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Ch?c m?ng n?m m?i! -베트남 다낭에서 새해를 맞이하다

by 4기김량원기자 posted Feb 20, 2017 Views 330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KakaoTalk_20170220_160604945.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김량원기자]

 

"Ch c m ng n m m i"

베트남어로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는 뜻이다. 본인은 1학년 겨울방학을 내내 베트남에서 보냈다. 때문에 자연스럽게 새해도 베트남에서 맞이하게 되어 한국에 있는 친구들에게 새해 인사도 할 겸 연락을 했다. 본래 새해맞이에 큰 의미를 둬 왔던 우리나라지만 이번 연도만큼은 조용히 새해를 맞는 분위기었다고 한국에 있는 친구들이 전해왔다. 이번엔 친구들이 나에게 베트남은 어떠냐며 묻기 시작했다. 나는 하루 온종일 호이안에서 지내며 보고 느꼈던 것들을 이야기하기 시작했다.


타지에서 보내는 새해는 처음이었기에 이 나라의 새해 풍습, 행사 등에 관해 궁금한 점이 많았다. 베트남에 출장 가 계셨던 아버지께서 이번 2017년 새해는 형형색색 아름다운 등불로 유명한 호이안에서 보내는 것이 어떻겠냐고 말씀하셨고, 나보다 베트남에 대하여 잘 알고 계셨던 아버지셨기에 우리는 아버지 말씀에 따라 호이안에서 새해를 보내기로 결정했다.

KakaoTalk_20170220_160157320.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김량원기자]


호이안에 도착한 우리는 먼저 베트남 전통 광주리배에 올라탔다. 처음에 노를 젓는 분들이 대부분 할머니들이셔서 놀랐다. 그래서 도움이 되고자 같이 노를 저었는데 생각보다 힘들어서 두 번 놀랐다. 그리고 배를 타며 만났던 관광객들이 100% 한국인이었던 점에 세 번 놀랐다. 30여 분 동안 배를 탔는데 그 시간이 정말 짧게 느껴질 만큼 재미있었던 체험이었다. 이번 베트남 여행에서 가장 기억에 남았다.

 

KakaoTalk_20170220_16062970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김량원기자]

KakaoTalk_Moim_5IWP0u34ZIXbrQ5XGpJA74nchvt1Hr.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김량원기자]


광주리배를 내린 후에 본격적인 호이안 여행을 시작했다. 호이안은 15세기~19세기에 건설된 동남아시아 무역항으로 잘 보존되어 있어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되어 있는 도시이다. 호이안 하면 등불이  유명하기도 하지만 오래된 옛 건물들이 잘 보존되어 있기로 유명하다. 베트남에서 유럽의 느낌이 물씬 풍겨 신기해하고 있을 때 무엇보다 내가 유럽에 왔나 착각하게 만들었던 것은 유럽인 관광객들로 꽉 차있던 길을 보았을 때였다. 호이안이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특히 유럽인들에게 인기 있는 관광지로 손꼽힌다는 것을 눈으로 확인한 순간이었다. 시간 가는 줄 모르고 구경하던 중, 어둑어둑해진 거리에 등불들이 하나둘 켜지기 시작했다. 지금 한국에 돌아와 기사를 쓰는 지금도 그 장면을 생각하면 다시 가고 싶은 마음이 절로 들 정도로 장관이었다.


이번 호이안 여행에서 등불의 아름다움과 베트남만의 수수한 매력에 빠져들게 되었다. 이뿐만 아니라 베트남 사람들이 우리나라와 비슷하게 가족들과 함께 모여 차례를 지내며 한 해의 복을 비는 모습을 보면서  국가는 다르더라도 새해를 맞이하는 모습이나 풍습 등이 굉장히 비슷하다는 느낌을 받았다. 베트남에서 보낸 2017년 새해가 특별하게 느껴졌던 이유는 단지 한국을 떠났기 때문이 아니라 전 세계인들과 각자의 소원을 등불에 담아 함께 띄어 보내며 맞이해서가 아닐까 싶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4기 김량원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4기노유진기자 2017.02.21 21:39
    광주리배의 모습이 신기하네요! 마지막에 등불사진도 정말 예쁘고요!
    저도 호이안에 한번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요
  • ?
    4기이건학기자 2017.02.21 23:35
    일기형식인 기사는 처음보네요 ~~ 베트남 여행 재밌을 것 같아요!
  • ?
    4기이승은기자 2017.02.22 15:52
    요즘 베트남 여행을 가는 친구들이 부쩍 늘었더라고요! 덕분에 들었던 호이안, 다낭 이 말들이 익숙해서 재밌네요ㅎㅎㅎㅎㅎㅎ
  • ?
    4기김유경기자 2017.02.23 22:32
    저도 몇 년 전에 베트남 여행을 한 적이 있는데 유독 호이안이 기억에 남았어요! 기자님의 사진을 통해서 다시 보아도 너무 아름답고 추억이 새록새록 떠오르네요!
  • ?
    4기전세희기자 2017.02.24 01:23
    저는 겨울방학 동안 보충만 하다 끝난 것 같았는데... 베트남에 다녀오셨다니 일단 부러운 마음이 먼저 드네요! 베트남은 수도 하노이에 대해서만 알고 있었지 저는 생각 외로 호이안이란 도시는 잘 모르고 있었네요..ㅎㅎ 이렇게 정리해주시니 도시에 대해서도 잘 알 수 있고 나중에 꼭 여행 가보고 싶다는 생각도 들어요~ 수고하셨습니다!
  • ?
    4기김서영기자 2017.02.25 20:04
    좋은기사 잘 읽고 갑니다!
  • ?
    4기한지민기자 2017.02.27 01:12
    좋은 기사 잘 읽고 갑니다~! 베트남에 가게 된다면 저도 저 곳을 꼭 방문하고 싶어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그리워 그리는 '김광석 다시 그리기 길' 1 file 2017.02.22 허선주 3454
누구나 도전할 수 있는 콘텐츠 제작 1 file 2017.02.22 이현중 1955
경제와 환경을 살리는 '음식물 쓰레기 수거시스템'을 아시나요? 3 file 2017.02.22 이윤지 4808
순우리말 간판, 돌아오다. 11 2017.02.22 장나은 18846
말 많은 WBC, 이대로 괜찮은가? 2 file 2017.02.22 최민주 2848
명품, 왜 사요? 6 file 2017.02.22 박솔향 2607
기부의 새로운 패러다임! 기부박수 337! 1 file 2017.02.22 최찬영 4333
삼척의 큰 자산, 가람영화관 3 file 2017.02.22 정유진 4402
쉽고 간단하게 체험할 수 있는 가죽공예! 3 2017.02.22 김다정 3951
2017 정유년, 올해의 트렌드 키워드는 과연 무엇일까 4 file 2017.02.22 고은빈 4592
영화 '다른 길이 있다', 무엇을 위한 비난인가 1 file 2017.02.22 이세림 3438
부산시민공원, 포켓몬 고 대신에 '스탬프 투어'로 공원 100배 즐겨 보아요. 8 2017.02.22 최영 4609
약촌 오거리 택시기사 살인사건, 영화 재심을 만들다!! 4 file 2017.02.22 유주영 3424
나눔의 가치를 알리는 청소년들, 남양주시 청소년 자원봉사 홍보단! 1 file 2017.02.22 정현지 3867
책읽어주는 언니오빠와 함께 알아가는 책 읽는 즐거움 1 file 2017.02.22 곽문주 3457
사라져가는 비디오 대여점,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로 돌아오다 13 file 2017.02.21 백지웅 4554
영주시, 고교생과 함께 관사골 활성화를 위한 새뜰마을 사업 추진해 5 file 2017.02.21 박한나 3302
영상편집의 꽃, CG(Computer Graphics) 17 file 2017.02.21 오지현 3003
기억하자 0214 4 2017.02.21 이유정 2116
정월대보름, 전주 박물관에서 즐겨요 8 file 2017.02.21 김수인 2455
쓰레기 산으로 가려진 아이들의 밝은 웃음, 필리핀의 란필 지역에 가다 18 file 2017.02.21 이지안(이소미) 5323
게임과 만화마니아들은 다모여라~!. "코믹월드" 7 file 2017.02.21 전현동 2544
이웃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달한 B1A4 팬클럽 BANA 12 file 2017.02.21 이다정 3119
초심잃은 기념일, 누구를 위한 것인가? 9 2017.02.21 김영은 4597
일명 '픽미 세대'의 살아남기 경쟁 속 희망 '청년창업 지원정책' 11 file 2017.02.21 이현주 3326
3.1일 민족의 고귀한 숨결 5 file 2017.02.21 김윤서 2107
페미니즘에 대한 진실 혹은 오해 11 file 2017.02.21 백정현 4494
뜨겁던 1990년대를 엿보다, 슈퍼소닉 3 file 2017.02.21 최윤정 2460
동해안과 일부 경북 건조특보…건조한 봄철, 산불 예방법은? 5 file 2017.02.21 한예진 2395
제 2, 제 3의 유관순을 찾아서... 제 16회 유관순 횃불상 워크숍 4 file 2017.02.21 강인주 2554
2월 14일 날은? 4 file 2017.02.21 김소은 1954
진정한 국경일의 의미, 역사로 찾자! 4 file 2017.02.21 정채린 2963
'한국의 우주공학과 천문학의 미래를 책임질 대한청소년천문우주공학회' 학술회 개최 7 file 2017.02.21 양민석 5544
촛불집회의 숨은 공신, 자원봉사자 6 file 2017.02.21 유림 3174
백화점의 유혹, 이 모든 것이 상술? 7 file 2017.02.21 이종은 2900
고요와 휴식의 낙원, 말레이시아 코타키나발루 여행기 3 file 2017.02.21 박형근 3555
청소년증? 학생증? 18 file 2017.02.20 김애란 7213
이심전심 수학콘서트로 학생들과 공감한 EBS 2 file 2017.02.20 정윤서 3281
딥 러닝, 알파고의 천재적인 실력의 비밀? 4 file 2017.02.20 강상윤 2449
물을 사랑한 화합물, 고흡수성 고분자 4 file 2017.02.20 권보미 8195
일본 생활 문화를 엿보다 4 file 2017.02.20 장지민 3215
Ch?c m?ng n?m m?i! -베트남 다낭에서 새해를 맞이하다 7 file 2017.02.20 김량원 3301
k-pop 시장, 이젠 편의점까지? 7 2017.02.20 전예인 2845
평창동계올림픽 G-1, K-드라마 페스타 in 평창 행사 개최 1 file 2017.02.20 고주연 4447
대보름, 다가온 평창동계올림픽 세계불꽃 축제가 열리다. 2 file 2017.02.20 성다인 3597
동화 속 친구들이 살고 있는, 인천 송월동 동화마을 7 file 2017.02.20 한지민 8330
완벽함만을 추구하던 한 사람이 낳은 비극, '라플라스의 마녀' 9 file 2017.02.20 정지윤 3371
수지구청 사랑의 교복 나눔 행사 11 file 2017.02.20 이호균 428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9 50 51 52 53 54 55 56 57 58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