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호모포비아'라는 단어가 존재하는 세상

by 8기김유진기자A posted Nov 14, 2018 Views 164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9bfb0496ee71bb341ae413c7c91e3014.pn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김유진기자]


‘호모포비아’라는 단어는 사전에는 동성애 공포, 동성애 혐오라고 실려 있다. 요즘 동성애에 관련된 문제는 사회적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최근 상영되고 있는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와 ‘완벽한 타인’에서도 동성애 문제를 다룬다. 차이가 있다면 ‘보헤미안 랩소디’는 주인공을 통해 동성애를 더욱더 자연스럽고 거부감 없게 다뤘다면 ‘완벽한 타인’은 동성애를 혐오하는 자들을 비판하고 그들이 반성할 수 있는 계기를 준다. 

 혹시 성차별, 인종차별 혹은 성적 차별, 지위 차별 등을 당해본 적이 있다면 이런 차별이 타당하지 않다는 것을 모든 사람은 인지하고 있을 것이다. 또한 자신이 당한다면 화가 나거나 억울하고 눈물이 날 것이다. 그렇지만 동성애자들은 이런 차별을 당연하다는 듯이 당하고 있다. 
 
 대한민국에서는 유교 사상과 기독교, 불교 가치관에 입각한 동성애자 혐오와 공포, 거부감 등이 존재해 왔다. 커밍아웃을 한 사람 중 사회적 인식에 상처받아 자살한 경우도 기사로 자주 접해온다. 또한 동성애가 정신병이며 고쳐야 하는 질병이라고 표현하는 사람도 대다수이다. 동성애는 찬성, 반대로 평가될 일이 아니다. 



 에이즈(HIV/AIDS)는 동성애 병이 아닌 단지 성병이다. 동성애자이든, 양성애자이든, 이성애자이든 에이즈 전파는 에이즈 바이러스를 지닌 보균자와 콘돔을 사용하지 않는 등 안전하지 않은 방식으로 성관계를 가질 때 이루어질 가능성이 있는 것이다. 다시 말해 에이즈 바이러스를 가진 이와 성관계를 한다고 해서 모두가 에이즈에 걸리는 것은 아니다. 또한 의학적인 의견으로 동성애는 에이즈라는 몰상식적인 말은 사라져야 한다고 하며, 동성의 성관계보다 이성의 성관계에서 에이즈가 발병할 확률이 수치로 더 높게 나왔다.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에서 프레디 머큐리가 양성애자이고, 에이즈로 사망한 것으로 나와 에이즈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들은 동성 간의 성관계는 무조건 에이즈 감염자가 될 것이라고 착각할 수 있다. 이 영화뿐만 아니라 주변에서 에이즈에 대한 지식을 잘못 접한 경우에도 착각이 발생할 수 있다. 


 국내 헌법에서는 동성혼을 금지하고 있다. 헌법 제36조 1항을 보면 ‘혼인과 가족생활은 개인의 존엄과 양성의 평등을 기초로 성립하고 유지되어야 하며, 국가는 이를 보장한다’고 되어 있다.



 연애는 반드시 여성과 남성, 남성과 여성만이 해야 한다고 할 수 없을 것이다. 사랑하는 사람이 해야 하는 것이 아닐까. 마지막으로, 이 기사를 접한 사람 중 양성애자 혹은 동성애자일 수 있다. 그래서 사실을 밝히는 것이 두려운 사람들에게 전한다. 당신은 소중하고 아름답고 누군가에게 가장 사랑스러운 사람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정치부=8기 김유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8기윤지원기자 2018.11.14 23:57
    자신이 사랑하는 사람, 그리고 사랑하고 있는 사람을 다른 사람들의 시선과 편견 때문에 숨겨야 하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어요. 특히 기사 마지막 줄 '당신은 소중하고 아름답고 누군가에게 가장 사랑스러운 사람이다.'라는 문장이 마음에 쏙들어요. 기사 잘 보고 갑니다.
  • ?
    11기하예원기자 2018.11.20 00:55
    차별과 선입견이 너무나도 정당화되어버린 세상에서 고통받는 성소수자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보게 되는 기사였어요. 좋은 기사 잘 봤습니다 !!
  • ?
    9기김지연기자 2018.11.24 12:08
    사람들이 에이즈=동성애 병 이라는 생각을 없애고 동성애자뿐만 아니라 퀴어들이 마음 편히 사는 대한민국이 꼭 왔으면 좋겠어요! 따뜻한 기사 잘 봤습니다
  • ?
    9기이수민기자A 2018.11.25 16:41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9기이수민기자A 2018.11.25 16:41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32879
없는 게 없다. “자동판매기의 진화” 1 file 2018.11.22 김다경 1328
날아라 국제고 꿈꾸라 국제고인, 전국 국제고 연합 학술제: WELCOME TO GGHS file 2018.11.22 윤수빈 1076
주거빈곤에 대한 더 많은 관심을 위해서! file 2018.11.22 이은서 1046
한국은 지금 '젠트리피케이션' 몸살 중 file 2018.11.21 박태준 892
석오 이동녕 선생, 그 발길을 따라서 file 2018.11.21 김단아 869
중국에서 AI 앵커, 교사 등장...'미래 인간의 직업은 사라지나?' file 2018.11.21 한민서 1236
트와이스의 3년, 이제 변화구를 던질 차례 1 file 2018.11.20 이수민 1614
지구를 과학관 안에 담다 file 2018.11.16 백광렬 1203
카이스트가 해냈다! 이제 집에서 신경치료 하자! file 2018.11.16 백광렬 1543
남북 교류의 장, '제5회 아리스포츠컵 국제유소년(U-15) 축구대회' 폐막 file 2018.11.16 이휘 958
'호모포비아'라는 단어가 존재하는 세상 5 file 2018.11.14 김유진 1641
전국 국제고 연합 학술제, 축제의 장이 열리다 3 file 2018.11.13 김현아 2718
다문화의 재능을 살려... 다문화 학생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 열리다 1 2018.11.13 조정원 1007
2018년도 10월달에 열린 제3회 충북과학교육축제에 가다! file 2018.11.12 조서현 1014
3D 펜을 체험해보다 2 file 2018.11.12 손준서 1758
소프트웨어, 체험하면서 배워요! '2018 광주SW 체험축전' file 2018.11.12 손민경 1940
신리성지에 가다 file 2018.11.12 전서진 965
첫 '남녀부 분리 운영'의 V-리그, 무엇이 달라졌을까 1 file 2018.11.12 김하은 1767
별들의 축제,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개막식 1 file 2018.11.09 김민정 1497
강북구청의 역사를 위한 노력 file 2018.11.09 한승민 1137
그 사태를 겪은 사람들은 덜 서러워야 눈물이 나온다고 말한다 2018.11.09 하예원 1079
독도, 세종실록지리지 50쪽에는 없다 3 file 2018.11.09 박상연 2219
삼성생명공익재단, 2018 삼성행복대상 시상식 개최...청소년 분야 5명 수상 file 2018.11.08 디지털이슈팀 2229
E스포츠 최대 축제, 롤드컵 결승 인천서 성황리에 개최 2018.11.08 김창훈 1679
[KS특집 1. SK와이번스] 6년 만의 한국시리즈, 8년 만의 우승 이끌 수 있을까 1 file 2018.11.07 정승호 947
태조어진을 봉안한 국내 유일의 박물관, 어진박물관 file 2018.11.07 김보선 1163
세상 밖을 볼 수 있는 마음, 박범신 작가를 만나다 file 2018.11.06 김다영 1267
생명을 살리는 치안드론 file 2018.11.05 손준서 974
청소년을 위한 정책, 청소년이 만들어나가다 2018.11.05 김성백 1090
중앙고의 수학여행으로 알아보는, Vietnam 1 file 2018.11.05 권오현 2502
학생독립운동기념일 ‘함께 만든 대한민국, 함께 만들 대한민국’ file 2018.11.02 오수환 1198
소프트웨어, 체험하면서 배워요! '2018 광주SW 체험축전' file 2018.11.02 손민경 1090
전주하면 비빔! 전주비빔밥축제에 가다 1 file 2018.11.02 김수인 983
2018 부산국제음식박람회, 성황리에 폐막 file 2018.11.02 김도경 936
차준환, 남자 피겨의 역사를 새로 쓰다 file 2018.11.01 정재근 1205
국화꽃 만발한 함평 ‘대한민국 국향대전’ file 2018.10.30 조햇살 2054
자장면?짜장면! 짜장면의역사를 알아보자! <짜장면박물관> 2018.10.29 심화영 1274
부산에서 열린 <제15회 부산국제음식박람회> file 2018.10.29 이수영 796
복세편살~ 신조어에 대해 알아보자! 2 file 2018.10.29 현주희 1251
전북 현대 모터스 6번째 우승의 별을 달아라! file 2018.10.29 김수인 866
'서울의 끝을 예술로 채우다' 북서울 아트 페어 file 2018.10.29 장민주 840
다채로운 과학체험의 향연, 제41회 사이언스데이 file 2018.10.26 명소윤 899
전북 현대, 조기 우승 후 마음 편한 스플릿 경기 file 2018.10.26 박상은 917
[베스트셀러 추천 도서] 국내 베스트셀러 1위, ‘돌이킬 수 없는 약속’ 2 file 2018.10.26 정하현 1507
드론과 우리의 삶 file 2018.10.25 박솔희 951
종교, 얼마나 알고 있나요? 2 2018.10.25 전서진 1135
제주 감귤박물관에서 '귤빛 추억'을 만들다 file 2018.10.25 김다연 135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9 Next
/ 6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