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9.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교복에도 드리우는 사회적 코르셋의 검은 그림자

by 7기손윤정기자 posted Aug 01, 2018 Views 82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seereal_adservice_6th_pc.png

한낮 온도가 40도 가까이 되는 요즘, 한국의 학생들은 무더위 속에서 고군분투 중이다. 특히 여학생들은 상체와 하체를 조이는 교복에 더욱 불만이 많다.

 

최근 상당수의 교복 브랜드에서 지나치게 맵시를 강조하다 보니 여학생들의 교복은 허리선이 과하게 잘록하고 길이가 짧아져 7세 여아의 티셔츠와 사이즈가 비슷할 정도이다. 실제로 한 인문계 여학생 교복 상의와 시중에 판매되는 7세 여아용 티셔츠를 비교했더니 가슴둘레 차이는 약 4cm, 허리둘레 차이는 약 6cm로 별 큰 차이가 없었다.


남학생의 교복과 비교해봐도 확연한 차이를 볼 수 있다. 지난 7월 초에는 트위터에서 한 유저가 올린 남녀 교복 사이즈 차이가 이슈가 되었다. 사람들이 남녀 교복 차이를 지적하는 점은 대부분 여학생의 교복이 많은 면에서 남학생의 교복보다 불편하다는 것이다. 그들은 "경험자로서 확실히 여학생 교복이 엄청 생활하기 불편하고 통풍도 안 되고 손도 잘 못 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 교복 브랜드에서는 여학생 교복 재킷에만틴트주머니를 만들고슬림 라인으로 허리선을 강조했다. 네티즌들은 이에 "여자라면 화장을 하고 허리가 얇아야 한다는 사회적 코르셋을 적용한 것 같다.", "교복 주머니도 작고 허리는 얇고 팔도 제대로 안 들리고 치마 때문에 조심히 다녀야 하는 마당에 뭐? 틴트? 교복이나 편하게 만들지.", "여학생은 그저 예뻐 보여야 한다는 프레임을 걸다니 불쾌하다." 등 분노를 표출했다.


다음은 본 기자가 현재 재학중인 고등학교에서 실시한 교복만족도 조사의 결과이다.


dfg.PN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손윤정 기자]


조사 결과 현재 교복에 만족하는 학생은 반절도 채 되지 않는 34.5%였고, 불만족한 64.5%의 학생 중 여학생들에게만 그 이유를 조사해봤더니 가장 큰 이유는 역시나 불편하기 때문이었다.


여성을 압박하는 사회적 코르셋의 그림자가 여학생들의 교복에도 드리우는 현재, 실제 학생들과 네티즌 등의 이에 대한 비판은 멈추지 않고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7기 손윤정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5기박미진기자 2018.08.01 12:22
    학생들에게 가해지는 코르셋이 점점 심해지고 있습니다.
    저희부터라도 코르셋을 벗어던져야한다고 생각합니다.
  • ?
    8기윤지원기자 2018.08.02 19:21
    교복만족도 조사의 결과 이미지로 더 이해하기 쉬웠어요. 기사 잘 보고 갑니다.
  • ?
    8기장혜성기자 2018.08.08 19:48
    불편한 교복을 강요받는 입장은 남학생들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합니다. 특히 제가 다니는 학교는 니트조끼가 아닌 진짜 조끼가 교복인지라 활동하기가 상당히 불편하죠
  • ?
    7기최아령기자 2018.08.10 14:40
    요즘 학생들은 불편한 교복을 입으며 생활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것은 여학생, 남학생들도 같이 겪고 있겠지요 여학생들 나름의 불편함과 남학생들 나름의 불편함을 의견으로 모아 교복을 다시 만드는 것도 좋은 방법 중 하나일 것 같아요
  • ?
    8기정수빈기자 2018.08.20 00:34
    제 개인적 생각으로는 교복 브랜드의 일종의 마케팅이라 생각됩니다. 대부분의 여학생들은 펑퍼짐하거나 긴 교복을 선호하지 않아 치마길이를 줄이거나 통(?) 줄이기도 합니다. 이러한 학생의 성향을 반영하여 '슬림 라인' 등을 추가한 것으로 생각됩니다. 사회적 코르셋이라기 보다는 교복 업체의 이윤 창출을 위한 전략이라고 생각됩니다.
  • ?
    7기이정주기자 2018.08.22 00:00
    남녀공학 학교에 다녔을 때 남자 교복과 여자 교복 모두를 착용했었는데 사이즈 상으로는 여자 교복이 치수가 더 큼에도 불구하고 여자 교복은 껴서 불편하고 남자 교복은 정말 널널했던 기억이 나네요. 여학생들에게 가해지는 사회적 코르셋은 없어져야 할 필요가 있는 것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그들만의 특별한 강연, TEDx: 언어에 녹아들어있는 차별과 편견 newfile 2018.10.19 윤세민 160
장안고와 함께 나르샤...토론배틀 개최 newfile 2018.10.19 윤현정 86
대전가오중학교 D.I.Y 문화적 교류에 한 발 내딛다 file 2018.10.15 임세진 131
충주국원고등학교 학생들의 물음, 신경림 시인을 아시나요? 2018.10.02 정하영 211
가평고등학교 연극부 'KHAN', "우리의 무대는 이곳입니다" 2018.10.01 정수빈 966
야구 교육 기부 프로그램, GIANTS G-IRLS DAY file 2018.09.28 서유진 171
홍성여자고등학교, 근대화의 현장을 느껴보다 file 2018.09.27 박지후 200
성모여자고등학교, 부산진구청장의 명사초청 특강 진행 file 2018.09.27 이서영 176
인천 문일여자고등학교 근처 공사, 언제쯤 완벽히 될까 file 2018.09.27 윤서연 237
여기가 해외인 줄 알았다, 성광여자고등학교의 Immersion Day! 1 file 2018.09.21 임태희 564
학생들만의 특별한 강연회, CUP 2 file 2018.09.18 최용준 311
천안시 불당고 축제 제2회 온우제 1 file 2018.09.17 정지웅 262
은혜의동산기독교학교에서 영어 배우고 가실래요? file 2018.09.17 채유진 616
청소년 창의융합활동 동아리 온라인 경진대회: 아시아퍼시픽국제외국인학교 file 2018.09.14 김선주 343
회룡포 생태 체험을 다녀 온 예천여자고등학교 동아리들 file 2018.09.12 장지혜 237
안동여자고등학교, 베트남 타이응우옌성 학생들과 교류 프로그램 진행 1 file 2018.09.06 신지현 298
영신고등학교 환경동아리, 지구 지킴이 file 2018.09.04 성유신 409
창북중학교를 이끄는 학생회! 2018.09.04 오정연 321
발 디딜 틈이 없었던, 2018 중앙고 석전잔치 2018.09.03 권오현 317
양곡중학교의 특별한 방학식 file 2018.08.31 최가연 997
신목고등학교의 열정 동아리, The Shinmok Post 1 file 2018.08.30 신지수 441
대한민국엔 청소년 기자단이 있다면 전북외고에는 ‘COGITO’가 있다! 2 file 2018.08.30 최회원 417
111년 이래 최악의 폭염을 이기는 안성고등학교 학생들의 생활 1 2018.08.29 전도헌 701
'인권 서약서' - 나와 너 그리고 우리의 인권을 위한 약속 file 2018.08.29 박태준 531
이화여자고등학교 주먹도끼 동아리, 위안부 기림일 행사에 참여하다 file 2018.08.28 김수진 533
분리수거는 우리가 책임진다! 대명여자고등학교 환경봉사부 1 file 2018.08.27 안희정 463
빈곤의 원인이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file 2018.08.27 김은서 430
전국 제패한 충북고등학교 럭비부 환영식 열려··· file 2018.08.24 허기범 632
인덕원고등학교 역사동아리, 위안부거울 판매 4 file 2018.08.24 박수현 789
영어책을 출판하다 - Chris마스 1 file 2018.08.23 양나겸 431
충북고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 럭비대회 “우승” file 2018.08.20 허기범 642
'청심제는 오늘도 빛나리'...이색적인 청심국제중고등학교 축제 2018.08.09 김예림 1732
군산기계공업고등학교에서 혜공제가 열리다! file 2018.08.08 신준용 568
상록고등학교의 동아리 '난새누리', 위안부 배지 제작 3 file 2018.08.06 박서영 719
꿈을 찾는 활동, 경북 구미중학교 두드림 북 만들기 file 2018.08.03 이재혁 686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웠던 안전 체험의 날 file 2018.08.03 유혜영 569
교복에도 드리우는 사회적 코르셋의 검은 그림자 6 file 2018.08.01 손윤정 825
비어가 좋아 당신과 대화하는 게 아니에요 2018.08.01 김수인 542
권선고등학교 자율동아리 연합 캠페인 활동하다! file 2018.07.31 유서현 557
뜨거운 조명아래 모두가 열정적인 글꽃중학교 자율동아리 문화예술공연 file 2018.07.30 이종혁 414
꿈을 발전시키는 교내 디베이트 대회 file 2018.07.27 김서연 637
예성여고 학생회장 선거 실시... 민주시민으로 가는 한걸음 file 2018.07.25 이정주 639
순천강남여자고등학교의 '2018. 사랑·배려 함께하는 어울림 한마당' file 2018.07.24 송혜원 726
예술인들의 꽃길, '선화예고 미전' file 2018.07.20 조서윤 990
백운고등학교의 든든한 전통, 제7회 백운 학술 발표회 file 2018.07.18 오지석 736
수리중학교의 '2018 맘껏 꿈꾸며 즐겨라!' 행사 file 2018.07.18 강동형 715
예천여자고등학교 과학동아리 'DNA' file 2018.07.12 이수경 944
순천 매산여자고등학교에 노벨 물리학상 받은 교수가 방문하다! 2 file 2018.07.11 김지수 80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 Next
/ 28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