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경북 김천 한일여자고등학교, 작년에 이어 올해도 야간 자율 프로그램 시행

by 2기김선진기자 posted Mar 25, 2015 Views 2539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취재지역 11-30 경상북도 김천시 한일길 , (교동) (740-160)

222.jpg

네일아트 수업을 받고있는 한일여고 학생들의 모습이다.  사진출처 = 한일여자고등학교



경상북도 김천시 교동에 있는 한일여자고등학교에서는 작년부터 야간 자율 프로그램을 개설하여 운영하고 있다.


야간 자율 프로그램이란, 학생의 진로와 적성을 고려한 맞춤형 프로그램으로서 일반 인문계 고등학교의 교육영향 강화와 다른 특목고나 자사고 등의 경쟁에서 앞서기 위해 만들어진 프로그램이다. 또한, 아직 진로를 정하지 못한 학생들에게 직접적인 진로 탐색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프로그램 개설 관련 설문조사 결과 학생들이 가장 많이 희망하는 바리스타 반, 네일아트 반, 요리 반, 미용 반, 다이어트 반, K-pop댄스 반, 통기타, 컴퓨터 자격증 반 등 총 8개의 프로그램이 개설되었다.


프로그램의 수강 인원은 각반마다 최대 15명으로 3학년 제외 1, 2학년 총 110여 명이 참여를 했으며 참여도가 매우 높았다.


야간 자율 프로그램은 총 4600만원의 비용으로 개설하였으며 무엇보다 재료비가 필요한 프로그램 중 요리는 김천대학교에서 절반을 지원, 바리스타는 학교에서 200여만 원을 지원해주며 비용면에서도 학생들이 저렴한 가격으로 부담을 갖지 않고 들을 수 있도록 많은 지원을 했다.


이 프로그램을 수강한 학생 중 대부분의 학생이 프로그램에 만족했으며 그 중 프로그램으로 인해 많은 도움이 됐다는 강승희 학생을 인터뷰해봤다. 강승희 학생은 바리스타 반에서 수업을 들었으며 처음에는 자신의 진로와 관련된 스펙을 쌓기 위해 신청했지만 수업을 들어보니 조금 어려웠지만 직접 커피를 만드는 것이 너무 재밌었고 자신의 꿈과 관련된 활동을 학교 내에서 저렴한 가격으로 배울 수 있어서 좋았으며 다음에도 기회가 된다면 이런 활동을 계속했으면 좋겠다고 대답했다.


강승희 학생과 비슷한 목적으로 수업을 받은 학생들도 많지만 수업을 받은 학생 중 아직 진로를 찾지 못한 학생들은 처음에는 단지 흥미만 가지고 프로그램을 신청했지만 배울수록 더욱 관심이 생겨 진지하게 진로를 정하게 되는 계기가 된 학생들도 많았다. 또한, 이 프로그램으로 인해 공부할 시간이 줄어들어 성적이 내려갈 줄 알았지만, 오히려 성적이 올랐다는 학생들과 선생님과 학생 사이의 친밀감도 높아지고 저렴한 비용으로 프로그램을 들을 수 있다는 점에서 매우 만족한 학생들이 많았다.


작년 첫 시행 결과 학생들의 참여도와 만족도가 매우 높았기에 올해도 학생들이 원하는 프로그램을 신청 받고 작년의 아쉬운 점들을 조금 보완하여 프로그램을 개설했다. 올해는 총 6개의 프로그램이 개설이 되었고 학생들의 수강 신청을 받은 후 곧 시행될 예정이다.




sunjin0613@naver.com 

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사회부 김선진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2기김민정기자 2015.04.12 02:28
    공부만 하는 야자가 아니라 진로 적성에 맞춘 프로그램이라.. 굉장히 참신하네요 ㅎㅎ 저도 저런 프로그램을 받고싶어지는군요~~ 기사 잘읽었습니다 ^^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인명여자고등학교, 제 28회 입학식 6 file 2016.03.12 박은진 9219
매화 꽃향기는 음악 선율을 따라... '김해건설공업고등학교 제34회 매화축전' 2 file 2016.03.11 윤춘기 9354
풍덕고등학교는 지금 동아리 홍보기간! 9 file 2016.03.08 홍지예 11532
후회없는 선택 명품교육 북일고등학교 3 file 2016.03.07 윤동욱 11490
신입생들만을 위한 공연, 외대부고 신입생환영회 6 file 2016.03.05 이의진 9011
[영상뉴스] 청소년 SNS 문제점... 심각 13 2016.03.02 온라인뉴스팀 12414
우리 동아리에 다 들어와 21 file 2016.02.27 박하은 7737
공감하는 세상을 꿈꾸는 영자신문 동아리, The Garam Herald 16 file 2016.02.25 천예영 11972
신입생들의 외고 맛보기 : FRESHMAN'S DREAM COURSE 25 file 2016.02.25 구효빈 9519
새로운 만남, 대청중학교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9 file 2016.02.25 심세연 13100
유쾌! 재미! 활기찼던, '2016 한민고등학교 오리엔테이션' 10 file 2016.02.25 이시은 10117
많은 사람들의 축복 속에서 3년간의 종지부를 찍다 10 file 2016.02.25 김가빈 8640
묵묵히 일하는 그들, 방송부를 취재하다. 17 file 2016.02.25 이희지 12774
중학교3년의 막을 내리다. 5 file 2016.02.25 황리원 11175
시사 토론 동아리 ARD를 소개합니다 17 file 2016.02.25 김정현 14882
학생의 의무는 공부가 끝?! 놀고 즐길 줄도 알아야지! 11 file 2016.02.25 김나영 10889
울산외고의 6번째 교지 발행 10 file 2016.02.24 장우정 9362
새로운 졸업식으로 본 새로운 해답 12 file 2016.02.24 이지웅 9446
인천인화여자중학교, 3년을 마치는 졸업식 9 file 2016.02.23 최찬미 11052
하나의 이별, 새로운 만남 18 file 2016.02.23 이재윤 11429
브니엘 국제 예술 중학교의 "마지막 등교" 15 file 2016.02.22 이서연 15635
글로벌시대, 한발 앞서 준비하는 학생들 31 file 2016.02.22 김은아 11120
3년을 함께한 32명의 특별한 졸업식 23 file 2016.02.22 김은비 13339
제6회 센텀고등학교 졸업식 12 file 2016.02.22 이승현 17020
나의 비전을 향해 한 발자국 나아가는 비전 선포식 18 file 2016.02.21 원혜성 12409
경남외고 학생들의 성장보고서, 독서인생노트 24 file 2016.02.21 김길향 16235
언론인의 꿈을 찾아 떠나다 [동아미디어 소개,체험] 23 file 2016.02.21 이강민 10594
원광고의 소논문 WON-STAR.(인문사회계열 금상동아리 A=I) 17 file 2016.02.20 김해중 12223
온양여자중학교를 지키신 선생님들의 전근 20 file 2016.02.19 이지영 17957
전북외고의 유일 영자신문동아리, 코지토 16 file 2016.02.19 백승연 12926
신연중학교의 정치 동아리, 청정단 개설 14 file 2016.02.18 황지연 12150
이현중학교 3학년 학생들 졸업하다 20 file 2016.02.17 홍지예 13322
학급별 주제가 있는 작은 ‘양오중학교’ 졸업식 11 file 2016.02.16 구성모 18886
[해외특파원 뉴스] AISC Comfort Women project: 국제사회가 짊어진 숙제 22 2016.02.14 이지선 10713
제 14회 상동중학교 졸... 15 file 2016.02.14 이아로 14105
수원외국어고등학교 방송부 SWBC, “한울 방송 예술제” 개최 25 file 2016.02.12 정연경 13068
평창고등학교 2학년2반 학생들의 따뜻한 마음 19 file 2016.02.09 홍새미 14071
[해외특파원 뉴스] 기사들의 축제 42 file 2016.02.07 조은아 11490
하늘고등학교 한방울 봉사단의 따뜻한 그림 27 file 2016.02.06 김강민 12820
제 30회 자양중학교 졸업식 29 file 2016.02.05 3기박준수기자 17842
방콕 말고 방잔! file 2015.07.27 한새봄 18573
독도와 세계의 지리 지식을 넓혀라! file 2015.07.25 정은성 16778
광주고등학교의 흥미진진한 체육대회!! 3 file 2015.06.03 정은성 23792
네팔 지진 피해를 돕는 경남외고 학생들 2 file 2015.06.02 김민지 18590
상처투성이 체육대회 2 file 2015.05.23 최희수 16150
대구 경신고등학교 자사고 포기 논란과 종결 3 file 2015.05.19 김동욱 35949
화합의 핸드벨 연주현장 file 2015.03.25 이지은 24720
경북 김천 한일여자고등학교, 작년에 이어 올해도 야간 자율 프로그램 시행 1 file 2015.03.25 김선진 2539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