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9.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청와대 게시판 '난민신청 허가 폐지/개헌' 청원 70만 돌파

by 7기김정우기자 posted Jul 27, 2018 Views 79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seereal_adservice_6th_pc.png

게시판 50.jpg

[이미지 제공=청와대 홈페이지,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지난달 13일에 청와대 국민 청원 게시판에 올라온 난민 반대 청원이 70만명을 돌파하면서 청와대의 답변이 주목되고 있다. 


지난달에 내전 상태인 예멘에서 전쟁을 피해 한국으로 난민이 561명 왔고 이들 중 519명이 난민 신청을 했다. 유럽에 있는 나라들이 비용문제나 테러 위험성을 이유로 난민 수용을 꺼리는 분위기가 있기에 예멘 난민들은 말레이시아로 대거 이동했다. 말레이시아 무비자 체류 기간인 90일 후 그들은 비자 없이 올 수 있는 제주도로 향했다.


올해 들어온 난민은 561명으로 50명 미만이던 작년의 10배가 넘는다. 이러한 상승세를 막기 위해 법무부는 '제주특별자치도 무사증 입국 불허국가 및 체류지역 확대허가 국가지정'에 따라 예멘을 입국 불허국가에 포함시켰다. 


현재 예멘 난민들은 사비로 여관 등 숙소에서 생활하고 있다. 돈이 떨어진 일부는 노숙을 하기도 한다. 제주도 출입국, 외국인청은 두 차례 설명회를 열어 도내 일손이 부족한 어업, 양식업 고용주와 난민 지원자가 만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원래는 난민 신청 후 6개월 이내 취직은 불가하지만 이번 난민 신청자들은 급박한 상황을 고려해 출입국관리법 제 20조에 따라 취업 활동 허가를 받았다.


난민 문제를 두고 여러 시위가 펼쳐지고 있다. '유럽 난민 상황을 봐라.', '이번 사태로 인해 진짜 인정받아야 할 난민이 난민으로 인정받지 못할 수도 있다.' 등 다양한 의견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청와대는 아직 묵묵부답이다. 현재 대한민국의 가장 큰 이슈인 난민 문제에 대한 청와대의 답변이 주목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정치부=7기 김정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4기김도연기자 2018.07.28 10:41
    유럽의 경우에는 난민을 받았다가 난민들이 집단성폭행 사건을 일으켰던 사례가 있더군요 이런면에서는 난민에 대한 신뢰도와 안전성이 떨어지기 때문에 난민을 받는것은 문제가 많을것 같습니다. 좋은기사 감사합니다 .
  • ?
    8기김진진기자 2018.08.05 02:43
    제주도에서 예멘난민이 여성 4명을 추행하고 환각제까지 소지했던 기사를 몇주전에 접했습니다. 난민들을 수용하는 문제는 아직 생각해봐야한다고 생각합니다. 좋은 기사 감사드려요!
  • ?
    6기김서현기자A 2018.08.07 00:46
    사실 난민을 받는 그 자체로는 정말 좋은 의미라고 생각은 되지만, 아직 우리나라는 아직 난민을 위한 시설도 잘 갖춰지지 않았는데 난민을 받는다는 것은 문제가 된다고 생각해요! 사실 난민 문제가 많다 보니 국민들이 두려워하는 것도 있고 아직은 우리나라 입장에서는 준비가 안 된 것 같은데 너무 이른것 아닌가 싶기도 하구....!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8기유태현기자 2018.08.30 18:26
    난민문제가 어떻게될지 궁금하네요.. 기사 잘보고갑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BMW 차량 화재, EGR만이, BMW만이 문제인가 1 file 2018.08.30 김지민 311
美 상원의원 존 매케인, "지금의 위기 앞에서 절망하지 말라" 유서 남기고 서거 file 2018.08.30 장혜성 353
심각한 낙동강 녹조, 해결방안은? 1 2018.08.29 고효원 477
‘디지털 성범죄’, 언제까지 솜방망이 처벌인가 1 file 2018.08.28 강수연 466
인도 발전의 주역, 바지파이 전 인도 총리 별세 file 2018.08.27 서은재 386
경제가 시사하는 게 ISSUE - 공급과 공급의 탄력성 file 2018.08.27 김민우 396
국민청원이 병들어간다 2 2018.08.27 지선우 462
자전거 도로교통법. 과연 안전해졌는가? file 2018.08.27 유태현 1666
문재인 정부의 지지율 하락요인은? file 2018.08.27 김도경 488
매장 내 일회용 컵 규제, 현장 반응은? 2 file 2018.08.27 손지환 378
보톡스-독을 치료로, 치료를 미용으로 4 file 2018.08.24 여다은 527
10원과 50원짜리 동전, 이대로 괜찮은가 5 file 2018.08.24 강민규 524
'솜방망이 처벌' 학교폭력 과연 이대로 괜찮을까 8 file 2018.08.24 조혜진 1279
대부분의 학생들이 하루를 보내는 학교, 그런데 이런 곳에 1급 발암 물질이 있다? 3 2018.08.24 공동훈 2133
논란 많은 한국의 페미니즘, 왜? 5 file 2018.08.23 김성백 565
한결 나아진 무더위, 안심할 수 있을까? file 2018.08.22 안혜민 455
저출산과 고령화, 해결할 수 있는 대책은? 7 file 2018.08.22 윤지원 2416
멈추지 않는 BMW 520d 모델 화재사고, 대책은? 2018.08.22 권영준 655
경제가 시사하는 게 ISSUE - 터키 리라화 급락과 환율 시장 file 2018.08.22 김민우 364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하락세 ... 그 이유는? 2018.08.22 고아름 870
111년만의 기록적인 폭염, 에너지 빈곤층에 대한 대책이 필요하다 2 file 2018.08.21 박상정 453
누진세 완화 정책 발표, 전기료 부담 줄일 수 있을까? 2018.08.20 김원준 361
경제가 시사하는 게 ISSUE - 최저임금 제도와 정부의 개입 1 file 2018.08.20 김민우 349
#ME Too 진실과 왜곡, 그리고 현재는... file 2018.08.17 정다원 660
‘최저임금 1만 원 인상’ 의 일장일단(一長一短), 그리고 알지 못했던 주휴수당 file 2018.08.17 송지윤 470
무더위 속 할머니들의 외침 2 file 2018.08.17 곽승준 580
SNS가 되어버린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1 file 2018.08.16 지윤솔 686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오마이뉴스 사실왜곡, 명예훼손 도넘어..법적 대응할 것” (공식 입장) file 2018.08.14 디지털이슈팀 4212
임산부 배려석, 이대로 괜찮을까? 1 file 2018.08.14 남승연 681
방송업계의 열악한 노동환경 이대로 괜찮을까? file 2018.08.13 지윤솔 479
4차 불법촬영 편파수사 규탄시위, 작년 촛불시위와 비교해봤을 때⋯ file 2018.08.13 김진진 441
대한민국의 최저임금 인상, 그리고 이건 옳은 선택일까? 1 file 2018.08.13 이동욱 512
최소한의 투표권도 얻지 못하는 청소년, 이대로 괜찮은가 file 2018.08.13 장혜성 456
버스 정류장이 금연 구역이라고요? 2 file 2018.08.10 남지윤 682
난민에 대한 국민들의 반감과 청와대의 답변 file 2018.08.09 이수지 502
'폭염에 이어 폭우', 기습적 피해 받은 영동 1 file 2018.08.07 이선철 556
청와대, '난민법, 무사증 입국 폐지/개헌' 거부 답변을 내놓다 file 2018.08.07 김나현 447
美 관세와 폭풍 같은 세계의 반응 1 file 2018.08.06 노시현 469
이제는 말할 수 있다. 3 file 2018.08.02 심윤지 810
미투의 끝은 어디인가 file 2018.08.02 박세빈 853
조력자살 그 한계는 어디인가? file 2018.07.31 신화정 636
정의당 원내대표 故 노회찬 국회의원 영결식 국회장으로 엄수 7 file 2018.07.31 허기범 945
북극해를 둘러싼 갈등 file 2018.07.30 김지은 834
왜 이렇게 덥지? 3 file 2018.07.30 고다은 570
청와대 게시판 '난민신청 허가 폐지/개헌' 청원 70만 돌파 4 file 2018.07.27 김정우 794
기무사 계엄 “실행” 계획, 국외자의 ‘반란’ file 2018.07.27 김지민 670
작지만 큰 그녀들의 외침 4 file 2018.07.26 김하은 604
지구상 마지막으로 여성 운전을 허용한 국가, 사우디아라비아 file 2018.07.26 김채용 48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 Next
/ 33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