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RESPECTIVE MOVE; 비선수 출신의 지도자를 향한 노력

by 12기이지훈기자 posted Feb 03, 2020 Views 31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비선수 출신 지도자2.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2기 이지훈기자]

 

대한민국에는 많은 축구 지도자들이 있다. 대부분의 지도자들은 유소년 엘리트 축구 과정부터 성인 프로팀 등의 선수 경험이 있다. 하지만 최근에 비선수 출신들이 지도자를 희망하는 경우가 많아졌고 비선수 출신의 지도자들도 존재한다.

 

현재 대한민국에 지도자 자격증은 KFA D>AFC C>AFC B>AFC A>AFC P로 이루어져 있다. 각 자격에 따라 지도대상이 다르고 실기와 이론 등 공부하는 것도 다르다. 비선수 출신들은 KFA D부터 시작하여 자격을 취득할 수 있다. 여기서 가장 중요한 점은 비선수 출신이라고 하더라도 축구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야 하고 잘할 수 있어야 한다. , “축구를 잘해야 한다.”라는 조건은 필수이다.

 

당연히 지도자는 축구를 잘 이해하는 것만이 아니라 직접 시범을 보이고 훈련에 함께 참여하여 정확한 교육을 위해 지도를 할 수 있어야 한다. 그렇기에 축구를 하는 능력은 필수조건이다. 현재 지도자를 준비하는 사람들은 다양한 경험을 하고 새로운 시도를 하려고 노력하고 있다.

 

비선수 출신이지만 지도자를 준비하는 이지훈 학생은 인터뷰에서 비선수 출신 지도자라고 하더라도 축구를 잘해야 한다. 축구에 대한 이해도 역시 중요하고 많은 노력을 해야 한다. 선수 출신의 지도자를 준비하는 사람들은 분명히 선수 시절의 훈련과 경기 경험이 있기에 많은 경험을 했고 그 시스템을 잘 이해하고 있을 것이다. 그래서 비선수 출신 선수들은 남들이 가지고 있지 않은 무언가가 필요하다. 그리고 지금부터 그 시스템에 들어가 경험을 하고 다양한 시도를 할 필요가 있다.”라고 말했다.

 

나도 역시 고등학교까지 일반 학생으로 선수 경험을 하지 못했다. 하지만 고등학생 시절부터 축구 지도자, 축구 분석관, 스포츠 캐스터라는 꿈을 가지게 되면서 항상 축구를 보고 분석하며 정말 얕지만 작은 노력을 해왔다. 하지만 이제는 더 다양한 경험과 많은 노력을 해야 한다. K리그 디비전 리그에서 뛰면서 경험을 쌓고, 지도자를 준비하면서 해외에 나가서 스포츠 유학을 해보고 싶다. 축구 분석 레슨이나 여러 세미나 등을 기회가 있다면 들으러 가고 경험할 생각이다.”라고 말했다.

 

나는 여전히 꿈을 꾸고 있고 여전히 고민하고 있다. 나는 행복하다. 내가 하고 싶은 걸 할 수 있다는 것이 감사하다. 사람들이 힘들다고 얘기한다. 분명히 힘들 것이다. 그렇지만 나는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비선수 출신이 지도자가 되기 위해 많은 노력하는 사람들이 많다. 앞으로 비선수 출신의 지도자가 한국 축구에서 또 다른 발전을 가져올 수 있다고 예상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2기 이지훈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이뤄낸 보람 file 2020.02.17 박효빈 277
유전자 조작이 낳은 계급사회 file 2020.02.17 조윤혜 838
캄보디아의 아픈 기억, 킬링필드(Killing Fields) file 2020.02.14 윤하은 276
새 학년을 즐겁게 보내게 해 주는 새 학기 필수 아이템 file 2020.02.12 박서현 699
유명 브랜드 신발이 하롱 야시장에서는 만원? 1 file 2020.02.10 홍세은 311
빙판 위의 호랑이, 팀 '아이스타이거즈' file 2020.02.06 김민결 984
독특한 향기의 문화를 담은 중남미문화원 file 2020.02.04 맹호 313
한계를 이겨내고 싶다; 축구선수 권윤수 file 2020.02.04 이지훈 419
RESPECTIVE MOVE; 비선수 출신의 지도자를 향한 노력 file 2020.02.03 이지훈 315
안산 시민이라면 무조건 받아야 하는 것? '다온' 1 file 2020.01.31 이도현 340
인물사진 잘 찍는 방법에 관한 3가지 TIP! file 2020.01.30 심재훈 698
신안 천사섬 1004만송이 애기동백꽃의 대향연 '애기동백꽃 축제' file 2020.01.29 조햇살 1287
IMUN 그 대망의 시작 file 2020.01.28 엄세연 324
대통령의 숨결이 느껴지는 곳, 대통령기록관 2020.01.28 이다원 310
몽골, 이토록 아름다운데 한 번쯤은 가봐야 하지 않겠어? 2 2020.01.22 조하은 801
I'M A PLAYER; 축구 선수 이승훈 2 file 2020.01.15 이지훈 962
우리는 필드 위에 있다; 한국 축구 유소년 선수 file 2020.01.15 이지훈 767
베트남 사파를 아시나요? file 2020.01.14 정다솜 664
세계에서 가장 큰 옥상정원이 국내에 있다고? 1 2020.01.13 이다원 478
'제12회 칠갑산얼음분수축제'가 열린 알프스마을 2020.01.06 이다원 722
'노원구 청년정책 타운홀미팅', 청년의 목소리에 귀기울이다 2020.01.06 이신혜 898
10대들이 받고 싶어 하는 선물은? file 2020.01.03 이채희 1247
사람을 이해하는 하나의 방법, MBTI 1 file 2020.01.03 조은비 2137
2019 김포시 청소년 다정다감 & 진로 동아리 축제, 청소년들의 화합의 장 file 2020.01.02 박효빈 575
2019년 마지막 부여군청소년어울림마당이 열리다 2019.12.31 이채은 487
『제2회 환경을 생각하는 과학/공학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작 발표 file 2019.12.30 고서영 628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가게 file 2019.12.30 남진희 498
아이비리그 수준의 국제 대회, 예일 모의유엔 2019 file 2019.12.30 김수진 889
사랑의열매 나눔공모전 시상식 개최 file 2019.12.27 정수민 476
겨울밤이 아름다운 ‘광양 느랭이골 빛축제‘ 1 file 2019.12.23 조햇살 2238
안 그래도 똑똑한 AI, 더 똑똑해졌다고? file 2019.12.19 권민서 561
뭐? 게임을 깔지 않아도 플레이 할 수 있다고? 1 file 2019.12.11 김채운 1349
영화관이 영화를 선택해준다고? 7 file 2019.12.03 정예람 3692
뉴턴, 오일러와 함께하는 NEW 대구수학페스티벌 file 2019.11.28 강승현 950
단풍에는 어떤 과학적 원리가? 2 file 2019.11.27 이채원 957
"부모 면접을 시작하겠습니다." 페인트, 이희영 작가를 만나다 1 file 2019.11.27 하늘 1422
제17회 대한민국청소년영상대전 시상식 file 2019.11.26 정민규 1436
별과 함께 빛난 학생들의 열정, 제13회 전국학생천체관측대회 file 2019.11.25 윤혜림 872
우파루파, 키워도 되나요? 1 file 2019.11.25 정수민 1122
산과 염기 file 2019.11.25 김유민 925
올해의 마지막 청소년어울림마당! 1 file 2019.11.25 심재훈 942
하교 후, 갈 곳 없는 학생들을 위한 '청소년 이동 상담실' file 2019.11.25 어율 891
여수 밤바다를 수놓은 '2019 여수 밤바다 불꽃축제' file 2019.11.25 조햇살 1729
천진 모의유엔 2019 file 2019.11.22 김수진 1473
잊어서는 안 될 기억, 서대문형무소 file 2019.11.18 서지수 1561
당신의 도시를 밝혀줄 '2019 서울빛초롱축제' file 2019.11.14 정다운 2542
2019 삼성행복대상, 학생부문 5인 시상...“효행과 봉사 실천했어요” file 2019.11.08 디지털이슈팀 2096
2019 김포 융합체험 한마당, 융합을 넘어 꿈 이룸을 향한 발돋움 file 2019.11.05 박효빈 124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2 Next
/ 72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