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6.pngsidebanner_04.png
문화&라이프

도시별 버스 요금 인상

by 7기허찬욱기자 posted Jun 01, 2018 Views 52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남녀노소 할 것 없이 대중교통을 이용해 본 경험이 있는 사람이라면, 그 경험은 아마 버스를 타 본 경험일 확률이 크다. 그만큼 대중교통을 자주 이용하는 사람이 많고, 출퇴근과 통학을 버스로 해서 버스에 대한 의존도가 큰 사람도 많은 수를 차지한다. 하지만, 이렇게 버스 의존도가 높은 것과 다르게 버스 이용에 관한 시민들의 불평은 시간이 갈수록 많아지고 있다.

 

 노선의 불평등, 긴 배차 간격, 편중된 노선, 버스의 노쇠화 등 여러 단점들이 시민들의 입에서 계속 오르내리고 있으나, 가장 자주 오르내리는 단점은 아마 버스 요금일 것이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요금의 인상은 어쩔 수 없는 것이기도 하지만, 필자와 같은 학생들에게는 인상된 버스 요금이 때때로 부담이 되기도 한다. 그래서 이번 기사에서는 특별시 · 광역시별 버스 요금에 관해서 정리해 보기로 했다.


버스요금표.pn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허찬욱 기자]


 전국의 7개 특별시 · 광역시가 운영하는 시내버스의 요금을 조사한 결과, 마지막 요금 인상을 실행한 곳은 20161230일에 시행한 대구광역시였고, 최근 또 요금 인상을 검토하고 있는 곳은 대전광역시였다. 또한 전체적으로 요금 인상을 2012년부터 2016년에 걸쳐서 이뤄졌다.

 

 인천은 유일하게 현금 가격을 올리지 않은 도시였지만, 인상을 하지 않았음에도 두 번째로 높은 요금을 받고 있는 도시였다. 광주와 대구는 같은 가격에서 또다시 같은 가격대로 동일하게 요금을 인상했고, 가장 큰 폭의 인상률을 보인 도시도 역시 광주와 대구였다.


 이처럼 전국의 도시들은 계속 대중교통의 요금을 인상하고 있고, 앞으로도 이를 검토하려 하는 곳도 있다. 물론 대중교통의 요금을 인상한 만큼 서비스나 대중교통의 질 개선을 위해 노력하는 도시도 있지만, 그렇게 하지 않고 단순히 요금만 올려 시민들의 어깨에 부담을 가중시키는 도시도 보인다. 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은 앞으로 도시들의 행보에 주목할 필요가 있고, 과도한 요금의 인상에 대해 강경한 목소리를 내야 할 필요도 있다고 본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경제부=7기 허찬욱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시네마그린틴>, 청소년들에게 환경의 소중함과 중요성을 일깨우다 1 file 2018.06.05 정재은 372
우리 고장을 사랑하는 방법, 배곧 초∙중∙고 마을 연계 교육! file 2018.06.05 양세영 756
새로운 단일 염기교정 가위 발명...더 가까워진 유전자 치료 file 2018.06.04 최재원 544
제2회 운암골 융합(STEAM) 과학·소프트웨어 축전 file 2018.06.04 오경찬 489
현충원의 뜻깊은 호국 문예 백일장과 그림 대회 file 2018.06.04 정유경 417
장미도시, 울산에서의 향기로운 축제 [제12회 울산대공원 장미축제] file 2018.06.04 엄윤진 584
굽네치킨-초록우산어린이재단, ‘기적을 만들어가는 학생들’ 응원 file 2018.06.04 디지털이슈팀 469
장애인 편의시설, 복지국가를 향한 도움닫기 3 file 2018.06.04 이유진 403
방탄소년단, 컴백 첫 주 음악방송 '1위 올킬' 1 file 2018.06.01 성효진 567
인천의 꽃, 따스했던 '제6회 디아스포라 영화제' file 2018.06.01 조해나 449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 이변은 없었다 file 2018.06.01 반고호 471
도시별 버스 요금 인상 2 file 2018.06.01 허찬욱 528
'감독' 없는 인천, 울산과의 경기에서 1대 1 극적의 무승부를 이루다 file 2018.05.31 김도윤 369
도심 속 환경으로, 서울환경영화제(SEFF) file 2018.05.31 박선영 425
'2018년도 화성시 청소년 종합예술제'에서 여러분의 끼를 발산하라! file 2018.05.30 김태희 427
책과 함께, 경의선 책거리 file 2018.05.30 최금비 409
길거리에 버려지는 쓰레기... 어디에 버려야할까? 1 file 2018.05.30 진현용 565
6자회담, 부산에서 열리다 1 file 2018.05.30 이시영 491
미래를 위한 도약,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30 장서진 393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독전' 시사회 및 레드카펫 행사가 열리다! file 2018.05.29 문지원 670
'데미안', 한 권의 책으로 진정한 '나'를 찾기 1 file 2018.05.29 황유라 470
환경에 대한 새로운 생각,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9 정하현 418
5/15, 가족의 날! file 2018.05.29 강지희 418
외교부와 함께하는 국제법 타운홀 미팅 제2탄, 부산으로 오이소! file 2018.05.29 김태연 449
지구온난화의 정지? file 2018.05.29 금해인 547
[기획] 사회적 경제를 위해 청소년은 무엇을 해야 하는가? file 2018.05.29 김민우 408
똑똑한 악동 토끼와의 당근밭 전쟁! 영화 '피터 래빗' file 2018.05.28 김수인 476
휴일 100배 즐기기 '서울환경영화제'에서! 2018.05.28 김예나 421
필리핀 보라카이 잠정폐쇄, 그 이후는? file 2018.05.28 박지현 1159
다양한 환경 이슈를 다룬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8 김지은 726
어린이, 청소년들에게 환경감수성을 채워주는 시네마그린틴 프로그램 file 2018.05.28 정하영 346
뮤지컬이 나아가야 할 길 - 뮤지컬에서의 가수 출현은 합당한가 1 2018.05.28 김수현 376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 열리다 1 file 2018.05.28 조햇살 600
에메랄드빛 바다, 휴양지 괌 2018.05.28 이다해 557
음식의 다양성을 겨냥한 편의점, 결과는 ‘대성공’ file 2018.05.28 김민재 440
2018 PlayX4, 경제적 효과는? file 2018.05.28 박성은 448
환경과 인간의 공존을 모색하는 아시아 최대의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성황리에 마무리··· file 2018.05.25 허기범 486
청소년이 청소년 참정권에 대해 말하다 file 2018.05.25 염가은 418
2018 담양 대나무 축제 file 2018.05.25 이지은 587
'유기동물 행복찾는 사람들' 바자회 개최 1 file 2018.05.25 정수민 365
암컷만 태어나는 초파리 미스터리, 비밀은 '세균'? 2018.05.25 이재협 450
KAIST 예종철 교수 연구팀, 인공지능 블랙박스의 원인 밝혀 file 2018.05.25 성소현 698
제주 4.3사건 70주년을 맞아 방문한 제주 4.3 평화공원 file 2018.05.25 박예지 430
얼마 남지 않은 UEFA 챔피언스리그, 그 우승 팀은 어디가 될 것인가 3 file 2018.05.25 반고호 401
청소년의 확실한 행복, 청소년 문화 축제! 1 file 2018.05.25 정세희 567
제15회 SEFF,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5 유지연 350
오는 6월, 중국 칭다오 여행 자제해야 2018.05.25 이준수 639
만년 꼴찌 이글스, 단독 2위로 우뚝 올라서다! file 2018.05.25 김동현 46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1 Next
/ 61
new_side_05.png
new_side_06.png
new_side_07.png
new_side_08.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