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9.pngside_bottom_01.png
공연

아동학대의 실상을 고발한 영화 <미쓰백>

by 9기이민주기자 posted Oct 18, 2018 Views 47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미스백50.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9기 이민주기자]


 한지민, 김시아, 이희준 주연, 이지원 감독의 <미쓰백>은 스스로를 지키려다 전과자가 되어 외롭게 살아가던 '백상아'가 자신과 닮은 듯한 아이 '지은'을 만나 '지은'을 구하기 위해 세상과 맞서는, 아동학대의 실상을 다룬 영화이다. 현재 우리나라의 아동 보호 센터는 노래방의 수보다 더 적고 피해 아이를 센터에서 재울 공간도 없다고 한다. <미쓰백>은 이런 사회의 허술한 안전망의 실태를 고발하는 영화이기도 하다. 예고편에서는 "네 옆에 있을게. 지켜줄게."라는 대사로, 포스터에서는 '나와 닮은 아이를 만났다'라는 문구로 영화를 알 수 있게 하며 '내가 선택한 이름'이라고 <미쓰백>을 소개하고 있다.   


 지난 9월 11일 진행된 제작보고회에서 이지원 감독은 자신의 옆집에 살던, 아동 학대의 피해자였던 아이가 이사를 간 것을 뒤늦게 알게 된 후 그 아이를 지켜주지 못했다는 죄책감에 <미쓰백>의 시나리오를 쓰게 되었다며 이 영화는 그 아이에게 늦게나마 내미는 사과의 손길이라고 말했다. 또한 감독과 한지민('백상아'역), 김시아('김지은'역)는 <미쓰백>이 관객들로 하여금 주변과 '지은'이들을 돌아볼 계기가 되어주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지민은 '백상아'라는 인물이 기존의 캐릭터와는 다른 캐릭터이지만 매끄럽게 표현해 내었고, 김시아는 6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첫 캐릭터인 '지은'의 감정을 잘 표현해 내었다. 제작보고회에서 한지민, 김시아, 이희준 배우들과 이지원 감독은 각각 <미쓰백>의 의미를 희망, 이웃, 용기, 사랑이라고 정의했다.


 <미쓰백>은 10월 11일에 개봉하여 10월 15일 기준 누적 관객 수는 약 22만 명으로, 손익분기점인 약 80만 명을 향해가고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9기 이민주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Megan Hess Iconic 展' 그녀들의 당당함을 엿보다

    Date2018.11.01 Views367
    Read More
  2. 패션과 예술의 경계를 넘나들다, 메간헤스 아이코닉전

    Date2018.10.30 Views1266
    Read More
  3. 러브레터로 자유연애 살려낸, 경성여고보 학생들

    Date2018.10.30 Views328
    Read More
  4. 미(美)의 발자취를 걷다. '메간헤스 아이코닉전'

    Date2018.10.30 Views341
    Read More
  5. 패션과 예술 그 어디쯤, 메간헤스 아이코닉展

    Date2018.10.29 Views424
    Read More
  6. 대한민국 피아니스트 손열음, 모차르트를 연주하다

    Date2018.10.29 Views295
    Read More
  7. 부산, 아름다운 멜로디로 잠기다

    Date2018.10.26 Views319
    Read More
  8. 국립과천과학관, 청소년 뮤지컬로 재현하는 '더 캣' 공연

    Date2018.10.26 Views636
    Read More
  9. 마음속 깊은울림...광주비엔날레 상상된 경계들

    Date2018.10.24 Views374
    Read More
  10. 우연히 당신의 손 안에 들어온 '마녀의 초대장'

    Date2018.10.24 Views951
    Read More
  11. 진정한 황금의 의미를 찾아서.. '황금문명 엘도라도'

    Date2018.10.22 Views302
    Read More
  12. 아동학대의 실상을 고발한 영화 <미쓰백>

    Date2018.10.18 Views474
    Read More
  13. '2천 년의 깊은 잠에서 깨어난 만어의 꿈' 밀양강 오딧세이

    Date2018.10.17 Views650
    Read More
  14. 시간을 거슬러 조선시대의 명작과 만나다! '김홍도 Alive: 시선의 여정' 전시회

    Date2018.10.16 Views515
    Read More
  15. [대림미술관] 나는 코코 카피탄, 오늘을 살아가는 너에게

    Date2018.10.16 Views512
    Read More
  16. 팝아트 거장 로메로 브리토, 대원뮤지엄에서 '로메로 브리토 특별전' 개최...

    Date2018.10.13 Views489
    Read More
  17. 마지막까지 아름다운 'Weather: 오늘, 당신의 날씨는 어떤가요?' 展

    Date2018.10.13 Views492
    Read More
  18. 국립중앙박물관에서 황금문명 '엘도라도'를 만나다

    Date2018.10.12 Views436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 Next
/ 33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