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6.pngsidebanner_04.png
진학&진로

한국청소년물리토너먼트, 그 열정적인 현장을 방문하다.

by 6기이민아기자 posted Feb 27, 2018 Views 49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3일 가천대학교 글로벌캠퍼스에서 제 17회 한국청소년물리토너먼트의 결승전이 열렸다. 여기서 한국청소년물리토너먼트란 청소년이 5명 이내로 하나의 팀을 꾸려 영어로 물리토론경기를 하는 것으로 총 세팀이 결승전에 올랐다. 이 결승전에서 우승을 하면 국제청소년물리토너먼트에 한국의 국가대표로 나가 발표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는 만큼 학생들은 굉장히 열정적이었다. 이 경기의 진행방식은 기존의 토론과는 다른 형태를 띠고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한국청소년물리토너먼트의 홈페이지에 들어가면 아주 잘 설명되어 있다.

제 17회 결승전에는 도깨비(서울과학고), ForMAT(하나고), Maddogs(한국과학영재고) 이렇게 세팀이 올라왔다. 첫 번째 발표순서는 도깨비팀이었다. 그들의 주제는 퀴리온도를 이용한 퀴리엔진에 대한 탐구였다. 퀴리온도란 '자석의 온도가  500도를 넘으면 자석이 자성을 잃는다'라는 이론에서 이 500도를 의미한다. 이 이론은 지구의 내핵이 반례로 적용되어 사실이 아니라고 결론 난 바 있다. 하지만 이 현상은 발생할 때가 있는데 도깨비팀은 이 현상을 이용한 퀴리엔진을 온도, 시간, 속도에 따라 그들의 비례관계를 분석하고 실험을 한 후 그래프로 나타내어 발표하였다.

이에 대한 실험의 오류나 발표자 측에서 발견하지 못하거나 고려하지 못한 점들을 캐치하여 반론하는 반론자팀으로는 ForMAT이 반론을 준비하였다. 그 후 평가자 측을 맡은 Maddogs팀에서 두 팀의 장점과 단점을 비교하여 전체적인 평을 발표하였다.

모든 발표는 PPT와 함께 진행이 되며 그 후엔 10분 동안 18명의 심사위원들의 질문시간이 있다. 이때 심사위원들의 질문이 정말 중요하고 어떻게 대답하느냐에 따라 점수에 큰 영향을 끼친다. 위원들은 창의력을 요구하는 질문을 주로 하며 영어로 질문하고 영어로 답변을 한다. 질문시간이 끝나면 심사위원들은 그 자리에서 바로 1점부터 10점까지 점수판을 높게 든다.

2.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이민아기자]

도깨비팀 이후에는 ForMAT팀이 발표하였는데 이 팀의 주제는 어떻게 하면 완벽하게 물병을 바닥에 던져 착지시킬 수 있을까였다. 그들은 임계각과 최대각을 계산하여 가장 큰 가능성을 구하였고 실험에도 성공하였다. 하지만 물병을 2차원적으로 먼저 바꾸고 이에 대한 가설을 세운 후 실험을 한 것이었기 때문에 실사판인 3차원에서 생기는 오차에 대해서는 생각하지 않았다는 지적을 받았다.

마지막팀은 Maddogs였고 그들은 헤론의 분수에 대한 고찰을 하였다. 어떻게 하면 더 효과적으로 분수가 작동하는지에 대한 공식들과 그래프들이 설득적으로 작용하였고 특히 질문에 대해 답변을 할 때 PPT에서 준비한 자료를 통해 이를 근거로 답하는 모습이 인상 깊었는지 3차 시 만에 최초로 10점이 나왔다.

1.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이민아기자]

결국 Maddogs(한국과학영재고)팀이 우승을 차지하여 국제청소년물리토너먼트에 한국의 대표로 나가게 되었고 2등은 도깨비팀, 3등은 ForMAT팀이 차지하였다. 이 행사에 참가한 한 시민은 "안그래도 어려운 물리를 주제로 영어로 토론하는 모습이 너무 감명 깊었고 충격이었다"라고 말했다. 그만큼 그곳의 열기는 대단했고 학생들의 열정은 뜨거웠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6기 이민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6기유시현기자 2018.03.13 14:32
    전 이런 거 하는 애들은 왠지 다른 세상 사람 같이 느껴져요 ㅋㅋ. 멋있네요.
  • ?
    6기유시현기자 2018.03.13 14:32
    전 이런 거 하는 애들은 왠지 다른 세상 사람 같이 느껴져요 ㅋㅋ. 멋있네요.
  • ?
    7기김승찬기자 2018.03.16 23:19
    정말 멋있는 친구들이네요 국제청소년물리토너먼트에서도 멋있는 모습보여주길 바랍니다

  1. 자율동아리, 이것이 입시의 문제일까?

    Date2018.03.12 Views796
    Read More
  2. 새 학기의 운명, 반배정

    Date2018.03.08 Views602
    Read More
  3. 2018 미래인재 컨퍼런스에 다녀오다

    Date2018.03.05 Views440
    Read More
  4. 고등학교 생활기록부 기재항목 개선안, 과연 학생들을 위한 일일까?

    Date2018.02.28 Views697
    Read More
  5. 인공지능이 '밥그릇' 뺏어간다?

    Date2018.02.28 Views526
    Read More
  6. 국원고등학교 ‘끝까지 간다’ 동아리 평창과 만나다!

    Date2018.02.27 Views546
    Read More
  7. 한국청소년물리토너먼트, 그 열정적인 현장을 방문하다.

    Date2018.02.27 Views491
    Read More
  8. 새 학기의 시작... 즐겁기만 한 것은 아니다.

    Date2018.02.26 Views579
    Read More
  9. 여수화양고 ‘선배에게 길을 묻다’ 진학캠프에 참여!

    Date2018.02.23 Views522
    Read More
  10. 김포시의 고등학교 평준화 제도 도입을 바란다.

    Date2018.02.20 Views478
    Read More
  11. 충북대학교에서 전공진로 박람회 열려…

    Date2018.02.14 Views646
    Read More
  12. ‘2018학년도 충북대학교 전공·진로 박람회’ 개최

    Date2018.02.08 Views798
    Read More
  13. 한국인의 사교육 열풍, 어디까지인가?

    Date2018.02.08 Views594
    Read More
  14. 2월 3일 제 38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실시....이의제기 및 합격자발표 확인은 어디에서?

    Date2018.02.06 Views548
    Read More
  15. 수험생활을 앞둔 명진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을 만나다

    Date2018.02.05 Views548
    Read More
  16. 2018 코엑스 진로교육 페스티벌, 진정한 기자의 과정이란?

    Date2018.02.01 Views438
    Read More
  17. 4차 산업 혁명, 코딩 교육이 한국에서도 현실이 되다

    Date2018.02.01 Views667
    Read More
  18. 수시 비율 갈수록 높아져, 정시와 균형 맞춰야

    Date2018.01.31 Views493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
new_side_05.png
new_side_06.png
new_side_07.png
new_side_08.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