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6.pngsidebanner_04.png
진학&진로

시간과 점수 잡아먹는 비문학 지문 그 이유는?

by 7기신효원기자 posted Jul 19, 2018 Views 50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861ce393109b1113755c796a312f4a17.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신효원기자]


고등학교 1학년 때부터 학력평가로 시작하여 고등학교 3학년 대학능력수학시험까지 총 10회의 교육청 시험과 한국교육평가원이 3회 실시하는 동안 국어영역에서 수험생들이 어려워하고 오답률이 높은 국어영역은 특히 비문학이다. 여러 가지 정보가 있는 지문에서 수험생들의 추론능력, 지문에 대해 이해력 등을 측정하기 위해 비문학이 있다. 이러한 비문학이 왜 수험생들과 국어영역 난도를 높이고 비문학 문제의 오답률이 높게 할 수 있을까? 


첫 번째로는 지문의 길이이다. 2000 초반까지의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는 국어영역의 비문학은 1,000자~1,500자 사이의 길이었다. 하지만 2008년 1,800자의 장형 지문이 등장하면서 비문학이 본격적으로 어려워졌다. 그 당시 수험생들은 짧은 지문에 익숙해져 있어서 장형 지문이 나오자 시간 배분을 효율적으로 관리 못 해서 당황하였다.


두 번째로는 융합지문의 등장이다. 융합지문이란, 비문학 지문 속에서 한 가지 분야를 가지고 수험생들에게 문제를 풀라고 요구하는 것이 아니라 두 가지 이상의 분야의 개념을 함께 비문학 지문 속에 넣음으로써 수험생들에게 더 높은 사고력을 요구하고 문제를 풀게 하는 것이다. 이번 고등학교 3학년 7월 학력평가 국어영역에서 예술과 인문이 융합하여 지문이 나온 바가 있다.


마지막으로 비문학은 모든 분야의 개념으로 지문을 만들기 때문에 자기가 취약한 분야의 개념이 비문학 지문으로 나오게 되면 더 어려워질 수밖에 없다.


이처럼 '시간을 잡아먹는 괴물' 즉 국어영역의 비문학을 정복하기 위해서 다양한 분야의 배경지식과 지금까지 시험에 나왔던 지문들을 분석하는 것이 2019학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비문학을 정복하기 위한 첫걸음이라고 할 수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7기 신효원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6기최영서기자 2018.08.01 00:48
    비문학 지문이 왜 그렇게 시간을 잡아먹는지 드디어 알게 되었네요. 비문학 지문을 시험시간 내에 끝내려면 역시 분석하고 또 반복하는 것이 중요하네요..
  • ?
    8기장혜성기자 2018.08.08 19:56
    문과 학생들이 과학지문을 쳐다보지도 못하는 이유가 배경지식의 부족이죠. 지문 안에 답이 있다는데 한 단어라도 이해가 가야 답이 나올텐데 뭐 아는 개념이 하나도 없으니...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1. 고교학점제, 우리는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까

    Date2018.08.16 Views200
    Read More
  2. '전공에 눈을 뜨다' 한림대학교 전공 페어

    Date2018.08.14 Views157
    Read More
  3. 2015 개정 교육 과정, 우리는 잘 알고 있는가?

    Date2018.08.14 Views893
    Read More
  4. 배우들과 함께하는 미래의 배우들

    Date2018.08.13 Views210
    Read More
  5. 정부의 무관심 속, 같이 잊혀지는 고졸채용... 침묵은 언제까지?

    Date2018.08.13 Views127
    Read More
  6. 대한민국 교육의 어두운 미래

    Date2018.08.08 Views268
    Read More
  7. 경찰 체험의 장을 마련하다, 청소년경찰학교

    Date2018.08.06 Views206
    Read More
  8. 프랑스식 수능, 바칼로레아를 도입해야 할까?

    Date2018.08.03 Views294
    Read More
  9. IT와 관련된 직업을 파헤쳐보자

    Date2018.07.26 Views324
    Read More
  10. 홍성고, 진로를 찾아서!

    Date2018.07.26 Views232
    Read More
  11. 아이들의 창의력을, 대한민국 학생창의력챔피언대회 열리다

    Date2018.07.25 Views195
    Read More
  12. 중·고등학생을 위한 제8회 아이좋아 대학진학박람회, 경상대학교 가좌캠퍼스에서 열려

    Date2018.07.25 Views358
    Read More
  13. 시간과 점수 잡아먹는 비문학 지문 그 이유는?

    Date2018.07.19 Views508
    Read More
  14. '세상을 비추다' 동탄국제고 입학설명회

    Date2018.07.12 Views407
    Read More
  15. 2018년 경남간호고등학교 직업체험캠프!

    Date2018.06.28 Views323
    Read More
  16. 세계가 주목하는 교육법, 이제는 한국도 변화할 시기

    Date2018.06.27 Views330
    Read More
  17. 진로체험의 날, 한양대학교 견학

    Date2018.06.15 Views976
    Read More
  18. 제22회 청소년 축제의 ‘제대로 알고 자유롭게 일하자’ 행사

    Date2018.06.11 Views443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19
new_side_05.png
new_side_06.png
new_side_07.png
new_side_08.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