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페이스북은 지금 '비둘기'열풍!, 대체 무슨 일이?

by 4기곽서영기자 posted Mar 23, 2017 Views 560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현재 유명 SNS 페이스북의 게시물과 댓글 창에는 느닷없이 보라색 비둘기열풍이 일고 있다. ‘트래시 도브(Trash Dove)’라는 이름의 비둘기 이모티콘이 게시물과 댓글 창에 도배되고 있는 것이다.



비둘기컁.png비둘깅.png

[이미지 촬영=4기 곽서영 기자(페이스북 캡쳐)]

위 이미지는 저작권자의 사용 허락을 받음.


지난 12(현지시각)  미국의 한 포털사이트 레딧에는 페이스북을 뒤덮은 이 새는 대체 무엇이냐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전날 까진 이런 게 없었는데, 오늘 아침이 되니 많은 페이지에서 이 새를 사용하고 있었다.”, “누군가 이 새에 대해 아는 사람은 댓글로 설명해 달라.”라고 썼다.





비둘비둘.jpg

[이미지 촬영=4기 곽서영 기자(페이스북 캡쳐)]

위 이미지는 저작권자의 사용 허락을 받음.


이에 한 네티즌이 친절히 댓글로 설명을 남겼다. 네티즌의 설명은 이렇다. 지난달 31일 미국 플로리다의 일러스트레이터 시드 웨일러가 자신이 만든 트래시 도브 이모티콘을 페이스북에 공개했다. 이모티콘이 태국에서 유행하기 시작하면서 웨일러는 감사의 의미로 트래시 도브에 태국 국기를 합성한 사진을 공개했다. 하지만 일부 태국 네티즌들이 태국 국기를 우스운 모습으로 합성했다.’고 비판하자, 웨일러는 그녀의 페이스북에 수정한 사진을 공개했다. 태국 네티즌들과 웨일러의 갈등이 화제로 오르면서 자연스레 트래시 도브의 인기도 상승하였고, 이를 본 몇몇 네티즌들이 트래시 도브를 스팸성 메시지로 사용하기 시작하면서 지금의 상황까지 오게 되었다.


비둘기 태워죽이는 장면

[이미지 촬영= 4기 곽서영 기자(페이스북 캡쳐)]

위 이미지는 저작권자의 사용 허락을 받음.


트래시 도브가 유명세를 타면서 삽시간에 전 세계로 퍼져 페이스북의 게시물과 댓글 창은 온통 트래시 도브로 뒤덮였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비둘기의 행동이 웃기다.”, “이런 이모티콘은 어디서 다운받을 수 있나”, “재밌는 이모티콘이다.”등의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많은 네티즌들이 게시물의 내용과 관련이 없는데도 불구하고 지나칠 정도로 댓글 창을 트래시 도브로 도배하면서 일부 네티즌들은 징그럽다.”,“이런 걸 도대체 왜 하는 거냐.”,“하루 종일 페이스북에 이것만 보이니 지겨워 죽겠다.”라며 피로감을 호소하였고, 심지어는 비둘기 이모티콘을 태워 죽이는 사진까지 올리며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과유불급'이라는 사자성어가 있듯, 재미있는 것을 남들과 즐기는 것은 좋지만 그것이 과해지면 오히려 피해를 줄 수도 있다는 것을 항상 유념하며 SNS를 바람직하게 사용하도록 하자.


[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사회부=4기 곽서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4기신예진기자 2017.03.23 12:27
    페이스북에서 비둘기 이모티콘을 보고 처음엔 계속 도대체 이게 왠테러지...하면서도 뭔가 웃기더라고요.
    보면서 재밌긴했지만 너무나도 뜬금없이 뜬 이모티몬이 무슨의미일지 궁금했는데 이제서야 이해가 가네요.ㅎㅎ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4기최민규기자 2017.03.23 22:42
    기자님 덕분에 페이스북 사용자가 아닌 저에게는 새롭고 신기한 정보를 알아가네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4기민정연기자 2017.03.25 02:20
    주제가 참신해서 재밌어요! 좋은기사 감사해요~
  • ?
    4기곽다영기자 2017.03.25 12:11
    저도 이 비둘기 이모티콘이 유명하다는 말을 주변에서 듣고 갑자기 이런 이모티콘이 왜 나왔고, 유명해졌지? 라는 궁금점을 갖고 있었는데 이 기사를 보고 나니 이해가 가네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4기김유경기자 2017.03.25 18:38
    댓글 창에 갑자기 등장한 비둘기 이모티콘에 당황할 때가 많았는데 나름 의미가 있는 이모콘이었군요! 재밌기도 하고 이모티콘 흥행 뒤에 숨겨진 갈등에 안타깝기도 해요
  • ?
    4기이광률기자 2017.03.26 00:09
    페이스북 댓글창이나 게시글에 이런 비둘기가 있길래 뭔가 했길래 이 비둘기였네요! 머리 흔드는 모습이 정말 웃겨 보여욬ㅋ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4기오경서기자 2017.03.26 10:53
    페이스북에서 자주보였던 저 비둘기들이 그런 사연을 가지고있었다는것을 처음 알았어요. 재밌는 기사 감사합니다!
  • ?
    4기김애란기자 2017.03.26 20:47
    페이스북 비둘기가 갑자기 화제가 되었을 때 너무 산만해서 놀랬었는데 알고보니 재밌네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가장 필요한 용기 file 2017.03.24 김다빈 1573
증강현실게임,포켓몬GO 1 file 2017.03.24 4기조은선기자 2097
현대판 연금술 3D 프린터 … 여러 분야에서 끝도 없이 쓸 수 있다. 2 file 2017.03.24 이정수 2651
고개숙인 한국 축구, 이대로 괜찮은가? 1 file 2017.03.24 최민규 1732
3월 넷째 금요일은 '서해 수호의 날' 8 file 2017.03.24 최서진 2221
삼성 갤럭시 S8 베일 벗다 2 file 2017.03.24 유근탁 2421
애플의 아이폰7 '레드' 출시와 삼성, LG; 색상마케팅 2 2017.03.24 임승연 2213
왜 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날엔 구름이 많을까? 3 file 2017.03.24 김가영 3071
밤이 되면 변하는 두 개의 얼굴, 상해 1 file 2017.03.24 김문주 2107
우리는 생각이 너무 많은 고등학생 file 2017.03.24 윤민경 2869
새롭게 떠오르는 힐링공간, 만화카페 6 2017.03.23 이지현 2727
대한민국 청소년의 해외 파견 봉사활동 "나는 국가대표다" 6 file 2017.03.23 임형수 2523
미래 에너지 산업을 이끌 인재들_ 에너지 컨슈머 캠프 file 2017.03.23 서관운 2141
우리가 얼마나 행복했는지 느껴보세요! 굿뉴스코 페스티벌 13곳에서 개최.. 1 file 2017.03.23 김해온 2572
겨울방학, 의미있게 보내셨나요? 2 file 2017.03.23 손예은 2158
'미녀와 야수'와 함께 동심의 세계로 4 file 2017.03.23 공혜은 2559
친구, 연인, 가족끼리 <리멤버> 촬영지로 놀러가자! 1 file 2017.03.24 김민서 2040
손으로 만드는 작은 기쁨, 세이브 더 칠드런 신생아 살리기 모자뜨기캠페인 2 file 2017.03.23 박하연 2329
김해도서관, 1318 필독서 읽기 참가자 모집! 1 file 2017.03.23 한승민 2478
손님의 자세로 부산에서 봄을 느끼다 2 file 2017.03.23 장서윤 2384
왕의 애민사상을 엿볼 수 있는 음식, 설렁탕 3 file 2017.03.23 박예은 3103
페이스북은 지금 '비둘기'열풍!, 대체 무슨 일이? 8 2017.03.23 곽서영 5604
삭막한 사회에서 보는 한 줄기 희망과 같은 드라마, '시그널' file 2017.03.23 강지수 2555
청소년, 사회에 자신의 목소리를 펼치다 ? ‘21세기 청소년공동체 희망’ file 2017.03.23 이소영 2997
헌혈의 집, 헌혈자를 모집합니다 file 2017.03.23 박세은 2161
김해도서관, 1318 필독서 읽기 참가자 모집! file 2017.03.23 한승민 2435
태극기 그리는 올바른 순서, 당신은 알고계시나요? 4 file 2017.03.23 조예린 3424
현대자동차, 그랜저 시트주름 문제에 이어서 이번엔 차량 전소까지.. 2 file 2017.03.22 김홍렬 3431
중학생들이 모여 만드는 봉사의 소리 '맴맴' file 2017.03.22 임해윤 1805
밀려오는 인공지능, 우리가 가져야할 자세는? 1 file 2017.03.22 윤지현 2438
우리 아이 교육비 고민, 올해는 해결했어요! 1 file 2017.03.22 문지원 2140
일본의 한 시골 마을 5 file 2017.03.22 최유정 1717
걸어서 동화속으로, 파주 프로방스 2 file 2017.03.22 인예진 2639
마누 프라카시의 인류의 공존을 위한 끊임없는 도전. file 2017.03.22 김민정 3321
가정문화의집, 미래를 향한 새로운 출발, 13기 운영위원 선출! 2017.03.22 윤예주 2496
하나되는 내일을 꿈꾸다, 느티나무 가족봉사단 file 2017.03.22 오가연 2289
"문복아 췍길만 걷자", "어차피 우승은 장문복" 화제의 인물 장문복 1 file 2017.03.22 김다정 4469
불법적인 드론을 저지하는 방법 ‘드론건’ 1 file 2017.03.22 이현승 1926
함평군 청소년 문화의 집 힐링캠프 '충전' 통해 청소년들을 충전 시키다. file 2017.03.22 정상아 2024
4차 산업혁명의 현주소 2 file 2017.03.21 양가을 2051
인간과 로봇의 공생이 시작되다! 1 file 2017.03.21 최민서 2903
매년 3월 22일은? 1 file 2017.03.21 박승미 1692
대한청소년수학회 사무국 결성되다 1 file 2017.03.21 김형주 3208
그 날에 대한 사과를 기다리며, 영화<어폴로지> file 2017.03.21 안옥주 2769
돌고래에게 자유를! 1 file 2017.03.21 문아진 2449
마음을 나눌 수 있는 곳 '느림우체국' 2 file 2017.03.21 이다은 2030
4차 산업혁명이란 무엇일까? 1 2017.03.21 박소연 4167
우리 동네에서 만나는 작은 '청소년 의회' file 2017.03.21 이가영 231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3 44 45 46 47 48 49 50 51 52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