200만 원을 선고했다.


끊이지 않는 층간 소음, 막을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 무엇일까? 

첫째, 층간 소음 매트 혹은 층간 소음 방지 매트를 집에 설치하는 것이다. 층간 소음 매트는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층간 소음을 줄이는 완충재 역할을 하고 있다. 또한, 매트를 설치하면 층간 소음이 발생하여도 층간 소음을 약 60% 저감시켜주는 획기적인 매트이다.


둘째, 정부가 '사후 확인 제도'를 도입하는 것이다. 정부는 아파트 층간 소음을 줄이기 위해 시공 이후에 바닥 충격음 차단 성능을 확인하는 ‘사후 확인 제도’를 곧 도입한다. 실생활에서 발생하는 소음이 정확하게 반영되도록 측정 방식도 바꾼다고 한다. 먼저 30가구 이상의 공동 주택에 대해서는 사용 검사 전에 바닥 충격음 차단 성능 측정을 의무화하기로 했다. 그리고 국토부는 층간 소음 측정 방식인 타이어를 떨어트리는 방식에서 배구공 크기의 공을 떨어뜨리는 방식으로 변경했다. 그러한 방식이 일상에서 발생하는 생활 소음과 유사하기 때문이다.


셋째, 우리가 집에 있을 때 각별한 신경을 쓰는 것이다. 집에서 이동할 때 발소리를 작게 내려고 노력하고 늦은 시간에 세탁기, 드라이기 및 전자 기구 사용을 줄이는 것이다. 이것만으로도 층간 소음이 조금은 줄어들 것이다.


층간 소음 문제는 늘 끊이지 않았지만 요즘 더욱 심각해지고 있다. 서로서로 주의한다면 여러 사건 사고도 일어나지 않을 것이고 더 평화로울 것이다. 그러므로 우리 모두 나와 더불어 다른 입주민들의 입장도 고려하는 태도를 지녀야 할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6기 이수미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포토]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이재준 고양시장 인터뷰 진행 file 2020.11.10 디지털이슈팀 844
지하철 이용, 과연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할까? 1 newfile 2020.11.30 김시은 115
논란 많은 선거인단 제도, 왜 바뀌지 않을까? 1 new 2020.11.30 이유진 137
2020년 연말은 NCT 가 책임진다! 1 newfile 2020.11.30 홍지원 122
11월 11일, 빼빼로 대신 묵념은 어떨까? 1 newfile 2020.11.30 신재호 106
가깝지만 가까워질 수 없는 존재, 가공식품 1 newfile 2020.11.30 김나래 108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일본인의 의견을 묻다 1 newfile 2020.11.30 오은빈 167
역사에 관심 있는 중·고등학생들이여, 이곳으로 모여라! newfile 2020.11.30 황지우 102
대한민국의 새로운 산업을 꿈꾸다...“물산업 혁신 창업 대전” 첫 개최 new 2020.11.30 이호성 227
조 바이든의 직접 쓴 유일한 자서전 2020.11.27 김상현 172
우려하던 일이 실제로..‘비상걸린 콘서트장’ file 2020.11.27 이서영 159
우리의 소리를 찾아서, '범이 내려 온다' 1 update 2020.11.27 전채윤 290
배달 앱으로 시킨 음식, 과연 믿을 수 있을까? file 2020.11.27 이수미 153
중국 콘텐츠의 ‘동북공정’, 이대로 괜찮은가요? 1 updatefile 2020.11.27 김송희 122
코로나와 한국사회, 대학생의 시선으로 본다면? file 2020.11.27 양서현 121
포스트 코로나 시대와 IT 기업의 재택근무 file 2020.11.26 류현우 161
'나도 혹시 유해한 반려동물 용품을 사용하고 있는건 아니겠지?' 2020.11.26 김태은 154
점차 감소하는 시청률, 왜 그런 것인가 2020.11.26 박혜림 118
영화 관람 환경이 바뀐다, OTT 서비스의 발전 2020.11.26 이준표 115
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드 노미네이트… 또 새 역사를 쓰다 2 updatefile 2020.11.26 심희진 348
열세였던 팀을 구해낸 무리뉴, 승리의 핵심은 무엇이었나 file 2020.11.26 황동언 159
유엔 창설 75주년, 우리가 원하는 미래, 우리가 필요로 하는 유엔 2020.11.25 박성재 487
제1회 인천리빙디자인페어 2020.11.25 김경현 131
프로야구의 9번째 심장. NC 다이노스의 창단 첫 우승! file 2020.11.25 김민채 127
영재 발굴단 출연했던 천재 바둑소녀 1년 자격정지 file 2020.11.25 최준우 151
독보적 콘텐츠로 팬들과 소통한다! 세븐틴의 ‘고잉 세븐틴’ file 2020.11.25 김민결 316
통계로 알아보는 낙태죄 폐지 file 2020.11.25 김자영 186
이제는 우리도 당원입니다! 더불어민주당 청소년 예비당원 입당원식 개최 4 updatefile 2020.11.25 김찬영 1220
'빅데이터 활용'과 '개인정보보호' 그 사이 데이터 3법 file 2020.11.24 김은비 124
‘멜론뮤직어워드 2020‘ 온라인으로 열린다! file 2020.11.24 유채연 153
국민 예능 1박2일, <Feel the Rhythm of Korea> 마지막 주자로 나선다 file 2020.11.24 김진영 287
손톱 물어뜯기 이젠 그만! 2 file 2020.11.24 윤현서 147
트롯계의 떠오르는 샛별, 정동원의 발자취! file 2020.11.23 권나원 188
‘네고왕’이 쏘아 올린 '스킨푸드' file 2020.11.19 정유정 397
"빼빼로 데이요? 에이~ 당연히 알죠, 개천절이요? 글쎄요.. 모르겠어요" file 2020.11.17 김지윤 266
한전 서포터즈 8기 수도권 A: KEPCONTACT 행사 file 2020.11.16 권유경 229
게임으로 배우는 유전자의 원리! file 2020.11.13 박선주 273
우리들의 생활 속 AI · IoT file 2020.11.13 정시언 253
코로나바이러스가 만들어 낸 재앙, 층간 소음 2020.11.12 이수미 478
다시 회색빛으로 물드는 하늘 2 file 2020.11.11 이진서 248
"친구 생일템·기념일템, 나만의카드로 선물할까" 아이오로라 '나만의 카드' SNS서 인기 file 2020.11.10 디지털이슈팀 420
2020 한독청년포럼 개최 file 2020.11.09 최준서 221
우리나라의 첫 번째 관문의 화려한 변신 file 2020.11.09 이혁재 217
'에브리타임' 익명성 개선 인식은 어떠한가? file 2020.11.09 석종희 380
코로나19가 우리에게 준 숙제… 분리수거, 재활용 file 2020.11.09 허다솔 215
공항동, 도시재생으로 다시 날 수 있을까? file 2020.11.09 김서영 224
탄산음료, 그것의 진실은? file 2020.11.06 김해승 272
영화관, 공연장 '좌석 띄어 앉기' 해제, 전 좌석 예매 가능 file 2020.11.06 홍재원 36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8 Next
/ 78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