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2020년 상반기 게임 소식

by 14기정근혁기자 posted May 15, 2020 Views 26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019년 하반기 특히 4분기는 게임의 암흑기였다. 세상의 수많은 게이머들이 게임 신작 부족 상황에 울부짖었다. 2019년도 게이머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 게임은 11월 '데스 스트랜딩'이 마지막이었다. 그리고 2020년 현재 상반기 중 제1분기. 특히 이번 달이었던 3월에는 수많은 게이머들의 심금을 울리는 게임들이 등장했다. 


1. 오리와 도깨비불 (Ori and Will of the Wisps) 

KakaoTalk_20200515_123726983.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4기 정근혁기자] 


3월 11일에 출시한 '오리와 도깨비불'은 전작이었던 2015년에 발매한 '오리와 눈먼 숲'의 후속작이다. 오스트리아의 게임회사인 '문 스튜디오에서' 개발한 게임이다. 문 스튜디오는 전작이었던 '오리와 눈먼 숲'으로 2016년 '게임 디벨로퍼스 초이스 어워드'에서 신인 기업상을 받았을 정도로 당시에 파장이 엄청났다. 아름다운 그래픽과 빛 표현의 배경 표현과 나레이션식 스토리 진행이 인상적이었다. 하지만 그래픽과는 별개로 매우 높은 살인적인 난이도로 유명하기도 했다. 2017년 E3에서 후속작 발표가 있고 난 뒤 매년 E3에서 게임을 더욱 기대하게 만드는 트레일러를 공개하며 게이머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오리와 도깨비불은 분명히 게이머들의 마음 한편에는 자리를 잡고 있었을 게임이었다. 

그리고 2월 11일, 게이머들의 기대에 부합하는 게임이 출시했다. 출시 전 평론가 점수 10점 만점에 9.8점 출시 이후 메타크리틱 점수 90점을 달성했고 오픈크리틱에서는 무려 평론가 추천도 99%를 달성했다. 전작과 트레일러에 의해 한층 올라간 유저들의 기대에 잘 보답했다고 말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의 점수이다. 업그레이드되어 잘 짜인 게임의 플레이 구성, 전작부터 이어져 온 분위기와 그것을 뒷받침해주는 귀가 즐거운 OST와 그래픽이 이 게임을 성공으로 이끌었다. 


2. 모여봐요 동물의 숲 (Animal crossing: New Horizons)

KakaoTalk_20200515_123852698.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4기 정근혁기자] 


2020년 현재까지 가장 큰 파장을 가져온 게임이 아닐까 싶다. 사실 닌텐도 스위치 자체가 가장 암울하고 게임이 적었던 시기인 2018년 중반기에 발표되었기에 당시의 파장은 더욱 컸다. 2018년 9월의 닌텐도 다이렉트에서 처음으로 공개된 동물의 숲은 3DS 버전인 '튀어나와요 동물의 숲' 이후 7년 만의 신작이 나오는 발표였다. 하지만 이후 2019년 닌텐도 다이렉트에서 출시일은 2020년으로 미룬다는 발표를 했는데, 그 이유는 바로 크런치 모드의 우려였다. 개발은 2012년 '튀어나와요 동물의 숲' 이후 바로 시작했지만 개발상의 문제와 닌텐도 스위치라는 새로운 기기의 탄생으로 개발에 차질이 있었고 그로 인해 개발자 과부하. 즉 크런치 모드가 우려되기에 2019년 출시 예정이었던 동물의 숲이 2020년 3월 20일로 연기되었었다.  

2월 20일 있었던 닌텐도 다이렉트 '모여봐요 동물의 숲' 섹션에서 발표되었고 3월 12일부터 '닌텐도 스위치 모여봐요 동물의 숲 에디션'이 1초 만에 인터넷 예약 판매가 끝나는 등 여파가 대단했다. 우리나라에서만 다운로드+패키지 구매량이 80만 장이 넘었다. 

3월 25일 기준 메타크리틱 점수 91점, 오픈크리틱 평론가 점수 92점에 추천도 100%라는 말도 안 되는 성적을 기록하고 있는 중이다. 전작에 비해 많아진 콘텐츠, 상향된 그래픽, 스위치 특성상 편리화된 인터넷 등등 여러 가지 요소가 동물의 숲 시리즈의 향수에 목마른 유저들에게 발화점을 붙여 버린 것이다. 


3. 둠 이터널(Doom Eternal)

KakaoTalk_20200515_123727204.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4기 정근혁기자] 


둠 시리즈는 게임계에서 정말 오래된 롱러너이다. 1993년 첫 프랜차이즈인 둠을 필두로 현재까지 DLC 포함 10작품 이상 될 정도로 사랑받는 게임이다. 동물의 숲과 같은 날짜인 3월 20일에 등장한 둠 이터널은 2016년 이후 개발을 시작해서 2018년, 2019년 E3에서 개발에 관련한 떡밥을 뿌렸다. 원래 2019년 11월 22일 출시로 2019년 세기말 복병으로 불렸으나 게임 안정화, 보완작업으로 인해 3월 20일로 미뤄졌고 동물의 숲과 같은 날짜에 출시하게 되었다. 

메타크리틱 점수 90점 오픈크리틱은 89점 그리고 평론가 추천도 97%로 둠의 팬들의 둠만의 액션과 시원시원한 핵앤슬래시 FPS의 갈증을 해결해준 것으로 보인다. 


4. 하프라이프: 알릭스(Half-life Alyx)

KakaoTalk_20200515_123726725.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4기 정근혁기자] 


하프라이프, 현대의 게임 발전을 논할 때 항상 빠지지 않고 나오는 게임 중 하나이다. STEAM의 개발사인 Valve 사의 게임으로 1998년 처음으로 등장했다. 하프라이프는 그 인기에 힘입어 하프라이프 2, 하프라이프 2의 확장판인 에피소드 1과 에피소드 2를 보면 마지막 출시가 2007년 즉 13년이 지난 이후 처음으로 밸브가 직접 제작한 하프라이프 시리즈이다. 사실 하프라이프도 그렇고 밸브 사의 다른 게임인 포탈도 그렇고 3편이 나오지 않는다는 것에 대한 일종의 인터넷 밈이 존재한다. 그렇기에 유저들이 기대를 해도 현실적으로 포기했던 하프라이프 공식 후속작이 밸브에서 등장하니 모든 게이머들은 즐거움을 표출했다. 하지만 하프라이프: 알릭스의 출시는 하프라이프 3을 원하는 유저들을 위한 게임개발 의도는 아니었다. 밸브는 게임 VR 시장에 뛰어들어 Valve index라는 기기를 출시했는데 가장 큰 VR 플랫폼인 스팀 VR을 가지고 있는 밸브라도 자사의 아이덴티티가 되는 VR 게임이 필요했다. 그러다 하프라이프와 포탈이 후보에 올랐고 하프라이프가 그 후보에 간택되어 개발 진행이 이어진 것이다. 

처음 게이머들의 반응은 반반이었다. 하프라이프 3는 아니지만 어쨌든 하프라이프 후속작 발표라는 기대에 차올랐던 유저들과 결국 시장을 확장하기 위한 작은 실험 게임이라는 입장으로써 바라보는 회의론도 존재했다. 하지만 하프라이프: 알릭스의 인게임 화면, 플레이 화면의 공개로 모든 게이머들을 대기자로 바꾸어 놓았다. 역대 VR 게임 중 가장 높은 자유도, 몰입도, 게임성, 그래픽으로 호평을 받았고 밸브가 누누이 주장한 '하프라이프 후속작이 나오지 않는 이유는 그 명성 때문이다. 우리는 창의적, 기술적, 게임성 모두 갖춰야 한다.'를 충족했다고 보였다. 

발매일인 3월 23일 메타크리틱 점수 92점, 오픈크리틱 92점 평론가 추천도 95%, 스팀 내 평가 압도적으로 긍정적 98%로 매우 좋은 점수를 달리고 있다. 


이렇게 올해 3월의 빅 게임들을 알아보았다. 많은 게이머 커뮤니티들은 3월에만 GOTY 후보가 무려 4개가 등장했고 메타크리틱 90점 오버 게임이 4개라고 환호하고 있다. 2019년에 비해 올해는 게임의 황금기이다. 이러한 작품들 말고도 너티 독의 '라스트 오브 어스 2' 소니의 '파이널판타지 리메이크', '바이오하자드 3 리메이크', '사이버펑크 2077'등 화제작들이 모여있는 해이다. 올해 GOTY(Game Of The Year)는 어떻게 될지 벌써부터 기대가 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4기 정근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5기김다윤기자 2020.05.17 16:09
    평소에 게임에 관심은 없었지만 기사로 자세히 설명하니 흥미로운 것 같아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코로나가 세계 스포츠에 미치는 영향 newfile 2020.06.01 서지완 58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집콕 게임’이 있다? 1 newfile 2020.06.01 신준영 73
지친 날들에 활력을 줄 음악 영화 세 편 newfile 2020.06.01 김윤채 72
셀카로 성격을 파악하는 인공지능이 있다? file 2020.05.29 정유빈 125
물 표면은 왜 둥글둥글할까? file 2020.05.29 백경희 79
눈물샘 자극 한국 영화 추천 TOP3 file 2020.05.27 조기원 160
OTT서비스의 부상과 전통적 멀티플렉스 시장의 사장 file 2020.05.27 정근혁 90
글로벌 루키의 성장, TOMORROW X TOGETHER file 2020.05.27 하건희 164
제8회 통일 교육 주간 온라인 페스티벌이 열렸다고? 2 updatefile 2020.05.26 이현인 161
엘리베이터를 탈 때 중력은 어떻게 변하게 될까? file 2020.05.25 백지윤 217
짝사랑을 하는 당신에게 바치는 다채로운 짝사랑 감성, '좋아한다고 했더니 미안하다고 말했다' file 2020.05.25 이현경 217
스마트폰 등장 13년, 소비자들에게 국경은 없다, 스마트폰의 미래 2020.05.19 정미강 286
K스포츠, 세계무대를 향해... file 2020.05.18 임상현 177
일본인 원장에 맺힌 한, 소록도 병원 file 2020.05.18 홍세은 147
윤상현 감독의 신작, 사냥의 시간 넷플릭스 독점 공개 file 2020.05.18 정호영 114
영화전공이 들려주는 2020 OSCAR 이야기 file 2020.05.18 정근혁 132
2020년 상반기 게임 소식 1 file 2020.05.15 정근혁 268
세계 최고의 음향시설을 갖춘 '아트센터 인천 콘서트홀' file 2020.05.15 진효원 762
애니메이션 '울고 싶은 나는 고양이를 뒤집어쓴다' 가면을 쓰고 살아가는 우리의 모습? file 2020.05.13 김준하 334
방탄소년단, 특별한 졸업식에 참여하다 4 file 2020.05.12 김도연 1675
봄의 불청객, 꽃가루 알레르기 1 2020.05.12 윤혜림 170
'2020 법무부 웹툰공모전' file 2020.05.11 이채원 1397
생태교란종 "붉은귀거북" 무더기 발견 file 2020.05.11 김은준 292
5월 1일, 세계 각국의 근로자를 기념하는 근로자의 날 file 2020.05.08 송윤슬 317
소품으로 우리 집 예쁘게 꾸미기 꿀팁! 1 file 2020.05.08 차예원 309
가장 많이 하는 PC게임 "롤" 혹시 내 자녀도? updatefile 2020.05.06 신준영 1084
현실을 직시하라, 박서련 장편소설 '마르타의 일' 1 file 2020.05.04 김가원 291
기억해야 할 날들 file 2020.05.04 최윤서 257
전 세계 아미와 함께하는 방방콘 file 2020.05.04 최민주 403
코로나 바이러스의 이면 file 2020.05.04 주미지 258
코로나바이러스가 가져온 새로운 변화, OTT 서비스 file 2020.05.04 유해나 299
우리 동네에 공용 냉장고가 있다고? 중국 내 무인화 기기 사용 4 file 2020.05.02 김수임 1076
코로나19가 가져다준 ‘안방 관극,’ 뮤지컬 생중계 1 file 2020.05.02 송다연 312
세계 1000만 명을 감동시킨 온라인 '오페라의 유령' 2020.05.02 이중호 237
방탄소년단, 언택트(untact) 공연의 시작을 열다! 전 세계 방방곡곡 방방콘! file 2020.05.02 이현경 317
중저가형의 반란 1 file 2020.05.02 오경언 257
'컨테이젼' 코로나바이러스 속 우리의 모습 2 file 2020.04.29 이수연 443
급식 우유를 아이스크림으로? 2 file 2020.04.29 유규빈 449
2020년 한국에게 필요한 조언_고전으로 살펴보기 file 2020.04.29 임효주 239
좋아하는 사람과 '절대 같이 보면 안되는 영화' 추천 file 2020.04.29 조은솔 340
4월 22일, 지구의 날 50주년을 맞이하다 2 file 2020.04.29 정세현 213
우리나라 자부심들의 융합, IT와 K-POP의 조화에 스포트라이트를 비추다 2020.04.29 최유진 226
많은 연령대의 음악 장르가 되고 있는 '트로트' 1 file 2020.04.29 윤예솔 259
손 소독제, 뭐가 좋을까? 2 file 2020.04.28 김기용 346
집에서도 쉽게 만들 수 있는 손 세정제 file 2020.04.28 최윤서 251
꽃놀이를 위한 최고의 축제 '네이처파크 플라워 페스티벌 2020' file 2020.04.28 류혜성 219
애니메이션 속 숨겨진 명대사 5 file 2020.04.28 권빈 315
소확행, 키우면서 느끼는 행복, 스타듀밸리 3 file 2020.04.28 이유진 33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4 Next
/ 74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