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코로나19 속 재개봉 열풍 중인 극장가

by 홍재원대학생기자 posted Mar 19, 2021 Views 94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계속된 확산세로 신작 개봉이 줄줄이 연기되며 극장가는 관객 수와 매출이 급감하면서 직격탄을 맞았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과거 흥행한 한국 영화나 역대 아카데미상 수상작을 앞세워서 재개봉함으로써 관객 수 모으기에 힘을 쓰고 있다.


메.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기 홍재원 대학생기자]

'반지의 제왕'은 판타지 블록버스터 영화로 올해로 개봉 20주년을 맞아 4K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재개봉한다. '반지의 제왕' 시리즈는 2001년 12월 31일 '반지의 제왕: 반지 원정대'를 시작으로 2002년 두 번째 시리즈인 '반지의 제왕: 두 개의 탑' 그리고 2003년 마지막 시리즈인 '반지의 제왕: 왕의 귀환'까지 총 1,500만 명이 넘는 관객들을 동원하며 큰 사랑을 받아왔고 엄청난 신드롬을 일으킨 판타지 영화이다. 지난 11일 첫 번째 시리즈인 '반지의 제왕: 반지 원정대'가 먼저 개봉하였으며, 18일부터는 '반지의 제왕: 두 개의 탑'과 '반지의 제왕: 왕의 귀환'이 개봉했다.

관계자들은 "코로나19로 지난해부터 신작 개봉이 대거 미뤄진 상황에서 관객들이 극장에서 여전히 보고 싶어 하는 콘텐츠를 찾아 현재 어려움을 겪고 있는 극장가에 활기를 일으킬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것이며, 내용은 20년 전과는 달라진 게 없지만, 지난 20년간의 해상도와 색상 보정 기술의 발전을 보여주고 싶어 재개봉하게 되었다"고 한다.

또 다른 재개봉 영화인 ‘러빙 빈센트’ 역시 높은 예매율을 보인다. '러빙 빈센트'는 살아생전 단 한 점의 그림만을 팔았던, 지금은 전 세계가 사랑하는 화가 빈센트 반 고흐의 죽음 후 1년을 담은 영화이다. 기획부터 완성까지 제작 기간만 총 10년이 걸린 전 세계 최초 유화 애니메이션으로 지난 2017년에 처음으로 선보였으며, 세계 각지에서 모인 4천여 명의 화가 중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107명의 화가가 2년 동안 62,450점의 유화를 그려 완성했다. 영화는 빈센트 반 고흐의 미스테리한 죽음을 모티프로 한 형식이지만, 반 고흐의 작품 130점을 스크린에 고스란히 재현하여 유화 애니메이션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하였다.

이 외에도 CGV에서는 17일부터 올해 말까지 CGV만의 주제별 큐레이팅, '시그니처K'를 통해 우리들의 기억 속에 명작으로 남아있는 한국 영화들을 디지털 리마스터링 복원 작업을 진행하여 향상된 해상도와 음질로 다시 보여줄 예정이다. '시그니처K'의 첫 번째 주제로 선정된 영화는 6.25를 배경으로 엇갈린 형제의 비극적인 운명과 희생당하는 가족사를 보여주는 '태극기 휘날리며'와 판문점에서 벌어진 남북 군인들의 총격 사건을 통해 분단의 비극을 그린 '공동경비구역 JSA'이다.

재개봉 영화들로 극장가에 지난 분기보다는 활기가 불어오고 있지만, 대다수의 개봉 예정작으로 알려진 영화들은 아직도 개봉 시기를 늦추고 있는 것으로 보아 극장가가 완전히 활기를 띠기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기 대학생기자 홍재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PICK] 여자배구 대표팀, 2021 VNL 참가 18인 명단 공개...도쿄올림픽 향한 첫걸음 1 updatefile 2021.04.12 김하은 702
[포토]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이재준 고양시장 인터뷰 진행 file 2020.11.10 디지털이슈팀 67774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 참가로 인성 교육하다 file 2021.04.01 양지윤 459
제6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 개최, 사전 접수 104만 명에 이르러... file 2021.04.01 김수연 472
장성규 홍보대사 위촉식 및 기자간담회 1 file 2021.03.30 박연수 2042
제6회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에 관하여 file 2021.03.30 최연희 543
방송인 장성규, 2년 연속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공모전 홍보대사 임명 및 기부 file 2021.03.30 김가은 677
<제6회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 홍보대사 위촉식, 방송인 장성규 효과 기대 file 2021.03.30 박상혁 608
언택트 시대, 감사편지로 마음을 나누다 file 2021.03.30 강대우 583
장성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6회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 홍보대사 위촉 및 기부금 전달식 가져 1 file 2021.03.30 정지우 1667
청소년이 미래다! 제6회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 홍보대사 위촉 및 기부금 전달식 file 2021.03.30 유정수 627
방송인 장성규 2년 연속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 홍보대사로 위촉 file 2021.03.30 홍재원 559
방송인 장성규, 제6회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 홍보대사 위촉 file 2021.03.30 오혜인 547
초록우산어린이재단 2년 연속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에 홍보대사 방송인 장성규 위촉 file 2021.03.30 장헌주 526
오로라를 품은 땅 스웨덴 키루나, 그 이면의 문제점 1 file 2021.03.29 문신용 1240
SBS 새 월화드라마 '조선구마사' 역사왜곡 논란에 결국 폐지 2021.03.29 유채연 824
영화 '미나리', 기생충의 명성을 이어갈까? file 2021.03.29 권나원 630
이마트24, 애플 마니아의 성지가 되다 file 2021.03.29 이승우 521
"나무를 베지 마세요", 숲 지키기에 나선 해등로 주민들 file 2021.03.29 최지현 556
길거리에 냉장고가 떡하니 존재하다! file 2021.03.29 민경은 561
공상 영화의 현실화, ‘하이퍼루프’ file 2021.03.26 김규빈 582
집에서 즐기는 과학 특별전, ‘랜선으로 떠나요! 5대 국립과학관 VR 특별전시 투어’ file 2021.03.26 김규빈 657
계란에 표기된 숫자, 무엇을 의미할까? file 2021.03.26 김정희 617
아직 모르시나요? '카카오톡 멀티프로필'로 다양한 나를 표현하다 file 2021.03.26 조예은 698
배우 윤여정, 한국인 최초 오스카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후보에 오르다 2021.03.26 박혜진 890
삼성 갤럭시 노트20 후속 내년 출시 계획 file 2021.03.26 최병용 771
영화 '미나리' 인기 와중 미국 내 반아시아인 혐오 범죄 발생 2021.03.26 김민주 629
빠르고 편리한 비대면 키오스크, 과연 소외계층에게도 '편리'할까? 2 file 2021.03.25 남서영 1268
문화예술 NGO ‘길스토리’ 대표 배우 ‘김남길’ file 2021.03.24 문소정 675
반도체 패러다임의 변화? file 2021.03.22 이준호 1103
별들의 전쟁 20-21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팀 확정..8강 대진 추첨은 19일 file 2021.03.19 이대성 4811
코로나19 속 재개봉 열풍 중인 극장가 file 2021.03.19 홍재원 944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제6회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 개최 file 2021.03.17 디지털이슈팀 1005
코로나19 사라져도 과연 우리는 이전과 같은 일상을 살 수 있는가 file 2021.03.15 권태웅 1250
직장에서의 따돌림, 연예계에도 존재했다 file 2021.03.12 황은서 760
청약, 어떻게 시작해야 할까 file 2021.03.12 조선민 1935
1년에 단 한 번! ‘2021년 대한민국 한복 모델 선발대회’ 개최 file 2021.03.11 김태림 910
아산시에도 공유 킥보드가 상륙하다 file 2021.03.11 석종희 1458
마음의 위로가 필요하다면? '아무것도 아닌 지금은 없다' file 2021.03.10 박서경 890
기적의 역주행을 보여준 브레이브 걸스의 '롤린' file 2021.03.10 김예슬 1623
나만의 사진관! 포토프린터와 인쇄 방식 file 2021.03.08 신지연 859
표현의 자유를 가장한 무의미한 혐오, 어디까지 용납해야 하는가? file 2021.03.08 박혜진 1483
본격적인 전기차 세상 시작...이면엔 실업자 있어 file 2021.03.03 우규현 741
영화 <검은 사제들> 촬영지, 계산성당 file 2021.03.03 한윤지 709
레알 마드리드 VS 아탈란타 BC , '수비가 다 했다' file 2021.03.03 이동욱 645
코로나19가 불러온 음악적 힐링, 크로스오버 그룹 포레스텔라 file 2021.03.03 김민영 875
월드 스타 방탄소년단, 유 퀴즈 온 더 블럭 단독 출연! 2021.03.03 전채윤 675
난항 겪고 있는 애플카 프로젝트, 생산은 누가? 2021.03.02 김광현 609
온택트로 활성화된 동아ST 환경교육 2021.03.02 이수민 649
야생 동물, 사람을 헤칠 수도 2021.03.02 이수미 50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3 Next
/ 83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