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9.pngside_bottom_01.png
진학&진로

고교학점제, 우리는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까

by 8기임예빈기자 posted Aug 16, 2018 Views 71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seereal_adservice_7th_pc.png

그림2.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임예빈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내걸었던 고교학점제 도입’ 공약이 점점 현실화하여가고 있는 가운데 최근 정부에서 2022년까지 고교학점제의 도입을 전국 모든 고등학교로 확대할 방침을 내놓으면서 곳곳에서는 여론이 들끓고 있다.

 

고교학점제는 고등학교에서 수업의 방식을 대학교와 같이 학점제로 운영하는 것이다학생에게 자율적 선택권을 보장하여 자신의 흥미에 맞게 수업을 진행해 학습능률을 올린다는 매우 좋은 취지를 가진 교육정책이지만 좋은 정책에는 언제나 반발이 따르는 법여전히 문제는 남아있다당장 내년 시행될 고교학점제 준비를 위해 완벽한 이해 없이 몇 달 뒤부터 자신이 들을 과목을 선택해야 하는 학생들의 부담은 커져만 간다수능제도의 개편이 아직 완벽하게 이루어지지 않았고아직 보이지 않는 문과와 이과가 존재해 이에 맞추어 수능을 보기 위해서는 학생들이 선택할 수 있는 과목 수는 결국 두세 개뿐인 데다가 학생들이 과목을 선택하는 과정에서 한 과목에만 지나치게 몰리거나 너무 적은 상황에서 그대로 상대평가를 진행한다면 내신에서 1등급이 아예 사라지는 등 불이익을 받는 상황도 생길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많은 학교가 고교학점제 선도학교로 선정되어 다음 해부터 운영될 예정이지만 고교학점제가 현실적으로 적용되기 어렵다는 평가를 받으면서 학생들의 마음은 불안하기만 하다이런 불안 속에서 고교학점제에 대한 정확한 이해 없이 당장 몇 달 뒤부터 과목을 선택해야 하는 시행학교 학생들의 부담감도 나날이 커져만 가고 있다. 2019년 개정 교육 대상인 고학생들은 아직 각 과목에 대한 이해도 다 하지 못했는데 어떤 과목을 선택해야 할지 막막하다”, “당장 과목을 선택하더라도 수능은 어떻게 해야 할지 걱정이다” 등 걱정이 많다.

 

이렇듯 고교학점제는 자신의 흥미와 진로에 맞추어 스스로 과목을 선택한다는 설렘을 가져다주었지만다시 그 속을 더 들여다보면 학생들의 걱정과 불안감을 오히려 키우고 있을지도 모른다그러나 아직 근본적인 해결책이 아직은 발표되지 않아 문제이다고교학점제의 양면성어떻게 해결할 수 있을까우리 학생들은 고교학점제를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까?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8기 임예빈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8기김창훈기자 2018.08.16 20:04
    지금처럼 각 학교마다 정해진 커리큘럼을 따르는 것보다는 훨씬 본인에게 유리할수도 있다고 봅니다. 취지 자체는 잘만 활용하면 좋을 것 같아요.
  • ?
    8기임예빈기자 2018.08.31 10:57
    지금은 조금씩 개선되고 있는 것 같은데 불편한 점도 있긴 한것같아요. 아무래도 시범학교이다보니.ㅠㅠ
  • ?
    9기김성백기자 2018.08.19 16:40
    고교학점제라는게 여러모로 좋은 점이 많지만 입시에 유리한 과목으로만 학생들이 편중되지 않을까 걱정이네요
  • ?
    8기임예빈기자 2018.08.31 10:58
    그러게요 좋은점은 많은 정책같은데 아직은..
  • ?
    7기최아령기자 2018.09.09 00:47
    예비 고1이기 때문에 고등학교에 대해 궁금한 점이 많았습니다. 그런데 이 기사를 통하여 고등학교에 대해 조금을 알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좋은 기사문 감사합니다.

  1. 독일어를 배우면서 볼 수 있는 문자 기호, 움라우트!

    Date2018.09.28 Views402
    Read More
  2. 고등학생들의 꿈을 체험하는 공간 경기꿈의학교 '청소년 조리사'

    Date2018.09.20 Views619
    Read More
  3. 경기꿈의대학 '사격술' 열띤 성화에 힘입어 9월 11일 첫 개강

    Date2018.09.17 Views384
    Read More
  4. 인천국제공항이 후원하는 전국 자사고, 인천하늘고 입학설명회

    Date2018.09.10 Views396
    Read More
  5. R&A활동 과연 장점만 존재하는가?

    Date2018.09.07 Views448
    Read More
  6. 삼성, 반도체 분야에 역대급 ‘초격차 전략’... 미래 전망은?

    Date2018.09.04 Views357
    Read More
  7. '심비우스 전공 Fair' 한림대학교에서 처음 열리다

    Date2018.08.27 Views713
    Read More
  8. 김병우 충청북도 교육감, 수험생 응원 발 벗고 나서···

    Date2018.08.24 Views656
    Read More
  9. 고교학점제, 우리는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까

    Date2018.08.16 Views714
    Read More
  10. '전공에 눈을 뜨다' 한림대학교 전공 페어

    Date2018.08.14 Views596
    Read More
  11. 2015 개정 교육 과정, 우리는 잘 알고 있는가?

    Date2018.08.14 Views1477
    Read More
  12. 배우들과 함께하는 미래의 배우들

    Date2018.08.13 Views675
    Read More
  13. 정부의 무관심 속, 같이 잊혀지는 고졸채용... 침묵은 언제까지?

    Date2018.08.13 Views583
    Read More
  14. 대한민국 교육의 어두운 미래

    Date2018.08.08 Views828
    Read More
  15. 경찰 체험의 장을 마련하다, 청소년경찰학교

    Date2018.08.06 Views622
    Read More
  16. 프랑스식 수능, 바칼로레아를 도입해야 할까?

    Date2018.08.03 Views1048
    Read More
  17. IT와 관련된 직업을 파헤쳐보자

    Date2018.07.26 Views812
    Read More
  18. 홍성고, 진로를 찾아서!

    Date2018.07.26 Views854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 Next
/ 2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