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문화&라이프

눈에 넣는 일회용 인공눈물, 독을 넣고 있지는 않은가

by 김정희대학생기자 posted Jul 26, 2021 Views 69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전자 기기 사용과 렌즈 착용 등 현대인들은 최근 안구건조증을 많이 가지고 있다. 안구건조증으로 인해 일회용 인공눈물을 사용할 때, 인공눈물을 뜯고 바로 넣고 있지는 않은가? 인공눈물을 뜯고 바로 넣으면 안 되는 이유에 대해 제대로 알고 올바르게 사용해야 한다.


KakaoTalk_20210725_02501221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김정희 대학생기자]

일회용 인공눈물 속에는 미세플라스틱이 존재한다. 일회용 인공눈물 설명서에는 눈에 점안하기 전 1~2방울은 버려달라는 설명이 적혀 있다. 하지만, 이 사용사항 주의사항을 제대로 보고 올바르게 사용하는 사람이 과연 얼마나 있을까?

일회용 인공눈물을 뜯고 나서 1~2방울을 버리라는 안내는 식약처에서 약품 허가를 내릴 때 필수 기재사항이다. 실제로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발행한 일회용 점안제 안전관리 가이드라인을 살펴보면, ‘일회용 인공눈물을 자른 곳에 요철이 생길 수 있어 용기 파편을 제거하기 위해 사용 전에 살짝 눌러 1~2방울을 사용하지 않고 버린다라는 설명이 기재되어 있다.

유튜브 채널 소탐대실 팀이 전문가와 함께 이에 대해 확인한 결과, 인공눈물에서 미세플라스틱이 발견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이 미세플라스틱이 인공눈물 용기 성분인지 확인한 결과, 그 잔해가 인공눈물 용기 구성 성분인 LDPE일 것이라고 추측되었다.

그렇다면 눈에 들어간 미세플라스틱은 다 어디로 간 것일까? 눈물구멍보다 작아 눈으로 들어간 미세플라스틱 입자는 눈물길을 통해 코와 폐로 들어갈 수 있다. 또한, 이 미세플라스틱은 미토콘드리아와 같은 세포 내 소기관에 영향을 줄 수 있다. 미토콘드리아가 미세플라스틱을 처리했을 때, 기능에 이상이 생기는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인공눈물 속 미세플라스틱이 미치는 영향을 우리가 정확히 알 수는 없지만앞으로 일회용 인공눈물을 사용할 때는 설명서처럼 처음 한두 방울을 버리고 사용하는 것이 어떨까?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2기 대학생기자 김정희]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4.jpg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PICK] 요즘 떠오르는 힐링수업, ‘플라워 클래스’ 1 file 2021.08.27 조민주 5884
[PICK] 혼자가 더 편한 이들에게 건네는 공감과 위로, 영화 <혼자 사는 사람들> 1 file 2021.08.26 한수민 5962
[PICK] 삼성전자의 3세대 폴더블 Z Filp 3를 살펴보다 2 file 2021.08.25 김승원 6740
[PICK] KBO 역사상 최대 위기, 팬들의 마음은 이미 돌아섰다 file 2021.07.26 지주희 38381
눈에 넣는 일회용 인공눈물, 독을 넣고 있지는 않은가 file 2021.07.26 김정희 695
차선규제봉 관리가 제대로 되고 있는 것인가? file 2021.07.26 이은별 544
48인의 독립운동가 file 2021.07.26 노윤서 646
내가 작가가 될 수 있다고? <너 쓰고, 나 쓰고> 청소년 릴레이 소설 출간 프로젝트 file 2021.07.26 권가현 715
[PICK] '대통령 특별사절 1호 가수' 방탄소년단, "사명감 갖고 긍정과 희망 에너지 전하고파" file 2021.07.26 김수인 36790
더울 땐, 미술관으로 떠나보자! file 2021.07.26 한윤지 497
드디어 개최된 도쿄 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들의 활약? file 2021.07.26 한수진 949
행복 호르몬이라고 불리는 '도파민'은 무엇일까? file 2021.07.23 이수정 1239
50점 폭격한 아데토쿤보, 50년 만에 우승한 밀워키 벅스 file 2021.07.23 이대성 1396
'제8회 대한민국 금융대전 2022, 로그인 머니', 포스트 코로나 시대. 앞으로 경제와 내 자산은 어떻게 될 것인가 file 2021.07.23 김진현 1484
민간 우주 관광 시대 개막…일반인은? 2021.07.23 민호윤 727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 증가에 따른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사업의 힘 file 2021.07.20 남서영 710
키움 히어로즈, 플라스틱(비닐) 응원봉 대신 이것을...? file 2021.07.19 정윤선 768
파인타르 사용으로 인한 부정투구, 이제는 안녕 file 2021.07.19 김민성 624
합법적으로 쉴 수 있는 대체공휴일, 올해는 3일 더! file 2021.07.19 변주민 1094
농업에 과학을 더하다 ‘도시형 스마트팜’ file 2021.07.16 신지연 724
“4인 4색 기후위기 SF 소설” 푸른숲주니어, '일인용캡슐' 신간 출간 file 2021.07.15 디지털이슈팀 860
'부상' 김희진-김수지 합류, 여자배구 대표팀 도쿄올림픽 출전 최종 12인 명단 발표 file 2021.07.15 김하은 2509
성큼 다가온 4차 산업 시대, 도시 속에 농장을 만들다 file 2021.07.12 김서영 1930
코로나19로 인한 변화 file 2021.07.12 김윤서 2031
예술인을 위한 복지제도, ‘예술인 창작지원금’은? file 2021.07.06 김민아 1428
올해 1만 3955명 LEET 응시자 역대 최다, 취업난으로 인한 취업 대신 전문직 준비 중 file 2021.07.06 이승열 2013
“7월 1일부터 대전~오송 급행 버스 현금 승차 안돼” file 2021.07.05 김태림 815
반도체 인쇄 걸림돌 '마랑고니 효과' 역이용해 반도체 성능 높이는 데 성공 file 2021.07.01 한건호 987
비대면으로 만나는 세계 10대 미술관 file 2021.07.01 한윤지 793
방탄소년단X맥도날드, 전 세계 ‘BTS 세트’ 열풍 file 2021.07.01 김수연 840
개인화 마케팅 시대 속에서 어떻게 살아남아야 할까? file 2021.06.30 정윤선 1364
인간이 우울해질수록, 가재는 대담해진다 file 2021.06.29 유예원 1267
약물의 투여 방법, 어떤 차이가 있을까? file 2021.06.28 김정희 1356
GPU에 집중하라 file 2021.06.28 이준호 770
[PICK] 남자농구 대표팀, 4승 2패로 아시아컵 본선 진출 확정 file 2021.06.28 윤서원 30500
[PICK] 가까워지는 코로나 종식, 문화생활 시작될까 1 file 2021.06.28 이소현 30618
장애인의 대중교통 어려움, 생각해 봐야 할 문제 file 2021.06.28 남서영 694
5G 상용화 어느덧 2년 반...한국의 5G 통신 현재 상황 file 2021.06.25 최병용 1267
MZ 세대와 신축성 패션 상용화의 시대 file 2021.06.25 옥혜성 1434
"大韓民國 臨時政府 行政 首班" (대한민국 임시정부 행정수반) file 2021.06.24 노윤서 864
고속도로 과속 단속 카메라의 사례로 보는 드론 활용의 필요성 2021.06.22 김률희 1498
[PICK] 국제백신연구소 사무총장과 화이자 백신 R&D 사업본부, 코로나 백신에 대해 이야기하다 1 file 2021.06.18 이주연 37675
“폭염∙자외선 지수 이젠 날씨 알림이 앱에서 확인하세요!” file 2021.06.16 김태림 831
잔여백신, 네이버와 카카오에서 예약하세요 file 2021.06.15 이상미 1246
탄소 중립을 위한 사람들의 실천, 실시간 현황 file 2021.06.14 지주희 1833
'유비라 불리던 사나이' 유상철, 하늘의 별이 되다 file 2021.06.10 이정훈 1319
코로나 시대 소외당하는 청각장애인 1 file 2021.06.09 김지윤 1299
제7대 은평구청소년의회 1차 정례회 본회의 개최 file 2021.06.09 홍순후 1442
[포토] 2021 삼성호암상 시상식 file 2021.06.03 디지털이슈팀 2661
평생 늙지도 죽지도 않는 법, 텔로미어 file 2021.06.02 백우빈 2968
스마트 태그와 함께 소비자에게 가까워진 사물인터넷 시대 2021.06.02 최병용 224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5 Next
/ 85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