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미리 보는 2022 대선, 차기 서울시장 재보궐 선거 조사분석!

by 17기김성규기자 posted Nov 25, 2020 Views 386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020년 11월 23일,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CBS 의뢰로 지난 20~21일 서울시 19세 이상 성인남녀 1,019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차기 서울시장 후보 적합도 조사가 나왔다. 

조사에선 박영선(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나경원(전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오차 범위(95% 신뢰수준에 ±3.1%P) 내에서 치열한 경쟁을 벌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서울시장 재보궐 선거 출마 선언을 한 금태섭 (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은 무소속 후보로는 유일하게 올랐다. 박영선 장관은 18.3%로 선두이며, 그 뒤를 미세한 차이로 나경원 전 의원이 17.9%로 따라가고 있는 모양이다. 그 뒤로는 박주민 의원 10.8%, 우상호 의원 6.3%, 금태섭 전 의원 6.1%, 조은희 서초구청장 6.1% 등으로 나타났다. 

KakaoTalk_20200417_120927683.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7기 김성규기자]

여론 조사상 선두를 달리고 있는 박영선 장관은 지난 2011년 서울시장 재보궐 선거에서 출마하였지만, 당시 무소속 박원순 후보와 단일화하면서 당선에 고지에는 오르지 못하였다. 박영선 장관은 그 이후로 의정활동과 정치 활동을 이어가며, 문재인 정부 첫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으로서 지금까지 자신의 소임을 다하고 있다. 그 뒤를 쫓는 나경원 전 의원도 만만치 않다. 나경원 의원 또한 2011년 서울시장 재보궐 선거에 당시 한나라당 후보로 출마한 경험이 있다. 하지만 당시 무소속 박원순 후보에게 밀려 낙선을 하였다. 이후 나경원 전 의원은 의정활동과 정치 활동을 이어가며 전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자리까지 올라가게 된다. 하지만 지난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자신의 지역구에서 패배하게 되며 정치적 입지가 줄어들게 된 것도 사실이다. 

이러한 여성 후보의 강세는 재보궐 선거의 배경에 의한 것으로 보인다. 여당 소속의 남자 시장이 성추문 사건으로 인해 권력의 공백이 생겼기에 여성 후보에게는 유리할 수밖에 없어 보인다. 이 조사를 통해 유력 차기 서울시장 후보를 알아보기에는 한계가 있다. 그 이유는 유력 정치권 후보들이 이번 조사에서 배제 되었기 때문이다. 이번 조사 대상에서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 국민의힘 오세훈, 유승민 전 의원 등 야권의 잠재적 주자들이 제외되었다. 이들이 조사대상에 포함된다면 판세가 굉장히 바뀔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4.3 서울시장 재보궐 선거에선 더욱더 청렴하고 깨끗한 시장, 능력 있는 시장이 선출되어서 천만 시민의 도시 서울시를 더 나은 서울시로 발전시켜나아가길 바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정치부=17기 김성규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106412
트럼프, 바이든에 협조하지만 대선 결과 승복은 ‘아직’ 1 file 2020.11.27 김서현 777
1년에 한 번뿐인 대학수학능력시험 2 2020.11.27 김준희 758
3차 재난지원금 지급, 당신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file 2020.11.27 김성규 4555
최대 90% 효과? 코로나 백신 화이자 1 file 2020.11.26 김태완 630
조 바이든 당선인과 첫 통화 후 2주, 한미 관계는? 1 file 2020.11.26 임솔 691
미국 대선의 끝은 어디인가? 1 file 2020.11.25 심승희 1555
코로나19 시대, 학교는 어떻게 바뀌었나? 1 file 2020.11.25 전혜원 621
미리 보는 2022 대선, 차기 서울시장 재보궐 선거 조사분석! 2020.11.25 김성규 3866
코로나19 백신, 팬데믹 해결의 열쇠가 되나 1 file 2020.11.24 임성경 622
야심 차게 내놓은 '서민·중산층 주거안정 지원방안' 과연 효과는? file 2020.11.24 김아연 544
유력 美 국방장관 후보 플러노이, '72시간 격침' 기고문서 군사 혁신 강조 3 file 2020.11.24 김도원 2672
심상치 않은 미국대선, 존재하는 변수는? file 2020.11.24 정예람 1163
블라디보스토크, 첫눈처럼 눈보라로 가겠다 2020.11.23 오예린 587
"우한은 코로나19 기원지 아니다" 다시 시작된 중국의 주장 1 file 2020.11.23 박수영 623
GDP 추정치로 알아본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타격, 어느 정도인가? 1 file 2020.11.23 김광현 840
변종 코로나바이러스, 밍크에서 발견 1 file 2020.11.23 오경언 772
정세균 총리, '코로나 대규모 확산의 길에 서 있는 일촉즉발의 상황' 1 file 2020.11.23 명수지 600
선거인단, 그게 무엇일까? 2 file 2020.11.19 김나희 646
국내 인구 60%가량 접종할 백신, 그 효력은? 1 file 2020.11.19 임윤재 652
'전태일 정신 계승' 전국노동자대회 그리고 전태일 3법 1 2020.11.19 이정찬 709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19일 0시부터 1.5단계로 격상 file 2020.11.18 이유진 867
코로나19 나흘째 확진자 200명 대, 좀처럼 끝나지 않는 줄다리기 file 2020.11.18 이준형 906
빌 게이츠의 꿈, 원자력 발전소로 이룬다 file 2020.11.17 최준서 1308
조작된 공포. 외국인 이주노동자 1 2020.11.16 노혁진 724
조 바이든, 미 대선 승리 1 file 2020.11.13 최서진 846
코로나 백신, 가능할까? 1 file 2020.11.13 이채영 726
‘2020 삼성행복대상’ 수상자 발표..김하늘 학생 등 청소년 5명 수상 file 2020.11.11 디지털이슈팀 926
카멀라 해리스, 美 최초의 여성 부통령으로 당선 2 file 2020.11.09 임이레 760
영국의 코로나 거리두기 3단계 선포, 과연 우리나라와는 어떻게 다를까? 3 file 2020.11.05 염보라 2006
아파트 값과 전세값 앞으로는? 1 file 2020.11.05 박범수 1280
복잡한 미국의 대선 방식, 어떻게 진행되고 왜 그럴까? file 2020.11.04 김진현 1339
바이든을 지지한 "너희가 멍청한 거야", 전 민주당 소속 여성 리더가 말하다 1 file 2020.11.03 김태환 4072
미 대선 마지막 토론… 트럼프, 김정은과 “특별한 관계”…바이든, “비핵화 위해 김정은 만날 것” file 2020.11.02 공성빈 2028
독감 백신, 대체 어떤 종류가 있길래? 4 2020.11.02 김태은 1857
삼성그룹 회장 이건희, 78세의 나이로 별세 1 2020.11.02 조은우 808
1년째 계속되는 산불, 결국 뿌린 대로 거두는 일? 1 2020.10.29 김하영 704
독감백신 사망자 점차 증가 1 file 2020.10.29 박정은 703
'의료계 총파업', 밥그릇 챙기기인가 정당한 투쟁인가 file 2020.10.29 유서연 603
문재인 대통령, 유명희 지지 총력전 1 file 2020.10.28 명수지 659
대선 전 마지막 TV 토론, 코로나19 대응 관련 주제로 팽팽히 맞선 트럼프-바이든 file 2020.10.27 박수영 520
예방인가? 위협인가? file 2020.10.27 길현희 575
인천국제공항 드론 사건 1 file 2020.10.26 이혁재 950
공포가 된 독감백신‧‧‧ 접종 후 잇따른 사망 1 file 2020.10.26 윤지영 732
불법 신상 유포 웹사이트 발목 잡는 '사실적시 명예훼손죄' file 2020.10.26 나영빈 1001
백신, 안전한가? 1 file 2020.10.22 홍채린 985
내년 3월부터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 그 함의는 무엇인가? file 2020.10.22 정지후 771
최종적 무죄 판결, 이재명 파기환송심 무죄 file 2020.10.21 전준표 914
한국 WTO 사무총장 후보 유명희, 결선 진출 2 file 2020.10.21 차예원 88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 Next
/ 5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