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9.pngside_bottom_01.png
공연

대한민국 피아니스트 손열음, 모차르트를 연주하다

by 9기노다현기자 posted Oct 29, 2018 Views 29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0181026_000406.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9기 노다현기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피아니스트 손열음은 오케스트라 앙상블 서울(Orchestral Ensemble Seoul, OES)(지휘 이규서)’ 솔리우스 오케스트라(김윤지 지휘)’가 함께 10 7일 서울 예술의전당에서 손열음의 아마데우스-네빌 마리너 경을 기리며 연주회를 시작하여 1부에는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의 디베르티멘토 2번 내림나장조 K.137, 피아노 협주곡 8번 다장조 K. 246가 무대에 올랐다. 이어 2부에는 모차르트의 교향곡 41번 다장조K. 551 ‘주피터’, 피아노 협주곡 21번 다장조 K.467이 올랐다. 이번 연주회는 서울을 거쳐 광주, 전주, 천안, 부산, 대구, 강릉을 거쳐 27일 자신의 고향인 원주에서 끝을 맺는다.

 

  연주회 팸플릿에 써진 손열음과의 인터뷰에서 그녀는 모차르트를 좋아하는 이유는 모차르트 음악은 하나의 단면을 묘사한 적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항상 이중적이고 다면적이며 한 번에 여러 가지 의미를 내포하고 있습니다아무리 짧은 모차르트의 음악이라도 마치 오페라 같다고 생각합니다.”라고 말하였다. 또한, 그녀의 저서 '하노버에서 온 음악편지'에서는 "인류 역사상 가장 천재적인 음악가로 기록되는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 다른 그 누구와도 비교할 수 없을 만큼 내가 가장 좋아하는 작곡가다."라며 모차르트에 대한 마음을 표현하였다.

 

  그녀는 2011년 차이코프스키 콩쿠르에서 그녀는 모차르트 피아노 협주곡 21번을 연주하며 준우승과 모차르트 협주곡 최고 연주자 상을 수상하였다. 모차르트와 연이 깊은 그녀는 특히 영화 아마데우스 음악감독이었던 영국의 거장 네빌 마리너 경의 추모 2주기에 맞춰 연주회를 연 바도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9기 노다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Megan Hess Iconic 展' 그녀들의 당당함을 엿보다

    Date2018.11.01 Views367
    Read More
  2. 패션과 예술의 경계를 넘나들다, 메간헤스 아이코닉전

    Date2018.10.30 Views1266
    Read More
  3. 러브레터로 자유연애 살려낸, 경성여고보 학생들

    Date2018.10.30 Views328
    Read More
  4. 미(美)의 발자취를 걷다. '메간헤스 아이코닉전'

    Date2018.10.30 Views341
    Read More
  5. 패션과 예술 그 어디쯤, 메간헤스 아이코닉展

    Date2018.10.29 Views424
    Read More
  6. 대한민국 피아니스트 손열음, 모차르트를 연주하다

    Date2018.10.29 Views295
    Read More
  7. 부산, 아름다운 멜로디로 잠기다

    Date2018.10.26 Views319
    Read More
  8. 국립과천과학관, 청소년 뮤지컬로 재현하는 '더 캣' 공연

    Date2018.10.26 Views636
    Read More
  9. 마음속 깊은울림...광주비엔날레 상상된 경계들

    Date2018.10.24 Views374
    Read More
  10. 우연히 당신의 손 안에 들어온 '마녀의 초대장'

    Date2018.10.24 Views951
    Read More
  11. 진정한 황금의 의미를 찾아서.. '황금문명 엘도라도'

    Date2018.10.22 Views302
    Read More
  12. 아동학대의 실상을 고발한 영화 <미쓰백>

    Date2018.10.18 Views473
    Read More
  13. '2천 년의 깊은 잠에서 깨어난 만어의 꿈' 밀양강 오딧세이

    Date2018.10.17 Views650
    Read More
  14. 시간을 거슬러 조선시대의 명작과 만나다! '김홍도 Alive: 시선의 여정' 전시회

    Date2018.10.16 Views515
    Read More
  15. [대림미술관] 나는 코코 카피탄, 오늘을 살아가는 너에게

    Date2018.10.16 Views512
    Read More
  16. 팝아트 거장 로메로 브리토, 대원뮤지엄에서 '로메로 브리토 특별전' 개최...

    Date2018.10.13 Views489
    Read More
  17. 마지막까지 아름다운 'Weather: 오늘, 당신의 날씨는 어떤가요?' 展

    Date2018.10.13 Views492
    Read More
  18. 국립중앙박물관에서 황금문명 '엘도라도'를 만나다

    Date2018.10.12 Views436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 Next
/ 33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