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베트남 사파를 아시나요?

by 12기정다솜기자 posted Jan 14, 2020 Views 65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KakaoTalk_20200112_234013836.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2기 정다솜기자]


사파(Sa Pa)는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서 350km 정도 떨어진 곳인 고산 지대에 위치하고 있는 산악 마을이다. 독특한 산속 풍경을 트래킹하기 위해 혹은 사파의 소수 민족들의 삶을 알아보기 위해 많은 관광객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고 있다. 그 중 사파에서 가장 유명한 관광코스로 손꼽히는 '판시판산'에 대해 소개해 보려고 한다. 판시판산(Phan Xi Păng)은 해발 3,143m에 달하며 베트남 뿐만 아니라 인도차이나 반도 중에서도 가장 높은 산이다. 판시판산 정상에 올라가면 아래의 아름다운 정경이 펼쳐진다. 


가격표.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2기 정다솜기자]


위 사진은 판시판산에 가는 케이블카와 모노레일의 2020년 기준으로 새로 바뀐 이용요금이다. 판시판산의 정상에 가는 법은 꽤 복잡하다. 일단, 케이블카를 탈 수 있는 판시판 정류장에 가기 위해서는 택시를 타고 가거나 사파스테이션에서 모노레일을 타고 갈 수 있다. 그 후, 판시판 정류장에서 케이블카를 타고 올라갈 수 있다. 이 케이블 카는 최장 길이의 케이블 카로 기네스북에도 등재되어 있고 약 25분이 소요된다. 정상에 올라가고 싶은 사람은 계단을 통해 걸어가거나 또 다른 모노레일을 타는 두 가지의 선택권이 있다. 정상을 올라가는 길목마다 불상도 볼 수 있으니 내려올 때는 걷는 것을 추천한다. 


프레젠테이션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2기 정다솜기자]


위 사진에서 볼 수 있듯이 케이블카를 타고 가면서 사파의 특징인 계단식 논의 장엄한 관경을 볼 수 있다. 하지만 '안개 속의 마을'이라고 불릴 만큼 사파 특유의 날씨 탓에 안개가 자주 끼어 경치를 볼 수 없는 날이 많다. 따라서 여행을 가기 전, 미리 날씨를 찾아보는 것을 권유한다. 또한, 사파의 날씨는 하노이와 같은 다른 베트남 지역보다 쌀쌀하기 때문에 두꺼운 옷이나 긴소매 옷을 여벌로 챙겨가면 더욱 좋은 여행이 될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2기 정다솜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이뤄낸 보람 file 2020.02.17 박효빈 267
유전자 조작이 낳은 계급사회 file 2020.02.17 조윤혜 136
캄보디아의 아픈 기억, 킬링필드(Killing Fields) file 2020.02.14 윤하은 267
새 학년을 즐겁게 보내게 해 주는 새 학기 필수 아이템 file 2020.02.12 박서현 499
유명 브랜드 신발이 하롱 야시장에서는 만원? 1 file 2020.02.10 홍세은 306
빙판 위의 호랑이, 팀 '아이스타이거즈' file 2020.02.06 김민결 970
독특한 향기의 문화를 담은 중남미문화원 file 2020.02.04 맹호 308
한계를 이겨내고 싶다; 축구선수 권윤수 file 2020.02.04 이지훈 416
RESPECTIVE MOVE; 비선수 출신의 지도자를 향한 노력 file 2020.02.03 이지훈 311
안산 시민이라면 무조건 받아야 하는 것? '다온' 1 file 2020.01.31 이도현 337
인물사진 잘 찍는 방법에 관한 3가지 TIP! file 2020.01.30 심재훈 690
신안 천사섬 1004만송이 애기동백꽃의 대향연 '애기동백꽃 축제' file 2020.01.29 조햇살 1260
IMUN 그 대망의 시작 file 2020.01.28 엄세연 319
대통령의 숨결이 느껴지는 곳, 대통령기록관 2020.01.28 이다원 300
몽골, 이토록 아름다운데 한 번쯤은 가봐야 하지 않겠어? 2 2020.01.22 조하은 790
I'M A PLAYER; 축구 선수 이승훈 2 file 2020.01.15 이지훈 955
우리는 필드 위에 있다; 한국 축구 유소년 선수 file 2020.01.15 이지훈 762
베트남 사파를 아시나요? file 2020.01.14 정다솜 659
세계에서 가장 큰 옥상정원이 국내에 있다고? 1 2020.01.13 이다원 477
'제12회 칠갑산얼음분수축제'가 열린 알프스마을 2020.01.06 이다원 714
'노원구 청년정책 타운홀미팅', 청년의 목소리에 귀기울이다 2020.01.06 이신혜 884
10대들이 받고 싶어 하는 선물은? file 2020.01.03 이채희 1239
사람을 이해하는 하나의 방법, MBTI 1 file 2020.01.03 조은비 2119
2019 김포시 청소년 다정다감 & 진로 동아리 축제, 청소년들의 화합의 장 file 2020.01.02 박효빈 572
2019년 마지막 부여군청소년어울림마당이 열리다 2019.12.31 이채은 485
『제2회 환경을 생각하는 과학/공학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작 발표 file 2019.12.30 고서영 626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가게 file 2019.12.30 남진희 495
아이비리그 수준의 국제 대회, 예일 모의유엔 2019 file 2019.12.30 김수진 888
사랑의열매 나눔공모전 시상식 개최 file 2019.12.27 정수민 473
겨울밤이 아름다운 ‘광양 느랭이골 빛축제‘ 1 file 2019.12.23 조햇살 2221
안 그래도 똑똑한 AI, 더 똑똑해졌다고? file 2019.12.19 권민서 561
뭐? 게임을 깔지 않아도 플레이 할 수 있다고? 1 file 2019.12.11 김채운 1346
영화관이 영화를 선택해준다고? 7 file 2019.12.03 정예람 3686
뉴턴, 오일러와 함께하는 NEW 대구수학페스티벌 file 2019.11.28 강승현 946
단풍에는 어떤 과학적 원리가? 2 file 2019.11.27 이채원 956
"부모 면접을 시작하겠습니다." 페인트, 이희영 작가를 만나다 1 file 2019.11.27 하늘 1416
제17회 대한민국청소년영상대전 시상식 file 2019.11.26 정민규 1433
별과 함께 빛난 학생들의 열정, 제13회 전국학생천체관측대회 file 2019.11.25 윤혜림 871
우파루파, 키워도 되나요? 1 file 2019.11.25 정수민 1117
산과 염기 file 2019.11.25 김유민 923
올해의 마지막 청소년어울림마당! 1 file 2019.11.25 심재훈 935
하교 후, 갈 곳 없는 학생들을 위한 '청소년 이동 상담실' file 2019.11.25 어율 890
여수 밤바다를 수놓은 '2019 여수 밤바다 불꽃축제' file 2019.11.25 조햇살 1725
천진 모의유엔 2019 file 2019.11.22 김수진 1469
잊어서는 안 될 기억, 서대문형무소 file 2019.11.18 서지수 1557
당신의 도시를 밝혀줄 '2019 서울빛초롱축제' file 2019.11.14 정다운 2532
2019 삼성행복대상, 학생부문 5인 시상...“효행과 봉사 실천했어요” file 2019.11.08 디지털이슈팀 2083
2019 김포 융합체험 한마당, 융합을 넘어 꿈 이룸을 향한 발돋움 file 2019.11.05 박효빈 124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2 Next
/ 72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