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9.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비어가 좋아 당신과 대화하는 게 아니에요

by 6기김수인기자B posted Aug 01, 2018 Views 74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seereal_adservice_7th_pc.png
 정보의 옥석을 가리는 심층성에서 여전히 저력을 가진 언어가 근래에는 속어로서 청소년 문화를 표상한다. 이러한 사회 현태의 원인을 규명, 개선하고자 광고, 언론 분야의 창평고등학교 소속 자율동아리 라온본교 1학년 234명을 대상으로 청소년의 비속어 사용 설문조사를 시행했다.

 

   

 2.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김수인 기자]


 이를 토대로 분석한 결과 평소 비속어 사용률을 묻는 질문에 자주란 답이 43%로 가장 많았으며 가끔은 24%, 거의 사용하지 않음은 33%를 차지했다. 비속어 사용 이유를 묻는 질문에는 속어의 기능을 벗어난 유대감, 습관화가 52%로 상당수를 차지했으며 속어의 기능으로 사용되는 분노표현은 48%를 차지했다.

 

 그러나 비속어의 사용 목적이 변하였음에도 청소년들 사이에서 비속어 사용이 상호 간 가학적인 관계를 생산해내며 좋지 않은 언어 습관이라는 것은 변함이 없다. 또한 위의 설문조사 결과를 통해 청소년들의 언어는 유대감이라는 미명하에 무차별적인 폭력을 저지르는 도구로써 수단화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다양한 시각에서 본다면 청소년의 하위문화(집단문화) 형성이 도리어 언어폭력 인식의 무지란 역풍을 일으키는 것이다. 그러나 청소년 문화의 주체인 우리는 세대 간 문화 차이를 좁히는 아름다운 말과 글로 청소년의 언어를 표현해야 한다.

 

 한편, 창평고등학교에서는 이를 위한 구체적인 방법으로 성별, 연령, 계층과 관계없이 상용되는 칭찬릴레이, 게시판 활용을 권장하고 있으며 학생들의 참여율을 높이기 위해 3달에 한 번 정규 동아리 신문부를 통해 발간되는 월봉 신문에 우수작을 지정해 싣고 있다. 더불어 학생들은 '바른 말, 고운 말' 캠페인을 실시해 아름다운 말과 글로 청소년의 언어를 표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6기 김수인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그들만의 특별한 강연, TEDx: 언어에 녹아들어있는 차별과 편견 file 2018.10.19 윤세민 634
장안고와 함께 나르샤...토론배틀 개최 file 2018.10.19 윤현정 392
대전가오중학교 D.I.Y 문화적 교류에 한 발 내딛다 1 file 2018.10.15 임세진 451
충주국원고등학교 학생들의 물음, 신경림 시인을 아시나요? 2018.10.02 정하영 525
가평고등학교 연극부 'KHAN', "우리의 무대는 이곳입니다" 2018.10.01 정수빈 1448
야구 교육 기부 프로그램, GIANTS G-IRLS DAY file 2018.09.28 서유진 388
홍성여자고등학교, 근대화의 현장을 느껴보다 file 2018.09.27 박지후 437
성모여자고등학교, 부산진구청장의 명사초청 특강 진행 file 2018.09.27 이서영 478
인천 문일여자고등학교 근처 공사, 언제쯤 완벽히 될까 file 2018.09.27 윤서연 511
여기가 해외인 줄 알았다, 성광여자고등학교의 Immersion Day! 1 file 2018.09.21 임태희 992
학생들만의 특별한 강연회, CUP 2 file 2018.09.18 최용준 579
천안시 불당고 축제 제2회 온우제 1 file 2018.09.17 정지웅 519
은혜의동산기독교학교에서 영어 배우고 가실래요? file 2018.09.17 채유진 930
청소년 창의융합활동 동아리 온라인 경진대회: 아시아퍼시픽국제외국인학교 file 2018.09.14 김선주 617
회룡포 생태 체험을 다녀 온 예천여자고등학교 동아리들 file 2018.09.12 장지혜 436
안동여자고등학교, 베트남 타이응우옌성 학생들과 교류 프로그램 진행 1 file 2018.09.06 신지현 597
영신고등학교 환경동아리, 지구 지킴이 file 2018.09.04 성유신 707
창북중학교를 이끄는 학생회! 2018.09.04 오정연 589
발 디딜 틈이 없었던, 2018 중앙고 석전잔치 2018.09.03 권오현 614
양곡중학교의 특별한 방학식 file 2018.08.31 최가연 1338
신목고등학교의 열정 동아리, The Shinmok Post 1 file 2018.08.30 신지수 786
대한민국엔 청소년 기자단이 있다면 전북외고에는 ‘COGITO’가 있다! 2 file 2018.08.30 최회원 639
111년 이래 최악의 폭염을 이기는 안성고등학교 학생들의 생활 1 2018.08.29 전도헌 959
'인권 서약서' - 나와 너 그리고 우리의 인권을 위한 약속 file 2018.08.29 박태준 854
이화여자고등학교 주먹도끼 동아리, 위안부 기림일 행사에 참여하다 file 2018.08.28 김수진 743
분리수거는 우리가 책임진다! 대명여자고등학교 환경봉사부 1 file 2018.08.27 안희정 769
빈곤의 원인이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file 2018.08.27 김은서 613
전국 제패한 충북고등학교 럭비부 환영식 열려··· file 2018.08.24 허기범 914
인덕원고등학교 역사동아리, 위안부거울 판매 4 file 2018.08.24 박수현 1167
영어책을 출판하다 - Chris마스 1 file 2018.08.23 양나겸 627
충북고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 럭비대회 “우승” file 2018.08.20 허기범 866
'청심제는 오늘도 빛나리'...이색적인 청심국제중고등학교 축제 2018.08.09 김예림 2009
군산기계공업고등학교에서 혜공제가 열리다! file 2018.08.08 신준용 766
상록고등학교의 동아리 '난새누리', 위안부 배지 제작 3 file 2018.08.06 박서영 988
꿈을 찾는 활동, 경북 구미중학교 두드림 북 만들기 file 2018.08.03 이재혁 953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웠던 안전 체험의 날 file 2018.08.03 유혜영 777
교복에도 드리우는 사회적 코르셋의 검은 그림자 6 file 2018.08.01 손윤정 1241
비어가 좋아 당신과 대화하는 게 아니에요 2018.08.01 김수인 748
권선고등학교 자율동아리 연합 캠페인 활동하다! file 2018.07.31 유서현 746
뜨거운 조명아래 모두가 열정적인 글꽃중학교 자율동아리 문화예술공연 file 2018.07.30 이종혁 605
꿈을 발전시키는 교내 디베이트 대회 file 2018.07.27 김서연 817
예성여고 학생회장 선거 실시... 민주시민으로 가는 한걸음 file 2018.07.25 이정주 901
순천강남여자고등학교의 '2018. 사랑·배려 함께하는 어울림 한마당' file 2018.07.24 송혜원 994
예술인들의 꽃길, '선화예고 미전' file 2018.07.20 조서윤 1300
백운고등학교의 든든한 전통, 제7회 백운 학술 발표회 file 2018.07.18 오지석 1039
수리중학교의 '2018 맘껏 꿈꾸며 즐겨라!' 행사 file 2018.07.18 강동형 977
예천여자고등학교 과학동아리 'DNA' file 2018.07.12 이수경 1207
순천 매산여자고등학교에 노벨 물리학상 받은 교수가 방문하다! 2 file 2018.07.11 김지수 105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 Next
/ 2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