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공룡 대멸종, 그 원인은 무엇일까?

by 6기최수영기자 posted Jun 21, 2018 Views 3977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a050ef83b45169a134178d510a7a222b.PN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최수영기자]

최근 <쥬라기 월드폴른 킹덤>이 개봉하여 극장가에서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다. <쥬라기 월드>에서는 호박에서 생물의 DNA를 추출한 후 멸종한 공룡을 다시 지구에 등장하게 한다이번 영화에서는 화산 폭발로 인해 한 섬에 모여 살던 공룡이 모두 죽게 될 것 같아 공룡 애호가들이 이들을 구출하는 내용을 다루고 있다이 영화에서 공룡에게 멸종의 위협을 주었던 요인은 바로 화산’, 즉 자연재해이다공룡이란 중생대 쥐라기와 백악기에 걸쳐 번성하였던 거대한 파충류를 통틀어 이르는 말이다약 1억 5천 만 년간 중생대를 주름잡았던 지구의 주인공룡이 멸종한 원인은 과연 무엇일까?

 지질시대 중 최소 11번의 생물의 멸종이 일어났고이 중 대멸종은 5번이었다약 6,500만 년 전중생대 백악기 말과 신생대 경계의 대멸종시기에 공룡이 멸종했다우리는 이를 백악기와 신생대 제3기의 약자를 따서 K/T 멸종 혹은 K/T 경계 멸종사건이라고 부른다과학자들은 공룡 대멸종의 원인에 대해 다양한 가설을 제시하고 있다하지만 이는 어디까지나 가설일 뿐확실한 이론은 아니다고생물학자들이 주장하고 있는 공룡 대멸종의 원인에는 운석 충돌기후 변화, 화산 활동, 생존 경쟁, 해수면의 변화 이 있다.

 

운석 충돌설

 운석 충돌설은 설득력 있다고 판단되는 가설 중의 하나이다백악기 말 거대한 운석이 지구에 충돌하여 급격한 속도로 환경이 변하였다수십억 톤의 먼지가 대기 중으로 방출되었고그 영향으로 먼지와 연기에 빛이 차단되었다결국 수개월 동안 빛이 지면에 도달하지 못했고암흑기는 계속되었다이 기간 동안 식물의 씨와 뿌리는 남아있었지만 그들의 생장이 멈추게 되었고결국 식물의 감소로 인해 많은 초식 공룡들이 굶주려 죽게 되었다이로 인해 초식 공룡을 먹는 육식 공룡의 수 역시 줄어들게 된 것이다빛이 차단된 암흑기는 6 ~ 12개월 정도 지속되었고이때 지구의 기온은 영하 상태였다이런 상황 속에서 살아남은 생물은 몸집이 작은 조류나 푸르가토리우스 같은 포유류일 것이다이들은 식물의 씨열매 등을 섭취함으로써 생존했지만몸집이 큰 대형 공룡들은 이러한 환경 속에 그대로 노출되었기에 결국 멸종하게 된 것이라고 보는 것이 운석 충돌설이다.

 운석 충돌설을 뒷받침해주는 증거는 바로 이리듐이다중생대와 신생대의 경계층에서 이리듐의 함량이 급격히 많아진다는 것은 그 시기에 지구 지각에 비해 약 1만 배나 많은 이리듐이 포함된 운석이 떨어졌다는 것이다또 유리질 알갱이가 발견되었는데 이는 운석 충돌에 의해 형성되는 것이고석영 알갱이에 긁힌 자국은 운석 충돌이나 핵폭발이 일어날 때 생기는 모습과 같다.

 운석 충돌설이 사실이라는 가정하에 어떤 일이 있었을지 예측해보자우선 폭이 약 10km인 거대한 소행성이 시속 32,000km로 지구로 날아와서 유카탄반도 앞바다에 떨어졌다고 가정하자이때 소행성과 충돌 부근 지표면의 물과 암석은 즉시 기화하게 된다이는 충격파를 발생시키고수많은 동물들을 몰살시킨다그 후지구 전역으로 진도 13의 강진이 전달되고초대형 쓰나미도 발생한다하늘에서는 불덩어리가 떨어져 내리게 되고이들은 산불을 일으킨다이는 지구 표면 온도를 급속도로 높이고수많은 동물들이 불에 타서 죽게 된다폭풍이 일게 된다먹구름은 재와 황산 등의 독성 화학물질을 품고 있고산성비는 동물들의 피부를 타게 하고바다를 오염시킨다식물의 양이 줄어들어 초식동물의 개체 수도 줄어들고결국 육식 공룡도 굶주림 끝에 멸종하게 된다결국 소행성이 충돌하고 지구 생명체의 약 70%가 멸종하게 된다.


추위설

 추위설은 말 그대로 공룡들이 추위에 적응하지 못하여 멸종하게 되었다는 가설이다백악기 말지구의 기온이 지속적으로 하강하여 공룡이 생존하기에는 너무 추웠다이들은 몸집이 커 동굴 등의 피난처에서 추위를 피할 수 없었고체온을 높여줄 만한 털도 없었다결국 이는 공룡의 자손 번식에도 영향을 미쳐 평상시의 온도가 아닐 때 태어나는 새끼들은 모두 하나의 성별만 가지고 태어나게 된다는 가설이다결국 지구의 기온이 낮아짐으로써 공룡의 새끼들이 전부 동일한 성을 가지고 태어나게 되어 번식을 하지 못해 멸종한 것이라는 주장이다하지만 중생대에는 공룡이 멸종할 정도로는 추워지지 않았고게다가 깃털이 있는 공룡이 발견됨으로써 추위설은 그 설득력을 잃게 되었다.


화산 활동설

 이 가설은 말 그대로 화산 활동으로 인해 공룡들이 멸종하게 되었다는 가설이다백악기에 화산들이 활발하게 활동하였기 때문이라는 것이다화산 활동 시 화산재 등의 화산 쇄설물들이 대기권을 막음으로써 태양으로부터 오는 빛이 지표면에 도달하지 못하고 결국 식물들이 죽게 된다식물이 죽으면 초식 동물 또한 먹이가 부족하여 굶어 죽게 되고결국 먹이 사슬 구조가 깨지면서 생태계가 혼란스러워져 멸종이 일어날 수도 있다화산 활동설은 자연환경에 따른 생태계 구조의 파괴로 인해 공룡이 굶어 죽는다는 맥락으로 봤을 때 운석 충돌설과 유사한 면이 있다.

 

생존 경쟁설

 생존 경쟁설은 공룡이 포유류와의 먹이 경쟁에서 지게 되어 생존이 불가능하게 되었을 것이라고 생각하는 가설이다공룡의 뇌가 매우 작아 영리하지 않고몸이 커서 동작이 느리며변온동물이기 때문에 추워지면 얼어 죽을 수밖에 없다고 생각한 반면에포유류는 뇌가 커서 영리하고날렵하기 때문에 사냥을 잘하며몸에는 털이 있어서 추위에도 버틸 수 있었다고 생각했다하지만 최근 연구 결과공룡들은 용각류 등을 제외하고는 대부분 민첩했다는 사실이 밝혀졌고벨로키랍토르데이노니쿠스 등의 수각류의 화석에서 깃털의 흔적이 발견됨으로써 생존 경쟁설은 설득력을 상실하였다.

 

 위의 여러 가설들이 종합적으로 연관되어 공룡 대멸종이 발생했을 것으로 추측하였다과연 공룡 대멸종의 실제 원인은 무엇일까오늘날 가장 보편적으로 인정받는 가설은 운석 충돌설임이 분명하지만더 확실한 가설이 등장하여 가설이 아닌 진실로 인정받을지는 그 누구도 모른다어쩌면 공룡의 이런 신비로움그리고 이들이 살았던 미지의 세계가 많은 사람들이 공룡에 대해 끊임없이 관심을 가지는 이유가 아닐까공룡을 좋아하는 사람으로서 이에 관한 다양한 연구가 계속되기를 바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6기 최수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진화는 항상 위기로 바뀐다. [쥬라기 월드:폴른 킹덤] file 2018.07.04 최아령 2896
중국 상하이에서 MWC Shanghai 2018 개최 file 2018.07.02 전병규 3796
<탐정 : 리턴즈>, 탐정이 시리즈가 되어 돌아오다! 2 file 2018.07.02 나인우 3652
세계사, 아는 척 하고 싶다면? file 2018.06.28 박채윤 4114
투타 균형 류중일의 LG, 안정적 2위 수성 가능할까 file 2018.06.27 이준수 3535
수학으로 나라를 구하다 file 2018.06.27 노채은 5138
2018년 러시아 월드컵으로 불타오르다 file 2018.06.26 박상미 3197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위한 인천광역시만의 독특한 응원장소 file 2018.06.26 김도윤 3510
2018년, 오월의 광주를 찾다 file 2018.06.26 고서원 3364
미국 야구 경기 LA Dodgers VS Texas Rangers, 추신수 선수 출전 file 2018.06.26 함수민 3333
<어벤져스 : 인피니티 워>, 모든 마블 히어로들의 등장 file 2018.06.25 나인우 4407
당신의 6월 14일은 무슨 날이었습니까? file 2018.06.25 서재은 3023
2018 민주평통 경남지역 고등학생 통일 골든벨이 열리다! file 2018.06.21 김설현 4772
‘아이스 버킷 챌린지’, 무엇인가? file 2018.06.21 김성백 5878
공룡 대멸종, 그 원인은 무엇일까? file 2018.06.21 최수영 39779
2018 울산학생 대토론 축제 1 file 2018.06.21 조예린 5576
월드컵으로 경제 한걸음 – 러시아 월드컵과 파레토 최적문 1 file 2018.06.21 김민우 6359
'아프리카의 산업화 촉진' AfDB 연차총회 file 2018.06.20 박다현 3147
라온시큐어, ‘원가드’를 통해 군 보안 시장 공략 file 2018.06.20 성소현 3643
'동탄 가족사랑 축제'의 장에 가다. file 2018.06.20 이지은 3908
세븐틴, 데뷔 3주년 기념 전시회 '17'S CUT' file 2018.06.19 여혜빈 3398
화산 폭팔로 인해 세상에 나온 공룡들, '쥬라기 월드 : 폴른킹덤' 2018.06.19 오가람 3992
중국 3대 명절 단오절(端午节) 1 file 2018.06.19 박주환 5001
요즘 핫한 그의 이름은 '해리안' file 2018.06.18 6기정예진기자 4488
지리학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축제, 경인교육대학교 인천캠퍼스에서 열리다 file 2018.06.18 김성윤 3458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에서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알자! file 2018.06.18 김태희 2899
발레리노를 꿈꾸는 소년, 'Billy Elliot'라는 영화를 아시나요? file 2018.06.18 최아령 3146
신재생에너지, 2018 세계태양에너지엑스포 file 2018.06.18 박세경 2848
부산모터쇼 출시 차종은? 2018.06.14 안디모데 3725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e-스포츠 시범운영, 세계 1위 한국 참가 1 2018.06.14 문준형 4115
여성, 페미니스트에 대한 설문조사 5 2018.06.14 김서현 6280
김해시 교직원 친선 배구 대회 구산중학교 우승! 1 file 2018.06.12 최아령 4416
기업들이 생각하는 미래 자동차 산업은? 2018.06.12 안디모데 2989
지친 청춘들을 위한 박지선과 폴킴의 강연, <청춘강연> 1 file 2018.06.12 김지민 4561
석유비축기지, 새롭게 태어나다 1 2018.06.11 여도영 3150
환경을 다시 생각해볼 수 있는 시간 '서울환경영화제' 1 file 2018.06.11 진현용 3656
제3회 학교 흡연예방을 위한 '블루리본 주간' 운영! 2 file 2018.06.08 김리나 5367
호국보훈의 달, 진해 근대사 거리를 걷다 1 file 2018.06.08 이승원 4740
아름다움의 기준은 없기에, 바비인형의 대변신 2 file 2018.06.07 김채용 3547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시네마그린틴>, 청소년들에게 환경의 소중함과 중요성을 일깨우다 1 file 2018.06.05 정재은 3230
우리 고장을 사랑하는 방법, 배곧 초∙중∙고 마을 연계 교육! file 2018.06.05 양세영 4418
새로운 단일 염기교정 가위 발명...더 가까워진 유전자 치료 file 2018.06.04 최재원 3895
제2회 운암골 융합(STEAM) 과학·소프트웨어 축전 file 2018.06.04 오경찬 4308
현충원의 뜻깊은 호국 문예 백일장과 그림 대회 file 2018.06.04 정유경 3868
장미도시, 울산에서의 향기로운 축제 [제12회 울산대공원 장미축제] file 2018.06.04 엄윤진 3519
굽네치킨-초록우산어린이재단, ‘기적을 만들어가는 학생들’ 응원 file 2018.06.04 디지털이슈팀 3672
장애인 편의시설, 복지국가를 향한 도움닫기 3 file 2018.06.04 이유진 3276
방탄소년단, 컴백 첫 주 음악방송 '1위 올킬' 1 file 2018.06.01 성효진 485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76 Next
/ 76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