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진선미 의원표 성평등정책, 해외서도 통했다..'미 국무부 IVLP 80인 선정' 화제

by 디지털이슈팀 posted Dec 21, 2020 Views 76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美 국무부 IVLP 80인에 진선미 의원 '한국인 첫 선정'

여성임원 비율 확대, 소수자 제도개선 정책 해외서 인정 사례

진 의원 "앞으로도 낮은 곳에 있는 이웃들 위해 보답할 것"


363.jpg


더불어민주당 소속 진선미 국회의원(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장, 서울시 강동구갑)이 80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미국 국무부의 대표적인 공공외교 프로그램인 IVLP(International Visitors Leadership Program), 즉 국제 방문자 리더십 프로그램을 빛낸 80인에 선정되었다. 한국인으로는 진선미 국회의원이 첫 번째 선정자가 돼 눈길을 끈다. 


진 의원은 지난 12월 14일(월)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실에서 Ms. Anneliese Reinemeyer 공보참사관, 김성식 전문위원 등 주한 미국대사관 관계자들의 방문을 받고 환담을 나누었으며, 감사패와 기념선물을 전달받았다.


역대 IVLP를 빛낸 80인에는 Ms. Jacinda Ardern 현 뉴질랜드 총리, Tony Blair 전 영국 총리, Margaret Thatcher 전 영국 수상 등이 선정되었다. 


진선미 의원은 지난 2007년, 변호사 연수대상자로 초청 받아 IVLP를 이수했으며, 19대 국회에 비례대표로 정치권에 입문해 서울 강동갑 지역에서 재선, 삼선을 연임하며 여성 등 사회적 소수자들의 권리 신장을 위한 다양한 활동과 제도개선에 앞장서 왔다.


특히 지난 2018년 여성가족부 장관 재임기간 동안 실질적인 성평등사회 구현에 구체적인 목표를 세우고 가시적인 성과를 거둔 것이 인정되어 IVLP를 빛낸 80인에 한국인으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진선미 의원은 “13년 전, 변호사 신분으로 IVLP 프로그램을 이수할 수 있었던 것도 큰 행운이었는데, IVLP를 빛낸 80인에 선정되어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낮은 곳에 있는 이웃들을 위한 선한 정치를 통해 국민들께서 보내주신 사랑에 보답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지난 1940년 시작된 IVLP는 미국 국무부가 전 세계의 정치・경제・사회・교육・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을 초청해 전문성을 교류하는 미국 공공외교의 대표적인 프로그램으로, 상호 이해를 넓히기 위한 문화체험 등을 제공하며 국제 지도자로서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 올해 2020년은 IVLP 80주년을 기념하여 다양한 사회활동으로 공헌한 전 세계 80인의 자랑스러운 교류 동문을 선정해 알리는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아래는 미 국무부가 밝힌 진선미 의원 선정 사유 전문.


Sun-mee Jin is an advocate for underrepresented groups in the Republic of Korea (ROK). As a lawyer, she led the case to repeal the patriarchal Hoju (family head) system and later as the Minister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MOGEF) from 2018 to 2019, she increased gender diversity in business. In 2020, she was elected as the chair of the National Assembly's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Committee.


Jin participated in the International Visitor Leadership Program (IVLP) in 2007, spurring her interest in politics as an advocate for women’s rights after a meeting with the female Chief Justice of Montana’s Supreme Court. Five years after her IVLP, Jin was elected to the ROK National Assembly and became widely known for filibustering for nine hours against a controversial anti-terror bill.


In 2018, Jin led MOGEF in researching gender diversity in the workplace and found that women executives are a rarity at the ROK's top 500 corporations at 3 percent. In response, Jin said, "The level of women representativeness in Korea is little short of reprehensible considering the size of the country’s economy. Based on the survey’s results, the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will make constant and conscious efforts to expand the number of women executives in cooperation with private organizations."


To promote gender diversity in business, Jin urged companies to voluntarily increase the percentage of women executives and worked with the government to develop a skills-development program for women at different stages of their careers, called the Women Leader Academy.


As a champion for underrepresented groups, Sun-mee Jin is building a more inclusive society in the Republic of Korea.


※ 번역문(번역. 국회의원 진선미 의원실)

진선미는 대한민국의 소외계층을 지지하는 사람이다. 변호사로써, 그녀는 가부장적인 호주제 폐지를 주도했고, 이후 2018년부터 2019년까지 여성가족부 장관으로 일하면서, 비즈니스에서의 성 다양성을 증진시켰다. 2020년에는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장으로 선출되었다. 


진선미는 2007년 국제 방문자 리더십 프로그램(IVLP)에 참여했으며, 몬태나주의 여성 대법원장과의 면담 이후 여성 인권 지지자로써의 정치에 대한 흥미를 갖게 되었다. IVLP 수료 5년 후, 대한민국 국회의원에 당선되었고 9시간에 걸친 테러방지법 반대 필리버스터로 널리 알려졌다.


2018년, 진선미는 여성가족부를 이끌며 직장내 성 다양성을 연구하였고, 대한민국의 500대 기업에서 여성 임원의 비율이 겨우 3%로 매우 드물다는 것을 밝혔다. 이에 그녀는“경제 규모를 고려했을 때 한국의 여성 대표성은 매우 부끄러운 수준이다. 여성가족부는 이번 조사에 따라서 기업에서의 여성 임원들의 수를 늘리기 위해 지속적이고 의식적인 노력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진선미는 기업에서의 성 다양성을 증진시키기 위해 기업들이 자발적으로 여성 임원 비율을 늘릴 것을 촉구했고, 정부와 협업하여 ‘여성인재 아카데미’라는 직업에 있어서 다양한 계층의 여성들을 위한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소외계층의 지지자(champion)로써, 진선미는 대한민국을 보다 포용적인 사회로 만들기 위해 힘쓰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news@youthpress.net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106424
허울뿐인 ‘딥페이크 처벌법’… ‘딥페이크’ 범죄, 막을 수 있을까 2 file 2021.02.23 장혜수 2043
정의당, 앞으로의 미래는? 2021.02.23 김성규 719
광주도 백신 이송 모의 훈련 진행.. file 2021.02.22 옥혜성 385
한국 해군의 경항모에 제기된 의문들과 문제점 file 2021.02.22 하상현 1989
코로나19 방역 사각지대, 시내버스 1 file 2021.02.19 이승우 1390
산업재해로 멍든 포스코, 포항은 무엇을 할 수 있는가 1 2021.02.18 서호영 517
경기도 2차 재난지원금 지급 시작, 경기지역화폐카드 사용 시 혜택 1 file 2021.02.17 김수태 1150
문재인 대통령 '백신 유통' 합동훈련을 참관 file 2021.02.16 김은지 956
질긴 고기 같은, 아동 학대 2 2021.02.15 이수미 1177
코로나 사태 탄소배출권 가격 안정화의 필요성 2021.02.10 김률희 610
신재생⋅친환경 에너지 활성화로 주목받는 '은' file 2021.02.10 이강찬 571
코스피 변동성 증가, 투자에 신중을 기해야... file 2021.02.08 정지후 493
산업부 삭제된 ‘北 원전 건설’ 문건 공개...원전게이트인가? file 2021.02.05 이승열 1203
임대료없어 폐업 위기, 소상공업자들의 위험 file 2021.02.01 최은영 504
제2의 신천지 사태? BTJ열방센터 확진자 속출 file 2021.01.28 오경언 917
IT 기술의 발달과 개인 정보 보호의 중요성 file 2021.01.27 류현우 688
욕망과 자유 사이 '리얼돌'에 관하여... 2021.01.27 노혁진 606
"정인아 미안해..." 뒤에 숨겨진 죽음으로만 바뀌는 사회 1 file 2021.01.27 노혁진 581
백신 안전성...결정의 기로에 놓인 프랑스 국민들 file 2021.01.26 정은주 641
코로나 시대 1년, 일회용품 사용 증가로 환경오염 우려 커졌다 file 2021.01.26 이준영 855
2020년 팬데믹에 빠진 지구촌 7대 뉴스 file 2021.01.25 심승희 821
“Return to MAX” 2021.01.22 이혁재 599
태국에서 젊은 층을 중심으로 일어나고 있는 반정부 시위. 왜 일어나고 있는가? file 2021.01.21 김광현 814
1월 18일부터 시행되는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안, 어떻게 달라질까? file 2021.01.20 신재호 753
인류의 제2의 재앙 시작?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코로나 변종 발견되다 file 2021.01.19 김태환 695
삼성전자 이 부회장의 2년 6개월 실형 선고... 또 다른 리스크인 보험업법 개정 결과는? file 2021.01.19 김가은 615
의학적 홀로코스트, 코로나19 위기에 빠진 한국을 구해줄 K 방역 1 file 2021.01.18 김나희 1393
양산 폐교회 건물 인근에서 훼손된 사체 발견 file 2021.01.11 오경언 1303
문 대통령 "백신 접종 염려 사실 아니니 국민 여러분 걱정하지 마십시오" 1 file 2021.01.11 백효정 1346
온두라스, 한 달 기간에 두 번 잇따른 허리케인으로 인해 "초비상 상태" file 2020.12.31 장예원 839
김치가 중국에서 만든 거라고? 1 file 2020.12.30 김자영 939
돈벌이 수단으로 전락한 유튜버 file 2020.12.29 윤지영 743
중국의 아픈 곳을 건드린 호주 왜 그랬는가 file 2020.12.28 김광현 2173
잠잠하던 코로나... 태국에서 다시 기승 2020.12.28 이지학 2265
안철수, 서울시장 출마 결심 file 2020.12.28 명수지 504
‘코로나19’ 시대 속에서 대한민국이 강국이 된 배경은? 1 file 2020.12.24 정예람 4376
내가 다니는 학교에 확진자가 나온다면? 5 file 2020.12.24 김진현 4959
트럼프 대통령의 비난과 억지뿐인 결과 뒤집기 2020.12.23 김하영 526
70% 더 빨라진 전파력, 영국에서 변종 코로나19 바이러스 발견 file 2020.12.22 박수영 836
진선미 의원표 성평등정책, 해외서도 통했다..'미 국무부 IVLP 80인 선정' 화제 file 2020.12.21 디지털이슈팀 765
LG에너지솔루션, 엘앤에프와 1조원대 공급계약 체결 후 테슬라와도 `NCMA 양극재 배터리' 계약체결 2020.12.21 송성준 1110
"동해 vs. 일본해" IHO, 동해의 새로운 표기 방법은 이제부터 고유 식별 번호 file 2020.12.15 장예원 905
영국 노딜 브렉시트와 유럽 회의주의의 파장 file 2020.12.15 박성재 1376
제약 산업에 대한 가격 규제, 누구를 위한 것인가? 2020.12.10 전민영 703
“헬기에서 총 쐈지만 전두환은 집행유예?” 비디오머그 오해 유발 게시물 제목 1 file 2020.12.07 박지훈 803
더불어민주당 예비당원협의체 ‘더 새파란’, 회원정보 유출돼...논란 file 2020.12.03 김찬영 2788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우리는 가장 심각한 상황을 극복했다" 2 file 2020.12.01 김민수 881
조 바이든, 공식적으로 정권 인수 착수 1 file 2020.11.30 차예원 83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 Next
/ 5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