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2019 삼성 갤럭시 S10 이전의 명성을 되찾을 수 있을까...?

by 10기최수혁기자 posted Mar 04, 2019 Views 137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4315FD01-BDD4-47E8-9066-94C534F6DC57.jpeg[이미지 제공=삼성전자 뉴스룸,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한국시간 2019년 2월 21일 새벽 4시 삼성전자는 새로운 갤럭시S 시리즈와 새로운 차세대 스마트폰 플랫폼으로 주목을 받는 폴더블폰(갤럭시 폴드)을 애플의 안방이라고 할 수 있는 미국 샌프란시스코 빌 그레이엄에서 발표했다. 이번 삼성전자의 S10은 10년간 열심히 달려온 삼성전자의 기술이 총 집약된 디바이스이다. 이를 말하듯이 이번 S10은 전작인 S9 대비 높아진 성능, 사용자 편의, 새로운 디스플레이로 무장을 했다.


13EFCF58-69E9-47E3-8C85-74B2CEFF2DD7.jpeg[이미지 제공=삼성전자 뉴스룸,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이중 가장 큰 변화는 디스플레이이다. 기존 인피니티 디스플레이에서 베젤을 더 극대화한 인피니티 O 디스플레이(Infinity-O)를 채용하였다. 삼성은 지난해인 2018년에 SDC 2018(삼성 개발자콘퍼런스)에서 삼성전자의 차세대 디스플레이인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4종을 공개하고, 이후 갤럭시 A시리즈(Infinity-O)와 갤럭시 M(Infinity-U) 시리즈에 처음 적용하였다. 아직은 인피니티 V 디스플레이는 공개되지는 않았고, 인피니티 O 디스플레이는 갤럭시 A 시리즈 이후 이번에 발표한 S10에 적용하였다. 인피니티 O 디스플레이는(93.1%) 기존 인피니티 디스플레이(83.6%) 대비 더욱 얇아진 베젤이 핵심이다. 화질 부분에서도 상당한 변화가 있다. 슈퍼 아몰레드를 넘어 다이내믹 아몰레드라는 새로운 디스플레이도 채용했다. 또한 기존 800니트(nits)였던 밝기는 1200니트(nits)로 향상이 되었다. 이외에도 새로운 영상 규격 HDR10+도 지원한다고 한다.


BE734996-B2C1-4DFC-A3B1-397B5CDC85C1.jpeg[이미지 제공=삼성전자 뉴스룸,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이번에 출시한 갤럭시S 시리즈의 사진을 보면 지문인식 센서를 눈을 씻고 찾아볼 수가 없다. 삼성도 애플처럼 지문인식을 버린 것일까? 애플은 버렸지만, 삼성은 버리지 않았다. 이번 S10, S10+ 모델에는 기존 에어리어 인식 방식이 아닌 초음파를 이용한 인식 방법을 채택하였다. 에어리어 방식은 별도의 외부 센서가 필요하고, 사용자의 지문에 물기나, 오염물이 묻으면 인식이 되지 않는다. 하지만 이번 S10에 채용된 방식은 사용자의 지문의 고유한 능선을 구별을 할 수가 있고, 낮은 온도에서도 손쉽게 작동한다. 또한 기존의 에어리어 방식보다 초음파 방식은 더 높은 보안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다.


397F6BFD-70AF-4B59-BE83-B42F078FE970.jpeg [이미지 제공=삼성전자 뉴스룸,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시리즈 중에 이렇게나 많은 카메라가 채택이 된 적은 아마 이번 S10이 처음이지 않나 싶다. 갤럭시 S10 시리즈에 카메라는 최소 3개에서 최대 5개의 카메라가 장착된다. 갤럭시 S10e 모델은 전면 1개, 후면 2개 갤럭시 S10 모델은 전면 1개, 후면 3개 갤럭시 S10+모델은 전면 2개, 후면 3개의 카메라가 장착된다. 듀얼조리개가 가능한 듀얼 픽셀 1200만 화소, 1200만 화소의 광각 카메라로 구성이 된다. S10+ 모델과 S10 모델에는 1200만 화소의 망원 카메라가 더해져 더 높은 성능의 카메라를 사용하여 최적의 결괏값을 도출할 수 있다. S10+ 모델의 전면 카메라에는 1000만 화소의 셀피카메라와 820만 화소의 심도 카메라가 추가되어 전면카메라로도 라이브포커스를 즐길 수 있다.


삼성전자의 플래그십 스마트폰 S3 이후 출하량이 계속 감소해 왔다. 하지만 이번에 출시할 새로운 갤럭시는 이전 시리즈보다는 출하량이 늘 것으로 보이나 현재 스마트폰 시장이 마이너스 성장으로 돌아섰고 플래그십 수요 또한 줄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S10 시리즈도 이전의 명성을 되찾기는 쉽지 않을 것 같다. 곧 출시할 이 놀라운 갤럭시 S10 시리즈는 현재 사전예약을 진행하고 있으며 정식 출시일은 이전 시리즈보다 1주일 당겨진 3월 8일 정식 출시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10기 최수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0기심선아기자 2019.03.04 19:44
    삼성이 대한민국의 대표 기업으로써 앞으로도 새로운 시도를 많이 했으면 좋겠네요!
  • ?
    10기최수혁기자 2019.03.05 18:37
    저도 그러길 바랍니다^^
    5월 달에는 갤럭시 폴드 도 출시가 된다는데...디스플레이 완성도가 가장 궁금하네요!!^^
  • ?
    11기박종혁기자 2019.03.10 15:54
    저두요!!^^ 이번에 MWC 관련 영상 보니까 화면 중간 부분이 쭈글쭈글하던데ㅠㅠ
  • ?
    10기최수혁기자 2019.03.31 02:46
    양산형은 다르길 바래야죠 ㅠㅠ
  • ?
    10기김채현기자 2019.03.16 21:06
    저도 지문 인식 기능을 좋아하는 갤럭시 S 시리즈 사용자인데, 손의 습도가 달라질 때마다 지문 인식에도 영향을 받는지 계절마다 지문 등록을 다시 해줘야 되더라고요... 이번에 초음파 센서로 바뀐 점이 마음에 들어요. 요즘 삼성이 중국 시장에 밀려가는 추세를 보이고 있는데, 쓰러지지말고 오래도록 발전했으면 좋겠네요.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10기최수혁기자 2019.03.31 02:47
    저랑 같은 불편을 격으셧네요ㅜㅜ
    진짜 불편 하죠....!!
  • ?
    10기나어현기자 2019.03.24 15:46
    기사 잘 읽었습니다. 갤럭시 시리즈는 나올때마다 신기하네요..ㅎㅎ^^
  • ?
    10기최수혁기자 2019.03.31 02:48
    감사합니다!!
    저는 벌써 노트10 이 어떻게 나올지 궁금해 죽겟네요 ㅎㅎ^^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37899
설레는 봄, 추억 만들기 file 2019.04.01 이시현 804
Tom Plate(톰 플레이트)-리콴유와의 대화(Conversations With Lee Kuan Yew) file 2019.04.01 홍도현 719
1년 365일 자원봉사하기 좋은 날 2 file 2019.03.29 김수현 1108
매화마을과 화개장터, 꽃축제로 봄을 알리다 file 2019.03.29 천서윤 995
2019 세계 뇌주간 행사 '뇌로 떠나는 여행' 광주 개최 file 2019.03.28 유수진 888
복잡한 사회에 심플한 삶, '미니멀라이프' file 2019.03.28 김현정 945
높아지는 축구 열기, 한국 축구의 봄날이 오다 1 file 2019.03.28 이준영 859
[2019 세계 뇌주간] 창의성의 비밀, 뇌과학은 알고 있다 2019.03.27 김규린 1417
'밀어서 잠금해제' 아닌 초음파로 바로 하자 file 2019.03.27 나어현 1055
통일, 그게 뭐에요? file 2019.03.27 김주혁 743
가족과의 봄나들이, 불암산나비정원 file 2019.03.26 장윤서 1046
'관중 친화적' MLB급의 창원NC파크 2019.03.26 백휘민 1668
'창원NC파크 마산구장' 드디어 개장 file 2019.03.26 민서윤 2014
오사카 꼭 가야할 곳 TOP3 2 file 2019.03.26 하늘 1246
청주에 울려 퍼지다. 만세의 함성 file 2019.03.26 양희진 617
국제기구 진출, 외교부를 전적으로 믿으시면 됩니다 2019.03.25 신여진 718
위로받고 싶은 당신에게,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 1 file 2019.03.25 최가온 1090
치열했던 무안고와 천안신당고의 접전… '2019 대한핸드볼협회장배 전국 중·고등 선수권 대회' file 2019.03.25 배시현 1733
SKY캐슬 예서는 '이기적 유전자'를 이해하지 못했다? 2 file 2019.03.22 이연우 4617
3.1운동 100주년, 나라사랑 걷기대회 file 2019.03.22 김기혁 812
채식으로부터 오는 모든 것 file 2019.03.20 김지현 1279
2019 K리그 개막전이 열리다 file 2019.03.20 박상은 845
서울역사박물관 '딜쿠샤와 호박목걸이 展'을 다녀오다 file 2019.03.20 이도은 771
3.1운동 100주년, 경상남도 시민과 함께하는 기념식과 만세운동 개최 1 file 2019.03.19 이지현 1169
미네랄 오일의 누명, 석유 추출물 화장품의 진실 file 2019.03.18 임현애 1174
항공우주에 미친 청년들, '꿈의 엔진을 만들다!' file 2019.03.18 김채현 828
몇 년은 기다려야 한다면서 계속 뜨는 슈퍼문.. 그 이유는? file 2019.03.18 백광렬 1741
시베리아 횡단 열차 타봤니? 1 file 2019.03.15 정지우 1635
국제기구를 더 알아보자 file 2019.03.14 장혜원 1422
아름다운 예술의 나라, 프랑스 탐방기 file 2019.03.13 10기송은지기자 1447
음악PD 정재일의 특별한 나라 사랑 file 2019.03.13 장혜원 753
하루에 한 발자국씩 「열두 발자국」 file 2019.03.13 황엘림 1406
함께 만든 100년 함께 만드는 미래 file 2019.03.13 이서진 982
3.1운동 100주년, 해외의 항일 독립운동의 흔적을 쫓아서 '이준 열사 기념관' file 2019.03.12 장선우 1022
MBN Y 포럼 2019, 청년들의 꿈과 열정을 두드린 시간 file 2019.03.12 이승하 1578
롯데월드타워는 어떻게 지어졌을까? file 2019.03.11 봉하연 1424
아름다운 빛의 향연, 빛의 벙커 file 2019.03.08 조은빈 1612
최북단 동해바다와 금강산이 함께 숨 쉬는 곳, 고성 통일 전망타워 방문기 file 2019.03.08 진시우 1213
사지 말고 입양하세요, 유기동물 행복 찾는 사람들 입양 캠페인 2 file 2019.03.08 정수민 1826
3.1운동 100주년! 새로운 100년을 여는 천인평화원탁회의 file 2019.03.07 김아랑 813
지금까지 이런 웃음은 없었다, 이것은 영화인가 개그인가? 1 2019.03.06 조유진 1138
광주, 3.1절 100주년 기념행사 '그날의 함성이 울려퍼지다' 1 file 2019.03.06 조햇살 1928
[K리그1] K리그 우승팀 전북, FA컵 우승팀 대구와 무승부 file 2019.03.06 박민석 765
제40회 전국 만해백일장, 3·1운동 100주년 맞아 성황리에 마무리 file 2019.03.05 정다운 2148
2019 삼성 갤럭시 S10 이전의 명성을 되찾을 수 있을까...? 8 file 2019.03.04 최수혁 1370
에너지자립 공공건축물, 에너지드림센터 2019.03.04 박정현 799
기계식 키보드, 어떤 것을 구매해야 할까? file 2019.03.04 정세환 1073
지구의 하루와 다른 행성의 하루는 다르다? file 2019.03.04 최승현 84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9 Next
/ 6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