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6.pngsidebanner_04.png
진학&진로

2018년 경기도 자유학년제 이대로 괜찮을 것인가.

by 6기김서현기자 posted Jan 30, 2018 Views 165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12월에 경기도 교육청 교육과정정책과에서는 지금까지 운영하던 자유학년제와 차별점을 둔 2018학년도 자유학년제를 발표하였다.


경기도 표.PN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김서현 기자]


 위 표는 지난 12월에 발표한 2018학년도 자유학년제 실행 안내 자료를 참고하여 만든 표이다. 표에서 나와 있듯이 1학년들은 기존에 시행한 것과 다름없지만 자유학년제가 아예 없었던 중학교 2, 3학년들에게 적용했다.

 주목해야 할 점은 2, 3학년들에게 적용된 자유학년제이다. 지금까지 2, 3학년들은 자유학년제를 진행하지 않고 1년 동안 4번의 지필평가를 모두 진행하였기 때문이다.

 위 표와 같이 2학년이 자유학기제를 진행하는 방식은 경기도 내 모든 중학교가 진행하는 것이고 1학년 때 자유학기 활동 4개 영역 이상을 실시했으면 2학년 때는 2개 영역 이상 선택하는 것이다. 또한, 1학년 때와 다르게 중학교 내신에 반영이 되도록 교과성취도를 산출한다. 과정 중심 평가를 확대하는 것으로 보아 지필 평가보다는 수행평가를 중심으로 평가를 확대한다는 것으로 보인다.

 3학년은 2학년과 교육과정과 평가하는 기준은 같지만, 대상은 경기도 내 희망 학교만 실시하도록 바뀌었다.

  학생들에게 성적 부담을 줄여주고 자신들의 진로를 진지하게 고민할 수 있다는 것은 좋은 방법이다. 하지만 문제점은 중학생 때부터가 아니라 고등학생 때부터 드러나기 시작한다. 기존의 자유학년제는 전국 단위로 실시하였지만 이번 제도는 경기도 내 있는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것이다. 아무리 내신을 반영한다고 하지만 과정 중심의 평가와 지필 평가의 긴장감과 난이도, 준비 기간은 확연히 차이가 난다. 고등학생이 되어 전국 모의고사를 경기도 내 학생들과 나머지 지역 학생들의 성적 차이가 벌어질 수 있다는 우려가 있다. 더 나가자면 경기도 내 학생들이 벌써 대학 입시에서 밀릴 수도 있다는 우려도 없지 않아 있을 수 있다.

 학생들에게 시험이 없는 것은 달콤할 수 있겠지만 달콤한 것을 오랫동안 많이 먹으면 나중에 독이 될 수 있다는 사실이 적용될 수도 있는 제도 같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6기 김서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6기박건목기자 2018.02.06 02:20
    자유학년제와 자유학기제의 의도이자 긍정적인 측면인 진로탐색이 제대로 이루어진다면 충분히 유용하고 뜻 깊은 제대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 제도를 통해 청소년들이 공부에 손을 놓게 되어 원하는 목표를 이루지 못 하지는 않을까라는 생각이 동시에 듭니다. 좋은 부분은 더욱 확대 시키고 좋지 않은 부분은 재검토를 통해 더 좋게 개정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
    6기유시현기자 2018.03.13 14:35
    학생들의 성적 부담을 덜어주는 게 핵심인데 입시에서 밀릴 것 같다고 그 부분을 보강하게 되면
    학생들은 오히려 부담이 더 커질 것 같기도 합니다..

    그리고 보통 중학교에서 고등학교 모의고사를 준비해주지 않지 않나요?
  • ?
    6기김서현기자 2018.03.19 23:03
    다른 지역에서 그런가요? 저는 경기도 중학생인데 모의고사 준비는 따로 안 해주고 있습니다.

  1. 국원고등학교 ‘끝까지 간다’ 동아리 평창과 만나다!

    Date2018.02.27 Views924
    Read More
  2. 한국청소년물리토너먼트, 그 열정적인 현장을 방문하다.

    Date2018.02.27 Views906
    Read More
  3. 새 학기의 시작... 즐겁기만 한 것은 아니다.

    Date2018.02.26 Views919
    Read More
  4. 여수화양고 ‘선배에게 길을 묻다’ 진학캠프에 참여!

    Date2018.02.23 Views1038
    Read More
  5. 김포시의 고등학교 평준화 제도 도입을 바란다.

    Date2018.02.20 Views959
    Read More
  6. 충북대학교에서 전공진로 박람회 열려…

    Date2018.02.14 Views1206
    Read More
  7. ‘2018학년도 충북대학교 전공·진로 박람회’ 개최

    Date2018.02.08 Views1446
    Read More
  8. 한국인의 사교육 열풍, 어디까지인가?

    Date2018.02.08 Views1013
    Read More
  9. 2월 3일 제 38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실시....이의제기 및 합격자발표 확인은 어디에서?

    Date2018.02.06 Views949
    Read More
  10. 수험생활을 앞둔 명진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을 만나다

    Date2018.02.05 Views964
    Read More
  11. 2018 코엑스 진로교육 페스티벌, 진정한 기자의 과정이란?

    Date2018.02.01 Views741
    Read More
  12. 4차 산업 혁명, 코딩 교육이 한국에서도 현실이 되다

    Date2018.02.01 Views1321
    Read More
  13. 수시 비율 갈수록 높아져, 정시와 균형 맞춰야

    Date2018.01.31 Views885
    Read More
  14. 2018년 경기도 자유학년제 이대로 괜찮을 것인가.

    Date2018.01.30 Views1659
    Read More
  15. Come to HUFS, Meet the World!

    Date2018.01.30 Views954
    Read More
  16. 집에서 무료로 대학강의를 들을 수 있다고?

    Date2018.01.30 Views865
    Read More
  17. 부여여고의 반월 진로 축제를 즐기다!

    Date2018.01.29 Views1084
    Read More
  18. 오디세이학교를 아시나요?

    Date2018.01.26 Views2099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
new_side_05.png
new_side_06.png
new_side_07.png
new_side_08.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