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코로나지만 워터파크에 갈 수 있다?

by 15기민아영기자 posted Jul 28, 2020 Views 427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요즘 국민들은 절망스러운 목소리로 여름을 외친다. 코로나의 영향으로 시원한 물놀이와 야외활동이 통제된 현실에 많은 사람들이 좌절에 빠지고 있는 것이다. 작년 여름까지만 해도 휴양지로 피서 여행을 떠나거나 워터파크, 계곡 등 물놀이를 즐기며 더위를 식히던 사람들의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사라지고 현재 모두가 마스크를 쓰고 있는 모습만이 보여진다. 이러한 더위 속에서 마스크를 쓰고 생활하니 더욱더 고통스러운 것도 사실이다. 그렇다면, 코로나 속 워터파크는 정말 위험할까? 대부분의 사람들이 가장 고민하고 궁금해하고 있을 이 의문점의 해답은 안타깝게도 예스(YES)이다.


IMG_202007231346240[꾸미기].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5기 민아영기자]

    

절망스럽지만, 워터파크를 포함한 사람들이 붐비는 놀이시설은 코로나 전염예방에 취약하다. 특히나 정말 많은 사람들이 한 곳에 붐비게 되면, 전염병이 확산되기 쉬워지며 한 사람이 전염된 경우 단시간 내에 슈퍼전파자가 될 수 있다. 워터파크 시설 안에서 마스크를 착용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흐르는 물과 비누에 손을 자주 씻으면 예방을 할 수 있지만, 물속에서 마스크를 착용하기가 힘든 점과 인파가 많은 장소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기 어렵다는 점을 고려하면 예방이 매우 어렵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현재 워터파크 놀이시설 '' 워터파크에서는 코로나로 인해 사람들의 발걸음이 끊기자, 이용객들에게 방수 마스크를 제공해준다는 등 시설 운영의 어려움을 드러내고 있다.

     

사실상 코로나바이러스는 물속에서 감염될 확률은 적다고 전해졌다. 타인의 체액이 물 속에 노출되고 제삼자가 그 체액을 통해 바이러스에 감염될 확률은 높지 않지만, 물속에서는 침이 가장 많이 노출되며 많은 사람들의 몸이 붐비는 곳이므로 전염확률만 낮을 뿐, 결코 안전하지는 않다.

 

더군다나, 마스크를 쓰지 않은 상태라면 락커와 놀이기구를 기다리기 위해 서 있는 줄 안에서 전염이 매우 쉽게 이루어질 것이라고 예상되며, 이 점은 마스크를 써도 절대 안전하지 않은 최악의 상황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코로나바이러스가 전 세계를 흔들고 있는 현재로서는 각자의 공간에서 전염병 예방수칙을 잘 수행하며 하루빨리 전염병이 잠잠해지기를 바라는 방법밖에 없다. 무더위 속에서 많이 힘들겠지만, 마스크를 잘 착용하고 워터파크, 놀이공원, 수영장 등과 같은 다중이용시설은 가급적 이용 중단을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5기 민아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3.png

  • ?
    18기김태환기자 2020.07.29 15:52
    공감되는 글인 것 같아요!! 저도 현재 워터파크를 무척 가고 싶지만 코로나의 영향으로 인해 가지 않고 있어서요. 또한 기사 제목을 잘 지으신 것 같아요. 시선이 가는 제목을 가진 기사에요!
  • ?
    망고스틴 2020.08.01 14:53
    기사를 맛깔나게 쓰시네요 나중에 코로나가 종결된다면 꼭 민아영 기자분과 워터파크 가고 싶어요!
  • ?
    16기전민영기자 2020.08.10 12:27
     코로나가 안전하다고 확답할 수 있는 곳은 어느 곳에도 없는 것을 모두가 인지하며 어느 곳에 가도 의식을 가지고 조심하는 자세가 가장 중요한 시기인 듯합니다. 청소년분들뿐만 아니라 모두가 분별력과 의식을 갖고 조심해 나가기를...!
  • ?
    16기이하은기자 2020.08.25 20:51
    기사를 너무 잘 쓰셔서 맥락이나 양식 같은 걸 참고하고 썼습니다^^ 너무 감사해요. 그리고 최근에 워터파크를 가도 된다는 소식을 들었는데, 이 글을 읽고 워터파크는 가면 안된다고 전해줘야 겠네요. 좋은 소식 정말 감사합니다.
  • ?
    16기이민규기자 2020.08.26 23:20
    이러한 점들이 우리나라 전국으로 퍼진다면 정말로 긍정적인 효과가 일어날것 같습니다. 코로나라는 대유행 전염병이 존재하며 아무도 모르게 전파된다는 점이 있는데 정작 이러한 점들이 있음에도 여러 사람들이 위험을 무릅쓰고 워터파크에 간다는 점이 많이 놀라웠습니다. 방수마스크를 직접 써본적이 있는데요, 물에 많이 닿을시에 마스크도 물에 젖어 숨을 쉬기가 많이 불편했습니다. 물론 워터파크를 간것은 아닌데요 확실히 방수 마스크라도 쓰는것이 그래도 도움이 되지 않을까 라고 감히 주장해봅니다. 워터파크의 위험성은 세기가 어려운데요, 그만큼 직원들의 피해도 있다만 그들만이 피해를 보는것이 아니라 전국의 다양한 일에 종사하는 분들 전체다 힘든 시기를 겪고 계시니 워터파크에서도 잠시 중단하는것도 고려를 해보았으면 좋겠네요. 깔끔하게 쓰셔서 읽기가 정말 편합니다. 대단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PICK] 여자배구 대표팀, 2021 VNL 참가 18인 명단 공개...도쿄올림픽 향한 첫걸음 1 file 2021.04.12 김하은 35436
[포토]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이재준 고양시장 인터뷰 진행 file 2020.11.10 디지털이슈팀 105225
소년을 구한 용감한 보더콜리 2 file 2020.09.08 조은우 1591
미생물과의 끝나지 않은 전쟁 1 file 2020.09.08 홍채린 1631
심해지는 코로나 속에 진행되는 게임대회가 있다? file 2020.09.07 신준영 2332
코로나19가 불러온 연예계의 비상 file 2020.09.07 홍지원 1553
자연에서 위로받는 '언택트 관광지' file 2020.09.04 진효원 1724
2019-2020 UEFA 챔피언스 리그 대망의 결승전, 우승자는 누구? file 2020.09.04 김응현 1765
블랙핑크, 셀레나 고메즈와 어깨 나란히… 이제 무대는 전 세계 2 file 2020.09.03 이재윤 1671
블랙핑크 X 셀레나 고메즈 'Ice Cream' file 2020.09.03 이다원 2341
'와칸다 포에버' 블랙 팬서 채드윅 보스만의 사망 2 file 2020.09.03 이다원 2458
방탄소년단 'Dynamite' 빌보드 차트 1위 등극 1 file 2020.09.02 이다원 2370
코로나로 인해 뒤바뀐 우리의 문화 file 2020.09.01 김정안 1831
환경과 동물, 건강까지 생각하는 착한 소비의 첫걸음 '비건 페스타' file 2020.09.01 김시윤 2184
화상으로 토론하다, 대한민국 독서 토론 논술대회 2 file 2020.08.31 김수임 2717
용인시, 학생승마 지원으로 여가문화를 선도하다 file 2020.08.31 조예은 1881
피로에 시달리고 있는 지금, 효율적인 낮잠을 자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3 file 2020.08.31 김정원 1616
바이러스가 항상 인류 곁에 있었다고? file 2020.08.31 박선주 1709
포항테크노파크, 어려운 지역사회에 도움 한스푼 file 2020.08.31 최은영 1878
내가 팬덤에 속했다는 게 뭐 어때서? 3 file 2020.08.31 최유진 2190
끊임없이, 끊김없이 1 file 2020.08.31 정미강 2078
'유통기한 vs 소비기한'...지구를 위한 현명한 선택은? 1 file 2020.08.27 길서영 2799
환경과 동물, 건강까지 생각하는 착한 소비의 첫걸음 '비건 페스타' 1 file 2020.08.27 김시윤 1794
코로나19, 지금 우리의 사회는? file 2020.08.27 길현희 1895
많은 학자들이 함께 밝혀낸 원자의 구조 file 2020.08.26 김형인 1712
우리 집에 짱구네 백마 택배가 왔다 2 file 2020.08.26 최유진 2617
페르세우스 유성우, 내년을 기대합니다! 2 2020.08.26 김성희 1408
코로나 19로 인한 해수욕장 긴급 폐장 file 2020.08.26 김민영 1597
웹드라마 '독고빈은 업뎃중', 8월 28일 첫 방송 file 2020.08.26 노연우 3195
학교 전담 경찰관(SPO)과 함께한 청소년 정책 자문단 file 2020.08.26 박지현 2959
뉴스 제작 과정에서부터 뉴스는 객관적인 것이 아니라고? 2020.08.26 송민서 1748
레드벨벳 조이의 티셔츠 한 장이 불러온 네티즌들의 반응 file 2020.08.25 홍지원 1880
코로나19로 인한 재난 문자의 증가..."재난 문자가 재난이에요" 4 file 2020.08.25 송한비 3587
워터파크는 코로나 시기에 안전한가? 1 file 2020.08.24 나주현 1575
분데스리가의 '50+1' 정책, 과연 디딤돌인가? 장애물인가? file 2020.08.24 남상준 2044
지금 당신이 보는 MBTI 결과는 틀렸다? 2 2020.08.24 이유진 1846
'10년만의 챔피언스 리그 4강 진출!', 올랭피크 리옹, '우승 후보' 맨체스터 시티 격파 file 2020.08.24 이은호 1762
9분에 한 골! 바이에른 뮌헨,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바르셀로나에 8-2 대승을 거두다 2020.08.19 이준혁 2410
제1회 ICT 장애인 보조공학기기 공모전 개최 file 2020.08.18 김하진 1890
코로나시대의 예술을 만나다 file 2020.08.18 조수민 1754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을 알고 있나요? 1 file 2020.08.18 박효빈 1624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가 바꾼 영화관의 풍경, 앞으로는? 4 file 2020.08.14 이준표 2543
유튜브 '알고리즘'이란? 6 file 2020.08.11 김상혁 5361
ios14 베타 버전, 먼저 사용해 보니... 1 file 2020.08.10 김승준 2848
매력만점! 베트남어! 3 file 2020.08.04 정진희 2110
코로나지만 워터파크에 갈 수 있다? 5 file 2020.07.28 민아영 4279
한국 KBO에 메이저리거가? file 2020.07.21 신준영 3045
팬들의 간절한 바람, 프로야구 관중 입장 언제쯤 1 file 2020.07.17 오경언 3822
SNS가 만들어내는 청소년 2 2020.07.09 김소연 3283
성격 유형에 따른 MBTI, 나는 어떤 유형일까? 7 file 2020.07.03 윤소영 529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83 Next
/ 83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