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공연

꽃의 모든 것_도심속 작은 정원

by 허지원대학생기자 posted Aug 27, 2021 Views 29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23일 월요일, 네이처 랩스가 주관한 플라워 바이 네이키드인 홍대’ 전시회에 방문했다. 이 전시회는 홍대입구역 4번 출구에 위치한 A&K 플라자 4층에서 진행되고 있으며 상설전시회로 접근성이 용이해 많은 이용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국내 최초로 플라워 미디어아트 전시를 선보이며 2030커플들을 메인 타깃층으로 진행되고 있다.


도심 속 화원을 연상케 하는 이 전시회는 입구와 출구를 포함해 감각을 자극하는 분리된 8개의 전시 홀로 구성되어 있다. 입구에서는 매표와 전시회의 설명이 이루어지고 있으며 효과적인 관람을 돕는 설명을 들은 후 입장하게 된다.


big book-허지원기자.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허지원 대학생기자]


위 사진은 입장 후 가장 먼저 보게 되는 전시는 Big Book(이야기의 시작)이라는 작품으로 큰 책에 전시회의 제목과 앞으로 보게 될 작품들의 대표 명이 쓰여있다. 꽃가루가 흩날리는 효과가 더해져 이번 전시회의 전체적인 분위기를 알려준다.


chill-허지원기자.jpg[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허지원 대학생기자]


전시회는 Chill(지는 꽃잎과 피어나는 생명)으로 이어진다. 벚꽃을 중심으로 다가갈 때마다 화면이 바뀐다.  위 사진처럼 작품 앞에 의자가 놓여 있어 사진을 찍기 아주 좋은 분위기를 가진 포토존이다. 네 칸으로 벚꽃나무가 보여주는 사계절의 변화는 아름답고 사계절 내내 눈과 함께 벚꽃나무가 함께 있는 것이 특징이다.


dandelion-허지원기자.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허지원 대학생기자]


Dandelion(평화의 바람) 이 작품은 발자국 모양이 있는 곳 위에 서 분홍 민들레를 찾아 손뼉을 치면 민들레 씨앗이 퍼진다. 매번 바뀌는 발자국 위치에 서서 다양한 각도로 민들레 씨앗이 퍼지는 모습을 관찰할 수 있다. 또한 이 작품은 전시회의 큰 볼거리 중 하나로 인기 높은 포토존이기도 하다. 

 

이어지는 전시로 Glowing Garden(설렘의 황홀경)은 사 방향이 거울로 이루어져 눈이 즐거운 전시를 감상할 수 있다.  작품의 이름처럼 자주 바뀌는 전시장의 조명과 분위기는 설렘을 느낄 수 있게 한다. 


big flower garden-허지원기자.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허지원 대학생기자]


Big Flower Garden(향기로운 초대)은 거대한 꽃들이 전시되어 있으며 그 꽃 앞에 다가가면 꽃잎이 날아오르는 모습을 관람할 수 있다. 위 사진은 다양한 꽃들 중 가장 먼저 보이는 꽃이다. 


cherry blossom garden-허지원기자.jpg[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허지원 대학생기자]


이번 전시회의 메인홀이라고 할 수 있는 가장 큰 홀에서 진행되는 Cherry Blossom  Garden(핑크빛 벚꽃 정원)는 Flower Wall(흩날리는 꽃잎)과 함께 진행된다. 큰 벚꽃나무 밑에서 벽면에 손을 가져다 대면 꽃잎이 모여 꽃을 만들고 이 상태에서 벽면을 쓸며 걸어가면 꽃잎이 퍼지는 연출이 더해진다.


마지막 홀에서는 Secret of Secret Garden(비밀 실험실)은 가장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전시로 각종 실험도구, 어두운 조명과 꽃이 어우러져 있다. 이 전시에서는 실험실 샬레를 열면 꽃향기를 맡을 수 있는 체험 부스가 있다.


주요 작품 이외에 다른 홀로 넘어갈 때마다 지나는 통로는 모두 꽃길로 연출되어 있어 도심 속 화원에 온 것 같은 기분이 난다. 


전시회 입장권은 현장에서 발권할 수도 있지만 8월 31일까지 네이버 예약을 통해 성인 기준 20% 할인된 금액으로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운영시간은 현재 단축 운영으로 연중무휴 11:00~21:00이며 20:00 시에 입장 마감이 이루어진다. 코로나19로 관람 인원 제한이 있지만 커플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고 있다. 또한 전시홀마다 손소독제가 비치되어 있어 걱정 없이 감상할 수 있다. 지친 일상 속 자연과 멀어진 우리에게 자연의 아름다움을 선사하며 휴식과 안정을 찾아주는 전시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4기 대학생기자 허지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4.jpg

  • ?
    20기백소윤기자 2021.08.28 21:53
    너무 예쁘네요. 코로나로 인해 쉽게 나다닐 수 없을 때 이렇게라도 예쁜 자연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가 있으면 참 좋을 것 같아요.
  • ?
    허지원대학생기자 2021.08.29 01:19
    감사합니다!!

  1. 비욘더로드, 음악으로 걸어 들어가는 세계 최초 감성 체험

    Date2021.08.30 Views369
    Read More
  2. 꽃의 모든 것_도심속 작은 정원

    Date2021.08.27 Views292
    Read More
  3. 미디어와 자연의 공존을 알리는 국내 최초 플라워 미디어 아트 전시회 ‘플라워 바이 네이키드’

    Date2021.08.27 Views760
    Read More
  4. 꽃이 우리에게 선사하는 색다른 경험을 찾아가다

    Date2021.08.27 Views385
    Read More
  5. 살아 숨 쉬는 빛을 그린 화가 모네의 전시전 ‘모네 빛을 그리다 展 III-영혼의 뮤즈’

    Date2021.08.26 Views316
    Read More
  6. “언니 왔다”···명불허전 스테디셀러 뮤지컬 <헤드윅>

    Date2021.08.25 Views620
    Read More
  7. '새 시대의 아트 패러다임을 제시하다', 더 현대 서울 '비욘더로드'

    Date2021.08.25 Views866
    Read More
  8. 도시에서 발견하는 꽃의 아름다움, 디지털 미디어 전시회 '플라워 바이 네이키드'

    Date2021.08.25 Views458
    Read More
  9. 앤디워홀의 예술을 이해하다- 현대백화점 대구점 10주년, 앤디워홀 특별전

    Date2021.08.19 Views610
    Read More
  10. 꾸밈없는 아름다움, 마르첼로 바렌기 전시회

    Date2021.08.10 Views949
    Read More
  11. 미술의 또 다른 세계 – 나무, 그림이 되다

    Date2021.08.04 Views382
    Read More
  12. 무더운 여름 '모네, 향기를 열다'

    Date2021.08.02 Views461
    Read More
  13. 어린왕자의 위로와 응원, ‘어린왕자 인사이드 展’

    Date2021.07.30 Views467
    Read More
  14. 전세계 최초 한국에서 개최되는 “BVLGARI COLORS(불가리 컬러 전시회)”

    Date2021.07.28 Views1178
    Read More
  15. 나만의 별을 찾아 떠나는 마음여행, '어린왕자 인사이드'

    Date2021.07.28 Views487
    Read More
  16. 어린왕자 인사이드展 '가장 중요한 것은 눈에 보이지 않아'

    Date2021.07.27 Views572
    Read More
  17. 나의 어린시절 '어린왕자 인사이드展'

    Date2021.07.26 Views449
    Read More
  18. '누군가에게 길들여진다는 것은 눈물 흘릴 일이 생길 수 있다는 것이다...' 관계 맺기의 미학 '어린왕자 인사이드展'

    Date2021.07.26 Views410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8 Next
/ 58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