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인터뷰

'대한민국 쇼트트랙 NEW FACE' 박지원 선수를 소개합니다!

by 10기정재근기자 posted Dec 27, 2018 Views 374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이번 시즌(2018-19시즌) 쇼트트랙 국가대표는 새로운 얼굴들의 활약이 눈에 띄고 있다. 그중 한 명의 선수는 박지원 선수이다. 박지원 선수는 1996년생으로 올해 나이 23세이다. 현재 단국대학교를 재학 중이며 2015-16시즌 국가대표로 활약한 경험이 있는 선수이다.


   기자단~!~!.jp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정재근기자]


  위 표는 박지원 선수의 수상내역이다. 이 표를 본다면 박지원 선수의 주 종목은 1000m라는 것을 알 수 있을 것이다.


  박지원 선수는 원래 주 종목이 1500m이다. 하지만 지금의 주 종목은 1000m로 현재 월드컵 랭킹 2위일 정도로 좋은 성적을 내고 있다. 박지원 선수는 계주 종목에서도 눈에 띄는 활약을 해주고 있다. 팀이 앞으로 추월하지 못하거나 위기 상황에 처해있으면 박지원 선수의 차례에서 앞 선수를 추월하고 위기 상황에서도 빠르게 대처하여 큰 도움이 되고 있다.

 

  하지만 이 자리에 오기까지의 과정은 결코 쉽지만은 않았다. 2015-16시즌 이후 국가대표 선발전과는 행운이 닿지 않았고 꿈에 그리던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선발전에서도 후보에 머물며 박지원 선수 스스로 답답하고 힘들어했다고 한다.

 

  박지원 선수는 큰 목표를 가지고 있다. 그 목표는 바로 자신의 주 종목인 1000m에서 현재 500m 종목에서의 중국의 우다징 선수와 같은 선수가 되는 것이다. 쉽게 말해서 1000m 종목에서 세계 최강이 되는 것이다. 현재 이 선수의 상승세와 꾸준히 늘고 있는 실력 그리고 노련함까지 갖추어진다면 충분히 가능한 목표라고 생각한다.

 

  다음은 박지원 선수와의 인터뷰 내용이다.

 

  Q: 이번 시즌 국가대표 복귀가 확정되었을 때 기분이 어떠셨습니까?

  A: 사실 2015-16시즌도 국가대표로 선발이 되었어요. 그때의 기분이 너무 좋아서 끊임없이 국가대표로 선발이 되기 위해 노력하였지만 빈번히 탈락하게 되었고 꿈에 그리던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선발전에서는 후보에 머물러있어 스스로 답답하고 힘들었습니다. 그래서 더 열심히 훈련을 하기도 했었고 그렇게 훈련을 해서 선발전에 다시 도전을 하였지만 성적은 아쉬웠습니다. 하지만 중간에 좋은 기회를 주셔서 다시 대표 팀에 복귀할 수 있었습니다. 대표 팀에 복귀했을 때는 좋은 기분보다 드디어 들어왔다.’하는 안도감이 들더라고요. 그리고 제가 좋아하는 일을 마음껏 할 수 있어서 요즘은 매일이 행복합니다.

 

  Q: 처음 쇼트트랙을 시작하게 된 계기와 존경하거나 닮고 싶은 선수가 있나요?

  A: 초등학교 때 아버지와 강릉의 스케이트장에서 겨울강습이나 여름특강으로 스케이트를 처음 접하였고 그렇게 계속 스케이트를 배우고 있을 때 코치 선생님께서 선수 반을 추천해주셔서 그때부터 선수 생활을 이어갔습니다. 그리고 존경하고 닮고 싶은 분은 지금은 지도자를 하고 계시는 이호석 선생님과 곽윤기 선수를 존경하고 닮고 싶습니다.

 

  Q: 계주는 1바퀴 반만 타고 교대를 하기 때문에 추월하기 힘들지만 지난 월드컵 1차 대회 5000m 계주 준결승에서 아웃코스와 인코스를 번갈아 가며 여러 차례 추월에 성공하며 결승에 진출을 하는 데에 큰 공을 세워주셨는데 추월할 때 힘들거나 어떤 생각이 드셨나요?

  A: 2015-16시즌 대표 팀에 경험이 많은 선수들이 계셔서 계주에 대해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어요. 하지만 지금 대표 팀은 오히려 제가 형으로서 이끌어줘야 한다고 생각해서 책임감을 가지고 계주 경기를 했던 거 같아요. 제가 남자 대표 팀에게 잘해줄 수 있는 건 계주라고 생각했으니까요. 경기할 때는 잘 기억이 나지 않고 경기가 끝나고 나서 정말 힘들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Q: 선수님은 특히 1000m 종목과 계주 종목에서 눈에 띄게 활약을 해주시고 계십니다. 현재 승승장구하고 계신 만큼 앞으로의 목표도 남다르실 거 같은데 앞으로의 목표가 있다면 어떤 것이 있나요?

  A: 원래는 1500m가 주 종목이었어요. 하지만 1000m가 재미있고 잘 타고 싶다는 목표가 있어서 미래의 이야기일 수도 있지만 1000m 종목에서 현재 500m의 우다징(중국) 선수 같은 선수가 되고 싶은 목표가 있습니다. 계주는 언제나 제가 대표 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싶습니다.

 

  Q: 월드컵 3차 대회가 열린 알마티는 2017 유니버시아드 대회가 열렸던 곳이기도 합니다. 유니버시아드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셨던 만큼 월드컵 3차 대회에 대한 생각이나 마음가짐이 다른 선수들과는 조금 다를 거 같습니다. 월드컵 3차 대회를 준비하시면서 어떤 생각이 드셨나요?

  A: 제가 유니버시아드 대회를 경험해봐서 그런지 다들 저에게 알마티는 어떤 곳이냐고 물어봤었어요. 알마티는 제 기억 속에 좋은 곳으로 자리잡고 있어서 오히려 더 편안했습니다. 그래서 준비도 더 잘됐던 거 같고 자신감도 있었습니다.

 

  Q: 마지막으로 현재 국가대표 선수들 중 특별히 친하거나 친해지고 싶은 선수가 있나요?

  A: 지금 국가대표 선수들과는 모두 사이가 좋아요. 하지만 굳이 뽑자면 임효준 선수와 임용진 선수가 저랑 친구거든요. 그래서 친구들과 지금도 좋지만 더욱 돈독해지고 싶어요.

 

  박지원 선수와의 인터뷰는 여기까지다. 박지원 선수와 인터뷰를 하며 든 생각은 정말 멋진 선수이다. 질문 모두 꼼꼼하고 섬세하게 답변해주었으며 인터뷰를 하는 기자가 오히려 기분이 더 좋아질 정도로 좋은 느낌을 받았다. 빙판 위에서뿐만 아니라 매 순간 꼼꼼하고 진지하고 사람들에게 좋은 느낌을 주는 선수라면 분명 세계 최고가 될 것이라고 믿어 의심치 않는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8기 정재근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1기이채린기자 2019.01.06 23:37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선수인만큼, 국가대표다운 굳은 다짐이 돋보이는 기사네요. 좋은 기사 감사드립니다.
  • ?
    10기정재근기자 2019.02.17 00:15
    월드컵 5차 대회와 6차 대회에서 각각 금메달과 은메달을 따며 현재 세계랭킹 1위로 우뚝 섰어요. 끔을 향해 달려가는 박지원 선수를 위해 꾸준히 응원부탁드립니다. 제 기사에 관심가져 주샤서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1. 스카우트? 캠프?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문화 활동

    Date2019.01.22 Views1303
    Read More
  2. 유기 동물 봉사 동아리, '뭐멍냥'을 소개합니다!

    Date2019.01.15 Views3913
    Read More
  3. [인터뷰] "자기가 생각하는 꿈은 꼭 이루어진다는 것을 알려주고 싶어요", 박준규 뷰티 디자이너

    Date2019.01.10 Views3573
    Read More
  4. [인터뷰] 부산장안고등학교, '세계 고교생 토론대회'로 세계를 무대로 삼다!

    Date2019.01.09 Views2133
    Read More
  5. [인터뷰] 아프리카와 아시아의 난민 아이들을 위한 동아리 회장을 만나다!

    Date2019.01.07 Views1582
    Read More
  6. [인터뷰] 중국 청도에서 유튜버 꿈나무를 만나다!

    Date2018.12.28 Views1945
    Read More
  7. [인터뷰] 자율동아리, 학생들의 꿈에 한 발짝 더 다가가다

    Date2018.12.28 Views2344
    Read More
  8. '대한민국 쇼트트랙 NEW FACE' 박지원 선수를 소개합니다!

    Date2018.12.27 Views3745
    Read More
  9. [인터뷰] 중국 청도 국기 외국어학교의 학생 자치 법정, 어떻게 운영되고 있을까?

    Date2018.12.27 Views1583
    Read More
  10. [인터뷰] 중국 청도 국기 외국어 학교의 영화 감상부, 다른 동아리와의 차별화 된 점이 무엇일까?

    Date2018.12.27 Views1335
    Read More
  11. [인터뷰] 원미고등학교 정진화 학생회장을 만나다

    Date2018.12.14 Views2731
    Read More
  12. 오늘도 청춘이니까!

    Date2018.12.13 Views1845
    Read More
  13. 자율봉사단 '에잇'

    Date2018.12.07 Views1278
    Read More
  14. 정의를 위한 호통, 천종호 판사님을 만나다

    Date2018.12.07 Views2280
    Read More
  15. 코스프레 행사 SKYCHORD, 새로운 문화를 위해

    Date2018.12.05 Views2593
    Read More
  16. EBS 스쿨리포터에게, '찾아가는 미디어 교육'

    Date2018.11.29 Views2481
    Read More
  17. 어린이집 사태와 비리, 짓밞힌 순수한 마음.

    Date2018.11.28 Views1939
    Read More
  18. 교원능력개발평가, 그 실태는?

    Date2018.11.26 Views2235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