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영화관이 영화를 선택해준다고?

by 12기정예람기자 posted Dec 03, 2019 Views 226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1.JP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2기 정예람기자]

 

  만약 영화관에 갔더니 영화관에서 “A 군은 A 영화를 보시고 B양은 B 영화를 보세요.”라고 정해준다면 누가 영화관에 가고 싶다고 할까본래 영화관의 의미는 관객이 미리 녹화되고 편집된 영상을 보여주는 공공시설이다지금 영화관은 옛날과 다르게 한 영화관 시설에서 다양한 영화를 관람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그러나 한 편의 영화가 여러 스크린을 독점하는 ‘스크린 독점이 발생해 많은 상영관을 통해 한 시설에서 다양한 영화를 볼 수 있다는 장점이 그만 ‘스크린 독점으로 인해 소비자의 선택권의 범위가 줄어들었다.


  요즘 영화들도 ‘금수저 영화 ‘흙수저 영화로 나누어진다규모 있는 배급사가 후광효과를 발휘해 준다면 ‘금수저 영화’ 그렇지 못하다면 ‘흙수저 영화라고 불린다그렇다면 배급사가 어떤 일을 하고 후광효과를 발휘하는지 한번 알아보자제작사와 상영하는 극장 사이에서 유통을 맡는 역할을 하고 투자를 유치 또 홍보하며 판권을 관리하고 극장과 스크린 수 조율하여 제작사보다 배급사가 흥행에 큰 역할을 하는 것이다그렇다면 요즘 영화시장도 ‘스크린 독점이 있는지 자료를 조사해 본 결과는 매우 충격적이었다.

위 데이터를 한눈에 알아볼 수 있는 것처럼 영화의 스크린 독점은 매우 크다영화관 가면 반 이상은 A 영화를 상영하고 있다는 얘기다이런 구조는 소비자가 원하는 다른 영화 상영작은 영화 발전 등에 큰 방해 요소가 되고 있다그러나 대책이 없는 것은 아니다그 대책에 대해 알아보자.


0.JP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2기 정예람기자]

  

  현재 가장 주목받는 대책은 스크린 상한제이다말 그대로 관객이 몰리는 주요 시간대에 특정 영화의 상영관 스크린 수를 제한하는 제도다다만 “정부는 지금껏 스크린 상한제 도입을 추진하려고 노력하고 있으나 국회에는 많은 법안이 산적되어 있어서 추진까지는 시간이 필요하다라는 것이 문화체육관광부의 입장이다그러나 이 제도의 필요성은 매우 주목받고 있다한 관객은 “한 개의 흥행하는 영화를 보면 2주에서 3주는 영화관에 안 가요계속 그 영화만 등 떠밀 듯이 편한 시간에 배정하고 흥행해도 스크린 독점하면 관객은 볼만한 영화가 없어요.” 또 다른 의견은 “이 영화를 보려고 8개월을 기다렸어요근데 다른 영화 한 편이 여러 상영관에서 상영하고 제가 정작 보고 싶은 영화는 조조나 야간 상영으로 볼 수 있다고 하네요.”라고 말했다배급사의 의지로 밀어주는 영화 말고 관객이 선택해 볼 수 있는 영화를 원한다는 것이다유해하고 자극적인 영화가 아닌 의미 있고 공감적인 영화를 관객들은 원하고 있다양산형 영화 같은 영화가 아닌 다양하면서 창의적이고 신선한 소재를 찾고 있다이처럼 공정한 경쟁을 위해서 배급사와 영화관이 밀어주는 영화를 보는 체재가 아닌 관객이 원하고 관객이 희망하는 영화를 상영해야 한다고 관객들은 말한다. ‘스크린 독점은 매번 나오는 얘기이지만 정작 그에 맞은 발 빠른 대처는 부족하다는 것에 대해서는 항상 밑천이 드러나지만 대처하지 않는 정부의 책임이 크다빠른 ‘스크린 독점에 대한 해결책을 관객들은 원하고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정치부=12기 정예람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4390
뭐? 게임을 깔지 않아도 플레이 할 수 있다고? file 2019.12.11 김채운 350
영화관이 영화를 선택해준다고? file 2019.12.03 정예람 2260
뉴턴, 오일러와 함께하는 NEW 대구수학페스티벌 file 2019.11.28 강승현 386
단풍에는 어떤 과학적 원리가? 2 file 2019.11.27 이채원 422
"부모 면접을 시작하겠습니다." 페인트, 이희영 작가를 만나다 file 2019.11.27 하늘 561
제17회 대한민국청소년영상대전 시상식 file 2019.11.26 정민규 505
별과 함께 빛난 학생들의 열정, 제13회 전국학생천체관측대회 file 2019.11.25 윤혜림 353
우파루파, 키워도 되나요? 1 file 2019.11.25 정수민 440
산과 염기 file 2019.11.25 김유민 440
올해의 마지막 청소년어울림마당! 1 file 2019.11.25 심재훈 337
하교 후, 갈 곳 없는 학생들을 위한 '청소년 이동 상담실' file 2019.11.25 어율 379
여수 밤바다를 수놓은 '2019 여수 밤바다 불꽃축제' file 2019.11.25 조햇살 688
천진 모의유엔 2019 file 2019.11.22 김수진 592
잊어서는 안 될 기억, 서대문형무소 file 2019.11.18 서지수 911
당신의 도시를 밝혀줄 '2019 서울빛초롱축제' file 2019.11.14 정다운 1799
2019 삼성행복대상, 학생부문 5인 시상...“효행과 봉사 실천했어요” file 2019.11.08 디지털이슈팀 1349
2019 김포 융합체험 한마당, 융합을 넘어 꿈 이룸을 향한 발돋움 file 2019.11.05 박효빈 616
좋은 뜻 함께 모아, K-BIZ 바자회 file 2019.11.04 정다솜 509
제100회 전국체전, 꿈을 향해 앞으로 나아가다 file 2019.11.01 최아영 521
수학으로 놀자! '2019 부산수학축제' 1 file 2019.11.01 김민정 661
Trick or Botanic! 서울식물원에서 만난 핼러윈 4 file 2019.11.01 정다운 2689
담양군 청소년 문화의집의 학습동아리 S·C·P 운영 file 2019.10.30 조미혜 837
제3회 배곧꿈여울축제 file 2019.10.29 심재훈 705
우리가 직접 부모를 고르는 시대, ‘페인트’ 1 file 2019.10.29 송이림 655
2019년 국내 여행은 순천으로! file 2019.10.28 박수민 495
수포자도 놀러오세요, 제11회 전북수학체험한마당 1 file 2019.10.28 임세은 740
격하게 반응하라 이것은 수학인가? 놀이인가? <제4회 강원수학나눔축제> 1 file 2019.10.25 강민지 1583
자도 자도 피곤한 당신, 수면 주기를 확인하라? file 2019.10.25 이선우 788
100만 명이 다녀간 ‘2019 장성 황룡강 노란꽃잔치’ file 2019.10.25 조햇살 1269
환경을 생각하는 텀블러, 리유저블 텀블러 2 file 2019.10.24 박효빈 1011
2019 WRO KOREA 1 file 2019.10.23 이현진 474
과학의 관점을 바꿔주는 제16회 수원정보과학축제에 다녀오다 1 file 2019.10.23 유석훈 913
감정, 너 어디서 왔니? 3 file 2019.10.16 윤지현 976
세계의 문화를 품다 '2019 이태원 지구촌 축제' 3 file 2019.10.16 정다운 1561
한국중등축구연맹회장배 겸 경상북도지사배 국제축구대회 성료. 유소년의 미래를 여는 기회 file 2019.10.10 이지훈 1245
풍성한 거리예술축제 '2019 목포 세계마당 페스티벌' 3 file 2019.10.02 조햇살 1724
‘2019 삼성행복대상’ 수상자 발표..김보은 학생 등 청소년 5명 수상 file 2019.10.02 디지털이슈팀 1342
어서와! 이런 홍보단은 처음이지? 2019.10.02 김지은 1446
또 하나의 가족 2019.09.30 이지환 654
'오늘 엄마가 죽었다. 아니, 어쩌면 어제. 모르겠다.' 2 file 2019.09.30 김민경 1510
문화로 인한 갈등 그리고 공존 file 2019.09.30 이승환 765
우비 입은 소녀상, 제1399차 수요집회 file 2019.09.27 유채린 672
하나 되어 울리는 우리들의 마음, '제41회 고등학교 합창발표회' file 2019.09.27 김지우 1449
신인 작가들의 날갯짓, '젊은 작가상' file 2019.09.27 김사랑 675
전국이 다 암전! 저녁 9시가 되면 다 불을 끄세요 file 2019.09.26 윤다인 758
가을, 청년들의 고민을 마음껏 비우는 시간 file 2019.09.25 김윤 862
송도, 유튜버들의 집합소가 되다 file 2019.09.23 김민진 1430
베트남의 스타벅스, 콩카페 file 2019.09.23 정다솜 142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