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0과 1 속에 영원히 남을 목소리, 디지털 연대

by 17기한나킴아벌레기자 posted Jan 14, 2021 Views 72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11월 17제주외국어고등학교 시청각실에서 2020학년도 GLEAS Talk Concert가 진행되었다외교번역경영인권의 5가지 분야로 나누어 ‘COEXIT’라는 주제를 이끌어낸 이번 Talk Concert에는 발표를 맡은 GLEAS 동아리 부원들과 60명가량의 학생들이 참여하였다.


이번 GLEAS Talk Concert에서는 ‘COEXIT’, 즉 공존이라는 개념을 대주제로 선정하여 이에 대해 학생들이 직접 탐구한 내용과 그 속에 녹아들어 있는 그들의 생각을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21세기개인의 이익과 가치를 가장 중요시하는 개인주의 사회에서의 공존이 무엇인지또 이러한 공존이 어떤 모습으로 나타나는지에 대해 다양한 자료를 바탕으로 준비된 발표에 학생들의 이목은 집중될 수밖에 없었다그중에서도 마지막 순서인 인권’ 분야의 발표를 맡은 2학년 영어과 양시원 학생과 1학년 스페인어과 송수민, 1학년 중국어과 고민지 학생은 디지털에서 피어나는 연대의식을 주제로 발표를 진행하였다.


글리스토콘 2.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7기 한나킴아벌레기자]


정보화가 급속하게 진행되면서 우리는 클릭 한 번에 많은 정보를 알 수 있게 되었고이에 따라 인터넷 플랫폼을 이용한 연대의 도래가 찾아오게 되었다연대란여럿이 함께 무슨 일을 하거나 책임을 진다는 의미의 단어로현대 사회의 시민들은 소셜 네트워킹 서비스즉 SNS를 통해 자신의 생각을 공유하고 퍼뜨리곤 한다이러한 SNS 연대는 주로 해시태그를 이용하여 진행되는데이를 통해 디지털 연대 시대의 새 역사를 열었으며 국내외에서 발생한 여러 사건들에 대한 디지털 연대가 그 엄청난 파급력을 보여주고 있다.


N번방 사건은 2020년 초 공론화된 조직적이고 정교적인 텔레그램 내 성 착취 사건이다이 사건은 인권단체인 닷페이스에 의해 세상에 알려졌으며이 단체는 인권 변호사와 피해자들을 만나서 사건을 조사하고 해시태그를 이용한 인권운동을 최초로 진행하기도 했다닷페이스의 노력에 이어 시민들도 해시태그 연대를 시작했는데이 해시태그의 내용이 점점 구체화되면서 사건의 가해자들이 어떤 처벌을 받기를 원하는지 표현했다는 특징을 찾아볼 수 있다. N번방 사건에 대한 디지털 연대는 여러 의의를 찾아볼 수 있다첫 번째로범국가적인 공론화가 되어 시공간을 초월한 연대의 이례적이고 대표적인 사례가 되었으며국내에서의 연대에 그치지 않고 여러 국가들의 연대를 촉구하고자 했던 점이다실제로 N번방 사건은 미국과 유럽 국가 등 해외 국민들에게도 알려지며 영문 해시태그 또한 생겨나기도 했다.


두 번째로는 우리에게도 잘 알려진 스쿨미투’ 사건이다스쿨미투는 재작년인 2018년부터 올해 초까지 지속되며 전국 각지의 교내 성폭력 피해자들의 목소리를 세상에 내보냈다이런 스쿨미투의 도화선은 충북여중이었다모두가 쉬쉬해왔던 학내 성희롱성폭력에 관해 학생들이 입을 열었고학생들이 연 트위터 계정은 스쿨미투 운동이 전국으로 확산되는 계기가 되었다. #충북여중_미투 #충북여중_우리는_멈추지 않는다 등의 해시태그를 생성해내며 널리 알려지게 된 스쿨미투는 여러 분야에 큰 영향력을 미치게 되었다먼저첫 시작을 이끌어낸 충북여중에 교내성폭력 교내 공론화 대책위원회가 열리게 되었고이는 결과적으로 가해자들의 법적 처벌을 이끌어내게 되었다또한다른 학교 여학생들이 학교 내 성폭력 사건을 고발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 스쿨미투 운동은 묻히지 않고 계속해서 활발히 진행되었다.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의 사건에 대해서도 우리나라 국민들의 디지털 연대는 활발히 일어난다그 예로 올해 초 발생한 조지 플로이드(George Perry Floyd) 사건을 들 수 있다조지 플로이드 사건 이후 진행된 Black Lives Matter’ 연대는 2012, 17세의 흑인을 죽인 백인 방범대원이 무죄 판결을 받자 해시태그 #blacklivesmatter를 사용하여 연대한 것이 시초이다이 디지털 연대가 2020년 조지 플로이드 사건을 기반으로 다시 활성화된 것이다Black Lives Matter’ 연대는 미국 내에서의 운동에 그치지 않고 우리나라를 포함한 세계 각지로 퍼져나가며흑인 인권에 대한 논란이 다시 한번 불거지게 했다이와 같은 Black Lives Matter’ 연대는 미국 사회의 구조적 문제를 범지구적 문제로 확장해 전 세계의 수많은 사람들이 인식하고같이 분노하고 연대한 것에 의의를 둘 수 있다.


철저한 개인주의가 되어버린 사회 속에서 사람들이 미디어 매체를 통해 연대를 하는 것은 굉장한 의의가 있다발표자 고민지 학생은 작은 연대란 없다그저 저마다의 방법으로 그들을 응원할 뿐이다우리는 이 발표를 끝으로 모든 사람들이 인권 연대로서 더 잘 뭉치기를언어의 장벽이 연대를 통해 무너지기를디지털 연대를 통해 진정한 유토피아가 이루어지기를 바란다.” 며 발표를 마무리 지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7기 한나킴아벌레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PICK] 서해삼육고등학교 학생회, 세월호 사고 7주기 행사 개최해 눈길 file 2021.04.28 박희찬 1315
[PICK] '잊지않겠습니다' 능동중학교의 세월호 추모 캠페인 1 file 2021.04.21 정나린 1557
'다양한 가능성의 진짜 나'를 발견하는 인천논현고등학교 진로 프로그램 file 2021.04.19 김성희 998
상상의 나래를 펼쳐라! 문이과 통합형 창의 독서 발표 대회 file 2021.04.12 김수임 456
동국대학교 동아리 소개 2021.03.29 김다솜 713
위기의 공연 동아리들, 상황 대처는 어떻게? file 2021.03.26 김민영 682
코로나19로 변한 이색적인 입학식 file 2021.03.08 김정민 745
고등학생들을 위한 한국외국어대학교 ‘글로벌 아카데미’ 프로그램에 참여해보자 file 2021.02.25 이희호 784
힘든 상황에서도 굴하지 않고 실행된 기말고사 file 2021.02.08 김민경 733
이화여자대학교는 코로나19에 어떻게 대처할까? 2021.01.27 김세현 1568
대륙의 2020학년도 졸업식 풍경 file 2021.01.26 김수임 1356
잊지 못할 온라인 졸업식 2021.01.20 우선윤 1123
힘찬 도약의 시발점, '호남제일고등학교'를 아시나요? file 2021.01.19 문청현 3243
0과 1 속에 영원히 남을 목소리, 디지털 연대 2021.01.14 한나킴아벌레 722
홀몸 어르신들과 고등학생들의 마음을 잇는 편지 쓰기 4 file 2021.01.13 이가빈 5449
용인한빛중학교 학생들 의료진에게 감사 메시지 전달 1 file 2021.01.11 허다솔 1025
코로나19가 불어온 대학의 새로운 바람, 온라인 투표 file 2020.12.30 임은선 941
자카르타한국국제학교의 동아리 연말 결산, 동아리 산출제 file 2020.12.22 김민경 1280
인도네시아 자카르타한국국제학교, 7개월간 이어지는 온라인 수업에도 굴하지 않는 한글 사랑 file 2020.12.03 김민경 1103
Zoom을 통해 이루어진 영어 토론대회 file 2020.12.03 김민경 1195
금정여자고등학교, 소원을 이루어주는 <소원 트리> 1 2020.12.03 최윤지 1335
경기외고 '환경미화' 행사로 연중행사 대체 file 2020.11.27 유민지 1211
중국에서 코로나 대처 방안을 논의하다, 청운 모의유엔(MUN) file 2020.11.27 김수임 961
학생들은 “환호” 이제는 고등학교에서도 헬로윈 파티 즐겨 2020.11.27 송성준 1437
죽전고등학교 2학년 학생의 ‘탁구 랠리’ file 2020.11.26 전혜원 976
이화여자대학교, 하버드의 국내 유일 HCAP 파트너 file 2020.11.25 김세현 1258
과천외고만의 특별한 행사, '전공어의 날'을 아시나요? file 2020.11.24 김우정 1867
배화여고 애플데이, 사과와 고마움을 동시에 file 2020.11.16 김근영 3577
만방국제학교의 NEC 동아리, 한국 첫 개설! file 2020.11.10 전민영 1178
용인 서천고등학교, 과학기술 드림 톡 콘서트 개최 file 2020.11.09 최준서 1447
여천중학교, 찾아가는 현장체험학습 '명량운동회' 개최! 2020.11.09 김도원 936
‘친구야, 반갑다!’ 대전대신고등학교 IVECA 국제학교에서 만나는 지구 반대편 친구들 file 2020.10.30 이재윤 1247
부산국제고의 영자 신문부, KEEN을 만나다! file 2020.10.26 차민경 1164
서로의 전하지 못한 진심, '사과데이'로 전달하다 2 file 2020.10.26 한나킴아벌레 901
다르이히 초등학교를 아시나요? 성수여자고등학교 희망교실 캠페인 file 2020.10.26 김하은 1023
인천해송고, <여풍당당 리더십 멘토링>으로 글로벌 인재 육성해 file 2020.10.05 임솔 1050
코로나19로 인해 달라진 학교의 모습 file 2020.09.28 임지윤 1646
코로나19, 온라인 축제 가능한가? 2 file 2020.09.28 박아현 2757
진로 체험, 성북미래학교 file 2020.09.28 박아현 985
용맹한 사자의 첫걸음 file 2020.09.28 박도현 845
인문학과 친구 되기, 성서중학교 교내 인문학 PT 대회 개최 file 2020.09.24 권나영 1590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기 위해 아름다운 생각을 가진 아름다운 사람들이 함께 하는 동아리, '유노이아' file 2020.09.22 정진희 1135
학교에서 재판이 열렸다고? file 2020.09.07 손하겸 1085
올빼미 독서교실, 그 뜨거운 현장 속으로 2020.09.07 이수미 929
미래의 유능한 인재를 양성하는 자율 동아리, EDC 2020.09.03 김나희 1148
경쟁을 넘어, 교학상장을 이루다! 배움 동행 멘토링 프로그램 1 file 2020.09.01 이연수 1141
위안부 기림의 날을 맞아 구성고에서 열린 위안부 캠페인, 史랑방 file 2020.08.27 백서준 1408
브니엘여자고등학교, 대의원회를 가지다 file 2020.08.27 김유진 111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 Next
/ 33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